The Next Generation

고아성

영화계는 유기체다. 영화계는 태어나고, 살고, 죽는 생으로 이뤄지는 하나의 세계다. 영화를 만드는 사람만 속한 세계가 아니다. 관객은 영화계 밖의 구경꾼이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그렇지 않다. 아무도 보지 않는 영화는 잊힐 기회조차 얻지 못한다. 관객도 엄연한 영화계의 일원이다. 한 편의 영화로 인생을 바꿨든, 심심파적으로 생각하든 영화를 보는 행위는 한 편의 영화를 완성시키는 중요한 부분이 되는 것이다. 그리고 모든 유기체가 그렇듯, 영화계도 다음 세대를 일구려고 애쓴다. 국내외 영화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재능이 엿보이는 후배들을 격려하는 것도 그런 노력의 일부다.

고아성 고아성

고아성
모엣 라이징 스타 어워즈 수상자 자격으로 참석한 배우 고아성.

모엣 라이징 스타 어워즈(Moet Rising Star Awards)는 한국 영화계의 앞날을 책임질 영화인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전 세계적으로 꾸준히 영화와 영화제를 후원해온 샴페인 하우스 모엣&샹동(Moet & Chandon)이 준비해온 이 시상식의 아주 큰 미덕은 엄숙하지 않고, 그래서 지루하지 않다는 것이다. 전 세계적으로 꾸준히 영화계를 후원해온 샴페인 하우스는 자신들이 가장 잘할 수 있는 방식으로 영화계의 동반자가 됐다. 실상 전쟁터 같은 영화 현장을 떠나 파인 다이닝에서 샴페인과 식사를 즐기며 서로를 북돋고, 유쾌한 농담을 주고받을 수 있는 봄날의 밤을 준비한 것이다. 차세대 영화인을 선정하는 안목도 탁월했다.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서 열렸던 첫 회에서는 이상우 감독과 배우 김고은이, 두 번째 열렸던 전주국제영화제에서는 신연식 감독과 배우 김고은이 상을 받았다. 그리고 작년 수상자로 결정된 두 사람은 <산다>의 박정범 감독과 <우아한 거짓말>의 배우 고아성이었다. 이견이 없는 선정이었지만, 화려하지만 오붓하고, 격식을 챙기면서도 분위기는 더할 나위 없이 캐주얼해서 더 근사했던 만찬은 생략됐다. 세월호의 침몰로 세상의 시간은 멈췄고, 즐겁고 반가운 자리가 될 수 없다면 포기하는 것이 옳다는 결정이었다. 상을 주는 쪽도, 받는 쪽도 차분하고 담담하게 내년을 기약하고 조촐한 트로피 전달식을 마치고 헤어졌다. 다시 그들과 만난 건 지난 3월 홍콩에서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고아성 고아성

모엣 라이징 스타 어워즈의 수상자들은 수상자 자격으로 매년 홍콩에서 열리는 아시안 필름 어워즈(AFA, Asian Film Awards)에 참석해왔다. 지난해 수상자인 박정범 감독과 배우 고아성은 AFA에 앞서 아시안 필름 어워즈 아카데미(AFAA, Asian Film Awards Academy)와 모엣&샹동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사전 행사 ‘모엣-AFA 스페셜 어워즈(Moet-AFA Special Awards)’에 참석했다. 아시아 영화계의 발전에 기여한다는 취지로 열린 이번 행사는 홍콩 소호의 새로운 명소 PMQ에서 열렸다. 낡고 오래된 경찰관 아파트를 젊은 디자이너들의 스튜디오와 쇼룸이 들어선 공간으로 탈바꿈시킨 곳이다.

