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러블을 피하고 싶다

673493984

1. 피부 트러블이 생기는 습관 고치기

먼저, 트러블의 패턴을 잘 파악해야 한다. 유독 한 쪽 볼에 트러블이 자주 난다면 전화를 받을 때 스마트 폰을 한 쪽으로만 대지 않는지 살펴보자. 혹은 잘 때 한 방향으로만 얼굴을 대고 자거나, 업무 중 무의식적으로 모니터를 보며 한 손으로 턱을 괴고 있지는 않은지 생각해 볼 것. 사소한 습관들이라도 얼굴에는 트러블로 확연히 드러난다.

2. 여드름 케어 제품 활용하기

여드름을 가리기 위한 커버 메이크업은 모공을 막으면서 더 큰 피부 트러블로 이어질 수 있다. 트러블의 징조가 보일 때에는 살리실산과 같은 여드름 치료용 성분이 들어간 제품을 사용해보자.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3. 스크럽을 부지런히 하기

모공을 막는 피부 노폐물과 각질을 제거하기 위해 일주일에 한 번은 스크럽을 할 것. 수분 크림을 열심히 바른다고 해도, 피부 표면에 각질이 남아 있다면, 피부 깊숙한 곳까지 수분이 전달되기 어렵다. 스크럽을 통해 탈락된 각질을 벗겨내고 노폐물을 씻어내자.

4.  발 각질 관리

스크럽 제품을 발에도 사용해 발 각질까지 관리하자. 면도기 형태의 발 각질제거기는 효과가 일시적일 뿐, 다시 생겨날 각질 범위를 늘린다. 각질 관리 후에는 보습 효과가 뛰어난 페이셜 마스크를 발에 발라 손상된 피부에 충분한 수분을 공급하자.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5. 마음을 느긋히 먹기

야심차게 새 화장품을 장만했는데, 기대한 만큼의 효과가 없어서 실망이라고? 스파 브랜드 블루머큐리의 스킨케어 전문가 랜스 에치슨은 데일리 스킨케어 루틴에서 새 제품은 가급적 한가지씩만 추가해야 효과가 나타날 것이라고 말한다. “또한, 대부분의 활성화 성분은 시간이 지나야 효과를 발휘하니 즉각적인 효과를 보지 못하더라도 포기하지 마세요.” 그의 조언이다.

6. 핸드크림의 중요성

물과 종이, 화학 성분은 손의 피부를 메마르게 만드는 주범이다. 글로벌 네일 케어 브랜드인 크리에이티브 네일 디자인의 잰 아놀드는 피부를 메마르게 하는 것들로부터 매일 싸워야 한다고 말한다. 종이나 화학 성분을 자주 접하는 일을 한다면 핸드크림을 상비해둘 것. 그는 “각질 제거가 가장 중요해요. 손에는 피지선이 거의 없기 때문에 이를 보완하기 위해 리치한 제형의 크림을 발라줘야 하죠.”라고 덧붙였다.

7. 샤워 후 수분관리

너무 뜨거운 물로 샤워하는 습관을 버려라. 뜨거운 물로 샤워를 마친 후의 상대적으로 차갑고 건조한 공기는 피부를 메마르게 만들기 때문. 샤워 후 피부의 수분을 간직하기 위해서는 수건으로 몸을 두드리면서 물기를 말려야 한다. 우리가 AHA 성분이라고 줄여 말하는 알파 하이드록시(alpha-hydroxy)산 성분은 높은 보습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샤워 후 AHA 성분이 함유된 바디 로션을 바르면 촉촉한 피부를 가꿀 수 있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도전! 비키니 – 바른 자세 만들기

3

더리츠 웰니스센터의 필라테스 강사 정유진은 여성들이 선망하는, 가늘면서도 볼륨 있는 보디의 주인공이다. 그녀는 자신이 선천적으로 하체가 많이 붓는 타입이라고 했는데, 에디터는 그 고백에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그간 봐온 그녀의 몸은 언제나 부종이라곤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가뿐해 보였기 때문. “뻔한 말로 들릴 수 있지만 부기는 식습관, 자세와 직결된다는 말을 할 수밖에 없어요. 저는 오래 앉아 있는 대신 의자에서 일어나 움직이려고 의식적으로 노력합니다. 좌식 생활과 암이나 비만, 심혈관 질환의 관련성을 확인하는 연구가 속속 진행 중인 만큼 앉은 자세는 야식, 흡연만큼이나 몸에 해롭거든요. 일어나서 수시로 스트레칭을 해 근육을 길게 늘려주세요.” 스트레칭이 웨이트보다 힘들다는 에디터의 푸념에 “저를 비롯해 필라테스 강사들이 가장 괴로워하는 게 스트레칭이랍니다. 그래도 억지로라도 스트레칭을 해야 몸에 군살과 무거운 물주머니가 붙을 시간이 줄어들어요”라는 답변이 돌아온다.

