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ckin’ Around Kids - 마리끌레르

Search

Close

Rockin’ Around Kids

순수해서 더 아름다운 크리스마스의 동화.

키즈 슈즈

무지갯빛 웨지 힐이 포인트인 골드 레이스업 슈즈 1백9만원 구찌(Gucci), 멀티 스트라이프 니트 타이 8만4천원 우프(Oeuf), 토끼 모양 오브제 리스트 샵(List Shop).

왼쪽부터) 폼폼과 태슬 장식 아이보리 니트 롬퍼 각각 20만4천원, 레드 니트 롬퍼, 폼폼 장식 니트 모자 각각 11만4천원 모두 칼린카 바이 쁘띠마르숑(Kalinka by Petit Marchons), 동물 모티프 니트 양말 각각 9만원 모두 우프(Oeuf). 오른쪽에 놓인 공룡 모티프 동전 지갑 가격 미정, 공룡 프린트 클러치 백 29만5천원 모두 코치(Coach). 왼쪽에 놓인 코끼리 모양 백 1백70만원 로에베(Loewe), 그레이 컬러 러그는 세퍼드 바이 이노메싸(Shepherd by Innometsa).

해골 모티프 톱과 팬츠는 한 세트로 각각 6만4천원 모두 구름 바이 에이치(Gurm by H), 블랙 플랫 슈즈 각각 9만원 모두 솔앤로와(Solandrowa).
태율이 쓴 십자가 장식 페도라 19만5천원 잉크(EENK), 상어 모티프 소가죽 백 가격 미정 에르메스(Hermes).
지오가 쓴 폼폼 장식 니트 비니 3만2천원 제니(Jenny), 튈 에이프런 9만8천원 토코토 빈티지 바이 베이비버드(Tocoto Vintage by Baby Bird), 크리스털 눈과 밍크 퍼 트리밍 장식 원더 마이크로 바게트 백 2백3만원 펜디(Fendi).

왼쪽부터) 벨라가 입은 메탈릭한 샴페인 골드 컬러 드레스 20만9천원 와일드 앤 고저스 바이 쁘띠마르숑(Wild & Gorgeous by Petit Marchons),양말 가격 미정 굿마더신드롬(Good Mother Syndrome), 진주 장식 네크리스 가격 미정 디올(Dior), 메탈 장식 카이에 트릭 백 가격 미정 프라다(Prada).
셀레나가 입은 케이프 22만9천원, 골드 보디수트 16만8천원, 니삭스 3만8천원 모두 우븐플레이 바이 미니부티크(Woovenplay by Mini Boutique), 진주 장식 벨벳 미니 백 가격 미정 미우미우(Miu Miu), 양 모양 러그와 백조 모양 슬리퍼 모두 쏘우 하트 펠트 바이 민스크(Sew Heart Felt by Minsk).

뒷면에 하트가 프린트된 인조 퍼 코트 각각 35만5천원 모두 와일드 앤 고저스 바이 쁘띠마르숑(Wild & Gorgeous by Petit Marchons).
지오가 쓴 모자 6만3천원 보러브스 바이 베이비버드(BeauLoves by Baby Bird), 블랙 부츠 컷 팬츠 2만원대 르봉봉(Lebonbon), 레드 아크릴 백 21만5천원, 진주 장식 아크릴 백 37만5천원 모두 잉크(EENK).

스팽글 장식 튀튀 드레스 5만8천원 넘버로즈(Numberrose), 레오퍼드 패턴 퍼 모자 19만8천원, 고양이 모양 레오퍼드 패턴 백 36만8천원 모두 봉쁘앙(Bonpoint), 고양이 모티프 러버 슈즈 6만원 멜리사(Melissa), 강아지 모양 러그 쏘우 하트 펠트 바이 민스크(Sew Heart Felt by Minsk).

