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새 와인

스페인 사렐로 

1 마셋 블랑 드 블랑 MASET BLANC DE BLANCS

카탈루냐의 토착 품종인 사렐로(Xarel-lo)는 신선한 산도와 부드러움을 동시에 담고 있다. 풋사과와 파인애플 등의 풍성한 과일 향을 느낄 수 있지만 달지 않는 화이트 드라이 와인이다. 사렐로는 스페인 카바의 주요 품종이기도 하다. 소비뇽블랑이나 샤르도네 보다 가볍고 신선한 향을 내 식사 전 가볍게 즐기기 좋다. 1777년 스페인 최고의 와인 명산지 페네데스에 문 열어 2백50년 동안 와인과 카바를 빚어오고 있는 와이너리 마셋의 스테디셀러. 아영FBC

 

이탈리아 네로 다볼라

2  레갈레알리 네로 다볼라 REGALEALI NERO D’AVOLA

전세계 와인 산업의 떠오르는 태양, 시칠리아가 키운 고유 품종 네로 다볼라(Nero d’Avola)를 제대로 느낄 수 있는 드라이한 레드 와인. 투명한 루비 색을 띠는 네로 다볼라는 체리, 라즈베리, 오디 등 다양한 베리 향을 품고 있으며 부드러운 타닌 덕분에 스테이크나 바비큐 등 육류 요리와 잘 어울린다. 1830년에 설립돼 현재 8 대째 가족 경영으로 운영되고 있는 와이너리 타스카 달메리타(Tasca d’Almerita) 가 그간의 노하우를 담아 완성한 가성비 뛰어난 와인이다. 금양와인

 

프랑스 그로 망상·프티 망상 

3 에리 미나 화이트 HERRI MINA WHITE

프랑스의 남서부 지역 피레네 산맥과 접한 이룰레기(Irouléguy). 프랑스에서 가장 작은 규모의 와인 산지인 이룰레기에서 자라는 그로 망상(Gros Manseng), 프티
쿠르뷔(Petit Courbu), 프티 망상 (Petit Manseng)을 블렌딩한 화이트 와인이다. 풋풋한 과일 향과 산도, 뚜렷하게 미네랄이 느껴질 정도로 개성 강한 품종이라 첫 모금에는 조금 낯설 수 있다. 프랑스 최고의 양조 전문가 장 클로드 베루에가 고향 이룰레기로 돌아와 생산하기 시작한 와인이기도 하다. 아영FBC

 

프랑스 카리냥·생소 

4 레 빈 우블리에 LES VIGNES OUBLIEES

프랑스 남부 랑그도크(Languedoc)에서 자라는 카리냥(Carignan)은 다른 레드 품종보다도 짙은 와인색을 낸다. 진한 보랏빛으로 타닌과 알코올 도수가 높고, 풍부한 과일향이 나며 스파이시 향까지 갖췄다. 주로 가벼운 생소(Cinsault), 그르나슈와 블랜딩한다.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는 오가닉 재배 방식, 선별 손 수확, 토착 효모 발효 방식으로 섬세하게 빚어낸 레 빈 우블리에. 야생 자두와 베리 등 검붉은 과일 향을 내며 피니시도 길다. 뱅가드와인머천트

 

스페인 카리녜나

5 파르티큘라르 카리녜나 PARTICULAR CARIÑENA

스페인의 북동부의 지역 이름이자 이 지역을 대표하는 레드 품종인 카리넨나(Cari~nena). 스페인 리오하(Rioja)에서는 마수엘로(Mazuelo), 프랑스에서는 카리냥(Carignan)으로 불린다. ‘파르티큘라르’는 특별하다는 뜻으로 파르티큘라르 카리녜나는 보데가 산 발레로(Bodega San Valero) 와이너리에서 생산하는 특별한 컬렉션 와인이다. 오픈했을 때 농축된 블랙베리와 블랙체리의 진한 향을 느낄 수 있으며, 약간의 스파이시한 향도 품고 있다. 뱅가드와인머천트

