겔랑의 베스트셀러 5

1609mcmgbeme07_01

LUXURIOUS BEST-SELLERS

차세대 럭셔리 스킨케어로 떠오르는 아베이 로얄 라인. 그중에서도 가장 사랑받는 5가지 제품을 소개한다. 겔랑의 하반기 메이크업 베스트 5도 놓치지 말길.

RISING STAR | 아베이 로얄 데이 크림

아베이 로얄 데이 크림은 프랑스 청정 지역에서 나는 위쌍 허니와 겔랑의 익스클루시브 로열젤리의 특별한 리페어링 파워로 피부 노화에 따른 고민을 총체적으로 해결해주는 제품이다. 기존 제품보다 업그레이드된 포뮬러로 한층 강력한 효과와 감각적인 텍스처를 갖춘 아베이 로얄 데이 크림은 눈에 띄는 즉각적인 효과도 놀랍지만 꾸준히 사용하면 노화에 따른 주름, 탄력 저하, 윤기 부족을 개선한다. 50ml, 21만4천원.

아베이 로얄 데일리 리페어 세럼

겔랑의 아베이 로얄 데일리 리페어 세럼은 강력한 탄력 재생 효과로 피부 표면은 물론 피부 속 보이지 않는 노화의 징후까지 막아주는 안티에이징 세럼이다. 세럼 속에 원형 상태로 보존된 마이크로드롭스가 피부에 닿는 순간 피부 속 깊이
빠르게 스며들어 피부 속부터 표면까지 채우고 피부 조직을 탄탄하게 잡아주며 페이스 라인을 또렷하게 정돈한다. 30ml, 20만2천원.

아베이 로얄 허니 넥타 로션

아베이 로얄 뷰티 루틴의 첫 단계 제품인 아베이 로얄 허니 넥타 로션은 피부에 필수 영양분을 공급해 피부 스스로 회복하는 힘을 기른다. 피부에 바르는 즉시 산뜻한 젤 타입의 텍스처가 수분을 공급하고 진정 효과를 주며 피부의 pH 밸런스를 5.5로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준다. 신선한 꿀과 허브 향은 덤. 150ml, 8만9천원대.

아베이 로얄 허니 스마일 리프트

스마일존의 탄력이 떨어지면 입매가 처져 딱딱한 인상을 주는 등 얼굴 표정에도 영향을 끼친다. 아름다운 스마일 라인을 되찾아주는 아베이 로얄 허니 스마일 리프트는 입가 주름부터 팔자주름까지 전반적으로 케어해 매끄럽고 탄력 넘치며 정돈된 입매로 가꿔준다. 15ml, 8만5천원.

Editor’s Pick | 아베이 로얄 페이스 트리트먼트 오일

꿀은 피부 탄력을 높이는 효능을 지녔다. 겔랑 아베이 로얄 페이스 트리트먼트 오일은 진귀한 천연 원료인 위쌍 허니를 겔랑의 독자적인 기술로 개발해, 피부에 풍부한 영양과 수분을 공급하고 끈적이지 않고 산뜻하게 흡수된다. 28ml, 13만8천원대.

 

1609mcmgbeme07_02

Editor’s Pick  | 란제리 드 뽀 파운데이션 SPF20

아무것도 바르지 않은 듯 투명한 광채로 빛나는 아름다운 피부를 위한 겔랑의 란제리 드 뽀 파운데이션은 결점을 감추거나 피부색을 바꾸기보다 본연의 피부색을 유지하면서 피부의 톤과 결을 섬세하게 개선해 자연스러운 ‘누드 스킨’을 완성한다. 패브릭에서 영감을 얻은 첨단 테크놀로지 ‘바이오-퓨전 마이크로-메쉬’로 마치 제2의 피부처럼 내 피부와 하나가 되어 편안하고 오래 지속되는 메이크업 효과를 선사하는 게 특징. 30ml, 8만7천원.

멀티 퍼펙팅 컨실러

겔랑이 처음으로 선보이는 하이브리드 컨실러로, 컨실러와 스킨케어 기능을 결합한 포뮬러가 다크서클과 색소침착, 잡티를 오랜 시간 효과적으로 커버한다. 피그먼트 입자가 다크서클을 가려주고, 자연스러운 블러 효과로 피부의 작은 결점까지 커버해 피부 톤을 고르고 매끄럽게 만들어주는 것. 또한 여러번 덧발라도 뭉치지 않아 자연스러우면서도 완벽한 커버가 가능하다. 12ml, 5만6천원.

팔레트 5 꿀뢰르 #02 통카 임페리얼

이번 가을 컬렉션의 팔레트 5 꿀뢰르 #02 통카 임페리얼은 은은한 광채를 선사하는 베이스 컬러와 눈매를 섬세하게 강조하는 2가지의 누드 톤 섀도, 전체적인 룩에 강렬함을 더하는 세련된 색감의 2가지 스모키 섀도로 구성된다. 6g, 10만3천원.

키스키스 립스틱 #520 폴 인 레드

아침부터 밤까지 언제 어디에나 어울리는 키스키스 립스틱 #520 폴 인 레드는 완연한 가을을 연상시키는 섬세한 로지 레드 컬러를 띤다. 키스키스 립스틱은 풍부한 질감의 크림 텍스처로 여성의 피부에서 느껴지는 부드러운 촉감을 떠올리게 한다. 3.5g, 4만5천원.

