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덱셀랑스 드 라 보테 코리아 2016 ②

 

프리덱셀랑스 드 라 보테 2016

올해로 제30회를 맞은 프리덱셀랑스 드 라 보테는 전 세계 뷰티 에디터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이 최고의 화장품을 선정하는 뷰티 어워드다. 혁신성, 효능, 질감, 디자인, 커뮤니케이션의 다섯 가지 기준에 따라 엄격한 심사 과정을 거쳐 진행되며, 올해도 인터내셔널과 내셔널 어워드의 그랑프리 제품을 선발했다. 올해 최고의 화장품을 공개한다.

 

 

NATIONAL AWARD

입생로랑

하루가 다르게 엄청난 양의 새로운 립 제품이 출시되지만 그중 최고의 제품은 따로 있다. 발림성이나 컬러감, 질감이나 지속성 모두 단연 최고라 할 제품은 바로 입생로랑의 볼 떼 틴트-인-오일. 다섯 가지 식물성 에센스 오일을 틴트에 담아 입술을 보호하고 건강하게 가꾸며, 오일 속 틴트 피그먼트가 입술에 닿는 순간 매력적인 컬러를 발한다. 특히 이 제품의 매력은 시간이 지날수록 빛을 발하는데, 오일 성분은 스며들고 틴트 피그먼트는 입술에 남아 장밋빛의 자연스럽고 생기 넘치는 입술, 방금 립밤을 바른 듯 촉촉하고 부드러운 입술을 하루 종일 유지한다.

심사위원의 평가

“ 촉촉하면서도 끈적이지 않는 텍스처가 압권인 제품. 게다가 마치 유리알을 얹은 듯한 반짝임과 색감까지 단연 최고다.”
“ 입술 상태가 좋지 않은 날에도 이 제품만 바르면 매끈하고 촉촉한 입술로 변신한다. 게다가 입술 모양의 귀여운 애플리케이터로 입술 안쪽까지 쉽고 편하게 바를 수 있다.”

 

 

NATIONAL AWARD

아베다

차분하고 찰랑이는 모발을 원하는 이들에게 최고의 제품인 아베다의 스무드 인퓨전 스무딩 마스크. 식물성 유기농 쿠푸아수 버터와 시어버터에서 유래한 식물 섬유질을 함유해 모발 외벽에 보호막을 만드는 제품으로 모발에 습기가 침투하는 것을 막는 한편, 큐티클을 부드럽게 만들어 곱슬거리거나 부스스하고, 거칠어진 모발 표면을 매끄럽고 차분하게 만든다. 샴푸 후 모발 뿌리부터 끝까지 골고루 바르고 잠시 후 헹구면 매끄럽고 차분한 헤어스타일을 유지할 수 있으며, 특히 곱슬머리나 손상되어 부스스하게 일어나는 모발에 사용하면 만족스러운 효과를 볼 수 있다.

심사위원의 평가

“ 모발을 마치 실크처럼 보들보들하게 만드는 제품. 그러면서도 전혀 끈적이지 않고 매끄러움만 남는다. 모발이 많이 상했거나 부스스하게 일어나는 곱슬머리라면 꼭 써봐야 할 제품.”
“ 윤기 없이 푸석푸석한 모발을 가진 이들에게 꼭 필요한 제품. 그만큼 손상 모발을 보호하고 매끄럽게 만드는 효과가 탁월하다. 모발에 남는 아베다 특유의 아로마 향 또한 일품이다.”

 

 

NATIONAL AWARD

일리

피부가 민감해 고민하는 이들이 늘어나는 요즘, 필수 제품으로 꼽을 만한 일리의 세라마이드 아토 크림. 민감하고 연약한 피부를 건강하게 가꾸는 저자극 고보습 크림으로 인공 향과 파라벤, 합성색소 등 피부에 유해한 성분을 배제해 피부가 연약한 아기부터 민감한 피부로 고생하는 성인까지 얼굴과 몸에 모두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아모레퍼시픽의 독자적인 기술을 적용해 세라마이드의 피부 침투율을 높이고 연꽃쌈 발효 콩 성분이 피부에 염증을 일으키는 인자를 억제해 트러블 없는 건강한 피부로 가꿔 준다. 한마디로 누구에게나 맞는, 언제나 발라도 좋은 크림이라 할 수 있다.

심사위원의 평가

“ 피부가 민감해 평소 웬만한 제품은 다 사용해봤는데, 이 크림이 단연 최고다. 피부를 하루 종일 촉촉하게 유지하는 데다 크림처럼 부드러운 텍스처로 바르는 즐거움까지 더했다.”
“ 피부가 민감하다면 이 제품 하나로 끝. 피부가 민감한 시기에는 얼굴과 몸에 모두 사용할 수 있는 이 크림 하나면 스킨케어가 해결된다.”

