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석 2조 샵

건강한 두피와 모발을 위한 시간 – 르네휘테르 플래그십 스토어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집들이 선물로 제격인 홈 헤어케어 제품을 구매하고 스트레스에 지친 두피와 모발을 건강하게 가꿀 수 있는 시간도 가지고 싶다면 르네휘테르 파르나스 플래그십 스토어를 방문해보자. 15만 원 이상의 제품을 구매하면 헤어 테라피스트의 스파를 받을 수 있다. 두피와 모발 상태에 맞춰 머릿결을 살려주는 브러싱과 스트레스를 풀어주는 두피 토닝으로 시작해 두피 및 어깨 마사지, 헤어 트리트먼트까지 알차게 구성되어 한 해 동안 수고한 나를 위한 시간으로 제격이다.

르네휘테르 파르나스 플래그십 스토어 : 강남구 테헤란로 521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호텔 B1 R-24

 

파티 준비 끝! – 디올 백스테이지 스튜디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연말 모임 가기 직전 들러 2017 홀리데이 컬렉션으로 블링블링 파티 메이크업을 받아 볼 수 있는 매장이 있다. 롯데백화점 본점 지하에 위치한 디올 백스테이지 스튜디오에서는 메이크업 아티스트에게 직접 원하는 풀 메이크업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진행한다. 메이크업 서비스의 금액 대는 12만원에서 30만원까지 다양한데, 해당 금액만큼 원하는 제품을 선택해 받아갈 수 있으니 선물하기에도 제격이다.

디올 백스테이지 스튜디오  : 서울 중구 남대문로 81 롯데백화점 본점 지하 1층
퍼스널 이미지 메이크업(40분) 12만원, 스페셜 데이 메이크업(60분) 18만원, 1:1 프라이빗 레슨(60분 x 2회) 30만원

 

브로우 터치 서비스 – 슈에무라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슈에무라는 ‘인생 아이브로우’로 입소문 난 아이 펜슬인 ‘하드 포뮬라’로 브로우 전문가의 터치를 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진행한다. 홈페이지에서 원하는 매장과 시간대를 선택한 후 매장을 방문하면 메이크업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브로우 스타일링 서비스를 받은 후 제품을 구매하면 미니 사이즈의 틴트도 덤으로 받을 수 있으니 크리스마스 선물과 나를 위한 선물까지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을 것.

슈에무라 브로우 스타일링 예약하기

 

피부 카운셀링 랩 – 아이오페 랩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올 연말에는 정밀 피부 측정을 통해 피부 카운셀링을 진행하는 아이오페 랩에서 전문가에게 피부 컨설팅을 받아도 좋겠다. 얼굴 전체 측정과 평가 결과에 대한 설명을 듣는 베이직 프로그램(60분)과 얼굴 전체와 피부 고민 부위 집중 측정, 피부 전문가의 설명까지 들을 수 있는 ‘인텐시브 프로그램’(90분) 두 가지 중 선택할 수 있다. 아이오페랩 명동점과 강남역 아리따움에서 진행하고 있으니 가까운 곳을 선택해 방문해 쇼핑도 즐기고 피부 상담도 받아보자.

아이오페 랩 예약하기

oh! Holiday

GOLDEN GIRL

아이 메이크업은 생략하고 눈가에 크기가 다른 별 모양의 글리터를 불규칙하게 붙인다. 양 볼에 복숭아 톤 코럴 크림 블러셔를 아주 살짝 발라 자연스럽고 건강한 혈색을 더한다. 컨실러로 입술 주변을 깔끔하게 정리한 후 바이올렛 핑크 립글로스를 도톰하게 펴 바르면 사랑스러운 룩이 완성된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SO PINK

아이브로 펜슬로 눈썹 사이를 자연스럽게 메워 눈썹을 일자로 만들고, 마스카라로 속눈썹을 한 올 한 올 깔끔하게 올린다. 눈두덩에 핑크 펄이 들어 있는 아이라이너로 원하는 모양의 라인을 그린다. 좀 더 블링블링한 느낌을 원하면 아이라인 위에 점성이 있는 립글로스를 바르고 미세한 펄 피그먼트를 얹는다. 입술은 코럴 베이지 립 무스 틴트를 가볍게 발라 자연스러운 느낌으로 연출한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GLOW PUNK

투명한 피부가 돋보이도록 소량의 파운데이션을 발라 피부 톤을 정리한다. 미세한 크리스털 피그먼트가 들어 있는 아이 글로스를 눈두덩에 얹어 유리알 같은 광택을 만들고, 아랫눈썹에 마스카라를 서너 번 덧바른 후 가닥가닥 뭉쳐 인형 같은 속눈썹을 연출한다. 입술은 장미 꽃물을 들인 듯한 느낌의 리퀴드 립 틴트와 립밤을 발라 자연스러운 분위기를 살린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HELLO KITTY

피부는 수분 함량이 높은 리퀴드 파운데이션이나 쿠션으로 촉촉하게 표현한다. 눈썹은 투명 마스카라로 위를 향하게 빗고, 블랙 리퀴드 아이라이너로 심플한 캐츠 아이 형태로 라인을 그린다. 클래식한 매트 레드 립스틱을 입술 전체에 꼼꼼하게 발라 미니멀한 파티 메이크업을 완성한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Art of color, Color of Dior

아티스틱한 비주얼로 가득했던 전시 <디올 아트 오브 컬러> 전경.

