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쓰기 좋은 파운데이션

파운데이션

디올 디올스킨 포에버 플루이드 파운데이션 #012, 30ml, 7만3천원.
바르자마자 번들거리는 유분이 없어지고 피부에 자연스러운 윤기가 돈다. 땅기는 일 없이 오후까지 메이크업이 유지돼 수정 메이크업이 따로 필요 없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조르지오 아르마니 디자이너 쉐이핑 크림 파운데이션 SPF20 #2, 30ml, 10만5천원대.
매끄러우면서 탄탄한 더블 실크에서 영감 받는 독특한 텍스처. 얇은 실크 베일로 감싼 듯 얼굴의 윤곽을 살려준다.

입생로랑 뚜쉬 에끌라 르 땡 파운데이션 #B20, 30ml, 7만7천원대.
Y 브러쉬로 바르면 새틴 젤 텍스처가 피부에 매끈하게 밀착된다. 번들거리지 않고 오래 지속되며 우아한 광채를 발한다.

나스 벨벳 매트 스킨 틴트 SPF30 PA+++ #그린란드, 50ml, 6만3천원.
크림 타입이지만 피부에 닿으면 틴트처럼 스며든다. 벨벳같이 보송보송한 느낌으로 마무리되며, 빛에 굴절되는 특수 파우더를 함유해 전체적인 페이스 라인을 입체적으로 보이게 한다.

메이크업 포에버 워터 블랜드 #250, 50ml, 6만원.
80%를 수분으로 채워 바르자마자 물처럼 흡수되며, 미스트를 뿌린 듯 촉촉한 피부로 연출할 수 있다. 워터프루프 기능이 있어 땀에 강하고, 지속력은 뛰어나다.

바비 브라운 스킨 너리싱 글로우 파운데이션 #포슬린, 30ml, 8만5천원대.
가벼운 컬러 포뮬러에 보습과 영양 등 스킨케어 성분을 가득 담은 하이브리드 파운데이션. 커버력이 뛰어나진 않지만 피부를 얇게 감싸 맑고 깨끗한 피부로 연출한다.

로레알파리 트루 매치 파운데이션 #N1, 30ml, 2만4천원대.
국내 론칭 전부터 필수 직구 아이템으로 손꼽히던 제품. 마이크로 입자가 피부에 빈틈없이 밀착되고 커버 효과가 오래가 오후에도 화장이 망가지지 않는다.

RMK UV 리퀴드 파운데이션 #101, 30ml, 5만5천원.
보습 효과가 뛰어나 자외선과 실내 냉방에 건조해진 피부를 촉촉하게 만든다. 워터프루프 래스팅 필름이 피부를 빈틈없이 감싸 자외선 차단에 특히 효과적이다.

 

연관 검색어

스타들의 웨딩 스타일

꿈꾸던 완벽한 웨딩을 위한 준비는 드레스와 메이크업을 선택하는 것으로 끝나지 않는다. 디테일한 아름다움까지 놓치지 않기 위해서는 베일과 웨딩 헤어 스타일링까지 꼼꼼히 체크해야 하는 것. 올해 결혼식을 올린 스타들은 공통적으로 화려한 티아라가 아닌, 소박한 웨딩 헤어로 스타일링했다.

단순하게 틀어 올린 헤어가 밋밋하다면 과하지 않은 웨딩 헤어밴드나 핀으로 장식하는 것도 좋다. 배우 김정은김하늘, 황정음은 무늬가 없는 롱 베일을 선택했는데, 심플한 헤어에 어울리도록 패턴이나 장식이 없는 롱 베일을 써 드레스와 얼굴을 돋보이게 했다. 심플한 롱 베일은 하객의 시선이 신부의 얼굴에 쏠리게 만들고, 웨딩 무드도 훨씬 살려준다. 반면 가희는 허리까지 내려오는 길이의 쇼트 베일을 선택해 베어백 드레스를 더욱 돋보이게 했다. 특히 가희가 선택한 얼굴을 덮는 페이스 베일은 야외 결혼식을 선택한 신부에게 추천한다.

 

 

럭셔리한 쿠션 팩트

설화수 퍼펙팅쿠션 인텐스

메이크업 단계에 쿠션이라는 새로운 카테고리가 구축되기까지 세상에는 수백 개의 다양한 쿠션이 출시되었다. 하지만 여성들이 쿠션에 바라는 건 한 가지다. 바로 건강하고 자연스럽게 빛나는 피부. 파운데이션으로 완벽하게 보정한 듯한 커버력보다는 윤기와 민낯처럼 보이는 투명한 매끄러움을 원한다.

설화수 ‘퍼펙팅쿠션 인텐스’는 이런 여성들의 욕망을 스킨케어의 안티에이징 기술과 메이크업의 컬러 매트릭스 기법을 결합해 실현한다. 적송 추출물이 속부터 탄탄하게 다져 윤기를 살리고, 래디언스 펄 파우더 콤플렉스의 섬세한 빛 반사로 화사하고 매끄럽게 빛나는 피부를 완성하는 것. 또 일반 쿠션 대비 2배 이상의 스킨케어 성분을 담아 앰풀을 바른 듯 촉촉하고 가볍다. 무엇보다 컬러 매트릭스 기법을 이용해 7가지 호수로 선보여 여성들의 피부에 관한 다양한 요구에 부응한다.

설화수 퍼펙팅쿠션 인텐스
퍼펙팅쿠션 인텐스 15g×2, 8만 5천원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