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 백 탐구서

SIMON MILLER

가방에 그다지 관심 없던 에디터조차 격하게 탐나던 사이먼 밀러의 본사이(Bonsai) 백. 지난달 패션위크 참석을 위해 도착한 뉴욕에 발을 딛자마자 바니스 뉴욕으로 뛰어간 것도 이 핫한 백을 구하기(!) 위해서였다. 사이먼 밀러는 데님 제품에서 출발한 미국 토털 라이프스타일 레이블이다. 옷은 물론 모자 디자이너 레인하드 플랭크(Reinhard Plank)와 합작한 클로그도 예쁘지만, 유독 누벅 가죽과 동그란 쇠뿔 핸들로 장식한 본사이 백이 소문이 나면서 액세서리의 판매율이 높다. 건축적인 형태의 프랑스산 가죽 토트백 ‘파인(Pine)’도 사이즈별로 출시되며 인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2017 S/S 시즌 뉴욕 패션위크에서 첫 프레젠테이션을 성공적으로 마친 만큼 미래가 더 기대되는 브랜드임이 틀림없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MANU ATELIER

얼마 전 벨라 하디드가 새빨간 가죽 팬츠와 색을 맞춘 듯 든 마누 아틀리에의 미니 프리스틴(Pristine) 백이 화제가 됐다. 브랜드 마니아를 일컫는 ‘Manus People’이란 별칭까지 생길만큼 뚜껑을 덮은 형태의 직사각형 프리스틴 백은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2014년, 이스탄불 출신의 자매 디자이너가 50여 년간 가죽 공방을 운영해온 가업을 이어받아 론칭한 이 브랜드는 단단한 가죽과 오래 써도 흐트러지지 않는 형태가 강점이다. 반원형의 데미(Demi) 백과 베개처럼 폭신한 촉감의 스웨이드 가죽 미니 백팩, 페른베(Fernweh)도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MANSUR GAVRIEL

만수르 가브리엘의 백은 유독 색이 참 곱다. 미니멀한 라인은 그다지 신선하지 않은데, 달콤한 마카롱 컬러 팔레트와 시그니처 리본 장식은 여심을 사르르 녹인다. 디자이너가 고수하는 이탈리아산 친환경 베지터블 가죽은 또 어떤가. 지난 시즌 폭발적인 인기를 끈 버킷 백에 이어 선(Sun) 백과 서클(Circle) 백, 그리고 2017 S/S 컬렉션에 새롭게 선보인 사첼 백까지 전부 탐난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BOYY

보이는 2016년 론칭한 뉴욕 태생의 신생 액세서리 브랜드다. 똑떨어지는 남성적인 라인에 커다란 버클이 특징인 보이백은 다양한 라인으로 나뉘는데, 개인적으로 클래식한 토트백, 보비(Bobby)와 로미오(Romeo)가 매력적이다. 특히, 사프란 컬러의 긴 염소 털(키다시아)로 장식한 로미오 백은 출시되기도 전에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번 시즌부터 편집숍 레어마켓에서 독점 수입한다니 기대해도 좋겠다.

 

 

1611mcmafamh05-12

CLARE V.

뉴욕 액세서리 디자이너 클레어 비비에는 위트 있는 프린트와 톡톡 튀는 색을 기반으로 부담 없이 들 수 있는 데이 백을 만든다. 재미있는 문구를 레터링한 에코백부터 클러치 백까지 종류도 다양한데 맞춤 모노그램 서비스가 클레어 비비에가 내세우는 강점 중 하나. 가격대부터 사이즈까지 전부 실용성에 초점을 맞추는 디자이너의 건전한 철학이 곳곳에서 느껴져 더 마음이 간다.

