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ll You Still Love Me Tomorrow?

진경 데님 쇼츠 15만원 올세인츠(All Saints), 기존의 러브 브레이슬릿과 레이어드하기 좋은 가느다란 디자인의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 스크루 부분에 4개의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재근 슬리브리스 톱 가격 미정 지방시(Givenchy), 차콜 그레이 니트 스웨터 가격 미정 휴고 보스(Hugo Boss), 데님 팬츠 가격 미정생 로랑(Saint Laurent)
진경 데님 쇼츠 15만원 올세인츠(All Saints), 기존의 러브 브레이슬릿과 레이어드하기 좋은 가느다란 디자인의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 스크루 부분에 4개의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재근 슬리브리스 톱 가격 미정 지방시(Givenchy), 차콜 그레이 니트 스웨터 가격 미정 휴고 보스(Hugo Boss), 데님 팬츠 가격 미정 생 로랑(Saint Laurent)

 

진경 퍼플 니트 터틀넥 가격 미정 미우미우(Miu Miu),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재근 베이비핑크 터틀넥 1백12만원 구찌(Gucci), 데님 팬츠 가격 미정 생 로랑(Saint Laurent), 화이트 골드와 블랙 세라믹이 어우러진 러브 코드 브레이슬릿과 러브 링 모두 가격미정 까르띠에(Cartier)
진경 퍼플 니트 터틀넥 가격 미정 미우미우(Miu Miu),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재근 베이비핑크 터틀넥 1백12만원 구찌(Gucci), 데님 팬츠 가격 미정 생 로랑(Saint Laurent), 화이트 골드와 블랙 세라믹이 어우러진 러브 코드 브레이슬릿과 러브 링 모두 가격미정 까르띠에(Cartier)
그레이 후드 케이프 가격미정버버리(Burberry),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 스크루 부분에 다이아몬드를 세팅한핑크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과 링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그레이 후드 케이프 가격미정 버버리(Burberry),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 스크루 부분에 다이아몬드를 세팅한핑크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과 링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진경 데님 팬츠 4백58만원 빈스(Vince), 블랙 터틀넥은 에디터 소장품,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 핑크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화이트 골드 뉴 러브 링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재근 니트 비니 12만8천원 클럽모나코(Club Monaco), 그레이 머플러 5만9천원 로클 바이 로우클래식(Locle by Low Classic), 블랙 터틀넥 15만9천원바나나리퍼블릭(Banana Republic),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과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진경 데님 팬츠 4백58만원 빈스(Vince), 블랙 터틀넥은 에디터 소장품,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 핑크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화이트 골드 뉴 러브 링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재근 니트 비니 12만8천원 클럽모나코(Club Monaco), 그레이 머플러 5만9천원 로클 바이 로우클래식(Locle by Low Classic), 블랙 터틀넥 15만9천원바나나리퍼블릭(Banana Republic),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과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유진 네이비 크루넥 니트 스웨터 가격 미정 휴고 보스(Hugo Boss), 네이비 쇼츠 가격 미정 프라다(Prada)재근 데님 팬츠 가격 미정 생 로랑(Saint Laurent),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과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미정 까르띠에(Cartier)
유진 네이비 크루넥 니트 스웨터 가격 미정 휴고 보스(Hugo Boss), 네이비 쇼츠 가격 미정 프라다(Prada)
재근 데님 팬츠 가격 미정 생 로랑(Saint Laurent), 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과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미정 까르띠에(Cartier)

 

진경 블랙 터틀넥은 에디터 소장품.재근 그레이 머플러 5만9천원 로클 바이 로우클래식(Locle by Low Classic), 블랙 터틀넥 15만9천원 바나나리퍼블릭(Banana Republic)
진경 블랙 터틀넥은 에디터 소장품.
재근 그레이 머플러 5만9천원 로클 바이 로우클래식(Locle by Low Classic), 블랙 터틀넥 15만9천원 바나나리퍼블릭(Banana Republic)
차콜 그레이 니트 스웨터 가격 미정 휴고 보스(Hugo Boss), 화이트 티셔츠 가격 미정 루이 비통(Louis Vuitton), 데님 팬츠 가격 미정 생 로랑(Saint Laurent),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전체적으로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핑크 골드 러브 링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차콜 그레이 니트 스웨터 가격 미정 휴고 보스(Hugo Boss), 화이트 티셔츠 가격 미정 루이 비통(Louis Vuitton), 데님 팬츠 가격 미정 생 로랑(Saint Laurent),핑크 골드 뉴 러브 브레이슬릿, 화이트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전체적으로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핑크 골드 러브 링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재근 레터링 디테일 데님 재킷 95만원 겐조 옴므(Kenzo Homme). 유진 컬러 블록 퍼 코트 가격 미정 미우미우(Miu Miu), 핑크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재근 레터링 디테일 데님 재킷 95만원 겐조 옴므(Kenzo Homme)
유진 컬러 블록 퍼 코트 가격 미정 미우미우(Miu Miu), 핑크 골드 러브 브레이슬릿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연관 검색어
, ,

2017 패션 평행이론 ② 1980년대

영화
영화 <싱스트리트>

데님의 인기는 1980년대에도 계속되었고 이러한 트렌드는 지난해 개봉한 영화 <싱 스트리트>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싱 스트리트>는 아일랜드의 풋내기 소년이 첫사랑을 이루는 과정을 보여주면서 80년대에 유행한 음악과 펑크 문화, 패션을 자연스럽게 녹여낸 작품이다. 여자 주인공 루시 보인턴이 등장하던 신이 인상적인데 박시한 데님 재킷과 데님 팬츠, 스카프와 후프 이어링으로 그 시절 데님 패션의 정석을 보여줬기 때문. 그 외에도 스크린에 등장하는 벨벳 수트와 메탈릭한 컬러의 미니 원피스, 호화로운 패턴의 셔츠, 칼라 끝이 뾰족한 실크 블라우스, 플라워 패턴 스카프 등 모든 것이 그 시절의 낭만을 소환할 패션 아이템이다.

