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웨이 VS 리얼 웨이

#마리패션위크 2017 S/S 알렉산더 왕

쇼 시작 3시간 전!
쇼 시작 3시간 전!
메이크업 담당은 나스, 오늘의 쇼 메이크업 컨셉트는 내추럴 누드톤입니다.
메이크업 담당은 나스, 오늘의 쇼 메이크업 컨셉트는 내추럴 누드톤입니다.
역시 오늘 쇼의 키 룩도 켄달 제너의 차지군요!
역시 오늘 쇼의 키 룩도 켄달 제너의 차지군요!
버튼 다운 화이트 셔츠와 블랙팬츠의 조화는 언제나 옳죠.
버튼 다운 화이트 셔츠와 블랙팬츠의 조화는 언제나 옳죠.
기본에 충실하면서도 트렌드를 정확히 반영한 룩! 내년 시즌에도 왕의 인기는 맑음입니다.
기본에 충실하면서도 트렌드를 정확히 반영한 룩! 내년 시즌에도 왕의 인기는 맑음입니다.
마돈나와 그녀의 딸 루데스 레온.
마돈나와 그녀의 딸 루데스 레온.
카일리 제너와 그녀의 절친 조딘 우즈, 가수 티나셰.
카일리 제너와 그녀의 절친 조딘 우즈, 가수 티나셰.
파티에 빠질 수 없는 펠츠 오누이! 니콜라 펠츠와 윌 펠츠.
파티에 빠질 수 없는 펠츠 오누이! 니콜라 펠츠와 윌 펠츠.
영국 출신 모델 조단 던과 가수 티나셰.
영국 출신 모델 조단 던과 가수 티나셰.
왕과 마돈나의 다정한 모습.
왕과 마돈나의 다정한 모습.
역시 CL! 그녀의 공연으로 에프터 파티는 열기속으로.
역시 CL! 그녀의 공연으로 에프터 파티는 열기속으로.
나스 뷰티 제품 뽑기 게임도 인기에 시달렸다는 후문!
나스 뷰티 제품 뽑기 게임도 인기에 시달렸다는 후문!
역시 패션 뮤즈의 원조, 마돈나의 룩은 늘 최고네요!
역시 패션 뮤즈의 원조, 마돈나의 룩은 늘 최고네요!

새 시즌 트렌치코트

선선한 바람과 함께 새로운 계절이 찾아오면 디자이너들은 트렌치코트의 매력을 설파하기 시작한다. 그도 그럴 것이 가을과 트렌치코트만큼 완벽한 궁합을 자랑하는 ‘환상의 커플’도 없을 테니까. 때마침 내로라하는 패션 하우스에서 트렌치코트를 키 룩으로 선보였다는 반가운 소식이 들린다. 주목할 부분은 중후하고 클래식한 이미지가 강했던 기존의 트렌치코트를 동시대에 맞게 재해석한 결과물이 대거 등장했다는 점. 그동안 트렌치코트와 함께 샤를로트 갱스부르, 알렉사 청 등 패션 아이콘의 전통적인 스타일을 떠올렸다면, 이번 시즌엔 좀 더 과감하고 모던하게 변주된 트렌치코트를 마주할 수 있다는 얘기다.

 

이 매력적인 아우터가 가장 돋보인 무대는 단연 뎀나 바잘리아의 발렌시아가 쇼. 기본적인 아우터를 해체해 새로운 실루엣으로 선보인 트렌치코트는 ‘쿨 키즈’들이 열광할 요소를 모두 갖추고 있다. 그의 트렌치 코트 사랑은 마이너 기질이 다분한 베트멍에서도 확인할 수 있는데, 캐주얼한 후디와 매치한 스타일은 기존의 인식을 완벽하게 뒤집는 참신한 발상이자 시도였다. 이 외에도 다채로운 가죽 소재로 트렌치코트의 새로운 매력을 어필한 하우스도 여럿 눈에 띈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담담한 네이비 컬러의 가죽 아우터를 선보인 셀린느, 파이톤 가죽으로 관능미를 강조한 보테가 베네타버버리, 광택이 뚜렷한 페이턴트 가죽을 선택한 프로엔자 스쿨러아크네 스튜디오가 대표적. 가죽은 무겁고 불편하다는 생각을 단번에 잊게 만드는 매력적인 룩이 가득하다. 이렇듯 다양하게 변신한 올가을 트렌치코트를 멋지게 즐기기 위해서는 단 한 가지만 기억하면 된다. 아우터가 최대한 돋보이도록 간결한 스타일로 연출할 것. 뚜렷한 존재감을 발하는 새 시즌 트렌치 코트 하나, 열 잇 백 부럽지 않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