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 마시고 그림도 보는 갤러리 카페

치포리
예술가와 철공소 인부들의 삶이 공존하고 있는 문래창작촌에는 아늑한 분위기의 갤러리카페 ‘치포리’가 있다. 카페의 벽면에는 시민들과 예술가들이 기부한 책이 꽂혀있고, 갤러리에서는 신진 작가들의 전시가 끊이지 않는다. 카페 귀퉁이에 전시 공간이 아담하게 분리되어있어 조용히 작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꾸며졌지만 나름 카페 분위기에 잘 녹아 있다. 여름밤 더위를 못 이기고 뛰쳐나왔다면 카페의 옥상에 가꿔진 텃밭 겸 정원에서 쉬어가며 시원한 자연 풍을 느껴 볼 수도 있다. 카페의 수익금으로는 문래동 문화잡지 ‘문래동네’를 발간하며 개성 있는 신진 작가들이 활동하고 있는 예술촌에서 마을회관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동3가 58-84 2층
문의 02-2068-1667 / https://www.facebook.com/chichipopolibrary

 

파비욘드 갤러리
갤러리와 카페 그 중간쯤의 모습을 한 ‘파비욘드 갤러리’. 작은 공간이지만 그림 앞에 가만히 앉아 찬찬히 뜯어보며 차를 마시기에는 오히려 충분하다. 갤러리에는 주로 작가들의 개인전이 열리고 있다. 전시 회전 주기가 짧고 끊이질 않아 여러 작가의 다양한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는 것이 이곳의 장점이다. 직접 주최하는 공모전을 통해 선발한 신진작가를 소개하는 전시 프로젝트와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미술 강좌나 스터디도 자주 보인다. 갤러리의 문턱을 낮추고 더 많은 사람과 미술작품으로 소통할 수 있기를 바라는 주인의 생각이 묻어나는 공간이다. 현재는 <2nd STAND ABREAST:옆으로 나란히 서다> 전이 진행 중이며, 기간은 8월 13일 까지다.

주소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2가 45-1 시가이아팰리스빌딩 102호
문의 02-790-1144 / https://www.facebook.com/farbeyondgallery

 

공상온도
‘공상온도’는 오랜 친구인 사진작가와 바리스타가 함께 만든 대안공간이다. 지하로 난 계단을 내려가면 펼쳐진 탁 트인 스튜디오의 한쪽에서는 바리스타가 커피를 내리고 있고, 맞은 편에서는 독립출판 서적과 디자인 소품들을 구경할 수 있다. 그 앞에는 각기 다른 모양을 가진 탁자와 의자들이 놓여있고, 나머지 공간은 모두 전시를 위해 활용된다. 두 친구의 문화에 대한 애정으로 펍, 갤러리, 공연장, 아트마켓의 성격을 두루 갖추게 되면서 특유의 정돈된 어수선한 느낌의 공간이 완성됐다. 보통의 화이트 큐브 갤러리에서 볼 수 없는 실험적인 디스플레이를 환영한다고 하니 앞으로 어떤 전시가 진행될지 기대된다. 곧 젊은 예술가 단체 Hyper section이 <행위의 시발> 전이 열릴 예정이다.

주소 서울시 마포구 동교동 201-19번지 지하1
문의 02- 336- 0247 / http://www.gongsangondo.com

 

라 카페 갤러리
부암동의 산책로를 따라 걷다 보면 언덕 위에 자리 잡은 ‘라 카페갤러리’를 만날 수 있다. 테라스 곳곳에 심어진 야생화부터 피로한 눈을 쉬게 해 줄 녹색 벽까지 뜨거운 도심 속 휴식처가 되어줄 만한 공간이다. 테라스에서 계절담근차로 여름을 만끽한 후에는 갤러리에서 박노해 시인의 사진전을 관람할 수 있다. 박노해 시인이 16년간 세계를 유랑하며 흑백필름 속에 담아온 인류의 삶과 노동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전시가 계속되고 있다. 2012년부터 파키스탄, 버마, 티베트, 안데스 등 12개 전시를 거쳐서 현재는 인도네시아 <칼데라의 바람> 전이 진행 중이다. 박노해 시인의 사진과 글귀를 함께 만나 볼 수 있는 유일한 갤러리이니 그의 팬이라면 놓칠 수 없는 공간이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백성동 1가길 19
문의 02-379-1975 / http://www.racafe.kr

연관 검색어
,

폼나는 안주 레시피 6

With BEER 

stuffed-peppers
www.betterrecipes.com

스터프드 페퍼스 Stuffed Peppers

상큼한 피망과 토마토의 풍미와 담백한 소고기 맛이 훌륭하게 어우러지는 이탈리안 식 핑거푸드. 출출할 때 간단한 한 끼로 즐기기에도 충분한 이 요리는 끝 맛이 상큼한 페일 에일이나 묵직한 스타우트 등 향이 풍부한 맥주와 즐기면 좋다.