태율이 입은 블랙 자카드 수트 12만8천원, 도트 프린트 셔츠 4만9천원 모두 미미씨엘(Mimiciel), 실버 옥스퍼드 슈즈 51만원 구찌 키즈(Gucci Kids), 양말 가격 미정 굿마더신드롬(Good Mother Syndrome), 빈티지한 골드 프레임 안경 22만원 뮤지크(Muzik), 멀티 패치 베이비 삭 드 주르 백 3백40만원대 생 로랑(Saint Laurent), 배트맨 날개 누메로74 바이 얄룽(Numero74 by Yallong).
벨라가 입은 튀튀 드레스 8만9천원 미미씨엘(Mimiciel), 멀티컬러 별을 패치워크한 케이트 체인 지갑 2백30만원대 생 로랑(Saint Laurent), 골드 크라운 3만6천원 우트(Aout).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체리 모티프 장식 키튼 힐 슈즈 1백23만원 구찌(Gucci), 진주 목걸이 가격 미정 디올(Dior), 눈꽃 모티프 오너먼트 각각 9만6천원,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요정 오너먼트 8만5천원, 엘사 오너먼트 71만1천원, 원색 젬스톤 목걸이 1백10만원, 올라프 오너먼트 13만7천원 모두 스와로브스키(Swarovski), 왕관을 쓴 사자 오브제 임 리빙 바이 스타일리티(Imm Living by Styliti), 밀크 저그 언더그로우스 디자인 바이 런빠뉴(Undergrowth Design by Lonpanew).

쌍둥이가 입은 인조 퍼 베이비 수트 각각 16만6천원, 타오 바이 듀베베(T.A.O by Deuxbebe). 동물 모티프 니트 양말 각각 9만원 우프(Oeuf).
셀레나가 입은 인조 퍼 톱 18만1천원 타오 바이 듀베베(T.A.O by Deuxbebe). 양 모티프 니트 팬츠 15만6천원, 우프(Oeuf). 루피 햇 10만1천원 루이자 에 라 루나 바이 듀베베(Luisa Et La Luna by Deuxbebe).
쌍둥이 옆에 놓인 퍼 미니백 69만원, 스터드가 장식된 미니 백 49만원 모두 알렉산더 왕(Alexander Wang), 셀레나 옆에 놓인 공룡 모양 아크릴 백 23만8천원 빔바이롤라(Bimba Y Lola), 별 갈랜드 누메로74 바이 다노앤친(Numero74 by DanoandChin).

골드 별 장식 케이프 코트 14만8천원, 별 모티프 완드 1만9천원 모두 우트(Aout), 화이트 시스루 시폰 드레스 24만4천원 넬리 스텔라 러브 바이 미니 부티크(Nelly Stella LOVE by Mini Boutique), 화이트 양가죽 슈즈 9만8천원 솔앤로와(Solandrowa), 양말 가격 미정 굿마더신드롬(Good Mother Syndrome), 골드 엠브로이더리 장식 루렉스 모자 가격 미정 구찌(Gucci), 골드 컬러 파티 팬 마이 마인드 아이 바이 비 블레스 하우스(My Mind’s Eye by B Bless House).

Merry Little Christmas

메리 크리스마스, 오늘밤을 마음껏 즐겨봐요. 고민거리가 거짓말처럼 사라질 거예요.

보테가 베네타

오버 핏 터틀넥 풀오버, 블랙 레더 부츠 모두 가격 미정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성조기 패턴의 머플러 18만5천원 힐피거 컬렉션(Hilfiger Collection).

펜디

멀티컬러 퍼 재킷, 러플 디테일의 유니크한 슈즈와 타이츠 모두 가격 미정 펜디(Fendi), 블랙 가죽 팬츠 가격 미정 생 로랑(Saint Laurent), 안에 입은 블랙 슬리브리스 톱은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로저 비비에 부츠

스팽글 장식 드레스 가격 미정 막스마라(MaxMara), 브라운 가죽 글러브 가격 미정 루이 비통(Louis Vuitton), 스팽글 니하이 부츠 1백50만원대 로저 비비에(Roger Vivier).