고아성은 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에 출연하느라 한창 정신없이 바쁜 와중이었다. 사회성 강한 드라마를 선보여온 안판석 감독의 도발적인 블랙코미디에서 고아성은 발군의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괴물> <여행자> <설국열차> <우아한 거짓말>에 이르기까지 그녀는 두려움 앞에서도 삶을 포기하지 않는 용기와 자신보다 연약한 존재들을 본능적으로 보호하는 소녀들을 연기해왔다. 영화만큼의 밀도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이번 드라마에서 고아성은 배우로서의 진가를 다시 확인시켜주고 있다. 부자들의 위선적인 세계에 던져진 소녀가 살아남기 위해 적응하고 변해가는 과정을 보여주는 고아성의 연기는 당차고 영리하다.

ⓒ MARIECLAIREKOREA 사전동의 없이 본 콘텐츠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연관 검색어

Queen of Luxe

스톤헨지의 시그니처 컬렉션인 S와 H 모티프의 SHe컬렉션 옐로 골드 이어링 26만5천원, SHe 컬렉션 반지 25만8천원, 빈티지 패턴 링 31만3천원, 옐로 골드 큐빅 링 25만5천원, 위빙 기법의 링 17만8천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네이비 레이스 원피스 로우클래식(Low Classic).
스톤헨지의 시그니처 컬렉션인 S와 H 모티프의 SHe컬렉션 옐로 골드 이어링 26만5천원, SHe 컬렉션 반지 25만8천원, 빈티지 패턴 링 31만3천원, 옐로 골드 큐빅 링 25만5천원, 위빙 기법의 링 17만8천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네이비 레이스 원피스 로우클래식(Low Classic).
SHe 컬렉션 이어링 26만5천원, SHe 컬렉션 링 각각 48만5천원, 링 42만8천원, 바 형태의 SHe 컬렉션 네크리스 39만5천원, 브레이슬릿 33만8천원, 브라운 가죽 스트랩 워치 18만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화이트 재킷과 블랙 팬츠 모두 로우클래식(Low Classic).
SHe 컬렉션 이어링 26만5천원, SHe 컬렉션 링 각각 48만5천원, 링 42만8천원, 바 형태의 SHe 컬렉션 네크리스 39만5천원, 브레이슬릿 33만8천원, 브라운 가죽 스트랩 워치 18만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화이트 재킷과 블랙 팬츠 모두 로우클래식(Low Classic).
실버와 진주가 조화로운 드롭 이어링 14만5천원, 네크리스 12만3천원, 클래식한진주 링 각각 12만3천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블랙 레이스 원피스 넘버21(Nº21)
실버와 진주가 조화로운 드롭 이어링 14만5천원, 네크리스 12만3천원, 클래식한진주 링 각각 12만3천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블랙 레이스 원피스 넘버21(Nº21)
SHe 컬렉션 화이트 큐빅 네크리스 32만8천원, 블랙 큐빅 네크리스 34만3천원, SHe 컬렉션 블랙 큐빅 링 43만3천원, 화이트 큐빅 링48만5천원, S와 H가 반복적으로 이어진 링 25만8천원,브레이슬릿 83만3천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화이트 레이스 톱 페이우(Fayewoo).
SHe 컬렉션 화이트 큐빅 네크리스 32만8천원, 블랙 큐빅 네크리스 34만3천원, SHe 컬렉션 블랙 큐빅 링 43만3천원, 화이트 큐빅 링48만5천원, S와 H가 반복적으로 이어진 링 25만8천원,브레이슬릿 83만3천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화이트 레이스 톱 페이우(Fayewoo).
SHe 컬렉션 네크리스 3만3천원. H 모티프 반지 32만3천원, S 모티프 반지 24만8천원, 장미 모티프 브레이슬릿부터 차례로 25만8천원, 27만8천원, 21만8천원, 28만5천원, 25만8천원, 34만3천원, 33만8천원, 플라워 모티프 시계 각각 29만원, 24만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네이비 레이스 원피스 로우클래식(Low Classic).
SHe 컬렉션 네크리스 3만3천원. H 모티프 반지 32만3천원, S 모티프 반지 24만8천원, 장미 모티프 브레이슬릿부터 차례로 25만8천원, 27만8천원, 21만8천원, 28만5천원, 25만8천원, 34만3천원, 33만8천원, 플라워 모티프 시계 각각 29만원, 24만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네이비 레이스 원피스 로우클래식(Low Classic).
SHe 컬렉션 네크리스 3만3천원, 큐빅이 불규칙하게 세팅된 링 22만5천원, 차보라이트와 핑크사파이어를 세팅한 링 36만원,빈티지 무드의 링 25만3천원, 바게트큐빅과 그린 큐빅 세팅 링 24만8천원, 티아라 모티프의 링 38만3천원, 플레인 큐빅이 세팅된 실버 링 13만3천원, 루비 세팅 링 35만원, 레이스모티프 링 33만3천원,스크루 장식 브레이슬릿 49만1천원, 진주 장식 브레이슬릿 43만원, 네잎클로버 등 다양한 모티프의 참이 달린 브레이슬릿 85만2천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화이트톱 아르케(Arche).
SHe 컬렉션 네크리스 3만3천원, 큐빅이 불규칙하게 세팅된 링 22만5천원, 차보라이트와 핑크사파이어를 세팅한 링 36만원,빈티지 무드의 링 25만3천원, 바게트큐빅과 그린 큐빅 세팅 링 24만8천원, 티아라 모티프의 링 38만3천원, 플레인 큐빅이 세팅된 실버 링 13만3천원, 루비 세팅 링 35만원, 레이스모티프 링 33만3천원,스크루 장식 브레이슬릿 49만1천원, 진주 장식 브레이슬릿 43만원, 네잎클로버 등 다양한 모티프의 참이 달린 브레이슬릿 85만2천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화이트톱 아르케(Arche).
마르키즈와 로즈 골드의 조화가 돋보이는 프런트 백 이어링 39만8천원, 같은 라인의 영롱한 네크리스 34만5천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화이트 레이스 재킷 로우 클래식(Low Classic).
마르키즈와 로즈 골드의 조화가 돋보이는 프런트 백 이어링 39만8천원, 같은 라인의 영롱한 네크리스 34만5천원 모두 스톤헨지(Stone Henge), 화이트 레이스 재킷 로우 클래식(Low Classic).