더 파운데이션 브러쉬

빠르고 간편하게, 피부결을 고르고 매끄럽게 정돈해 원래 내 피부인 듯 투명하고 자연스러운 피부로 만들어주는 겔랑의 파운데이션 브러시다. 파우더 브러시처럼 촘촘하고 부드러운 소프트 핑크 컬러의 모가 알맞은 양의 리퀴드 파운데이션을 덜어내 아무것도 바르지 않은 듯 투명한 내추럴 룩을 선사한다. 7만7천원.

연관 검색어
,

히트다 히트! 라프 시몬스 X 아디다스

1609mcmafamd02_D 01
얼마 전 캘빈 클라인의 새로운 수장으로 임명되며 패션계를 떠들썩하게 만든 슈퍼스타 디자이너 라프 시몬스. 그가 F/W 시즌을 맞아 아디다스와 함께 새로운 협업 스니커즈를 선보인다. 결과는? 벨크로 테이프 디테일과 감각적인 컬러 조합이 돋보이는 ‘스탠스미스’와 캔버스 소재의 로 톱, 하이톱 디자인의 ‘매트릭스 스피릿’으로 탄생했다. 특히 매트릭스 스피릿은 이번 협업을 기념해 아디다스에서 처음 선보이는 따끈따끈한 신상 모델로 화제를 모았다. 총 17가지 디자인으로 선보이는 이 탐나는 콜라보레이션 슈즈는 곧 해외 온라인 사이트에서 구입할 수 있으니, 라프 시몬스와 아디다스의 팬이라면 서두를 것.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단 하나뿐인 웨딩 주얼리

<마리끌레르 웨딩> 독자들에게 타넬로를 소개해주기 바란다. 론칭한 지 18년 된 타넬로(Tanello)는 핸드메이드를 기반으로 한 파인 주얼리 브랜드다. 자연에서 채집한 영감을 디자인에 반영하기 때문에 무광 옐로 골드를 베이스로 정형화되지 않은 형태의 주얼리를 선보인다. 조약돌이나 나뭇잎이 연상되는 내추럴한 디자인의 주얼리들이 타넬로의 시그니처다.

주얼리를 디자인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이 있다면? 주얼리는 사치품이 아닌 가치품이다. 주얼리에는 보석 등급이나 가격으로 절대 값을 매길 수 없는 각자의 이야기가 담겨 있기 때문이다. 많은 고객이 리세팅을 위해 타넬로를 찾는다. 엄마나 할머니에게 물려받은 보석을 자신의 취향대로 변화를 주어 간직하기 위해 주로 리세팅한다. 리세팅 작업을 할 때는 고객과 충분히 상담한 뒤 원하는 부분을 적용해 디자인하기 때문에 보통은 오더부터 완성까지 두 달 이상 시간이 걸린다. 타넬로는 이처럼 개인의 이야기를 담아내는데 주력하고 있다.

 

결혼을 앞둔 신부에게 웨딩 주얼리를 추천한다면? 웨딩 주얼리라도 신부가 자신을 잘 돌아보고 결정해야 한다. 다이아몬드 링을 결혼과 결부하는 건 일종의 상술에 불과하다. 길에서 주운 돌이라도 자신의 사연이 담겨 있으면 값비싼 보석에 비할 수 없는 가치를 지니는 게 아닐까. 요즘은 유색 보석이나 탄생석으로 웨딩 주얼리를 준비하는 신부들이 늘고 있다. 디자인은 트렌디한 스타일보다는 시간에 구애받지 않는 심플한 것이 이상적이고 무엇보다 착용감이 좋아야 한다. 일반적으로 가장 많이 선택하는 솔리테어 링은 보석이 볼드하더라도 밴드를 얇게 만들면 다른 링과 레이어링하기 좋다.

많은 신부들이 웨딩 주얼리를 평소에 활용하지 못한다. 웨딩 주얼리를 데일리 룩에 어떻게 스타일링하면 좋을까? 풀 세트로 스타일링하는 게 가장 촌스럽다. 세트의 경우 귀고리와 반지 정도만 같은 디자인으로 하고 네크리스는 뉘앙스만 비슷한 스타일로 착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이하늬, 박세영 등 수많은 셀러브리티가 타넬로의 주얼리에 매료되어 있다. 그 이유가 무엇이라고 생각하나? 일단 셀러브리티들은 프라이빗한 쇼핑을 원하기 때문에 타넬로를 즐겨 찾는다. 그리고 대부분의 제품이 단 하나 뿐이기 때문에 그 특별함에 매력을 느끼는 것 아닐까?

세컨드 라인인 틸 타넬로에 대해 설명을 부탁한다. 틸 타넬로(Till Tanello)는 합리적인 가격대의 앤티크 실버 주얼리를 선보이고 있다. 블링블링하고 트렌디한 디자인의 패션 주얼리로 구성되어 있고 틸 타넬로 북촌 매장에서 구입할 수 있다. 타넬로가 소수를 타깃으로 한다면, 틸 타넬로는 더 폭넓고 다양한 고객을 위해 준비한 브랜드다.

앞으로 흥미로운 계획이 있다면 알려주기 바란다. 타넬로는 더 쇼케이스 랩이라는 주얼리 프로젝트 그룹을 통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그동안 미네타니, 파나쉬, 코이누르 그리고 타넬로를 주축으로 여러 주얼리 브랜드가 함께 국립발레단, 리처드 용재 오닐 등 다른 분야의 아티스트들과 협업해 다양한 작업을 선보여왔다. 구체적으로 언급할 순 없지만, 올해 하반기에는 서울패션위크에서 더 쇼케이스 랩의 흥미로운 활동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연관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