베테가 보네타 드레스

스트라이프 퍼 코트, 안에 입은 벨벳 슬리브리스 드레스, 레드 스트랩 힐 모두 가격 미정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디올 니트

안에 입은 화이트 셔츠, 커팅 디테일의 레드 니트 풀오버, 블랙 레이스업 부츠 모두 가격 미정 디올(Dior), 낙낙한 실루엣의 벨벳 조거 팬츠 가격 미정 엠포리오 아르마니(Emporio Armani).

발렌시아가

안에 입은 레드 셔츠, 오버 핏 레더 라이더 재킷, 잔잔한 체크무늬 스커트, 브라운 가죽 사이하이 부츠 모두 가격 미정 발렌시아가(Balenciaga).

올라 카일리 드레스

플라워 자수 디테일의 시스루 드레스 가격 미정 올라 카일리(Orla Kiely).

생로랑 팬츠

지퍼 장식 가죽 팬츠, 별 패치워크 스니커즈 모두 가격 미정 생 로랑(Saint Laurent), 레오퍼드 퍼 스카프 가격 미정 드리스 반 노튼(Dries van Noten). 원숭이가 그려진 라벨이 인상적인 술병들 모두 몽키 47(Monkey47).

발렌시아가 부츠

반짝이는 소재의 블루 풀오버, 블루 미디스커트, 사이하이 부츠, 체인 선글라스 모두 가격 미정 발렌시아가(Balenciaga), 실버 헤어피스 가격 미정 하트 오브 골드 바이 더퀸라운지(Heart of Gold by THE QUEEN Lounge).

발렌티노 드레스

베이식한 화이트 티셔츠, 골드 패딩 재킷, 블랙 슬랙스 모두 가격 미정 캘빈 클라인 컬렉션(Calvin Klein Collection), 스포티한 하이톱 스니커즈 가격 미정 루이 비통(Louis Vuitton), 하이넥 벨벳 롱 드레스, 베이지 타이츠 모두 가격 미정 발렌티노(Valentino), 그린 스틸레토 힐 가격 미정 디올(Dior), 별 장식 골드 헤어피스 72만5천원 하트 오브 골드 바이 더퀸라운지(Heart of Gold by THE QUEEN Lounge).

2016 마기자 포토월 어워즈

맨발로 레드카펫에 오르고, 연인과 달콤한 키스를 나누며, 거침없이 하이킥을 날렸던 화제의 현장들! 마기자가 선정한 올해의 포토월 10.

kakaotalk_20161223_150622863

01

‘세젤예’상

김민희 

‘세젤예’란 수식어는 이럴 때 쓰라고 있는 거라는 걸 온몸으로 보여준 김민희. 제대로 물오른 미모와 연기 포텐을 유감없이 발휘한 영화 <아가씨>로 칸 영화제 레드카펫을 밟았죠. 가녀린 어깨를 드러낸 두 벌의 드레스는 보호본능을 절로 불러 일으켰답니다. 역대급 패션과 스캔들을 동시에 남기고 사라진 그녀. 언제쯤 다시 볼 수 있을까요?

 

02

‘베스트키스신’상

조세핀 스크라이버 & 알렉산더 델리온 

벌써 천 일째 연애 중인 장수 커플의 위엄! 파리에서 열린 빅토리아 시크릿 쇼를 앞두고 모델 조세핀 스크라이버와 밴드 ‘The CAB’과 ‘Bognes’의 보컬 알렉산더 델리온이 진한 키스신을 연출했습니다. 암요. 키스신엔 뭐니뭐니 해도 역시 한발 들기 신공이 최고죠!

 

03

‘오마주’상

레이디 가가 VS 샌디 파웰

지난 1월 10일, 18개월간의 암 투병 끝에 타계한 데이빗 보위. 평소 그의 열성 팬임을 공공연하게 밝혀온 레이디 가가는 제58회 그래미 어워드 포토월 앞에서 그를 추모하는 룩을 선보였습니다. 타투 아티스트 마크 마호니에게 의뢰해 데이빗 보위의 얼굴을 몸에 새기는 과정을 담은 사진과 영상을 트위터에 공개해 화제가 되기도 했죠. 영화 <캐롤>, <셰익스피어 인 러브>, <에비에이터>, <영 빅토리아> 등에 참여한 영국 의상 디자이너 샌디 파웰 역시 데이빗 보위를 연상케하는 스타일로 오스카 어워드에 등장했습니다.

