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비글녀 제니퍼 로렌스의 말, 말, 말! - 마리끌레르

Search

Close

🐶 비글녀 제니퍼 로렌스의 말, 말, 말!

다소 정신 사납다고(?) 평가되는 활기찬 성격과 직설적인 언행으로 '비글녀'란 수식어를 달고 다니는 제니퍼 로렌스. 2016년 한 해 동안 그녀를 둘러싼 사건, 사고들을 정리해 보았다.

01

영화 <조이>에서 사업가로 성공한 싱글맘 조이 역을 맡아 열연한 제니퍼 로렌스는 3년만에 두 번째 골든 글로브 여우주연상을 품에 안았다. 그녀는 절친 에이미 슈머와 함께 후보에 올라 더 화제가 되었는데, 시상식이 열리기 전에 제니퍼와 에이미가 쌍둥이처럼 똑같은 드레스를 입고 나타날 거라는 ‘카더라 통신’이 돌기도 했다. 하지만 결국 두 사람은 각각 다른 드레스를 입고 무대에 올랐다.

리포터 제니퍼, 어떻게 이 드레스를 골랐죠?

제니퍼 너무 쉬운 일이었어요. 완전 예쁘잖아요!!

리포터 당신과 에이머 슈머가 같은 드레스를 입는다는 소문이 있었는데요.

제니퍼 그랬죠. 하지만 디올은 그 아이디어를 좋아하지 않았어요. 제가 망친 거예요. 말하지 말고 조용히 입었으면 됐을 텐데!

 

02

여우주연상 수상 후 마련된 질의응답에서 핸드폰을 보면서 질문하던 기자의 말을 중간에 끊은 제니퍼. 사실 그녀에게 한 소리 들은 기자는 영어가 모국어가 아니라 번역본을 보면서 질문하던 중이었다고. 당황한 기자가 사과한 후 다시 질문을 이어갔지만 오스카 이야기를 꺼내는 바람에 제니퍼에게 다시 한 번 쓴소리를 들어야 했다.

 

영화 프리미어

20세기폭스와의 계약이 종료된 제니퍼 로렌스가 <엑스맨 7>에 출연할지가 많은 이들의 관심사다. 마이클 패스밴더, 제임스 맥어보이, 니콜라스 홀트 등 주연급 배우들이 한꺼번에 계약이 종료된 데다가 브라이언 싱어 감독도 복귀하지 않는 상황에서 그녀가 어떤 선택을 할지 궁금한 것은 당연지사. 하지만 지난 1년간 4,600만달러(한화로 약 513억원)을 벌며 지구상에서 돈을 가장 많이 번 여배우로 꼽힌 제니퍼 로렌스를 감당하려면 제작사 입장에선 예산 확보가 시급할 것으로 보인다.

“마이클 패스벤더, 제임스 맥어보이와 이 문제에 대한 대화를 나눈 적이 있어요. 분명한 건 이거예요. 우리 셋이 함께 출연하지 않으면 아무도 출연하지 않을 거라는 것 말이에요.”

 

04

제니퍼 로렌스만큼 트럼프 당선에 실망한 여배우가 또 있을까. 미 대선을 앞둔 5월경 영국 BBC <그레이엄 노튼 쇼>에 출연한 제니퍼 로렌스는 당시 차기 대통령 후보였던 도널드 트럼프와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카메라로 자신을 찍고 있는 도널드 트럼프에게 중지 손가락을 올려 보였다는 것. 지난 11월, 트럼프 당선이 확정된 이후 한 잡지에 기고문을 보내기도 했다.

“절망스럽지만 현실이다. 하지만 우리는 누군가를 비난하거나 길거리에서 폭력시위를 해서는 안된다. 과거를 바꿀 수 없기 때문에 앞으로 우리가 무엇을 할 수 있을지 생각해야 한다. 실망하거나 패배감에 빠지지 말아야 한다. 이민자든, 유색인종이든, 동성애자든, 여성이든, 두려워하지 말고 계속 목소리를 내야 한다.”

 

05

제니퍼 로렌스는 <엑스맨: 퍼스트 클래스>에 함께 출연한 니콜라스 홀트와 4년 남짓 연애하며 약혼설까지 돌았던 바 있다. 2014년 8월경 결별 후 콜드플레이 크리스 마틴과 데이트하는 장면이 포착되기도 했고, <실버라이닝 플레이북>에서 호흡을 맞춘 브래들리 쿠퍼와 염문설이 나기도 했다. 그러다 최근 제목 미정의 프로젝트를 함께 진행하던 <블랙 스완> 대런 아로노프스키 감독과의 열애를 인정한 것. 두 사람의 나이 차는 21살. 이들은 뉴욕 근거리에 집을 마련하고 수시로 만나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고.