연관 검색어
, ,

세상에서 가장 쿨한 모녀 패션

1611mcmafamd02b_02

1990년대를 풍미했던 모델 루시 드 라 팔라즈와 그녀의 딸 엘라 리처드가 세상에서 가장 시크한 모녀 룩을 선보인다. 스텔라 매카트니의 더블 액트 프로젝트가 바로 그것! 감도 높은 스타일링 레슨을 위해 만든 이번 프로젝트에서는 올 겨울 필수품인 패딩 코트와 벨벳 팬츠, 보머 재킷 등을 세상에서 가장 쿨한 스타일로 제안했다. 엄마와 딸이 한 아이템을 공유해 매력적으로 스타일링할 수 있는 올겨울 최고의 ‘모녀 패션’에 적극 동참해보길.

She’s Gone

1611mcmafamh27-12

한성민 화보
네이비 오버사이즈 피코트 2백63만원, 하트넥 니트 톱 1백13만5천원, 그레이 컬러 킥 스커트 1백24만원 모두 발렌시아가(Balenciaga), 블랙 페니 로퍼 19만9천원 유니페어(Unipair).
마리끌레르 가을 화보
블랙 롱 코트 1백만원대 더 캐시미어(The Cashmere), 화이트 슬리브리스 톱 가격 미정 마이클 마이클 코어스(MICHAEL Michael Kors), 체크무늬 스트링 팬츠 93만원대 조셉(Joseph).
조셉 코트
크림색 셔츠 37만5천원 래트 바이 티(LATT BY T), 베이지 스트라이프 새틴 팬츠 42만5천원 더 캐시미어(The Cashmere), 캐멀 컬러 오버사이즈 코트 2백38만원 조셉(Joseph).
가을 화보
오버사이즈 헤링본 울 코트 4백88만원 랑방(Lanvin), 블랙 니트 터틀넥 12만9천원 유니클로 U(Uniqlo U), 화이트 셔츠 1백10만원대 생 로랑(Saint Laurent), 니트 롱스커트 85만5천원 디케이엔와이(DKNY), 블랙 로퍼 19만원 코스(COS).
이자벨 마랑 코트
오버사이즈 테일러드 코트 2백70만원대, 아이보리 케이블 니트 스웨어 1백20만원대, 체크무늬 미니스커트 80만원대 모두 이자벨 마랑(Isabel Marant).
닐 바렛 코트
터틀넥과 연결된 브이넥 니트 톱 1백39만원, 캐멀 컬러 팬츠 1백35만5천원 모두 구찌(Gucci), 어깨에 걸친 무통 코트 가격 미정 닐 바렛(Neil Barrett).
소니아 리키엘 코트
캐멀 컬러 니트 터틀넥 스웨터 2백50만원 마이클 코어스(Michael Kors), 어깨에 걸친 캐멀 컬러 코트 3백18만원 소니아 리키엘(Sonia Rykiel).

1611mcmafamh27-13

유니클로 슬립 드레스
네이비 울 코트 72만원 시스템 옴므(System Homme), 블랙 슬립 드레스 1만9천9백원 유니클로(Uniqlo), 골드 네크리스는 에디터 소장품.
셀린느
그레이 체크무늬 울 코트 2백18만원 조셉(Joseph), 화이트 니트 톱 2만9천원대 에잇세컨즈(8seconds), 캐멀 컬러 랩스커트, 블랙 레깅스 팬츠 모두 가격 미정 셀린느(Celine).
로에베 팬츠
리본 타이 블라우스 79만8천원 조셉(Joseph), 브라운 가죽 롱 코트 가격 미정, 턴업 로 데님 팬츠 82만원 모두 로에베(Loewe).
프라다 롱 코트
카키색 체크무늬 롱 코트 가격 미정 프라다(Prada).
조셉 롱코트
허리 라인이 잘록한 오버사이즈 블랙 롱 코트 4백68만원 조셉(Joseph), 그레이 니트 톱과 팬츠 모두 가격 미정 마이클 마이클 코어스(MICHAEL Michael Kors), 블랙 페니 로퍼 19만9천원 유니페어(Unipair).
연관 검색어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