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YFW 디자이너가 된 뮤지션

NEW YORK, NY - FEBRUARY 11: Kanye West attends Kanye West Yeezy Season 3 at Madison Square Garden on February 11, 2016 in New York City. (Photo by Kevin Mazur/Getty Images for Yeezy Season 3)

Kanye West

미국 힙합씬의 거장 칸예 웨스트는 뛰어난 음악적 재능 뿐 아니라 감각적인 패션 스타일로도 추앙받는 이 시대의 진정한 ‘아이콘’이다. 아디다스, 아페쎄, 루이비통을 비롯한 패션 브랜드와 함께 선보였던 콜라보레이션 제품 역시 화려한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빠르게 품절되곤 했다. 이렇듯 패션과 문화 전반에 지대한 영향력을 끼쳐온 그가 얼마 전 뉴욕 패션위크에서 아디다스와 함께 한 ‘이지(YEEZY)컬렉션’을 선보였다. 벌써 세번째 시즌을 맞이한 ‘디자이너’ 칸예 웨스트의 새로운 쇼는? 칸예의 뮤지션 절친들과 카다시안 패밀리, 수천명의 관객이 몰려든 매디슨 스퀘어 가든을 무대로 그의 캐릭터를 꼭 닮은 옷과 슈즈가 선보여졌다. 게다가 쇼장에 울려퍼진 음악은 바로 칸예의 신곡! 결과적으로, 디자이너로서 컬렉션과 뮤지션으로서의 신곡 홍보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성공적으로 잡은 셈.

NEW YORK, NY - FEBRUARY 11: (EDITORS NOTE: Image contains nudity.) Models pose during Kanye West Yeezy Season 3 at Madison Square Garden on February 11, 2016 in New York City. (Photo by Kevin Mazur/Getty Images for Yeezy Season 3)
Yeezy

 

 

NEW YORK, NY - FEBRUARY 12: Rihanna walks the runway during the FENTY x PUMA by Rihanna show as a part of Fall 2016 New York Fashion Week at 23 Wall Street on February 12, 2016 in New York City. (Photo by Antonio de Moraes Barros Filho/FilmMagic)

Rihanna

리한나가 하면 뭐든지 화제가 된다! 음악, 스타일 등 그녀의 일거수 일투족이 연일 화제인 가운데, 이번 시즌 뉴욕 패션 위크를 통해 퓨마와 손잡고 패션 디자이너로 거듭났다. 스트리트와 힙합 신이 한데 어우러진 그녀만의 스타일이 퓨마와 만나 ‘유스 컬쳐’를 대변하는 컬렉션으로 탄생한 것. 힙합 음악의 전성기였던 90년대 스타일를 그대로 옮겨놓은 듯했던 이번 컬렉션은 그야말로 ‘리한나의 재발견’이라 할 만 했다. ‘Fenty X Puma’ 라는 이름의 컬렉션으로 화려한 신고식을 치룬 리한나, 이젠 디자이너로서의 행보를 지켜볼 차례!

FENTY PUMA
FENTY PUMA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Victoria Beckham

빅토리아 베컴을 빼놓고 ‘가수 출신 디자이너’를 논하지 말라! 1990년대, 10대들의 우상 ‘스파이스 걸즈’의 멤버였던 그녀는 데이비드 베컴과의 결혼 후 디자이너로 제 2의 인생을 시작하게 된다. 화려한 명성으로 손쉽게 디자이너가 됐을거란 대중의 편견과는 달리, 뉴요커들의 마음을 사로 잡을 모던하고 세련된 컬렉션을 선보이며 뉴욕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게 된다. 그녀가 현재까지 롱런할 수 있었던 이유는? “디자이너가 아무리 유명한 셀러브리티일지라도, 결과물이 근사하지 않다면 소용 없어요. 진심으로 열과 성을 다해 일해야하죠.” 빅토리아 베컴의 말처럼, 질 좋은 소재와 실용적인 디자인으로 탄생한 ‘성실한’ 컬렉션이 답일 듯.