 

04

‘3단콤보’상

테일러 스위프트

2016년, 테일러 스위프트의 행운의 숫자는 ‘3’이었을까요? 오렌지 크롭 탑과 핫핑크 스커트, 여기에 쨍한 레드 립까지! 완벽한 3단 콤보 룩을 완성하고 그래미 어워즈에 모습을 드러낸 테일러 스위프트는 올해의 앨범상과 베스트 팝 보컬 앨범, 베스트 뮤직 비디오 등 3관왕을 차지하며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스포트라이트를 받았습니다.

 

05

‘맨발투혼’상

줄리아 로버츠 

영화 <머니 몬스터>로 칸 영화제에 초청받은 줄리아 로버츠가 계단에 오르기 위해 드레스를 살짝 들어올리자 관객들의 환호와 함께 엄청난 카메라 플래시가 터졌습니다. 그녀의 ‘맨발’이 드러났기 때문인데요. 줄리아 로버츠는 왜 하이힐을 벗어 버린 걸까요? 지난해 플랫 슈즈를 신은 50대 여성이 레드카펫에 서지 못하며 논란이 불거진 바 있는 깐깐한 칸 영화제의 드레스코드에 정면으로 맞선 것이라는 것이 많은 이들의 추측입니다.

 

06

‘붕어빵’상

비욘세 & 블루 아이비 카터

MTV 비디오 뮤직 어워드의 핫스타는 바로 비욘세와 그녀의 딸 블루 아이비 카터의 등장이었습니다. 비욘세보다는 제이지와 싱크로율 100% 인 블루 아이비는 천사 같은 드레스를 입고 엄마 손을 꼭 잡고 아장아장 따라 나섰네요!

 

07

‘거침없이하이킥’상

제시 그래프

‘방송계의 아카데미상’이라 불리는 에미상 포토월에 범상치않은 인물이 출연했습니다. 웬만해선 만들 수 없는 이두삼두 팔근육을 자랑한 그녀의 정체는 바로 스턴트우먼 제시 그래플. 드레스를 입은 채로 거침없는 하이킥과 입이 떡 벌어지는 백 덤블링을 선보인 그녀야말로 레드카펫 역사상 가장 대담한 포즈를 선보인 사람이 아닐까요?

 

08

‘흑진주’상

리한나

두 말 하면 입 아픈 패션 아이콘 리한나. 올해 그녀를 돋보이게 했던 수없이 많은 옷들 가운데 최고를 가리는 일은 결코 쉽지 않았어요. 많은 고심 끝에 마기자가 선정한 룩은 바로 이것. 각 분야에서 뛰어난 활약을 보이고 있는 아름다운 흑인 여성들을 위한 시상식 ‘BET 블랙 걸스 록 2016’에 나타난 리한나는 그 어느 때보다 20대 소녀 같은 페이스로 미소 지었답니다.

 

09

‘신데렐라’상

블레이크 라이블리

동화 속에서 막 튀어나온 듯한 블레이크 라이블리의 신데렐라 룩. 개막작으로 선정된 우디 앨런의 <카페 소사이어티>로 칸을 찾은 그녀는 둘째 아이를 임신한 상태라는 게 믿어지지 않을 만큼 우아한 자태를 뽐냈는데요. 저기요, 혹시 구두 한 짝 잃어버리지 않았어요?

 

10

‘크레이지’상

제트 라라

그래요. 비현실적이지만 이런 옷이 있어야 포토월도 재미지죠. 다소 얌전해진 레이디 가가의 계보를 이을세라 모스키노 샹들리에 드레스를 입고 2016 빌보드 뮤직 어워드 포토월 앞에 선 싱어송라이터 제트 라라. 드레스뿐인가요. 헤어도 크레이지 그 자체! 잘못 찔렸다간 큰일나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