재료

피망 4개, 다진 소고기 조금, 양파 1개, 마늘, 토마토 소스, 밥, 체다 치즈, 고수, 소금과 후추

만드는 법

  1. 피망을 반으로 갈라 속을 비우고 베이킹 틀에 담는다.
  2. 다진 고기와 잘게 썬 양파, 마늘을 담고 섞은 후 소금과 후추로 간을 맞춘다. 팬에 담아 소고기가 갈색으로 변할 때까지 볶는다. 토마토 소스와 밥을 넣고 잘 섞는다.
  3. 피망의 속을 채우고 체다 치즈를 골고루 올린다. 오븐에 넣고 175℃ 온도에서 20분간 익힌다.
  4. 마지막으로 잘게 썬 고수를 올려 모양을 낸다.

 

 

@brieism @thekitchnn
instagram @brieism @thekitchnn

시저 화이트 빈 버거 Ceaser White Bean Burger

맥주엔 버거. 변하지 않는 맛있는 공식이다. 고기 없이 콩으로 만든 고소한 패티에 파마산 치즈와 우스터 소스, 머스터드로 향긋한 맛을 더한 버거는 맥주와 함께 즐겨도 속이 더부룩해지지 않는다. 양껏 즐겨도 죄책감이 들지 않는 콩 버거와 맥주의 페어링을 음미해볼 것.

재료

올리브유, 양파 반 개, 다진 마늘, 하얀 콩, 빵가루 반 컵, 파마산 치즈, 파슬리, 달걀, 레몬즙, 앤초비 페이스트, 디종 머스터드, 우스터 소스, 소금, 후추, 햄버거 번즈

만드는 법

  1. 팬에 올리브유를 두르고 중간 불에 달군다. 잘게 썬 양파를 넣고 볶다가 마늘을 첨가해 함께 익힌 후 불을 끈다.
  2. 하얀 콩을 블렌더로 갈고, 익힌 양파와 빵가루, 파마산 치즈, 파슬리, 계란, 레몬즙, 앤초비 페이스트, 우스터 소스, 머스터드, 소금, 후추를 모두 담아 섞는다. 잘 섞은 패티 반죽을 냉장고에 넣고 1~2시간 숙성시킨다.
  3. 5인치 정도의 두께로 패티 반죽의 모양을 잡아 햄버거 번즈에 알맞은 사이즈로 만든다. 넓은 팬에 올리브유를 두르고 달군 후, 패티를 넣어 양면을 5~6분씩 굽는다.
  4. 패티를 햄버거 번즈에 올리고 취향에 따라 어린 잎 채소나 양배추 등의 채소를 더해 완성한다.

 

 

With WINE

www.thekitchn.com
www.thekitchn.com

카프레제 아보카도 토스트 Caprese Avocado Toast

드라이한 화이트와인과 함께 곁들이기 좋은 간편한 에피타이저 요리다. 토마토와 모짜렐라는 언제나 완벽한 맛의 조화를 이루는 재료. 여기에 부드러운 아보카도가 포근한 향과 식감을 더하니 한결 든든한 안주가 완성된다. 시원한 스파클링 와인 한잔과 즐겨도 좋다.

재료

샌드위치 빵(곡물이 들어가면 더욱 맛있다), 아보카도 1개, 방울토마토 8개, 모짜렐라 치즈, 바질 잎, 발사믹 드레싱.

만드는 법

  1. 빵을 바삭하게 익힌다.
  2. 아보카도는 껍질과 씨를 제거하고 작은 그릇에 담아 퓨레 식감이 날 때까지 꾸꾹 눌러 뭉갠다.
  3. 익힌 빵 위에 아보카도를 편편하게 올린 후, 슬라이스한 토마토와 모짜렐라 치즈, 바질 잎을 올려 모양을 내고 발사믹 드레싱을 뿌려 마무리한다.

 

 

instagram @thekitchnn
instagram @thekitchnn

가지 크로켓 Eggplant Bites

진한 레드와인 한잔과 곁들이면 근사한 페어링을 즐길 수 있는 가지 요리. 누구나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핑거푸드라 손님이 왔을 때 손쉽게 만들어 내어놓기도 좋다. 쫄깃한 식감이 살아있는 가지와 바삭한 튀김이 어우러져 레드와인의 풍미를 돋운다. 바디감이 너무 헤비한 와인보다는 과일향이 베어나는 가벼운 와인을 선택할 것.

