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큼 다가온 심쿵 드라마


어깨 깡패와 국민 첫사랑의 만남이라니! 캐스팅부터 기대를 모은 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의 메인 포스터가 공개되었다. 2015년의 마지막 날, KBS 연기대상에서 티저 영상으로 첫 선을 보인 후 6개월만이다. 김우빈의 찡그린 미간, 수지의 청초한 눈빛 그리고 설레는 코끝 키스까지. 싱그러운 요소를 모두 갖춘 이 드라마는 한달 후, 7월 6일 우리를 찾아올 예정이다.

 

380만 팔로워를 거느린 수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번 작품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예고편, 포스터가 공개될 때마다 발빠르게 팬들에게 전하는 것은 물론, 김우빈, 임주환과의 셀카로 훈훈한 현장 분위기를 남기기도 했다.

 

“나랑 연애할래요?”, “겁나 찐하게.” 사랑 이야기에 강한 이경희 작가의 작품답게 예고편에 등장한 대사 부터 주옥 같다. 사전 제작으로 촬영은 이미 마친 상태라고. <미안하다 사랑한다>, <이 죽일 놈의 사랑>,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남자>를 이을 진하고 찡한 로맨스가 탄생하게 될지! 마음에 박히는 대사, 절절한 감정선, 탄탄한 구성 3박자의 조화를 기대해보는 바이다.

 


다큐 PD(수지)와 슈퍼 스타(김우빈)가 되어 재회한 두 사람의 과거를 돌이켜보는 장면이다. 수지의 폭풍 애교, 김우빈 특유의 능글미, 풋풋함 터지는 무릎 베개 3단 콤보를 만나볼 수 있다. 그러나 선 공개된 줄거리 중 “‘악연’으로 헤어진 두 남녀가 재회 후 그려나가는 ‘애절한’ 이야기”라는 대목이 심상치 않다. 이토록 꽁냥꽁냥했던 커플이 왜 모르는 척, 날선 눈빛으로 마주하게 되었는지 쫄깃한 마음으로 첫 방송을 기다리는 일만 남았다.

여행을 떠나고 싶은 도시

목포

전라도야 손맛좋은 이모님들 많기로 유명한 곳이지만 분위기깡패 커피숍 소문은 별로 들어보지 못했을 거다. 두툼한 떡갈비, 자극적인 갈치찜으로 ‘단짠단짠’의 ‘짠’이 충족 됐다면 ‘단’을 충족시켜야 할 때. 휴대폰을 열어 ‘행복이 가득한 집’을 검색하자. 일제시대에 지어진 일본식 단독주택을 그대로 살려 카페가 된 이곳 특유의 분위기는 서울의 어느 곳과 비교해도 절대 따라올 수 없다. 세월의 흔적이 묻어 반질해진 고동색 테이블, 그 위에 고이 개켜진 하얀 광목천들을 보고 있으면 마음의 평화가 절로 찾아온다. 커피 마시러 갔다가 사진만 잔뜩 찍고 돌아올 수 있으니 주의!

프라하

이상 기후로 푹푹 찌는 8월 더위가 너무 일찍 찾아온 서울에서 가장 쉬운 피서는 여름 휴가 떠올리기. 유럽이 좋겠다. 습기 없이 선선한 바람과 파란 하늘, 커다란 나무 위에서 사각이는 푸른 나뭇잎들. 프라하는 이 모든 것을 충족시키기에 딱이다. 시끄럽지 않은 사람들 사이에서 중세 유럽의 풍경이 그대로 살아있는 프라하의 구시가지를 걷는 상상. 벌써부터 행복지수가 올라간다.

탈린

1606dailcuksy01_15

조금 색다른 여행을 계획중이라면 구소련의 흔적이 남아있는 에스토니아는 어떨까. 1991년 소련이 붕괴되기 전까지 베일에 쌓여있던 에스토니아의 수도 탈린. 탈린의 올드타운에는 100년 된 주택이 신축건물일 정도로 중세 모습 그대로를 간직하고 있다. 도시 자체가 흡사 거대한 영화 세트장 느낌이니 어디서 사진을 찍어도 인생사진을 건질 수 있는 건 보너스.

 

연관 검색어
, , , ,

마리 컬처 : 6월 첫째 주

열아홉 바리스타, 이야기를 로스팅하다

첫 페이지를 펼치면 그윽한 커피향이 새어나올 듯 커피에 대한 이야기로만 꽉 채운 책이다. ‘베이루트’라는 필명으로 커피에 대한 다양한 글을 쓰는 작가 조원진과 사진가 유재철이 함께 여행하며 열 아홉군데 카페의 바리스타와 로스터들을 만났다. 서울의 커피리브레, 헬카페, 콩밭커피, 학림다방부터 부산의 FM커피하우스, 경주의 커피플레이스, 남원의 산들다헌까지 전국 곳곳에서 활동하는 커피 전문가들이 만들어가는 커피의 문화와 일상에 대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곱게 내린 핸드드립 커피 한잔 즐기며 살펴보기 딱 좋은 책이다.

 

싱글로 산다

<섹스 앤 더 시티>, <그는 당신에게 반하지 않았다>의 작가 리즈 투칠로(Liz Tuccillo)의 첫 장편소설이다. 뉴욕에 사는 싱글녀들이 파리, 시드니, 발리, 베이징 등 전세계 곳곳으로 여행을 떠나 다양한 싱글들을 만나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유머러스하게 그려냈다. 작가 리즈 투칠로가 직접 8개국에서 만나 인터뷰한 싱글 남녀의 솔직한 심리가 녹여져 있어 더욱 생생한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각각 다른 일상을 사는 싱글들의 삶과 가치관을 들여다 보는 재미가 쏠쏠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