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기자 포토월 📸 여배우들이 선택한 백

photowall

크리스탈

도쿄 오모테산도 토즈 본사에서 열린 <타임리스 아이콘(Timeless Icons)> 전시회에 참석한 크리스탈. 최근 토즈의 새로운 시그니처로 등극한 더블 T 백을 선택했는데요. 두 개의 ‘T’가 만난 형태의 버클이 매력적이죠? 골드 컬러의 메탈릭한 가죽 소재 덕분에 한층 더 감각적으로 보이는 군요.

 

배두나

파리에서 가장 아름다운 광장 중 하나인 방돔 광장을 찾은 배두나. 이곳은 1854년 루이 비통의 첫 매장이 위치했던 곳으로 곧 새로운 매장과 함께 공방도 함께 운영될 예정입니다. 올해 초 루이 비통 글로벌 캠페인 모델에 최초로 발탁된 한국인 배우이자 니콜라스 제스키에르의 절친인 그녀의 선택은? 여행 가방에서 영감을 받은 루이 비통의  ‘쁘띠뜨 말’.

 

한예슬

로마 트레비 분수에서 펼쳐진 펜디의 패션쇼. 창립 90주년을 기념하며 ‘전설과 동화’라는 타이틀로 열렸는데요. 트레비 분수의 물과 빛의 향연이 정말 아름다웠습니다. 그날 우아한 자태를 뽐낸 한예슬은 블루와 옐로우 컬러 조합의 미니 피카부 백을 선택했죠. 그뿐인가요. 탈부착이 가능한 스터드 장식의 ‘스트랩 유’를 더해 빛나는 센스를 발산했습니다.

 

공효진

의심할 여지 없는 트렌드세터 공효진의 선택은? 바로 구찌가 새롭게 선보인 GG 마몽 2.0 입니다. 앤티크한 골드 브라스 버클 장식이 특징인데요. 소재부터 컬러까지 다양해서 그야말로 ‘개취’ 에 따른 선택이 가능하답니다.  곤충, 식물 프린트가 장식된 카디건과 메탈릭한 플리츠스커트에 벨벳 소재의 블루 컬러 마몽백으로 스타일 완성!

 

하지원

폰타나 밀라노 1915 플래그십 스토어 오프닝 이벤트에 참석한 하지원. 밀라노에 이어 전세계 두 번째로 서울에 오픈한 이곳에서만 판매하는 가방들을 꼼꼼히 둘러보고 갔답니다. 그녀가 두 손에 들고 컬러를 고민했던 이 백은 폰타나 밀라노 1915의 첫 백이자 시그니처로 알려진 ‘에이 백’인데요. 사이즈에 따라 레이디와 토이, 2종으로 나뉩니다.

TOP의 은밀한 사생활

tyle-48c-1tyle-48c-2tyle-48c-3tyle-48c-4tyle-48c-5tyle-48c-6tyle-48c-7tyle-48c-8tyle-48c-9tyle-48c-10tyle-48c-11tyle-48c-12tyle-48c-13tyle-48c-14tyle-48c-15

연관 검색어
, ,

같은 배우, 다른 매력

조정석

드라마 <질투의 화신>

고기집 프렌차이즈로 잘나가던 형의 사기 행각을 보도해, 특종을 건진 동생 ‘이화신’. 능력 있고 잘난 남자이지만 좋은 동생은 아니었죠.

영화 <형> 11월 24일 개봉

이번에는 형이 됐지만, 역시나 좋은 형제는 아니에요. 동생을 이용해, 가석방 기회를 노리는 뻔뻔한 사기꾼이거든요. 수트발을 자랑하는 앵커 ‘이화신’은 더 이상 볼 수 없어졌지만, 형 조정석과 동생 도경수의 케미를 기대해봅니다.

 

공효진

드라마 <질투의 화신>

두 남자의 사랑을 한 몸에 받던 ‘표나리’. 공블리의 사랑스러움이 돋보였었죠. 조정석과 고경표 사이에서 대놓고 양다리를 걸칠 수 있다니, 여자들에겐 이보다 탐나는 판타지가 있을까요?

영화 <미씽> 11월 30일 개봉

워킹맘 지선의 딸을 돌보는 보모였다가 하루 아침에 아이 유괴범으로 변신한 비밀스러운 여자 ‘한매’. 어딘가 음침하고 비밀스러운 여자로 돌아온다니 사랑스러운 ‘공블리’는 이제 잊어야겠네요.

 

유지태

드라마 <굿와이프>

남자다운 외모에 친구들에 대한 의리를 지킬 줄 알고 아내에게 열정적이며, 카리스마 넘쳤던 검사 ‘이태준’. 하지만 내연녀들이 밝혀지면서 ‘쓰랑꾼’(쓰레기+사랑꾼)으로 불렸었죠? 나쁜 남자여도 치명적으로 매력적이었다는 건 인정.

영화 <스플릿> 11월 9일 개봉

전설이라 불렸던 볼링 천재 ‘철종’. 불운의 사고로 모든 것을 잃고 별 볼일 없는 인생을 살다가 도박으로 일생일대의 기회를 갖게된 주인공이죠. 옆집 아저씨같은 친근한 모습에 한마디 하고 싶네요. “제가 알던 이태준 검사가 맞나요?”

 

김유정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조선 최초 연애전문 카운슬러이자 여자 내시 ‘홍라온’. 츤데레 왕세자 이영과 귀엽고 사랑스러운 로맨스를 펼치며 미모도 열일했었죠?

영화 <사랑하기 때문에> 2017년 1월 4일 개봉

이번에는 기억 상실에 걸린 작곡가를 쫓아다니는 호기심 가득한 4차원 소녀로 변신했어요. 드디어 나이에 걸맞게 그녀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교복입은 유정이를 만날 수 있는 기회!

 

강동원

드라마 <1%의 어떤 것>

강동원의 대표작 중 하나는 최근 리메이크 작으로 화제를 모았던 드라마 <1%의 어떤 것>. 극중에서 까칠한 재벌을 연기했던 당시에 그의 나이는 23살이였어요. 당시에는 ‘노안’이였다고 하죠.

영화 <가려진 시간> 11월 16일 개봉

멈춰진 시간에 갇혀 어른이 된 소년 ‘성민’이 되어 나타났어요. 36세의 나이에도 소년 같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니. 그야말로 강동원이라서 가능한 역할이 아닐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