연관 검색어

한 철 식당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푸드 스타일리스트의 시즌제 부엌

부어크

푸드 스타일리스트 김채정이 시즌마다 새로운 프로젝트로 꾸려나가는 연희동의 작은 부엌. 전일찬 셰프가 이탤리언 팝업 레스토랑 ‘언더그라운드 키친’을 열기도 했고, 지난 시즌엔 김 대표가 독일 여행길에 들른 카페의 분위기에 반해 ‘베를린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시즌마다 그녀만의 스타일로 새로운 푸드 프레젠테이션을 선보이며, 요즘은 파리에서 진행했던 ‘언노운 디너’에서 착안한 프로젝트를 이어가고 있다. 파리에서 지낼 때 날짜를 미리 공지하지 않고 지인들을 초대해 음식을 대접했던 것처럼 연희동에서도 ‘게릴라성 컨셉트’로 진행하기로 한 것. 아담한 공간에 하나뿐인 테이블이 하얀 커튼에 둘러싸여 있고, 곳곳에 빈티지 촛대와 오브제, 머랭 쿠키들이 무심하게 놓여 있어 마치 오래된 상점에 들어와 있는 듯한 느낌을 준다. 테이블 스타일링에 꼭 어울리는 디저트가 등장하는데, 바삭한 머랭 쿠키 위에 아이스크림과 초콜릿 소스를 올리고 무화과를 빈티지 나이프와 함께 세팅해 손대기 아까운 비주얼을 자랑한다.

주소 서울시 서대문구 연희로 11길 51
영업시간 13:00~18:00, 월요일 휴업, 인스타그램 공지 확인
문의 02-6397-3700
인스타그램 @seasonby____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셰프 인 레지던시

공공빌라

이태원의 한 빌라에 자리한 곳으로 젊은 셰프들을 위한 인큐베이팅 공간이다. ‘공공빌라’에서는 요리사에게 일정 기간 동안 주거 공간과 주방을 내어주고 그들이 마음껏 창작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 단지 주방을 대여해주는 데 그치지 않고 셰프와 적극적으로 협업해 다양한 콘텐츠를 만들어나갈 예정이라고. 대중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찾는 요리사와 창의적인 요리로 실력을 검증받고 싶은 요리사들이 빌라에 입주해 각자 자신만의 레시피를 선보인다. 셰프의 입주 기간은 4~6주로 한식, 양식, 디저트, 파인 다이닝 등 다양한 장르의 미식 세계가 이곳에서 펼쳐진다. 프렌치 비스트로 메뉴를 내놓은 이혜승 셰프의 첫 번째 시즌부터 전국 각지 명인들의 식재료로 한식을 선보인 안주원 셰프의 ‘초겨울 따스한 한 끼’를 거쳐, 이번 열한 번째 시즌에 동참한 이는 최상현 셰프다. ‘새로운 동양의 발견’이라는 주제로 건어물을 곁들인 잡곡밥과 다시마로 육수를 낸 파스타 등 동서양 미감의 합작품을 접시에 담아낸다. 1월 7일까지.

주소 서울시 용산구 녹사평대로 46 길 34-6
영업시간 목 ~ 일 요 일 12:00~21:00 (브레이크타임 15:00~17:00)
문의 02-790-0059
인스타그램 @gongongvilla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자연식 디저트 팝업 카페

