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t-Set Boom

23_-brigitte-bardot-air-france-re
브리지트 바르도

똑 떨어지는 마린풍 팬츠 수트를 입고 화이트 프레임 선글라스를 쓴 모습으로 에어프랑스 여객기 앞에서 포착된 브리지트 바르도, 화이트 셔츠와 부츠 컷 진 차림을 클래식한 크루즈 룩으로 승격시킨 제인 버킨 등 과거 시대의 아이콘으로 통하던 전설적인 여인들은 모두 우아한 젯셋 룩을 선보였다. 흥미로운 점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정갈하게 갖춰(!) 입던 젯셋 룩이 점차 편안한 실루엣에 화려한 컬러, 현란한 패턴을 입은 채 다채롭게 변화하고 있다는 사실.

 

올여름 아방가르드한 실루엣의 셔츠와 와이드 팬츠, 납작하고 커다란 챙이 달린 드라마틱한 모자를 선보인 자크뮈스는 낭만적인 분위기를 극대화한 젯셋 룩으로 공전의 히트를 쳤다. “프랑스 남부의 컨트리 룩이 럭셔리한 젯셋 룩으로 신분 상승했다는 사실이 참 재미있지 않아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시몽 포르트 자크뮈스의 말처럼 최근 뜻밖에 젯셋 룩으로 통하게 된 것이 또 하나 있으니 바로 파자마 룩이다. 포츠 1961이 젯셋 룩을 논할 때 빠지지 않는 스트라이프 프린트와 청량감 넘치는 블루 계열 컬러로 디자인한 파자마 룩을 컬렉션의 메인 룩으로 삼는가 하면, 구찌 역시 지오메트릭 패턴 실크 파자마 수트를 선보였다.

 

이뿐인가! 캘리포니아의 자유분방한 분위기를 떠올리게 하는 플로럴 프린트 풀 스커트와 에스닉한 튜닉 원피스를 제안한 토리 버치, 특유의 프렌치 무드를 곱게 변주해 담은 선드레스를 선보인 끌로에 등 1970년대 보헤미안 무드를 로맨틱하게 재해석한 집셋(Gipset) 룩도 눈여겨볼 만하다. 여기에 레트로풍 휴양지 룩을 귀엽고 유쾌하게 풀어낸 미우미우까지. 이토록 아름다운 젯셋 룩이 넘쳐나니, 취향에 따라 골라 입고 홀홀히 떠날 일만 남았다.

Be Myself

02_k1-2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블랙 캔버스화는 모델 소장품.
블랙 캔버스화는 모델 소장품.
레터링 장식 스킨 컬러 스타킹 가격 미정 월포드 바이 실버텍스(Wolford by Silvertex), 스킨 컬러 브리프는 모델 소장품.
레터링 장식 스킨 컬러 스타킹 가격 미정 월포드 바이 실버텍스(Wolford by Silvertex), 스킨 컬러 브리프는 모델 소장품.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mc40122_k1

 레터링 장식 스킨 컬러 스타킹 가격 미정 월포드 바이 실버텍스(Wolford by Silvertex), 스킨 컬러 브리프는 모델 소장품.
레터링 장식 스킨 컬러 스타킹 가격 미정 월포드 바이 실버텍스(Wolford by Silvertex), 스킨 컬러 브리프는 모델 소장품.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데님 팬츠는 모델 소장품, 화이트 슬리브리스 톱은 에디터 소장품.
데님 팬츠는 모델 소장품, 화이트 슬리브리스 톱은 에디터 소장품.
화이트 스타킹 가격 미정 월포드 바이 실버텍스(Wolford by Silvertex).
화이트 스타킹 가격 미정 월포드 바이 실버텍스(Wolford by Silvertex).
블랙 시스루 톱 가격 미정 월포드 바이 실버텍스(Wolford by Silvertex).
블랙 시스루 톱 가격 미정 월포드 바이 실버텍스(Wolford by Silvertex).
블랙 시스루 스타킹은 에디터 소장품.
블랙 시스루 스타킹은 에디터 소장품.