연관 검색어
, ,

Stay With Me

브라운 캐시미어 베스트 1백18만원 질샌더(Jil Sander), 프린지를 장식한 아이보리 머플러 49만5천원, 여러 번 둘러 연출할 수 있는 오버사이즈 그레이 머플러 49만5천원 모두 디케이엔와이(DKNY), 니트 레터링 글러브 8만5천원 더 캐시미어(The Cashmere). me 260-
브라운 캐시미어 베스트 1백18만원 질샌더(Jil Sander), 프린지를 장식한 아이보리 머플러 49만5천원, 여러 번 둘러 연출할 수 있는 오버사이즈 그레이 머플러 49만5천원 모두 디케이엔와이(DKNY), 니트 레터링 글러브 8만5천원 더 캐시미어(The Cashmere).

 

밑단에 얇은 깃털 장식을 덧댄 아이보리 니트 원피스 1백38만8천원 앤디앤뎁(Andy & Debb).
밑단에 얇은 깃털 장식을 덧댄 아이보리 니트 원피스 1백38만8천원 앤디앤뎁(Andy & Debb).

 

라피아 소재를 꼬아 만든 크롭트 톱 가격 미정 에르메스(Hermes), 그래픽 패턴의 니트 팬츠 가격 미정 지암바티스타 발리(Giambattista Valli), 퍼 장식 가죽 슈즈 가격 미정 구찌(Gucci), 로고 브레이슬릿 가격 미정 펜디(Fendi), 실버 네크리스 가격 미정 크롬하츠(Chrome Hearts).
라피아 소재를 꼬아 만든 크롭트 톱 가격 미정 에르메스(Hermes), 그래픽 패턴의 니트 팬츠 가격 미정 지암바티스타 발리(Giambattista Valli), 퍼 장식 가죽 슈즈 가격 미정 구찌(Gucci), 로고 브레이슬릿 가격 미정 펜디(Fendi), 실버 네크리스 가격 미정 크롬하츠(Chrome Hearts).

 

소매에 고리 장식을 더한 니트 크롭트 톱 1백8만원 이둔 바이 쿤(Edun by KOON), 와이드 데님 팬츠 가격 미정 요지 야마모토 바이 마이분(Yohji Yamamoto by My Boon), 로고 장식 가죽 벨트 65만원 구찌(Gucci), 아이보리 니트 머플러 4만9천9백원 아메리칸 이글(American Eagle).
소매에 고리 장식을 더한 니트 크롭트 톱 1백8만원 이둔 바이 쿤(Edun by KOON),와이드 데님 팬츠 가격 미정 요지 야마모토 바이 마이분(Yohji Yamamoto by My Boon), 로고 장식 가죽 벨트 65만원 구찌(Gucci), 아이보리 니트 머플러 4만9천9백원 아메리칸 이글(American Eagle).

 

오버사이즈 카키 보머 재킷 29만9천원 아더 에러(Ader Error), 니트 맥시 원피스 17만5천원 코스(COS), 어깨에 두른 핑크 니트 톱 1백20만원 폴 스미스(Paul Smith), 화이트 가죽 슬립온 가격 미정 세린느(Celine).
오버사이즈 카키 보머 재킷 29만9천원 아더 에러(Ader Error), 니트 맥시 원피스 17만5천원 코스(COS), 어깨에 두른 핑크 니트 톱 1백20만원 폴 스미스(Paul Smith), 화이트 가죽 슬립온 가격 미정 세린느(Celine).

 

네크라인과 소매를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꾸민 레드 니트 톱 가격 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Salvatore Ferragamo), 허리 부분에 레드 라인을 장식한 블랙 니트 미니스커트 95만원 구찌(Gucci).
네크라인과 소매를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꾸민 레드 니트 톱 가격 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Salvatore Ferragamo), 허리 부분에 레드 라인을 장식한 블랙 니트 미니스커트 95만원 구찌(Gucci).

 

착용감이 우수한 그레이와 아이보리 컬러 캐시미어 와이드 팬츠 각각 42만5천원 모두 더 캐시미어(The Cashmere).
착용감이 우수한 그레이와 아이보리 컬러 캐시미어 와이드 팬츠 각각 42만5천원 모두 더 캐시미어(The Cashmere).