 

 

NATIONAL AWARD

아벤느

피부가 민감할 때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브랜드 아벤느. 아벤느의 CPI 스킨 리커버리 크림은 민감한 피부를 진정시키고 피부 장벽을 강화하는 효과로 명성이 자자한 제품이다. 자극 완화와 진정 기능이 뛰어난 아벤느 온천수를 바탕으로 방부제를 단 1%도 첨가하지 않은 데다 향이나 색도 배제했으며 피부에 꼭 필요한 12개의 최소 성분만을 함유하여 더욱 안전하다. 여기에 더해 특허받은 멸균 패키징 기술인 D.E.F.I 패키지로 개봉 후에도 멸균 상태를 유지하니, 그야말로 민감한 피부를 위한 최고의 솔루션이라 할 만하다. 특히 요즘 같은 환절기에 쉽게 붉어지거나 따가운 민감한 피부라면 이 크림 하나로 피부를 편안하고 건강하게 가꿀 수 있을 것이다.

심사위원의 평가

“ 피부가 트러블이 심할 때나 민감해 붉어졌을 때 상비약처럼 사용하는 크림이다. 민감했던 피부가 자극 없이 촉촉해져 요즘 같은 환절기에는 늘 구비해둔다.”
“ 어떤 상태의 피부라도 편안하게 진정시키는 크림. 민감한 피부에는 이것 이상의 제품이 없을 정도다. 자극 받은 피부를 빠르게 달래는 데도 효과적이다.”
 

욕 세럼, 한번 발라보겠습니다

욕 세럼
화제의 욕 세럼

 

허벌 페이스 푸드 세럼. 59ml, 12만4천원.
바를 때 나오는 욕의 강도_ 5
전지현 세럼이란 애칭으로 욕세럼 열풍을 몰고 온 바로 그 제품. 15가지 천연 성분 추출물의 항산화 효과로 피부결 개선, 모공과 잔주름을 케어 효과를 준다. 하지만 바를 때의 고통은 상당해서, 바르고 발을 동동 구를 정도의 따가움이 느껴진다. (참고로 에디터는 피부가 민감한 편)홍조는 몇 분 있다 가라 않지만 따가움의 잔상은 한동안 남는다. 꾸준히 사용하면 피부결 개선효과가 상당하다는데, 고통의 트라우마로 꾸준한 사용이 조금 힘들다는 점이 아쉽다. 

보나쥬르 익스트림 스팟 세럼. 50ml, 2만8천원.
바를 때 나오는 욕의 강도_ 2
사용해본 욕세럼 중 가장 저렴이 버전. 호랑이가 피부에 상처가 나면 뒹군다는 식물, 병풀을 주성분으로 해 피부 재생력을 높이는 효과가 강력하다고 한다. 그래서인지 보습 효과와 함께 흔적 케어에도 효과적이라고. 이 제품 역시 바르자마자 따끔거림이 느껴지는데, 그보다는 강력한 쿨링감이 더 와 닿는다. 쿨링감이 강한 트러블 케어 제품을 바르는 기분이랄까. 다른 욕세럼들처럼 모공이나 각질 케어보다는 여드름 피부나 자꾸 트러블이 생기는 피부, 지성 피부에 데일리 케어 제품으로 사용하면 좋을 듯하다.

내추럴 퍼시픽 프레쉬 허브 오리진 세럼. 50ml, 2만9천원.
바를 때 나오는 욕의 강도_ 3
욕세럼의 저렴이 버전으로 유명한 제품. 제품 뒷면을 보면 가장 먼저 눈에 띄는 것은 주름 개선 기능성 화장품이라는 글귀다. 이 제품 역시 97% 천연 유래 성분들로 만들어 강력한 항산화 효과와 모공 및 주름 개선 효과를 지녔다. 두 개 층으로 분리된 제품을 잘 흔들어 바르면 되는데, 따가움은 다른 제품에 비해 덜한 편. 피부에 바늘을 살짝 갖다 대는 정도다. 1주일간 꾸준히 사용했는데 드라마틱한 변화보다는 코 옆의 모공 지뢰밭이나 입 주변 각질이 깔끔해지는 정도의 효과를 보았다.

블리스 필링 그루비 페이셜 세럼. 30ml, 9만2천원대.
바를 때 나오는 욕의 강도_ 4
이름처럼 필링에 중점을 둔 제품. 그래서인지 바를 때 따끔거림의 강도도 높은 편이다. 세안 후 얼굴에 물기가 있을 때 사용하면 되는데, 처음 바르면 (특히 피부 상태가 안 좋은 경우라면) 따가움에 몸이 움츠려든다. 하지만 신기하게도 피부가 빨갛게 되거나 자극이 오래가지는 않는 편. 2~3일 정도 사용하면 각질이 현저히 사라지고, 각질이 사라져서인지 피부톤 또한 밝아진 느낌이 든다. 특히 피곤할 때 잘 생기는 좁쌀 여드름이나 한 두 개씩 올라온 트러블 진정에도 효과적이다.

