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별 신혼 가전 패키지 가이드

1702mcwedfamj08_thum

 

5백만원대 예산이라면?  

혼수 가전 예산으로 가장 많이 책정하는 비용인 5백만원대. 처음부터 다 갖추려고 하기보다 꼭 필요한 가전을 중심으로 실속 있게 꾸려야 한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8백만원대 예산이라면? 

조금만 더 보태면 욕심나는 디자인 가전을 구매할 수 있다. 은색, 백색 가전에서 벗어나 컬러풀한 아이템으로 감각적인 신혼집을 꾸며보길.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1천2백만원대 예산이라면?

실용성과 디자인 모두 포기할 수 없는 이들에게 추천. 기능과 미적 요소를 두루 갖춘 아이템은 만족도도 높다.

 

2천만원대 예산이라면? 

고급스럽기로 정평이 난 가전들. 초기 비용은 많이 들지만 한번 구입하면 오래도록 사용해도 좋은 가전을 모았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연관 검색어
,

햇살처럼 너에게 가겠다

120, 124, 128, 130, 132, 136, 140, 144 MD02_diary-재프.indd

늘 전통적이면서도 혁신적인 싱글 몰트위스키를 선보인다. 오늘 소개하는 바칼타는 또 어떤 특별한 위스키인가? 바칼타 (bacalta)는 스코틀랜드게일어로 ‘구운 것’을 뜻한다. 햇볕에 구운 맘시 마데이라 캐스크에서 추가 숙성을 거쳐서 그렇게 이름 붙였다.

복합적이고 고급스러운 단맛을 내는 맘시 마데이라를 썼다니 만들어지는 과정이 궁금하다. 먼저 미국에서 제작한 오크 캐스크를 햇볕에 강하게 굽고 맘시 마데이라를 넣은 후 마데이라의 강한 햇볕에 구우면서 자연스럽게 숙성시켰다. 여기에 버번을 담았던 통에서 숙성시킨 위스키를 더해 한 번 더 숙성한다.

 


그래서인지 바칼타는 달콤한 풍미가 아침 햇살처럼 입 안에 가득 퍼지는 느낌이다. 맞다. 햇볕에 구운 맞춤형 캐스크가 따뜻함을 더하는 위스키다. 고소한 아몬드, 톡 쏘는 후추, 달콤한 멜론과 구운 과일의 복잡한 풍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시럽처럼 찐득한 느낌의 풍부한 피니시도 독특하다.

향이 좋은 싱글 몰트를 찾는 여성들이 늘고 있다. 특히 바칼타는 초콜릿과 살구, 꿀 향이 감돌아 더 기분 좋게 즐길 수 있는 것 같다. 이 복합적인 향을 즐기려면 어떻게 마시는 것이 가장 좋을 까? 바칼타에 미지근한 물을 약간 섞어 마시면 좋다. 곁들이는 안주로는 화이트 초콜릿이나 견과류, 말린 과일이 제격이다.

바칼타를 패션에 비유한다면 어떤 옷으로 표현할 수 있을까? 디올의 오트 쿠튀르 드레스. 여러 해 동안 마데이라 피니시를 거친 위스키를 만들고 싶었지만 쉽지 않았다. 장인이 바느질 한 땀 한 땀 혼신의 힘을 다해 만든 오트 쿠튀르 드레스처럼 추가 숙성 단계를 하나하나 정확하게 맞춰야 하기 때문이다.

양이 많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한국에서는 어디에서 만날 수 있나?  아쉽지만 한국에는 딱 100병만 들어왔다. 2월 중순부터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 더 그리핀 바, 파크 하얏트 서울 더 팀버 하우스, 라까사 호텔 하우스 오브 알케미, 바 트웰브 청담, 볼트 +82 청담, 앨리스, 르 챔버, 디스틸, 스피크이지 몰타르, 소하, 피에르 시가와 부산의 스탠다드에서 맛 볼 수 있다.

자세히 알아보기 -> www.glenmorangie.com

‘좋아요’ 많이 받은 부케

1702mcwelimd21_01

1304 플라워 스튜디오

깨끗하고 수수한 부케를 찾는다면 1304 플라워 스튜디오가 제격이다. 간결한 컬러와 소재가 조화로운 부케를 선보인다. @1304_

 

1702mcwelimd21_02

르자당 플라워

신사동 가로수길에 있는 르자당 플라워는 지극히 여성스럽고 아기자기한 취향을 지닌 신부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숍이다. @lejardinflower

 

1702mcwelimd21_03

오블리크 플라워 디자인

남과 다른 특별한 부케를 원한다면 오블리크 플라워 디자인만한 곳이 없다. 다채롭고 대담한 스타일의 부케를 만날 수 있다. @kiimyoungshi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