뿌리온더플레이트

혜화동에 자리해 있던 비건 디저트 카페 ‘뿌리온더플레이트’가 계동으로 터전을 옮겨 현미 디저트 팝업 카페이자 쿠킹 스튜디오로 운영을 시작했다. 자연식 식탁을 추구하는 주인장 부부가 제철 농산물로 땅의 기운이 고스란히 담긴 음식을 선보이는 공간으로 남편은 현미 디저트를 만들고, 아내는 마크로비오틱 요리 수업을 진행한다. 예약해야만 맛볼 수 있는 현미 디저트는 밀가루 대신 유기농 현미 가루, 설탕과 우유 대신 메이플 시럽과 두유를 사용하는 등 가급적 덜 정제한 농산물과 재료들로 건강한 맛을 완성했다. 현미 초코 케이크와 두부 크림 케이크, 흑임자 머핀 등 달콤한 디저트를 건강하게 즐길 수 있어 정직하고 맛있는 음식을 찾는 이들에게 인기다. 포장해 가거나 계동 공간에서 디저트를 즐길 수 있는 날이 일주일에 단 이틀뿐이니 SNS에서 공지를 확인한 후 방문하는 것이 좋다. 카페를 열지 않는 날에는 안주인이 마크로비오틱 쿠킹 클래스를 열어 자연과 환경을 생각한 조리법을 나눈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계동길 57 2층
영업시간 금·토요일 13:00~19:00, 인스타그램 공지 확인
문의 070-4133-8126
인스타그램 @ppuriontheplate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매일 다른 요리로

셰어 키친 at 비나리

먹고 마시고 입고 쓸 수 있는 모든 것이 한자리에 모여 있는 복합 공간 ‘비나리’. 셰어 키친을 시작으로 환경을 생각하는 국내외 농장과 디자인 브랜드의 제품들을 판매하는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북카페가 모여, 이곳을 찾는 사람들과 삶에 관한 좋은 생각들을 나누고 실천이 이루어지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특별한 공간을 오픈했다. 무엇보다 셰어 키친에서 일어나는 일들이 흥미로운데, 요일별로 주방의 주인이 바뀌며 분기마다 새로운 셰프의 요리를 만날 수 있다. 한동안은 일본의 현대적인 가정식을 선보이는 ‘모모키친’과 신소영 셰프가 스페인 창작 요리로 인기를 얻고 있는 ‘마하키친’, 변산반도에서 들여온 친환경 농작물로 파스타와 스테이크를 만드는 ‘서울 시즈닝’이 비나리의 일주일 식단을 책임진다. 이 중에서 특별히 맛보고 싶은 요리가 있다면 스케줄을 미리 확인하고 방문하도록. 비나리의 스케줄과 새로운 셰프들의 소식은 SNS를 통해 알아볼 수 있다.

주소 서울시 서대문구 연희로 160
영업시간 07:30~23:00
문의 02-336-4771
인스타그램 @binarishop

새해, 새 맛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킨카 이자카야

틀에 넣어 만든 고등어 초밥 ‘사바 오시즈시’, 고소한 검은깨 소스에 버무린 시금치 ‘고마아에’, 마요네즈에 버무려 구운 굴 ‘카키마요’, 연어와 오이, 낫토 등을 섞어 김에 싸 먹는 ‘살몬 낫토’ 등 메뉴 하나하나가 심상치 않다. 셰프 잇페이 이와타가 전통 일식과 타파스를 결합한 퓨전 메뉴를 선보이는 곳으로 젊고 쾌활한 이자카야를 찾는다면 좋은 선택이 될 것.

주소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45길 10-5 B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구스아일랜드 펍

특정 도시를 떠올리게 만드는 술이 있다. 시카고 대표 크래프트 맥주 브랜드 구스아일랜드도 그중 하나다. 세계 3대 맥주 어워드인 ‘AIBA 2017’에서 ‘라이트 아메리칸 위트 비어’ 부문 동상을 수상한 이 착실한 브루어리가 익선동에 자신의 이름을 건 펍을 오픈했다. 다양한 크래프트 맥주 라인업뿐 아니라 구스아일랜드 브루하우스에서만 양조하고 판매하는 하우스 비어까지 맛볼 수 있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수표로28길 32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카라반

호주의 따뜻한 기운을 식탁으로 옮긴 카라반이 합정동에 이어 도산공원에도 문을 열었다. 호주 특유의 자유분방한 식문화를 반영해 폭넓고도 알찬 메뉴들을 맛볼 수 있다. 아보카도 토스트와 키노아 포리지, 베이크드 에그 등 호주 대표 브런치 메뉴를 비롯해 키노아 샐러드와 콜리플라워 샐러드 등의 다양한 샐러드 메뉴까지 갖췄다.

주소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로46길 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