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멀 인플루언서

도도한 여우 주니퍼  @juniperfoxx

개도 고양이도 아닌 동물 중에 세계에서 가장 많은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는 여우 주니퍼. 농장에서 길들여져 야생으로 돌아갈 수 없었던 여우를 주인이 데려와 동거를 시작했다. 야생의 습성을 간직한 주니퍼가 우여곡절 끝에 집 생활에 적응해나가는 과정을 SNS에 모두 공유해 화제가 됐다. 함께 사는 법을 터득한 주니퍼에게 이제는 전 세계에 2백만 가족이 생겼고, 뒤에 집에 오게된 강아지 무스와도 둘도 없는 친구가 될만큼 가장 행복한 집 여우가 됐다.

 

프로 맛집 탐방견 뽀빠이 @popeyethefoodie

LA에 사는 믹스견 뽀빠이의 피드에는 인스타그래머들이 찾는 모든 것이 있다. 먹음직스러운 음식과 귀여운 강아지, 한 번쯤 가보고 싶은 여행지까지. 뽀빠이는 LA에서 가장 핫한 맛집을 찾아다니는 미식 여행을 즐긴다. 인앤아웃에서 버거, 한인 타운에서 즐기는 분식, 화려한 비주얼의 디저트까지 한 상 차려진 푸짐한 음식 사진으로 먹스타그램계 강자로 자리 잡았다. 사실 뽀빠이보단 주인의 식성을 엿볼 수 메뉴 선택이지만 음식 앞에서도 평정심을 유지하며 의젓하게 앉아있는 뽀빠이를 보는 것이 재미있다.

 

고슴도치 아즈키 @hedgehog_azuki

 

셀러브리티 고슴도치 아즈키는 아웃도어 브랜드의 협찬을 받아 캠핑을 떠난다. 제 몸에 꼭 맞는 카약과 텐트, 캠핑 의자까지 모두 브랜드에서 직접 제작해 준 것들. 꼬물거리는 앙증맞은 손발로 스몰 사이즈 캠핑을 즐기는 모습이 사랑스럽다. 아즈키는 집에서도 한몸에 사랑받는 막둥이다. 주인이 아즈키를 위해 직접 설계해 2층짜리 아담한 주택을 만들어주기도 했다. 손재주 있는 주인을 둔덕에 마법사 모자, 밀짚모자, 토끼 모자 등 귀여운 모자도 한가득. 모자를 쓴 아즈키는 어디 데려다 놓아도 동화 속에서 뛰쳐나온 주인공 비주얼을 자랑한다.

 

심술 고양이 그럼피 @realgrumpycat

 

<월스트리트 저널>,<뉴욕 매거진>에 프론트 기사를 장식하고 시상식 레드카펫을 거니는 월드 스타 고양이 그럼피 캣. 언제 어디서나 시큰둥한 표정으로 세상에서 가장 언짢은 고양이로 유명하다. 인생에 긍정적인 면을 찾아야한다는 설교에그 소리 참 좋더라, 니가 닥치고 있을 때 나는 소리.’같은 말로 반격하는 게 특기. 이런 통쾌함 덕에 인기가 치솟아 2년간 1,300억이 넘는 수익을 기록하기도 했다. 각종 광고와 TV, 영화 출연으로 세계에서 제일 유명한 고양이가 되었지만, 시종일관 초심을 잃지 않는 그녀의 시크함은 여전하다.

 

달려라, 달리 @run_darly

 

앞발을 다쳐 주인에게 외면당했던 유기견 달리는 새로운 보호자 달숙언니를 만나 SNS 스타가 되었다. 김치전을 혼자 다 먹어버린 주인 앞에개무룩하게 앉아있는 사진이 유명세를 타기 시작해 요즘은 26만 이상의 팔로워를 거느리고 있다. 하얀 곰돌이 같은 뽀송뽀송한 털과 다양한 표정이 매력적인 달리는 올 초에는 인천 국제공항 명예 홍보대사로 위촉되어 반려동물들의 출입국 프로세스를 알리기도 했고, 가수 10센치의 뮤직비디오 히로인으로 활약하며 바쁘게 지내고 있다.

무슨 꽃을 좋아해도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오하나야 플라워 앤 자까숍

일본 나고야에서 꽃을 배운 플로리스트 오은아는 동양적인 스타일의 꽃과 식물을 선보이면서 일본에서 가져온 소품을 판매한다. 오래된 것의 아름다움을 추구하고 싶다는 다짐대로 아담한 가게 안은 톤 다운된 꽃과 린넨, 작은 소나무 화분으로 아늑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작은 풀과 꽃을 모아 만들어 내는 오너먼트 또한 정갈하면서도 독창적이다.