 

 

80년대를 상징하는 또 다른 요소는 네온 컬러다. 발렌시아가와 셀린느, 로에베, 샤넬 등 패션 하우스뿐 아니라 뉴욕의 신진 디자이너 시스 마잔, 영국의 몰리 고다드와 하우스 오브 홀란드처럼 하이엔드와 매스티지, 디자이너 레이블 어느 한 영역에 국한되지 않은 점이 주목할 만하다. 또 하나 공통점을 꼽자면 키치하거나 스포티하기보다는 동시대적인 디자인의 옷과 어우러진 점. 네온 컬러야말로 80년대를 풍미한 펑크와 레트로를 시각적으로 표현해주는 가장 효과적인 방식이다.

 

이렇듯 과거와 현재의 패션을 비교하는 건 언제나 흥미로운 일이다. 특정 시대의 옷만 입는 단순한 세상에 살고 있지는 않지만 유행은 돌고 돌고 다시 돌아온다. 2017년 현재, 우리 앞에 등장한 1970년대와 80년대 스타일은 이토록 다양하고 근사하다. 음악과 자유, 패션을 사랑하던 기성세대의 아름다운 유산을 즐길 수 있는 이 봄날이 어찌 반갑지 않을 수 있을까

The Wedding Banquet

44

신랑을 위한

티파니 CT60 Chronograph

스위스제 기계식 크로노그래프 무브먼트를 탑재한 시계로 다이얼 중앙에 크로노그래프 핸드가, 3시 방향에 30분 카운터가 있다. 9시 방향의 서브 다이얼은 스몰 세컨즈 기능이며, 6시 방향에 날짜창이 있어 실용적이다. 스테인리스 스틸 소재와 블루 선레이 다이얼의 조합이 시원한 느낌을 준다.

신부를 위한

티파니 CT60 3-Hand

시계의 기본이라고 할 수 있는 중앙 방식의 시, 분, 초 3핸즈로 이루어진 지름 34mm 여성용 모델. 폴리싱 베젤과 3열 브레이슬릿 링크가 스위스 시계의 전형을 보여준다. 오토매틱 무브먼트를 탑재했으며 100m 방수 기능을 갖추어 매일 착용하기에 부담 없는 사양이다.

 

33

신랑을 위한

티파니 East West 3-Hand

티파니가 1940년대에 출시했던 여행용 탁상시계의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아 오른쪽으로 90도 틀어진 독특한 다이얼로 완성한 시계. 언뜻 보기에 불편할 것 같지만 운전을 하거나 컴퓨터로 작업할 때 시선 방향과 일치해 오히려 더 편하다. 스위스제 오토매틱 무브먼트를 적용했다.

신부를 위한

티파니 East West 2-Hand

빈티지한 색감의 아라비아숫자 인덱스가 독특한 여성용 모델. 쿼츠 무브먼트를 적용했으며 시간과 분을 나타내는 2개의 핸즈로 시간을 표현한다. 드레스 워치답게 30m 방수 기능이 있으며 다양한 컬러의 스트랩과 더블 레더 스트랩까지 선택이 가능하다.

 

22

신랑을 위한

티파니 CT60 3-Hand

우아하게 빛나는 그레이 컬러 선레이 다이얼을 적용한 남성용 워치. 시, 분, 초를 나타내는 3개의 핸즈와 다이얼 6시 방향에 위치한 날짜창으로 이루어져 있다. 스위스 메이드 오토매틱 무브먼트를 사용했으며 100m 방수 기능까지 갖춰 실용적이다.

신부를 위한

티파니 CT60 3-Hand

케이스 지름 34mm의 여성용 CT60 3-핸드 워치. 베젤을 0.67캐럿의 다이아몬드로 장식한 럭셔리 버전 모델이다. 베젤의 다이아몬드가 각도에 따라 다르게 빛나는 선레이 다이얼과 어울려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내지만 스테인리스 스틸 소재로 만들어 합리적인 가격대로 선보인다.

 

1111

신랑을 위한

티파니 CT60 Dual Time

케이스 지름 40mm의 로즈 골드 소재 남성용 모델. 한정판 모델과 달리 다이얼 9시 방향의 낮밤 인디케이터를 생략했다. 하지만 푸시 버튼으로 작동하는 듀얼 타임 핸즈의 독특한 메커니즘은 그대로 유지했다. 케이스백을 통해 아름다운 스위스 기계식 무브먼트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신부를 위한

티파니 Cocktail 2-Hand

포멀한 여성용 하이 주얼리 워치 컬렉션인 티파니 칵테일의 화이트 기요셰 다이얼 버전 모델. 굵기의 변화를 준 베젤을 따라 각기 크기가 다른 총 0.85캐럿의 다이아몬드를 세팅했다. 케이스는 로즈 골드이며, 30m 방수 기능을 갖추었다. 쿼츠 무브먼트를 탑재했다.

문의) 02-547-9488

연관 검색어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