재료

가지 1개, 빵가루, 모짜렐라 치즈 3/4컵, 파마산 치즈 1/4컵, 이탈리안 시즈닝, 소금, 마리나라 소스(토마토 소스).

만드는 법

  1. 가지를 한입에 베어먹기 좋을 만한 적당한 크기로 자른다. 가지의 단면에서 나오는 수분을 키친타올로 닦아내 물기를 최대한 제거한다.
  2. 빵가루와 모짜렐라 치즈, 파마산 치즈, 이탈리안 시즈닝, 소금을 손질한 가지와 함께 넣어 섞는다.
  3. 잘 버무려진 가지를 빵가루만 따로 담은 접시에 굴려 튀김 옷을 고루 입힌다.
  4. 식용유를 살짝 뿌린 오븐 팬에 가지를 올리고 약 30분간 익힌다.
  5. 따뜻하게 데운 마리나라 소스나, 취향에 따라 치즈 디핑 소스를 함께 즐겨도 좋다.

 

 

With SOJU

www.thekitchnn.com
www.thekitchnn.com

치킨 파마산 파스타 Chicken Parm Pasta

소주와 파스타의 신기한 페어링. 리가토니 파스타는 면이 넓고 짧아 하나씩 집어 깔끔하게 즐길 수 있다. 닭가슴살과 마리나라 소스, 각종 치즈로 완성한 풍미가 톡 쏘는 소주의 맛과 의외로 완벽한 하모니를 쌓는다. 중간중간 느껴지는 토마토가 상쾌한 식감을 더한다.

재료

리가토니 파스타, 닭가슴살, 올리브유, 저민 마늘, 토마토, 마리나라 소스, 이탈리안 치즈(다양한 치즈로 대체 가능), 바질 잎.

만드는 법

  1. 소금을 조금 첨가한 끓는 물이 리가토니 파스타를 넣고 삶는다. 다 삶아진 파스타 면은 물을 제거 해둔다.
  2. 닭가슴살은 한입 크기로 적당히 썰어 저민 마늘, 올리브유와 함께 팬에 넣고 볶는다. 잘 익힌 닭가슴살은 편편한 접시에 담아 플레이팅 한다.
  3. 토마토와 마늘을 팬에 넣고 토마토의 물기가 빠질 때까지 약 1~2분간 익힌다. 삶아둔 파스타와 마리나라 소스, 치즈를 넣고 고루 섞으며 익힌다.
  4. 치킨을 담은 접시 위에 완성된 파스타를 올리고 각종 치즈를 갈아 올린다. 마지막으로 바질 잎을 얹어 색감을 더한다.

 

 

www.thekitchnn.com
www.thekitchnn.com

치킨 토르티야 수프 Chicken Tortilla Soup

역시 소주엔 뜨끈한 국물 한 사발이 최고다. 다채로운 향신료가 내는 화려한 향이 입맛을 단숨에 사로잡는 토르티야 수프는 소주 안주로도 매우 훌륭하다. 먹을수록 코끝으로 전해지는 풍미가 진해져 기분 좋게 술기운을 돋운다. 밤마다 생각나는 중독적인 요리다.

재료

닭다리살, 치킨 스톡, 구운 토마토, 양파, 다진 마늘, 큐민 1/4티스푼, 칠리 파우더 1/2티스푼, 소금, 말린 오레가노 1/2티스푼, 후추, 검은 콩, 라임즙, 토르티야 칩, 아보카도, 고수, 멕시칸 핫소스.

만드는 법

  1. 닭다리살, 치킨 스톡, 구운 토마토, 양파, 큐민, 칠리파우더, 소금과 후추, 오레가노, 물을 뚝배기 등의 재질이 두꺼운 냄비에 넣고 치킨이 익을 때까지 오래 끓인다. 맛이 진하게 우러날 때까지 오래 익히면 좋다.
  2. 끓인 수프에서 닭다리만 건져내 먹기 좋은 크기로 썬다. 발라낸 닭다리살을 다시 수프에 넣고 검은 콩과 라임즙을 넣어 풍미를 더한다.
  3. 마지막으로 슬라이스한 아보카도와 고수, 멕시칸 핫소스를 올리고 한쪽에는 잘게 부순 토르티야 칩을 올려 완성한다.
연관 검색어
, ,

숙취 비켜!

drink
drink_1
drink_2
drink_3
drink_4_1
drink_5
drink_6
drink_7
drink_8
drink_9_1
drink_10_1

연관 검색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