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national Brand – Sensory Award 비오템

화이트 톱 미정박

INTERNATIONAL AWARD

스킨케어 제품에서 텍스처는 제품을 처음 사용했을 때의 첫인상을 결정할 뿐 아니라 흡수력과 지속력 등 제품의 효능과도 직결되는 요소다. 텍스처의 중요성을 반영해 올해 프리덱셀랑스 드 라 보테 인터내셔널 어워드 부문에 센서리 어워드가 신설됐고, 비오템이 첫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밀크처럼 부드럽고 촉촉한 질감의 라이프 플랑크톤™ 피부 강화 에센스 로션이 그 주인공이다. 고농축 라이프 플랑크톤™과 식물성 스쿠알란, 시어버터를 함유해 민감해진 피부를 빠르게 진정시키고 피부 장벽을 강화하는 작용을 한다. 이 외에도 아쿠아수르스 에버플럼프 나이트, 블루테라피 크림 인 오일, 스킨옥시젠 라인, 스킨피트니스 라인, 워터러버선 밀크가 수상 제품으로 선정됐다.

 

(왼쪽부터) 라이프 플랑크톤™ 피부 강화 에센스 로션 미네랄이 풍부한 고농축 라이프 플랑크톤™과 식물성 스쿠알란, 시어버터가 피부의 유수분 균형을 정상화하고 피부 장벽을 강화한다. 피부 자극을
최소화한 4 Free 저자극 포뮬러로 피부 스트레스를 줄여 피부를 편안하고 건강하게 만든다. 75ml, 5만9천원대.
라이프 플랑크톤™ 온천수 에센스 고농축 라이프 플랑크톤™이 피부 깊숙이 침투해 예민하고 건조한 피부를 빠르게 진정시킨 후 촉촉하고 매끄럽게 가꾼다. 125ml, 6만5천원대.

심사위원의 평가

“ 베스트셀러인 라이프 플랑크톤™ 온천수 에센스의 보습력을 강화한 제품이라고 보면 된다. 수분 보충과 진정 기능이 뛰어난 라이프 플랑크톤™에 수분 손실을 막는 시어버터가 더해져 피부가 촉촉한 상태로 오래 유지된다.”

“ 피부가 예민할 때는 여러 제품을 바르는 게 부담스러운데 이럴 때 이 제품이 제격이다. 에센스의 촉촉함과 로션의 보습력을 모두 갖춰 로션 하나만 발라도 피부 깊숙이 수분이 가득 채워지는 기분이다.”

International Brand – Special Jury Award 디올

드레스 로우클래식, 이어링 앤아더스토리즈

INTERNATIONAL AWARD

프리덱셀랑스 드 라 보테 인터내셔널 어워드 중에서도 가장 의미 있는 상 중 하나인 심사위원 특별상 수상의 영예는 디올에 돌아갔다. 지난해 디올이 선보인 여섯 가지 제품이 모두 심사위원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은 것. 소르베 같은 텍스처와 촉촉한 보습 효과로 주목받은 디올 라이프 프레쉬 하이드레이션·소르베 크림과 1만여 개의 로즈 펄이 들어 있는 디올 프레스티지 라 마이크로 륄 드 로즈가 그 주인공이다. 메이크업 분야에서도 디올의 활약은 눈부셨다. 타투처럼 입술에 착 달라붙어 컬러가 오래 유지되는 디올 어딕트 립 타투와 매트 립스틱 속에 메탈릭 립스틱이 들어 있어 그러데이션 효과를 연출하는 루즈 디올 더블 루즈, 디올쇼 펌프 앤 볼륨 마스카라 등 혁신적인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제품이 심사위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디올 라이프 프레쉬 하이드레이션·소르베 크림 수분감이 가득한 소르베 타입의 젤 크림으로, 멜로우 추출물과 하버레아 잎 추출물이 수분과 영양을 전달해 피부를 생기 있고 탄력 있게 만든다. 50ml, 9만원대.
디올 프레스티지 라 마이크로 륄 드 로즈 산뜻한 제형의 오일 세럼으로 로즈 드 그랑빌의 영양 성분을 담은 1만 여 개의 로즈 펄이 피부 깊숙이 고르게 흡수돼 피부를 탄탄하게 한다. 30ml, 29만5천원대.
디올 어딕트 립 타투 과즙으로 물들인 것처럼 입술에 가볍게 스며들어 투명하게 발색돼 입술 본연의 색과 잘 어우러진다. #761 내츄럴 체리, 6ml, 4만2천원대.
디올쇼 펌프 앤 볼륨 마스카라 마스카라 튜브 아랫부분이 고무처럼 유연한 소재로 만들어져 살짝 누르면 브러시에 마스카라 액이 적당히 묻어나 풍성하고 볼륨 있는 속눈썹을 연출할 수 있다. 5g, 4만 5천원.
루즈 디올 더블 루즈 선명하게 발색되는 매트 립스틱 중앙에 빛을 반사하는 메탈릭한 제형이 들어 있어 립스틱 하나로 그러데이션 효과를 줄 수 있다. #999 매트 메탈, 3.5g, 4만2천원대.

심사위원의 평가

“올해 최고의 활약을 보인 브랜드를 꼽으라면 단연 디올이다. 소르베 같은 제형의 수분 크림부터 타투처럼 입술에 착 달라붙는 틴트와 고무처럼 말랑말랑한 튜브
타입의 마스카라, 투톤 립스틱까지, 디올의 변신은 끝이 없다.”

“ 대중적인 스킨케어 라인부터 프레스티지 라인까지 디올은 새로운 혁신을 지속하고 있다. 메이크업 제품 역시 새로운 아이디어와 세련된 패키지 디자인 및 컬러로 트렌드를 이끌어가고 있다.”

핫! 콜라보

3CE×메종키츠네 멀티 컬러 팔레트. #프리징 스텝, 8.1g, 3만8천원. 패션 브랜드 메종키츠네의 감각이 묻어나는 패키지. 6가지 아이섀도와 블러셔로 구성된다.

 

헤라×에디스 꺄홍 시크릿 파티 컬렉션 리치 컬링 마스카라. #울트라 바이올렛, 6g, 3만5천원대. 비밀스러운 파티를 컨셉트로 한 패키지. 슬림한 커브형 브러시가 속눈썹을 한 올 한 올 섬세하게 끌어올린다.

 

프리메라×이민경 2018 Love the Earth 캠페인 페이셜 마일드 필링. 250ml, 4만2천원대. 순천만의 모습을 담은 패키지가 눈길을 끈다. 젤 타입이라 피부 표면의 각질을 부드럽게 제거한다.

 

수려한×이동연 효비담 수분샘 크림 물꽃 에디션. 150ml, 6만원. 패키지 박스에 동양화 한 폭을
담았다. 수경인삼과 히알루론산 성분이 탄력 있고 매끈한 피부로 가꿔준다.

 

연관 검색어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