ⓒ MARIECLAIREKOREA 사전동의 없이 본 콘텐츠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연관 검색어
,

하석진의 자유 시간

Feel So Free, 하석진 화보 - 마리끌레르 2016년
스트라이프 셔츠, 네이비 패턴 타이, 가로 스트라이프 패턴의 네이비 수트, 실퍼 패턴이 들어간 블랙 로퍼 모두 디올 옴므(Dior Homme).

화보 촬영을 위해 LA에 다녀온 하석진을 압구정동에 있는 한 카페에서 만나기로 했다. 그가 도착하기 10분 전, 평소엔 조용하던 작은 카페에 스무 명 남짓한 여자 손님들이 들어온 것은 정말이지 내 탓이 아니다. 무심코 카페 문을 열던 하석진은, 자신에게 쏟아지는 많은 여자들의 시선에 잠시 당황하더니 시선을 어디에 둘지 몰라 천장을 보며 걸어 들어왔다.

 

Feel So Free, 하석진 화보 - 마리끌레르 2016년
화이트 셔츠, 블랙 패턴 화이트 재킷과 팬츠 모두 질샌더(Jil Sander), 네이비 플랫폼 로퍼 살바토레 페라가모(Salvatore Ferragamo), 네이비 파이톤 가죽 스퀘어 토트백 덱케(Decke).
Feel So Free, 하석진 화보 - 마리끌레르 2016년
연그레이 롤업 쇼츠, 허리에 맨 화이트 시스루 블루종 모두 에르메스(Hermes), 블랙 가죽 빅 숄더백 덱케(Decke).

