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에서 뭐 먹지?

NEW DESSERTS

CU 멘토스초코, 1천원
CU 쿠키앤생크림케이크, 3천원

어릴 적 즐겨먹던 츄잉 캔디 멘토스. 그런 멘토스가 까매져서 돌아왔다. ‘멘토스가 초코맛이라고..?’ 의문을 품게 되는 재료들의 만남이긴 하지만 생각보다 맛은 뛰어나다. 겉은 딱딱한 데 씹을수록 달달한 맛이 배어 나와 캐러멜 맛과 초코맛이 동시에 느껴진다. 또 하나의 비주얼 깡패 디저트인 쿠키 앤 크림 생크림 케이크. 이름부터 맛이 없을 수가 없는 이 디저트는 쿠키 향이 느껴지는 생크림에 오레오 조각이 뿌려져 달달함을 두 배로 끌어올리고, 한 입 베어 물면 살짝 느껴지는 커피향 커스터드가 부드러움을 완성한다.

 

편의점 누들의 새 시대

gs25 돈코츠라멘, 3천9백원
gs25 비폰 쇠고기 쌀국수, 1천9백원

이젠 편의점에서 컵라면으로 돈코츠 라멘을 먹을 수 있는 시대가 왔다. 분말 가루가 아니라 소스를 생면에 넣고 함께 들어있는 숙주, 차슈까지 넣어 전자레인지에 돌리면 일본향이 물씬 느껴지는 돈코츠 라멘 완성! 한편 베트남 여행 시 꼭 사와야 한다는 비폰 포띠포 역시 gs25에서 만날 수 있다는 반가운 소식이다. 진짜 쇠고기가 들어 맛이 더 리얼한 쌀국수는 동봉되어있는 칠리소스와 스프를 넣고 따끈한 국물을 붓기만 하면 간편하게 완성된다.

 

야식으로 딱!

세븐일레븐 눈꽃치즈불곱창, 6천9백원
세븐일레븐 밥도둑 연어장, 3천9백원

퇴근길 맥주 한 잔 곁들일만한 야식을 찾고 있다면 세븐일레븐으로 향해보자. 요즘 핫한 메뉴는 밥도둑 연어장과 눈꽃 치즈 불곱창. 눈꽃 치즈 불곱창은 치즈 가루를 뿌려 전자레인지에 돌리면 쫀득쫀득 늘어나는 치즈 양념 곱창이 쉽게 완성되는데, 달콤하면서도 짭짤한 맛이 맥주를 절로 부른다. 샛별처럼 등장한 밥도둑 연어장은 짭짤한 가쓰오부시 양념간장에 7조각 정도의 연어 슬라이스가 담겨있다. 햇반과 같이 구매해 곁들여 먹으면 사케동 완성! 식사용으로도 제격이다. 가격도 3천9백원으로 저렴한 편.

 

끝나지 않은 젤리 사랑

gs25 밀크츄, 1천5백원
gs25 점보베어 젤리, 1천8백원

말랑말랑한 우유맛 속에 딸기, 옥수수 맛 젤리가 들어있는 밀크츄. 말랑카우와 같은 우유맛 츄잉 캔디를 좋아하는 사람들의 취향을 딱 저격하는 아이템이다. 딸기맛은 상큼하게, 옥수수맛은 고소하게 즐기면 된다. 하리보 젤리의 50개에 달하는 양의 특 대형 사이즈인 점보베어 젤리는 젤리 덕후를 위한 젤리 끝판왕이라고 할 수 있다. 파인애플맛, 오렌지맛 두 종류로 출시되니 입맛에 맞게 선택하면 된다.

입덕주의! #방탄소년단 음료는 어떤 맛?

giphy.com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작년 10월 라인프렌즈가 새로운 캐릭터를 만드는 라인프렌즈 프렌즈 크리에이터스 프로젝트로 그  시작을 방탄소년단(BTS)과 함께 했다. 멤버들이 직접 스케치하고 만들어 더 의미가 있는 ‘BT21’ 캐릭터는 BTS 팬들의 입덕을 일으켰다. 그런데 그 캐릭터를 활용한 방탄 음료가 출시됐으니, 음료를 단독 판매하고 있는 라인프렌즈 플래그십 스토어 이태원점은 BTS 팬들의 성지가 되었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BT21 캐릭터들과 굿즈들로 채워진 라인프렌즈 플래그십 스토어 2층을 지나, 3층에는 음료와 디저트를 판매하는 카페가 있다. 카페 한편에는 작은 BT21 캐릭터로 꾸며진 공간도 마련되어 있어, 흘러나오는 방탄소년단의 노래를 들으며 음료를 즐길 수 있다.