오랜 시간 앉아서 일한다면 수시로 런지 동작에서 굽힌 쪽 무릎을 앞 방향으로 자극을 줘 다리 뒤쪽을 늘리는 동작, 팔을 위로 뻗어 옆구리를 쭉 늘리는 스트레칭이라도 해주자. 앉을 때는 상체가 모니터를 향하지 않도록 어깨를 펴고 허리를 바닥과 수직으로 만들어 앉을 것. 어깨가 안으로 말리면 팔뚝도 같이 앞으로 돌아가 팔뚝살이 더 두둑하게 붙는다는 사실을 아는가? 어깨를 펼 때는 어깨만 뒤로 보내는 것이 아니라 날개뼈를 중앙으로 모아 아래로 내려준다는 생각으로 펴는 것이 포인트. 이때 아랫배에도 힘을 주면 앉아 있는 것만으로도 다이어트 효과가 있다. 아무래도 어깨를 펴는 동작이 어색하다면 인터넷 쇼핑몰에서 구입할 수 있는 어깨 교정 밴드를 착용할 것. 두 개의 고리에 양팔을 넣어 가슴 높이에서 고정하는 밴드로, 착용하면 꼭 백팩을 멘 것처럼 보인다. 겨드랑이가 쓸려서 벗어 던지고 싶은 욕구가 일긴 하지만, 수시로 착용하면 어깨를 편 자세에 익숙해지는 데에 분명 도움이 될 것이다.

도전! 비키니 – 셀룰라이트 잡기

2BODY SCULPTING

출렁거리는 물살은 운동을 해서 지방을 태워버리면 그만이다. 하지만 만성 부종과 셀룰라이트, 경직된 근육으로 승모근이 불룩하게 솟아 있고 팔다리 라인이 울퉁불퉁한 경우라면 꽤 머리가 아플 것이다. 저녁마다 폼롤러를 이용해 뭉친 근육과 셀룰라이트를 풀어주거나 깊숙한 근육 조직까지 마사지하는 딥티슈 마사지를 받으면 문제를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되지만 짧은 시간에 큰 효과를 보기는 어렵기 때문이다. 이런 경우 체내 만성염증과 순환 장애를 개선하는 체외충격파 시술을 받는 것도 방법.

린클리닉 김세현 원장은 체외충격파와 피하지방층 깊숙이 침투해 지방세포를 파괴하는 심부열 고주파의 시너지로 부분비만을 치료하는 최신 프로그램을 선보여 주목받고 있다. 체외충격파 시술은 피부 표면에 충격파 발생기를 문지르는 방식만으로 간편한 시술이 이루어져 상처가 남지 않는다. 다만 따갑거나 욱신거리는 느낌이 아니라 얼음을 피부에 오래 대고 있는 것처럼 시린(?) 듯한 통증이 생경할 수 있다. 발목과 복숭아뼈, 어깨, 날개뼈 부근 등 악성 부종과 셀룰라이트가 많이 유착된 부위일수록 통증이 심하다.

에디터의 경험을 들자면 어깨 부근은 압이 센 마사지를 받는 것처럼 시원해 참을 만했지만, 발목 주변은 너무 아파서 도중에 ‘스톱!’을 외친 적이 있다. 반면 심부열 고주파는 열감만 느껴지고 통증이 전혀 없다. 고주파 발생기의 온도가 꽤 뜨거워 데이진 않을까 잔뜩 긴장하고 있는 시간이 다소 괴롭긴 하지만 말이다. 지방 흡입 수술 부작용처럼 피부가 처지거나 울퉁불퉁해지는 현상, 주변 혈관 조직과 신경 손상의 우려 없이 보디라인을 섬세하게 다듬기에 현재로서 가장 효과적인 솔루션인 것은 분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