주소 서울 성동구 하왕십리동 890-80
영업시간 화 – 목 12:00 -19:00 일, 월 휴무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초콜릿 코스모스

연희동 ‘은는’ 에 입점한 꽃집 초콜릿 코스모스는 식물로 가득 찬 오래된 성 같다. 러프한 회벽과 천장의 대들보, 낡은 다락방에 있을 법한 한 켠의 작은 창문이 공간 전체를 휘감은 식물들과 어우러져 편안하고 매력적인 공간이 된다. 화사한 꽃 보다는 저마다 다른 색깔을 내는 초록들이 각자의 자리에서 빛을 발하는 이 곳에서는 새 해를 맞아 집안의 분위기를 바꿀 만한 큰 키의 식물이나 마음을 담은 작은 화분을 선물하기에 좋다.

주소 서울 서대문구 연희로 11라길 10-6 2층 좌측
영업 시간 화-일 10:00 – 20:00 월 휴무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박플로

모두의 기억 속에 하나쯤은 있는, 스쳐 지나가는 길목에 있던 작은 꽃집. 플로리스트 박준석이 운영하는 박플로 플라워 샵은 이런 귀여운 야망을 품고 만들어진 곳이다. 실제로 경리단길 대로에 위치한 이 곳은 남성스러움과 여성스러움이 동시에 느껴지는 중성적인 플라워 스타일과 그림, 포스터, 엽서 등이 LP 플레이어에서 흘러나오는 음악과 어우러져 꽃집 그 이상의 공간을 지향한다.

주소 서울시 용산구 녹사평 대로 234
영업시간 월-일 11:00 – 23:00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식물상점

식물상점은 일상 속에서 꽃과 식물이 필요한 때에 상담을 통해 적절한 꽃과 식물을 제안한다. 따라서 명백한 이 곳만의 스타일을 추구하기 보다는 자연스러운 형태로, 주어진 환경과 상황 안에서 꽃과 식물의 가장 아름다운 모습을 찾아내 더욱 아름답게 보여질 수 있도록 더하고 뺀다. 이따금 팝업 스토어를 열어 꽃과 식물과 관련된 다양한 작업들을 선보이도 한다. 오프라인 샵 없이 플로리스트의 작업실에서 꽃을 작업 하여 보내주는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는데 내년쯤 오프라인 숍을 열 계획이니 식물 상점의 소식이 궁금하다면 @singmulstore 를 팔로잉 할 것.

트위터 및 인스타그램 @singmulstore

차(茶)의 물건들

1 찻사발 조은숙 아트앤라이프스타일 2,3 금속 차시(차 숟가락)와 차선(차와 물이 잘 섞이도록 젓는 솔), 차선을 보관하는 스탠드 모두 산수화
1,3 나무 찻잔과 티스푼 모두 티컬렉티브 2 정유리 작가의 옻칠 금속 트레이는 정소영의 식기장 4 나무로 만든 찻잔 집게는 에리어플러스 5 김용회 작가의 차시 모두 사루비아다방 차시 위 찻잎은 왼쪽부터 보이차와 유자 껍질, 계피와 찔레꽃 꽃잎을 블렌딩한 블러드 뱅쇼, 속이 더부룩하거나 술 마신 다음 날 더 좋은 생강나무꽃보이차 모두 사루비아다방, 우엉차 티컬렉티브, 녹차의 풋풋함과 우롱차의 꽃 향이 조화로운 포종취우 사루비아다방 6,7 나무 차시와 볼, 비파잎차 모두 티컬렉티브 티컬렉티브의 차는 경상남도 하동 지역에서 수작업으로 재배하고 가공해 재료 본연의 순수하고 깊은 맛을 느낄 수 있다.
1,2 이천 도자기 작가와 협업에 완성한 티포트와 찻잔. 특유의 질감과 색을 살려 아름답다. 모두 티컬렉티브 3 은은한 빛깔과 광택을 지닌 녹청유 볼 사루비아다방 4,6 정미경 작가의 옻칠 나무 트레이는 정소영의 식기장 5,7 김판기 작가의 청자 다관 에리어플러스 8 금속에 옻칠한 정미경 작가의 포크는 에리어플러스.
1 입 안을 개운하게 씻어내는 차 포종취우 사루비아다방 2 대나무 차탁 뉴욕 푸얼스 3 제주 옹기 다구는 제주도 담화헌 4 금속 스트레이너 뉴욕 벨로크 5 일본에서 제작한 와비 유리 찻잔 사루비아다방.
연관 검색어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