 

방탄소년단의 DNA가 녹아든 음료 일곱 가지를 소개한다.

 

 

 

 

 

 

 

 

 

 

 

 

 

 

 

 

 

 

BT21 음료의 또 다른 재미가 있다면 바로 코스터! 캐릭터의 색감과 특징이 담긴 코스터는 이미 BTS 팬들 사이에서 열풍이다. 맛있는 음료도 마시고, 방탄소년단의 캐릭터 코스터도 소장하고, 일석이조다.

모두 입덕 주의!!

 

 

 

인스타그램으로 하는 소도시 여행 ① 경주

 

1. 노르딕

지금의 황리단길의 분위기를 만든 브런치카페 노르딕. 좋은 식재료로 다양한 샐러드와 샌드위치를 예쁘게 담아낸다. 베지테리언 메뉴도 있어 외국인 여행자들에게도 인기다. @Nordic.Official
 
 
 

2. 베란다242

감각적인 형태의 캔들과 식물액자 등의 오브제를 판매하는 소품숍. 베란다242 특유의 차분한 분위기와 고즈넉한 경주의 공기가 잘 어우러지는, 향기로운 공간. @verandastudio242
 
 
 

3. 위니드모어

경주 터미널 근처, 오픈한 지 얼마 되지 않은 신상 카페. 심상치 않은 인테리어에서 주인의 탁월한 감각이 느껴지는 곳. 커피 외에도 요거트 시리얼과 소셜 토스트 등 예쁘고 맛있는 메뉴를 만날 수 있다. @we_needmore
 
 
 

4. 어서어서 책방

문학 전문 서점. ‘책을 처방해 준다’는 컨셉트로 지금 당신에게 필요한 책을 권한다. 구입한 책은 ‘읽는약’이라고 쓴 약봉투 디자인의 패키지에 포장해준다. @eoseoeoseo
 
 
 

5. 소설재

첨성대와 안압지 근처에 있는 1호점과 황리단길에 자리한 2호점 모두 주요 관광지와 가깝다. 한옥 고유의 느낌은 최대한 살리고, 욕실이나 화장실은 현대식으로 개조해 머무는 데 불편함이 없다. 낮과 밤, 어느 시간에 봐도 아름다운 숙소. @soseoljae
 
 
 

6. 경주게스트하우스 딮

디자이너 가구 없이도 충분히 매력적인 공간을 연출한 게스트하우스. 경주가 ‘힙’한 도시가 되기 전부터 운영되었던 곳으로 유행에서 멀찌감치 떨어져 아늑하고 따뜻한 숙소를 찾고 있다면 만족할만한 공간이다. @staydeeep
 
 
 

7. 그리고

황리단길에서 벗어나 비교적 조용한 동네인 보문동 숲머리길에 자리한 퓨전 한식당. 맛에 대한 평가는 각각 다르지만 예쁜 보자기에 싼 나무도시락 비주얼 만큼은 최고인 곳. @geurigo_gj
 
 
 

8. 경주 살림가게 메리크래프트

모녀가 함께 운영하는 작은 살림 가게. 주인의 취향으로 고른 쓸모 있는 예쁜 물건들을 판매한다. 유리와 나무 소재의 주방 소품들이 매력적이다. 엄마와 아이가 함께 입을 수 있는 옷들도 선보인다. @merrycraft
 
 
 

9. 기와양과점

이름 그대로 옛 한옥주택에서 구워내는 고퀄리티 크루아상을 맛 볼 수 있다. 오픈 시간부터 길게 줄을 서고, 금세 다 팔리는 터라 일찍 방문해야 한다. 페스츄리 파이, 복숭아 크림치즈 데니쉬도 훌륭하다. @giwa_croissa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