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 이건 꼭 사야 해!

KENZOKI

겐조키 세럼 인 어 마스크. 3매, 5만1천원.

겐조키는 평소 믿고 쓰는 브랜드라, 이 새로운 마스크도 성분이나 효능에 대한 한 치의 의구심 없이 잘 사용했다. 무엇보다 일반적인 시트 마스크의 치명적 단점 중 하나인 내용물이 흘러내리는 일이 없고 마치 제2의 피부인 양 착 밀착해 유효 성분이 쏙쏙 흡수되는 느낌이었다. 은은한 화이트 로터스 향 덕분에 팩을 하는 동안 심신이 안정되는 점 또한 마음에 들었다. _뷰티 에디터 한은경

POINT

포인트 모닝 스타트 클렌저. 170ml, 1만5천원.

아침엔 가급적이면 저자극의 모닝 전용 클렌저로 세안하는 편이다. 모닝 스타트 클렌저는 밤새 쌓인 피지를 제거하고 피부에 수분을 공급해 화장이 잘 먹게 만드는 효과가 탁월한 제품인 듯. ‘화장은 하는 것보다 지우는 것이 더 중요합니다’라는 명카피를 남긴 브랜드의 클렌저답다. _뷰티 에디터 한은경

 

RAUSCH

라우쉬 콜츠푸트 안티-댄드러프 샴푸. 200ml, 가격 미정.

환절기가 다가오면서 곧 심해질 비듬과 가려움증이 걱정된다면, 이 샴푸를 사용해보길. 환절기뿐 아니라 만성 비듬으로 고민하는 이들에게도 좋은 데일리 샴푸로, 한 번만 사용해도 그 개운함에 중독되고 만다. 오염 물질을 제거하는 건 물론 묵은 두피 각질까지 싹 씻어내 모근도 튼튼해지고 나아가 모발도 단단해지는 듯. 뷰티 에디터 윤휘진

DIOR

디올 루즈 디올. #080 레드 스마일, 3.5g, 4만1천원.

루즈 디올의 새로운 광고 캠페인에서 미소를 짓고 있는 나탈리 포트만이 바른 립스틱은 무엇일까 궁금해 찾아보다가, 루즈 디올 #080 레드 스마일이란 걸 알게 되었다. 이 열정적인 코럴 레드 컬러의 립스틱은 누구든 바르기만 하면 미소에 반짝이는 빛을 선사하는 듯하다. 뷰티 디렉터 서지혜

연관 검색어

고가 VS 저가 #네일 에나멜

LUST CHANEL

르 베르니 글로스 & 르 베르니│#530, #528, #538
이번 가을 시즌 한정 컬러로 선보이는 르 베르니 글로스는 젤 텍스처의 투명하면서도 선명한 오렌지 레드 컬러로, 손톱에 놀라운 광택을 선사한다. 섬세하고 생기 넘치는 컬러의 르 베르니는 손톱에 고르게 잘 발리며 눈부시게 반짝이는 네일을 완성해준다. 13ml, 3만4천원.

MUST INNISFREE

리얼 컬러 네일 #51 붉게 물든 단풍나무, #53 해질녘 수평선, #66 깜깜한 밤
한국의 사계절에서 영감을 받은 아름다운 빛깔을 80종의 네일 컬러로 재현한 제품. 컬러 지속력이 우수할 뿐 아니라 칼슘, 아르간 오일, 감귤 성분이 손톱을 튼튼하게 만든다. 6ml, 3천원.

 

 

LUST YSL

라 라끄 꾸뛰르│#76 퍼 그린, #77 빈티지 플럼
입생로랑만의 대담한 컬러가 오랜 시간 유지되고 글로시 필름이 빛을 반사해 반짝거리는 고광택 네일을 완성해준다. 액상 젤 타입이라 손톱이 편안하고 빨리 마른다. 매 시즌 생 로랑 쿠튀르 컬렉션에서 영감을 받은 컬러들을 선보이는 게 특징. 10ml, 3만3천원.

MUST 3CE

네일 라커│#rd04, #gn15_jelly
고발색 하이 피그먼트로 원하는 컬러 그대로 선명하게 표현되는 네일 폴리시. 고급 듀폰모를 사용해 네일 래커가 손톱에 잘 밀착해 컬러가 오래간다. 10ml, 4천원.

 

연관 검색어
, , ,

소름 돋는 뷰티 필름

tyle-J7U-0 tyle-MG7-0 tyle-MG7-1 tyle-MG7-2 tyle-MG7-3 tyle-MG7-4 tyle-MG7-5 tyle-MG7-6 tyle-MG7-7 tyle-MG7-8 tyle-MG7-9 tyle-MG7-10 tyle-MG7-11 tyle-MG7-12 tyle-MG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