지난달 디올의 색채 세계를 보여주는 전시 <디올 아트 오브 컬러(Dior The Art of Color)>가 청담동 하우스 오브 디올에서 열렸다. 디올 하우스에서 일했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세르주 루텐과 티엔 그리고 현재 디올 메이크업 앤 이미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피터 필립스가 창조한 아티스틱한 비주얼을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 선명한 색채와 과감한 터치가 돋보이는 작품들은 컬러에 대한 디올의 열정과 디올 이 그리는 색채의 세계를 보여주기에 충분했다. 오프닝 파티에는 디올 메이크업의 수장 피터 필립스와 디올 메이크업의 뮤즈 모델 벨라 하디드뿐 아니라, 가수 현아, 뷰티 크리에이터 포니, 한국의 첫 슈퍼모델 이소라를 포함해 아시아 전역의 내로라하는 인플루언서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BEAUTY TALK

지금 이 순간, SNS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을 꼽는다면 단연 벨라 하디드가 아닐까? 디올의 뮤즈로 아시아 최초 <디올 아트 오브 컬러> 서울 전시의 개막을 축하하기 위해 방문한 벨라 하디드 그리고 디올의 크리에이티브 앤 이미지 디렉터 피터 필립스와 나눈 짧은 대담을 공개한다.

이번 전시의 주제는 컬러예요. 벨라를 색으로 표현한다면 어떤 색깔일까요?  벨라 어려운 질문이군요. (입고 있는 디올 레드 드레스를 가리키며) 보다시피 제가 아주 좋아하는 색 중 하나가 레드예요. 레드로 아주 많은 것을 표현할 수 있죠. 그리고 레드는 누구에게나 잘 어울리잖아요.

서울은 두 번째 방문이죠? 그럼 서울이라는 도시는 색으로 표현하면 어떤 색일까요? 벨라 서울 하면 그린 컬러가 떠올라요. 이번에 서울에 두 번째로 온 건데, 올 때마다 싱그러운 기운이 느껴지거든요. 이번에도 도착하자마자 기분이 좋아졌어요. 그린의 색감과 서울이 참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 저는 레드, 서울은 그린이에요.

벨라는 지금 지구상에서 가장 아이코닉한 인물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에요. 전시회에 소개된 12가지 컬러 중에서 벨라가 생각하기에 패션, 뷰티를 막론하고 지금 가장 트렌디한 컬러는 뭔가요? 옐로! 지금 가장 핫한 컬러는 옐로라고 생각해요. 이번 전시의 메인 이미지가 옐로인 것도 비슷한 맥락이겠죠? 대단히 팝하고 눈에 띄는 색깔이에요. 패션에서도 마찬가지예요. 올 블랙 차림일 때 벨트나 가방에 옐로로 포인트를 주면 전체적인 룩의 감도를 한층 높일 수 있죠. 음, 그런데 저는 자꾸 레드에 끌려요. (웃음)

특유의 아이코닉한 이미지는 결국 애티튜드에서 나온다고 생각해요. 디올 메이크업의 글로벌 뮤즈로 여성들에게 전하려고 하는 메시지가 따로 있을까요? 벨라 친절함은 약점으로 치부되기도 하지만, 제가 생각하는 강한 여성상은 강인한 동시에 친절함을 갖춘 여성이에요. 남을 존중하면서도 자신의 뜻을 굽히지 않는 여성이랄까요? 이러한 애티튜드가 디올을 잘 설명할 수 있다고 봐요.

그동안 다양한 메이크업을 해봤을 텐데 가장 좋아하는 룩이 있다면? 벨라 꼭 다시 시도하고 싶은 룩이 있어요. 지난 칸 국제영화제에서 했던 아이 메이크업이요! 그때의 아이라인은 그야말로 완벽했거든요. 레드 드레스를 입고 레드 립과 함께 연출한 아이 메이크업은 환상적이었어요. 저는 제 얼굴이 그대로 드러나는 메이크업이 좋아요.

그 메이크업도 피터의 작품이죠? 피터 맞아요. 벨라는 독특한 얼굴형이 매력적이기 때문에 아이 메이크업에 신경을 많이 쓰는 편이에요. 아이라인을 잘못 그리면 눈이 답답해 보일 수 있거든요. 저 역시 벨라와 함께한 작업 중에서 그 모습이 벨라의 얼굴을 가장 아름답게 만든 메이크업이었다고 생각해요.

피터와 작업하면서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은 언제였나요? 벨라 오늘 마침 피터와 처음으로 작업하던 때를 떠올려봤어요. 그때가 아마 제가 처음 뷰티 화보를 촬영한 날이었을 거예요. 피터에게 메이크업을 받기 위해 의자에 앉아 있는데, 어찌나 긴장되던지! 색색의 화려한 컬러를 사용한 흥미롭고 재미있는 촬영이었어요. 제게 광대 같은 메이크업을 해주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피터의 손길로 우아하고 아티스틱한 룩이 완성됐죠. 우리가 지금까지 호흡을 잘 맞출 수 있었던 건 피터가 저를 전적으로 믿어줬기 때문이에요. 저는 피터를 100%믿었고, 다행히 피터도 저를 그렇게 믿어줬어요. 지금도 피터는 제 좋은 친구이자 보스랍니다.

마지막으로 피터에게 질문할게요. 디올 메이크업의 슬로건 중 하나가 ‘대담함’이잖아요. 심플한 터치로 대담하게 보일 수 있는 테크닉이 있을까요? 화장품에 관심이 많은 여성이라면 이미 충분한 테크닉을 갖췄을 것 같은데요?(웃음). 저는 한 가지 컬러를 특정하기보다 다양한 색을 시도하라고 조언하고 싶어요. 특히 작은 시도로 스타일에 큰 변화를 줄 수 있는 립 메이크업부터요. 처음부터 강렬한 색의 립스틱으로 완벽하게 바르려고 하기보다는 디올의 립 스테인 제품처럼 실수를 해도 자연스러운 제품으로 시작해보세요.

디올 메이크업 앤 이미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피터 필립스와 디올 메이크업의 뮤즈 벨라 하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