 

앞트임 니트 베스트 45만5천원, 블랙 글러브 8만5천원 모두 더 캐시미어(The Cashmere), 카디건을 허리에 두른 것처럼 유머러스하게 디자인한 롱스커트 1백28만원 조셉(Joseph), 청키한 아이보리 머플러 49만5천원, 그레이 니트 머플러 49만5천원 모두 디케이엔와이(DKNY), 화이트 슬립온 가격 미정 세린느(Celine), 싱글 이어링 가격 미정 디올(Dior).
앞트임 니트 베스트 45만5천원, 블랙 글러브 8만5천원 모두 더 캐시미어(The Cashmere), 카디건을 허리에 두른 것처럼 유머러스하게 디자인한 롱스커트 1백28만원 조셉(Joseph), 청키한 아이보리 머플러 49만5천원, 그레이 니트 머플러 49만5천원 모두 디케이엔와이(DKNY), 화이트 슬립온 가격 미정 세린느(Celine), 싱글 이어링 가격 미정 디올(Dior).

 

앞뒤의 길이가 달라 다양하게 연출 가능한 언밸런스 니트 톱 56만8천원 앤디앤뎁(Andy & Debb), 그레이 니트 쇼츠 가격 미정 디올(Dior).
앞뒤의 길이가 달라 다양하게 연출 가능한 언밸런스 니트 톱 56만8천원 앤디앤뎁(Andy & Debb), 그레이 니트 쇼츠 가격 미정 디올(Dior).

 

찰랑거리는 프린지 장식이 달린 네이비 드레스 가격 미정 세린느(Celine), 홀스빗 로고 장식 가죽 로퍼 83만5천원 구찌(Gucci).
찰랑거리는 프린지 장식이 달린 네이비 드레스 가격 미정 세린느(Celine), 홀스빗 로고 장식 가죽 로퍼 83만5천원 구찌(Gucci).

 

레이어드하기 좋은 얇은 니트 톱 11만5천원 코스(COS), 블랙과 옐로 배색으로 경쾌한 분위기를 살린 시스루 셔츠와 스커트 모두 가격 미정 프라다(Prada), 실버 후프 이어링 가격 미정 크롬하츠(Chrome Hearts).
레이어드하기 좋은 얇은 니트 톱 11만5천원 코스(COS), 블랙과 옐로 배색으로 경쾌한 분위기를 살린 시스루 셔츠와 스커트 모두 가격 미정 프라다(Prada), 실버 후프 이어링 가격 미정 크롬하츠(Chrome Hearts).

몰리 고다드의 로맨틱한 세계

Molly Goddard

지난가을, 런던 패션위크에서 야스민 스웰과 수지 버블이 입고 다닌 몰리고다드(Molly Goddard)의 컬러풀한 튈 드레스를 보고 당신이 궁금해졌다. 그들이야말로 런던에서 누구보다 발 빠르고 막강한 영향력을 지닌 패션 인플루언서 아닌가. 나는 웨스트 런던에서 자랐다. 몰리 고다드의 컬렉션과 장난기 어린 드레스들은 어린 시절에 대한 향수와 그 특별한 날들의 기쁨이 영감이 된 결과다. 많은 디자인과 아이디어들을 그때 그 시절 입었던 소중한 옷가지에서 얻었다. 아직도 할머니께서 손수 수놓아주신 자수와 스모킹 드레스를 가지고 있을 정도다. 섬세하고 재미있는 플리츠와 스모킹, 크로셰 디테일 등 주로 수공예적인 기법을 사용하고, 컬렉션의 꽤 많은 부분을 직접 스튜디오에서 만들고 있다.

