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사랑과 시간과 죽음을 만났다

cb-13647r
이 영화의 원제를 어떻게 해석하면 좋을까. 원제는 ‘콜래트럴 뷰티(collateral beauty)’. 유추하자면 대략 이런 뜻일 것이다. ‘상처가 너무 커서 당장의 아픔만 보이고 그 뒤에 숨은 사랑이나 아름다움을 보지 못한다.’

주인공 하워드(윌 스미스)는 광고 회사의 중역으로 승승장구, 아주 잘나가던 사람이다. 그런데 갑자기 애지중지하던 딸이 죽고 삶의 의미를 잃어버린다. 하워드는 점점 비정상적인 상태가 되는데 그의 친구 몇몇은 이를 기회로 그를 완전히 미치게 하거나 스스로 미쳤다고 생각하게 해서 회사에서 모든 권한을 포기하게 하려는 음모를 꾸민다. 이들은 배우를 동원하는데 그중 어떤 사람은 하워드에게 자기를 ‘사랑’이라고 하고, 어떤 사람은 ‘시간’이라고 하며, 또 어떤 사람은 ‘죽음’이라고 한다. 후반부에는 깊은 감동을 안기는 반전이 있다. 인간은 불안하고 고독한 존재다. 위로가 필요하고 그걸 때론 영화가 줄 수 있다는 점을 보여주는 작품이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는 영화 자체와 출연 배우만 유명했지 어떤 감독이 만들었는지는 많이 알려지지 않았다. 바로 이 영화를 만든 데이비드 프랭클이다. 그는 제작자로 더 유명한데 그래서인지 이번 영화에 내로라하는 배우들을 다 끌어모았다. 윌 스미스는 물론 나오미 해리스, 키라 나이틀리, 헬렌 미렌, 마이클 페나 그리고 에드워드 노튼까지. 아무래도 영화제의 마지막은 좀 따뜻한 영화가 맡아야 한다.

🎥 2016 | 미국 | 드라마 | 96분
감독 데이비드 프랭클
출연 윌 스미스, 케이트 윈슬렛, 에드워드 노튼, 키라 나이틀리
일시 3월 5일(일) 오후 8시 40분
장소 CGV청담씨네시티 서브팩 2관

예매하러 가기

마미

adorval_aopilon3
<마미>는 자비에 돌란 감독이 영화를 만드는 데 있어서 얼마나 자유롭고 영민한지 잘 보여주는 영화다. 싱글맘과 ADHD 증후군을 가진 아들의 관계를 그린 이 영화에서 아들 ‘스티브’는 누구보다 엄마를 사랑하지만 때론 그 사랑을 표현하는 방법이 과격하고 위협적이다. 자비에 돌란은 이 작품에서 영화의 전형적인 화면 비율을 벗어나 파격적인 1:1 의 정사각형 화면을 선택했다. 이 장치는 엄마와 아들이 사는 답답한 현실을 효과적으로 드러낸다. 스티브가 잠시 답답한 현실을 벗어날 때면 화면 비율이 관객에게 익숙한 가로가 넓은 비율로 바뀌는 것과 대비된다. 이 두 모자는 서로를 향한 사랑을 깨닫고 행복한 결말을 맞을 수 있을까? 하나는 확실하다. 엄마의 말마따나 그들이 제일 잘하는 게 사랑이라는 것.

 

adorval1

aopilon3

🎥 2014 | 프랑스, 캐나다 | 드라마 | 138분
감독 자비에 돌란
출연 안 도발, 앙투안 올리비에 필롱, 쉬잔느 클레몽
일시 3월 4일(토) 오후 5시 30분
장소 CGV청담씨네시티 서브팩 2관

예매하러 가기

데몰리션

DEM_2145.psd

관계가 점점 소원해지던 한 부부가 같이 출근길에 나섰다가 교통사고를 당한다. 아내는 죽고 남편은 살아남는다. 남편은 아내가 죽고 나서야 자신들의 관계가 삐걱거렸음을 새삼 깨닫는다. 그녀의 죽음은 결과적으로 그의 삶을 송두리째 흔들어놓는다. 그는 그녀에게 더 이상 사랑하지 않는다는 얘기조차 할 수 없다는 현실을 받아들이지 못한다. 남자의 세계는 모두 오작동되는 것처럼 보인다. 그래서 그는 부수기 시작한다. 주변의 모든 것을 해체하고 다 뜯어내고 깨뜨리기 시작한다. 진정한 삶을 되찾으려는 한 남자의 처절한 정신적 사투가 시작된다.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 <와일드>로 한국에서 인기가 많은 캐나다 감독 장 마크 발레의 2016년작이다.

 

🎥 2015 | 미국 | 드라마 | 100분
감독 장 마크 발레
출연 제이크 질렌홀, 나오미 왓츠, 크리스 쿠퍼
일시 3월 4일(토) 오후 3시 25분
장소 CGV청담씨네시티 서브팩 2관

예매하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