이즈크리니컬 액티브 세럼. 30ml, 17만원.
바를 때 나오는 욕의 강도_ 2.5
수 많은 헐리우드 스타들의 애정템으로 유명한 제품. 욕세럼 중 가장 고가다. 이 제품 역시 항산화 효과와 피부결 개션에 효과적이라고. 발랐을 때의 느낌은 따가움보다 싸한 쿨링감이 더 크다. 아주 강한 정도의 쿨링 효과로 생각하면 되는데, 얼굴에 파스를 바른 듯한 싸함에 약간의 따끔거림이 동반되는 정도다. 통증에 민감한 이들도 참을 수 있을 정도. 신기한 것은 싸하고 따끔한 느낌이 있는데 광대뼈 부분의 붉은기 진정에 효과적이라는 것. 심지어 효과를 바른 후 바로 확인할 수 있어 더욱 신기할 뿐이다. 붉은기가 심하거나 각질이 지저분하게 일어났을 때 사용하면 만족할 만한 효과를 즉각적으로 볼 수 있겠다.

 

연관 검색어
,

바이럴 최강자들의 뷰티 파티

프리덱셀랑스 드 라 보테 2016 - 마리끌레르 2016년
행사가 진행된 디브릿지 전경.

4월 5일 저녁 7시, 마리끌레르를 사랑하는 애독자 미스 마리 2백 명과 8개 수상 브랜드, 뷰티업계 관계자들이 요즘 핫하기로 명성이 자자한 청담 디브릿지로 모여들었다. 클럽에서 열리는 시상식이라니, 기대와 호기심으로 들뜬 참석자들은 마리끌레르 에코백을 선물로 받으며 입장했다.

2개 층에서 진행된 이번 마리끌레르 프리덱셀랑스 드 라 보테 행사장에서는 올해 수상한 브랜드의 서프라이즈 인형과 수상 제품 전시를 먼저 만날 수 있었다. 특히 인형은 수상 브랜드의 제품을 본떠 만든 것으로 이날 파티에서 가장 많은 관심과 카메라 세례를 받았다.

이번 프리덱셀랑스 드 라 보테는 30년에 이르는 시간동안 꾸준히 공정한 심사 과정과 엄격한 심사 기준을 지켜온 어워드답게 전 세계를 대표하는 뷰티 저널리스트와 전문 심사위원단이 한 달 동안 심사에 참여했으며 혁신성, 효능, 질감, 디자인, 커뮤니케이션이라는 다섯 가지 기준에 따라 엄정한 심사를 거쳐 제품을 선발했다.

이날 행사에는 수상한 브랜드 관계자와 심사에 참여한 심사위원뿐 아니라 직접 브랜드를 접하는 소비자들까지 참석해 브랜드와 제품의 우수성을 다시금 확인하며 수상의 영광을 함께 나눴다. 수상의 주인공은 총 8개 제품으로, 인터내셔널 부문에서 샤넬, 르네휘테르, 조르지오 아르마니가 수상했으며, 마리끌레르 코리아의 뷰티 디렉터를 주축으로 한 국내 매거진 뷰티 디렉터 10인이 선정한 내셔널 부문에는 프레쉬, 입생로랑, 아벤느, 일리, 아베다가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시상식 진행은 아나운서 출신 엔터테이너 전현무가 맡아 매끄럽고 재치있는 진행 솜씨를 뽐냈으며, 8개 수상 브랜드의 대표와 담당 팀원들이 차례로 시상대에 올라 소감을 전하며 수상의 기쁨을 만끽했다.시상식이 끝난 뒤에는 다이나믹 듀오의 뜨거운 힙합 공연이 펼쳐져 분위기가 후끈 달아올랐고 참석자들은 노래를 따라 부르며 그들의 무대를 적극적으로 즐겼다. 한편 이날 현장의 모습을 잘 담아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해 ‘베스트 미스 마리’로 선정된 1명에게 2백10만원 상당의 어워드 수상 브랜드 화장품 선물 패키지가 전달돼 참석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이후 행사 참석자들은 준비된 샴페인과 디너를 즐기고 포토월 앞에 서거나 모델, 브랜드 인형과 함께 사진을 찍으며 추억을 남겼다. 또한 흥겨운 디제잉을 배경으로 룰렛이나 가위바위보 같은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양손 가득 상품을 선물 받으며 행복해했다. 행사는 끝났어도 4월 한 달간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수상 제품과 관련 아이템 기획전을 통해 수상 제품을 특별한 가격에 만날 수 있으니 공인받은 우수한 제품을 써볼 기회를 놓치지 말길. 코스메틱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현명한 소비를 돕기 위한 마리끌레르의 프리덱셀랑스 드 라 보테가 앞으로 마리끌레르 독자뿐 아니라 전 세계 소비자들의 화장품 선택에 지표를 제공하는 역할을 지속적으로 해나가는 뷰티 어워드로 자리 잡기를 기대한다.

🍪💜#마리끌레르 #peb #mclive

엄예진(@umyejin00)님이 게시한 사진님,

일리랑 손잡고👐🏻 #마리끌레르 #마리끌레르뷰티어워즈 #PEB #mclive

김윤정(@yoon.kkk)님이 게시한 사진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