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근한 겨울을 위한 코트 스타일링

랑방 컬렉션 화보
오버사이즈 더블 브레스티드 코트, 하이넥 니트 톱 모두 랑방컬렉션(Lanvin Collection).
랑방 코트
와이드 칼라 더블 브레스티드 코트, 그레이 집업 톱, 화이트 라이닝으로 장식한 스커트 모두 랑방컬렉션(Lanvin Collection).
랑방 화보
간결한 칼라리스 블랙 롱 코트, 네크라인에 달린 리본으로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는 화이트 블라우스, 블랙 와이드 팬츠, 블랙 슬립온 모두 랑방컬렉션(Lanvin Collection).
랑방 컬렉션 코트
안감의 배색이 포인트인 오버사이즈 코트, 캐멀 컬러 니트 톱, 그레이 와이드 팬츠, 블랙 슬립온 모두 랑방컬렉션(Lanvin Collection).
랑방 드레스
라이트 블루 컬러로 포인트를 준 다크 그린 컬러 퍼 재킷, 벨티드 셔츠 스타일의 그레이 컬러 드레스 모두 랑방컬렉션(Lanvin Collection).

 

*이 화보는 랑방컬렉션과 마리끌레르의 파트너십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차승원의 주말 오후

차승원 화보
네이비 자카드 셔츠14만9천원, 체크 스웨터25만9천원, 칼라에 양털을 트리밍한 ‘스핏다운’ 점퍼 69만원, 글렌 체크 팬츠 25만9천원, 울 헤링본 머플러 13만5천원 모두 헨리코튼(Henry Cotton’s).
차승원 마리끌레르
그레이 케이블 집업 카디건 33만원, ‘모던 다운’ 점퍼 39만원, 몰스킨 팬츠 25만9천원, 울 헤링본 머플러 13만5천원 모두 헨리코튼(Henry Cotton’s).
차승원 수트
플라워 프린트 셔츠 21만9천원, 베이지 트위드 ‘젠틀 카디건’ 23만9천원, 카키 다운 ‘젠틀 베스트’ 19만원, 마이크로 프린트 팬츠 25만9천원 모두 헨리코튼(Henry Cotton’s).
헨리코튼 화보
카키 컬러 트위드 스웨터 25만9천원, 베이지 벨베틴 팬츠 25만9천원 모두 헨리코튼(Henry Cotton’s).
차승원 요리
스티치 장식 터틀넥 스웨터 19만9천원, 네이비 퀼팅 재킷 25만원, 울 코튼 글렌 체크 팬츠 19만9천원, 울 헤링본 코트 52만원 모두 헨리코튼(Henry Cotton’s).
헨리코튼 차승원
스티치 장식 터틀넥 스웨터 19만9천원, 네이비 퀼팅 재킷 25만원, 울 코튼 글렌 체크 팬츠 19만9천원, 울 헤링본 코트 52만원 모두 헨리코튼(Henry Cotton’s).
차승원 화보
아이보리 터틀넥 스웨터 19만9천원, 양털 무통 점퍼 2백75만원 모두 헨리코튼(Henry Cotton’s).
차승원
그레이 트위드 터틀넥 스웨터 25만9천원, 다운 퀼팅 ‘G-CAPA’ 재킷 52만원, 몰스킨 격자무늬 팬츠 25만9천원, 아카이브 장갑 가격 미정 모두 헨리코튼(Henry Cotton’s).
차승원 마리끌레르
트위드 스웨터 25만9천원, 하우드투스 체크 팬츠 25만9천원, 구스다운 ‘M-파일럿’ 코트 60만원, 트위드 머플러 14만5천원, 아카이브 장갑 가격 미정 모두 헨리코튼(Henry Cotton’s).

 

* 이 화보는 헨리코튼(Henry Cotton’s)과 마리끌레르의 파트너십으로 진행되었습니다.

ⓒMARIECLAIREKOREA 사전동의 없이 본 콘텐츠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Nothing But Chic

김나영 화보
글렌 체크 그레이 롱 코트, 검정 니트 터틀넥, 슬랙스 모두 아떼 바네사브루노(Athe Vanessa Bruno).
1611mcmafamd36_14
블랙 모직 코트, 체크 트위드 블레이저, 실크 블라우스, 슬랙스, 골드 컬러 앵클부츠 모두 바네사 브루노(Vanessa Bruno).
김나영 파리
로열 블루 무스탕, 니트 풀오버, 그레이 팬츠, 패치워크 앵클부츠 모두 아떼 바네사브루노(Athe Vanessa Bruno).
김나영 화보
지브라 패턴 안감을 덧댄 회색 트렌치코트, 레이스 시스루 블라우스, 리본을 장식한 페이턴트 스커트와 지브라 패턴의 송치 가죽 앵클부츠 모두 이자벨 마랑(Isabel Marant).
김나영 파리 화보
네이비 레더 블루종, 니트 터틀넥, 슬랙스, 골드 컬러 앵클부츠 모두 바네사 브루노(Vanessa Bruno).
김나영 마리끌레르
네이비 레더 블루종, 니트 터틀넥, 슬랙스, 골드 컬러 앵클부츠 모두 바네사 브루노(Vanessa Bruno).
김나영 마리끌레르
멀티컬러 퍼 아우터, 니트 터틀넥과 팬츠 모두 아떼 바네사브루노(Athe Vanessa Bruno).
김나영 바네사 브루노
울 캐시미어 네이비 판초, 칼라리스 베스트, 베이식한 니트 톱, 슬랙스, 화이트 스니커즈 모두 아떼 바네사 브루노(Athe Vanessa Bruno).
김나영 파리 화보
버건디 코듀로이 수트, 그린 블라우스, 스웨이드 앵클부츠 모두 바네사 브루노(Vanessa Bruno).
김나영 화보
폭스 퍼 베스트, 버건디 니트 드레스 모두 바네사 브루노(Vanessa Bruno).

 

* 이 화보는 바네사 브루노·아자벨 마랑과 마리끌레르의 파트너십으로 진행되었습니다.

ⓒMARIECLAIREKOREA 사전동의 없이 본 콘텐츠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