사실 그는 연예인치고는 다른 사람의 시선을 크게 의식하지 않는 편이다. 모자도 눌러쓰지 않고 돌아다니고, 편의점에 가서 로또 복권도 사고, (방송을 통해 알려졌다시피) 직접 중고 물품 직거래에 나서기도 한다. 연예인이 뭐 그러냐고 물으면 ‘죄 짓는 것도 아닌데 뭐 어떠냐’고 대답하는 조금 이상한 연예인이다. 또한 그는 연기나 인기, 명성에 대한 생각보다 설거지, 로또, 그리고 자유로워지는 것에 대한 생각을 훨씬 더 많이 하는 것 같다. 어찌 됐건 그의 자유가 언제까지 지속될 수 있을지는 의문이다. 세상에 존재하지 않을 것 같은 훈남을 연기한 드라마 <전설의 마녀>를 끝마치고, 예능 프로그램 <문제적 남자>에 출연하고 있는 요즘의 하석진은 말 그대로 ‘핫’하니까.

Feel So Free, 하석진 화보 - 마리끌레르 2016년
브라운 패턴이 들어간 민트 셔츠, 브라운 팬츠, 브라운 태슬 로퍼 모두 살바토레 페라가모(Salvatore Ferragamo), 그린 파이톤 가죽 스퀘어 클러치 백 덱케(Decke).
Feel So Free, 하석진 화보 - 마리끌레르 2016년
스트라이프 셔츠, 옐로와 네이비 배색 스트라이프 니트, 옐로 포인트 네이비 스트라이프 수트 재킷, 네이비 스트라이프 팬츠 모두 디올 옴므(Dior Homme).

이번 LA 여정은 어땠나? LA는 처음 가본 거라서 틈나는 대로 많이 돌아다녔다. 휴양지보다는 도시를 좋아하는 편이다. LA에 가기 전에는 맛있는 걸 실컷 먹고 싶어서 일본에 다녀왔다.

요즘 ‘문제적 남자’가 인기다. 출연자 중 성향이 가장 잘 맞는 사람은 누구인가? 다들 자신만의 세계가 뚜렷한 사람들이라서 누구 하나를 꼽을 수는 없을 것 같다. 아직까진 많이 친하다고 할 수는 없지만 조금은 편해졌다. 근데 사실 <문제적 남자>는 첫 촬영부터 불편하지 않고 재미있었다. 예능 프로그램이라기보다 퀴즈쇼에 출연한 기분이랄까?

그 프로그램에서 좌뇌와 우뇌가 골고루 발달한 사람이라는 진단을 받았다. 나는 좌뇌가 집중적으로 발달한 사람인 줄 알았는데, 좀 의외였다. 어쨌든 기분은 좋았다. 멍청해 보이고 싶은 남자는 없을 테니까.

지갑에서 나온 2인분의 중국집 배달 영수증을 두고 패널들이 ‘썸’의 증거물로 몰아가도 거짓말은 못 하더라. 연예인은 거짓말도 좀 할 줄 알아야 하는 것 아닌가? 정말로 거짓말을 해야 할 때는 잘할 거다.(웃음) 굳이 거짓말을 할 필요가 없었던 상황이라 안 한 거다. 연애가 아니어도 이성과 짬뽕 한 그릇 정도는 먹을 수 있는 것 아닌가.

 

Feel So Free, 하석진 화보 - 마리끌레르 2016년
블랙 라인 포인트 화이트 톱, 수채화 패턴의 팬츠 모두 에르메스(Hermes), 블랙 파이톤 가죽 토트백 겸 숄더백 덱케(Decke).
Feel So Free, 하석진 화보 - 마리끌레르 2016년
카키 티셔츠, 브라운 수트, 네이비 플랫폼 로퍼 모두 살바토레 페라가모(Salvatore Ferragamo), 네이비 사피아노 빅 토트백 덱케(Decke).

한양 공대 시절의 학생증 사진도 공개되었는데 상당히 훈훈했다. 당시 강의에 들어온 교수가 ‘당신은 그 외모로 왜 여기 앉아 있나’라고 말했다는 에피소드도 들었다. 제대하자마자 머리에 젤 바르고 집 앞 사진관에 가서 찍은 사진이다. 11년 전이니까, 지금은 많이 늙었지. 그 프로그램에서 비공개로 바꿔놓은 줄 알았던 싸이월드 다이어리도 들춰냈는데, 오글거리는 한편 재밌기도 했다. 까맣게 잊고 있던 예전의 나를 오랜만에 보는 것 같아서.