 

어떻게 패션 디자이너로 데뷔하게 됐나? 어릴 적부터 센트럴 세인트 마틴에서 패션을 공부하는 것이 꿈이었다. 그곳에서 니트 웨어 BA 과정을 끝내고 MA 과정을 시작했지만 졸업하지는 않았다. 그 대신, 친구들에게 내 컬렉션을 입혀 파티를 열고 프레스들을 초대했는데, 그 결과가 꽤 성공적이었다. 이 파티를 보고 드레스 주문이 들어오는 예상치 못한 놀라운 일이 벌어졌다.

 

샌드위치 공장으로 연출된 2016 S/S 프레젠테이션 현장.
샌드위치 공장으로 연출된 2016 S/S 프레젠테이션 현장.

데뷔 후 세 번째로 선보인 2016 S/S 컬렉션에는 어떤 이야기가 담겼나? 샌드위치 공장을 배경으로 한 프레젠테이션 방식도 흥미로웠다. 이번 컬렉션은 영국의 암울한 여름날, 아름다운 코튼 드레스를 입고 차갑게 젖은 해변을 거니는 상상에서 시작됐다. 보통 이런 상상에서는 예쁘고 사랑스러운 이미지를 그리게 되는데, 그보다 구슬프고 암울한 쪽에 초점을 맞췄다. 그래서 모델들이 직접 샌드위치를 만들고 서빙하는 샌드위치 공장이란 컨셉트를 프레젠테이션에 끌어들였다. 샌드위치 공장에서 일하며 슬픈 여름날을 보내는 10대들의 모습이랄까.

 

첫 시즌부터 줄곧 선보인 튈 드레스는 몰리 고다드의 시그니처다. 왜 튈 소재를 선택하게 됐나? 튈 소재가 대부분이던 BA 졸업쇼 컬렉션 때부터 항상 이 소재로 작업하고 있는데, 이 다재다능하고 게다가 저렴하기까지 한 소재에 무한한 매력을 느낀다. 층층이 레이어드하거나 많은 양을 사용해 놀라울 정도로 풍성한 볼륨을 만들 수 있고, 또 그 밀도에 따라 변하는 컬러감이 좋다.

 


가장 많이 팔린 아이템도 튈 드레스인가? 그렇다. 그중에서도 핑크 튈 드레스는 항상 베스트셀러다. 여기엔 수시간 동안 직접 손으로 만든 전통적인 수공예 기법의 스모킹 디테일이 더해졌다.
사실 튈 드레스는 소화하기 어렵다. 이 드레스를 어떻게 입으면 좋을까? 평소엔 슬립 드레스나 데님, 티셔츠와 함께 스타일링하고 특별한 날엔 이브닝드레스로도 활용할 수 있다. 튈 드레스를 톱으로 활용해 진과 점퍼에 매치하는 수지 버블의 룩은 항상 근사하다.

 

도버 스트리트 마켓과 함께한 윈도 디스플레이.
도버 스트리트 마켓과 함께한 윈도 디스플레이.

런던 도버 스트리트 마켓에서 진행한 윈도 디스플레이가 인상적이었다. 윈도에 페인트, 붓, 캔, 캔버스 등을 자유롭게 놓아 마치 아티스트의 지저분한 스튜디오처럼 변신시켰다. 이 작업은 특히 기억에 남고 애정이 가는 프로젝트이기도 한데, 어린 시절 도버 스트리트 마켓에 자주 방문하고 또 감탄했던 터라 이곳의 윈도를 나의 아이디어로 자유롭게 꾸밀 수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무척 영광스러웠다.
당신의 뮤즈나 멘토가 있다면? 나와 가장 가까이에서 일하고 있는 자매 앨리스는 내 뮤즈이기도 하다. 서로 취향이 완전히 다르지만 그렇기 때문에 내게 부족한 면을 보완할 수 있다. 특히 쇼를 진행하는 모든 부분에서 항상 건설적인 조언을 아끼지 않는데, 지난 프레젠테이션의 모델들도 앨리스가 직접 거리에서 캐스팅했다.
한국에서 몰리 고다드를 만나고 싶다면 어디로가야 할까? 분더샵. 이번 시즌 처음으로 판매될 예정이라 무척 흥분된다. 아직 한국을 방문한 적이 없지만 조만간 꼭 가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