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Hippest Hotel in Shanghai

더 워터하우스 앳 사우스 번드 The Water House at South Bund
19세기와 20세기 초에 세운 근대 건축물이 즐비한 와이탄은 최근 2~3년 사이 중국에서 가장 힙한 지역으로 떠올랐다. 오래돼서 더 아름다운 옛 건축물을 레노베이션한 갤러리와 카페, 레스토랑, 부티크호텔들이 저마다의 개성으로 중무장하고 있어 상하이의 힙스터와 20~30대 젊은 여행자들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다. 와이탄 남쪽 황푸 강변에 자리한 더 워터하우스 앳 사우스 번드는 이 변화를 이끈 장본인으로 1930년대 사용된 옛 창고 건물을 개조해 완성한 디자인 호텔이다. 1세기 전의 붉은 벽돌과 골조를 그대로 두었으며, 흔한 페인트칠도 최소화해 거친 느낌을 유지했다. 핀율, 한스 베그너 등 디자인 가구와 조명으로 객실을 스튜디오처럼 꾸몄으며, 3층에는 더 루프 앳 워터하우스가 자리한다. 객실이 19개 밖에 없으니 최소 3개월 이전 예약은 필수다. www. waterhouseshanghai.com

 

풀리 호텔 & 스파 The Puli Hotel & Spa
상하이의 쇼핑 중심지인 난징시루와 예안루 중간에 자리한 더 풀리 호텔은 상하이 도심 중앙에 자리해 있다. 도심 속 휴양지라는 컨셉트로 호텔이지만 자연 속에 파묻힌 리조트 분위기를 내려고 했다. 200여 개의 객실을 갖춘 현대적인 빌딩이지만 나무와 돌만을 사용해 동양적 아름다움을 최대한 발휘했는데 호텔이 주는 우아한 분위기 덕분인지 로비 한 켠에 무심히 놓인 도자기병 하나도 예사롭지 않게 다가온다. 육중한 로비 도어는 마치 성문을 여는 것 같은 착각을 일으킨다. 특히 호텔 입구에 세워진 거대한 석조물과 호텔 뒤편 정원에 심어진 대나무숲은 오리엔탈 디자인 마니아라면 반할 수 밖에 없는 결정적 장소. 전세계 디자이너들이 오픈과 동시에 주목한 호텔이라는 점에서 상하이 내에 이만한 아름다운 공간은 찾기 어려울 듯! www.pulihotel.com

연관 검색어
, ,

COOL KIDS MAKE ME HIGH

Mac Miller- Dang! 

경쾌한 바이브로 엉덩이 들썩이게 만들었던 래퍼 맥 밀러가 산뜻한 브라스와 싱어송라이터 앤더슨 팍의 피처링으로 상큼하게 돌아왔다. 닥터 드레의 마지막 앨범에서  6곡이나 참여했던 앤더슨 팍의 감미로운 목소리는 상대적으로 거친 맥 밀러의 목소리와 대비 되어 곡에 부드러움을 더하고 줄리어드 음대생들이 연주한 브라스는 부드러운 모래 사장이 떠오르는 여름 노래를 완성시켰다. 조금 힘을 빼니 귀에 착 감긴다.

 

Raury- NEVERALONE

작년 로리의 데뷔 앨범 ‘All We Need’는 충격 그 자체였다. 열아홉이라는 나이, 힙합이라는 품 안에서 포크, 록, 팝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만들어내는 풍부한 곡 메이킹 실력은 음악 팬들은 물론 비평가들에게도 신선한 한 방이었다.  웅장하고 풍부한 사운드가 돋보이는 로리의 2016년 첫 싱글 ‘neveralone’은 가늠할 수 없는 다음 단계를 향한 수준급 몸풀기로 보기에 충분하다.

 

기린, 박재범 – CITY BREEZE

기린은 ‘여름여름 열매’를 열개 정도는 먹은 것 같다. 작년 이맘 때 낸 ‘썸머 홀리데이’가 귓가에서 채 가시기도 전에 박재범과 손을 잡고  또 한 번 여름이 되면 꺼내 듣고 싶은 곡 ‘CTIY BREEZE’ 를 선보였다. 얼핏 보면 엉뚱해보이기도 하는 둘의 조합은 꾸준히 기린과 박재범의 음악을 들어온 사람들에게는 꽤나 멋진 조합이고, 올드힙합으로 뭉친 둘의 결과물은 기대보다 훨씬 멋지다. 크게 틀어놓고 해운대로 드라이브를 하는 상상만으로도 어깨춤이 절로 난다.

 

보양식 없인 못 살아

food_0food_1food_2food_3 food_4food_5food_6food_7food_8food_9food_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