 

06

제니퍼 로렌스가 드디어 내한했다. 비록 만 하루도 채 되지 않는 일정이 아쉽긴 하지만 그녀를 사랑하는 국내 팬들에게는 특급 이벤트가 될 듯. 영화 <패신저스>는 120년 거리의 식민 행성으로 향하는 우주선에 5천명의 승객이 냉동 수면으로 탑승, 우주선 기계 결함으로 두 명의 남녀가 예정보다 90년이나 일찍 깨어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이 영화에서 그녀는 크리스 프랫과 생애 첫 섹스 신을 찍었다.

“촬영을 마치고 집에 왔는데 갑자기 불안한 마음이 들었어요. 내가 무엇을 한 건지 알 수 없는 느낌이었죠. 게다가 크리스 프랫은 결혼한 남자잖아요. 왠지 모를 죄책감이 들었어요. 엄마에게 전화해서 ‘괜찮아’라고 말해달라고 했죠.”

💋 #마리가십걸 – 당신이 방심한 사이에

정전기와 바람때문에 굴욕적인 모습을 남긴 스타들을 모았다. 민망한 사진을 남긴 스타들처럼 되지 않기 위한 헤어 정전기를 줄이는 팁도 확인해보길.

레드카펫을 걷고 있는 영국의 차세대 로맨틱 코미디의 퀸, 펠리시티 존스

💋 펠리시티 존스

레드카펫을 걷고 있는 영국의 차세대 로맨틱 코미디의 퀸! 메이크업은 여배우인데, 헤어때문에 전체 룩이 엉망이 되었네요!

헝클어진 머리에도 여전히 아름답네요 <b>케이트 미들턴</b>

💋 케이트 미들턴

헝클어진 머리에도 여전히 아름다운 그녀! 윌리엄 왕세손이 그녀 옆에 항상 찰싹 붙어 있다는 것도 부러운 포인트 중 하나.

무대 위에서 카리스마만큼이나 존재감 넘치는 헤어 스타일의 리타 오라!

💋 리타 오라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와 다른 반전 매력!

일부러 의도한 스타일 아닌가요? 싱어송라이터 플레르 이스트

💋 플레르 이스트

엑스펙터 우승자인 플레르 이스트의 무대 위 굴욕 사진!  이 사진을 공개하면서도 살짝 미안하네요.

전 영국 총리의 부인 사만다 캐서런

💋 전 영국 총리의 부인 사만다 캐서런

깔끔하게 똑 떨어지는 단발 머리가 왜 이리 처량해보일까요?

바람과 함께 시크함도 날아갔나요? 케이트 모스

💋 케이트 모스

시크함의 대명사 케이트 모스도 바람 앞에서는 어쩔 수 없나 봐요. 바람과 함께 시크함도 날아가버렸어요!

스텝업의 히로인이자 배우 채닝 테이텀의 부인이기도 한 그녀 제나 드완

💋 제나 드완

스텝업의 히로인이자 배우 채닝 테이텀의 부인이기도 한 그녀. 사방으로 날리는 머리카락 때문에 어쩔 줄 몰라 하고 있는 손이 관전 포인트.

 

TIP 굴욕샷은 이제 그만! 정전기를 예방하는 4가지 방법

 

1 플라스틱 빗대신 나무빗으로 머리 빗어주기

플라스틱은 열전도율이 높아 정전기가 생기기 쉬워요. 정전기가 자주 발생하는 겨울철에는 자연 소재로 된 나무빗을 사용하면 정전기를 예방할 수 있답니다.

2 타올로 머리 말리기

헤어 드라이어를 피하고 타올로 잘 털어서 그냥 두는 게 모발 속 수분을 보호하는 방법이에요. 하지만 꼭 드라이어를 써야 한다면 강한 바람으로 드라이어를 되도록 짧게 사용하는 게 좋아요.

3 헤어 오일로 모발에 영양 공급해주기

4 헤어 미스트를 수시로 뿌려 모발을 촉촉하게 해주기

예쁘고 잘생긴 크리스틴 스튜어트

11년 만에 신보를 발표한 롤링스톤스의 뮤직비디오 'Ride ′Em On'이 화제다. 그 중심엔 크리스틴 스튜어트의 쿨내 진동하는 '스웨그(Swag)'가 있다.

testgiphy_2_2016-12-06-15-15-44-mov_20161206_173508-543 2016-12-06-15-15-44-mov_20161206_173515-967 2016-12-06-15-15-44-mov_20161206_173522-191 2016-12-06-15-15-44-mov_20161206_173529-231 2016-12-06-15-15-44-mov_20161206_173532-959 2016-12-06-15-15-44-mov_20161206_173539-519 2016-12-06-15-15-44-mov_20161206_173544-799 2016-12-06-15-15-44-mov_20161206_173552-590
giphy_4_

직접 확인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