퍼펙트 브라 매치

제품 캡션을 클릭하면 구매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U라인 브라

과도한 노출보다, 셔츠 단추를 3개 정도 풀었을 때가 더욱 섹시한 법. 여름엔 셔츠 단추를 하나 더 풀어 클래비지 라인을 살작 느러내는 것만으로도 훨씬 시원해 보인다. 이럴 땐 가슴 연결부위가 U자형태로 파인 브라를 착용하면 속옷이 보일까 5분에 한번씩 셔츠 매무새를 가다듬는 불편함과 이별할 수 있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스트랩리스 브라

이번 시즌 전세계적으로 유행중인 오프숄더! 오프숄더 드레스나 톱의 매력을 살리려면 매끈한 어깨 라인을 드러내는 것이 핵심이다. 일반 브라의 어깨끈을 떼서 착용할 경우엔 브라가 줄줄 흘러내려 가슴이 4개처럼 보이는 낭패를 경험할 수 있으니 주의할 것. 오프숄더 전용으로 나온 스트랩리스 브라를 착용하되 밴드의 폭이 넓은지, 흘러내림을 방지하는 실리콘 처리가 되어있는지 확인하자.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멀티웨이 풀컵 브라

원 숄더 스타일의 의상은 비교적 브라 선택이 쉬운 편이다. 스트랩을 탈착 할 수 있는 브라가 있다면 OK! 단 스트랩을 한 쪽만 착용할 경우 반대쪽 컵이 들떠 가슴이 짝짝이처럼 보일 수 있으니 주의하자. 이럴 땐 옆구리 부분의 밴드가 넓고 컵이 가슴을 완전히 감싸는 타입의 브라를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로우 백 브라

등 부분이 깊이 파인 의상을 입을 때 브라의 후크 부분이 드러나 전체적인 스타일을 망치는 경우가 있다. 특히 후크에 붙은 하얀 택까지 드러난다면 그것은 NG중의 NG! 이럴 땐 등을 가로지르는 스트랩의 높이가 낮은 ‘로우 백 브라’를 추천한다. 허리까지 파인 과감한 의상까지는 커버할 수 없지만, 등 노출이 필요할 때 안정적이면서도 매끈한 뒷태를 완성해주는 아이템.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스트링 백 브라

베어백 톱은 입고 싶지만 누브라가 영 불안하다면, 차라리 제대로 보여주는 방법을 선택하자. 사이드 후크 혹은 프론트 후크 타입의 스트링 백 브라를 매치하면 의외로 섹시하면서도 유니크한 뒷모습을 연출할 수 있다. 단, 캐주얼한 스타일의 의상일 경우에만 활용하길!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심플 브라렛

셀러브리티들의 룩에서 자주 목격되는 시스루 톱 스타일링! 우선, 시스루 톱에는 같은 컬러의 브라를 매치하는 것이 정석. 또한 지나치게 야해 보이는 속옷보다는 라인이 심플한 솔리드 컬러의 브라렛을 매치해야 한층 쿨해 보일 수 있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접착식 브라

허리까지 훤히 드러나는 섹시한 베어백 드레스를 입을 땐, 접착식 누드 브라 외에는 방법이 없다. (국내 정서상 노브라는 감당하기 힘들 테니까!) 가슴이 아예 없거나, 자신감이 있다면 유두 부분만 가리는 니플 브라를 사용하는 것이 가장 편할 테지만, 애매한 사이즈라면 가슴을 모아주는 브라가 필요할 터. 최근에는 코르셋 타입 등 볼륨을 살려주는 업그레이드 누드 브라들이 등장했으니 눈 여겨 보자. 단, 접착식 브라 사용 시 바디 로션 사용은 반드시 피해야 한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