지금도 일기 같은 걸 쓰나? 매일 어디에서 뭘 하고, 누구를 만나고, 몇 시에 잤는지 드라이하게 기록하는 편이다. 사실을 나열해두는 것이 생각이나 기분 같은 걸 적어두는 것보다 나은 것 같다. 나중에 되짚어볼 일이 생겼을 때, 사실의 기록만 있으면 전체적인 그림이 함께 떠오른다.

좌뇌형 인간이 맞는 것 같다. 요즘의 관심사는 뭔가? 영어 공부를 좀 하려고 한다. ‘해야 하는 것’을 ‘하고 싶은 것’으로 만드는 게 가장 중요한 삶의 자세인 것 같다. 그리고 2주 동안 일본과 LA를 여행하면서 쌓인 내장지방을 어떻게 제거할 것인지도 많이 생각한다.

해야 하지만 하기 싫은 일은 없나? 설거지. 지금도 집에 수북이 쌓여 있는데 정말 하고 싶지 않다. 그런데 사실 요즘은 무언가를 하기 싫다는 생각이 별로 들지 않는다. 배우로서만이 아니라 한 명의 30대 남자로서 어떻게 더 성장할 수 있을지 생각하는 시기이기 때문에, 부족한 부분을 찾은 다음에 그것을 채우려 한다.

어떤 부분을 채워야 할 것 같나? 자유로워지는 것. 일에 얽매여 있던 영혼을 자유롭게 풀어놓는 게 지금의 과제인 것 같다. 결혼을 늦게 할 의지를 가지고 있지는 않은데, 먼저 한 명의 인간으로서 나 자신의 값어치를 좀 더 높인 후에 하고 싶다. 지금은 싸구려다.(웃음)

 

Feel So Free, 하석진 화보 - 마리끌레르 2016년
멀티컬러 페인팅 패턴 화이트 셔츠, 멀티컬러 페인팅 패턴 그레이 스웨트셔츠 모두 디올 옴므(Dior Homme).
Feel So Free, 하석진 화보 - 마리끌레르 2016년
화이트 셔츠, 옐로와 네이비 배색 스트라이프 베스트, 네이비 스트라이프 재킷과 팬츠, 실버 오브제가 장식된 블랙 슈즈 모두 디올 옴므(Dior Homme).

막연하게나마 서른 정도에는 이루고 싶었던 것들을 이루었나? 스무 살 무렵 잡지에서 멋지게 차려입은 남자가 양주를 마시는 광고 이미지를 봤다. 나도 저 정도의 여유를 가진 사람이 될 수 있을까 생각했던 것 같다. 그런데 지금 그 양주를 마실 수 있는 정도는 된다.(웃음) 당시의 꿈이 좀 소박하긴 했지만.

스스로 운이 좋은 편이라고 생각하는가? 지금까지의 삶을 보면 그런 것 같다. 그런데 내가 정말 어떤 운을 필요로 할 때 그 운이 찾아올까? 그것까지는 잘 모르겠다.

지금 가장 필요한 운은 무엇인가? 로또 1등 당첨. 정말로 누구에게도 알리지 않고 혼자만 알고 있을 거다. 작년 이맘때 꿈이 심상치 않아서 로또를 샀는데 5천원에 당첨됐었다. 지갑에 끼워놓고 잊고 지내다가 얼마 전 갑자기 그게 생각이 난 거다. 꺼내 보니 딱 그날이 5천원을 받을 수 있는 유효기간의 마지막 날이었다. 그걸 5천원어치 로또로 다시 바꾸면서 이번에는 무조건 당첨될 거라 생각하고 별별 상상 다 했다. 결과는? 5천원어치 통틀어 숫자 세 개 맞았다.

연관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