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명하게 반짝이는 얼굴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자연스러운 메이크업과 조각조각 오려 붙인 얼음 조각 같은 글리터의 쿨한 만남을 보여줬던 지난 시즌에 이어 올봄에도 글리터 메이크업이 핫 트렌드로 떠올랐다. 투명하게 빛나는 크리스털과 글리터로 얼굴을 장식한 모델들이 런웨이를 활보하면서 무대 위는 키라키라 앱이 필요 없을 만큼 눈부시게 반짝였다.

이번 시즌에는 특히 네일아트 재료로 주로 사용하던 크리스털을 다양하게 활용한 메이크업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방시 쇼에서는 색조 메이크업을 하지 않고 대신 블랙 크리스털을 오른쪽 광대뼈 위에 붙여 시크하면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글리터 메이크업을 완성했고, 제레미 스캇 쇼에는 눈 밑을 크리스털로 장식한 매력적인 소녀들이 등장했다. 드리스 반 노튼 쇼의 메이크업을 담당한 피터 필립스는 투명한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로 아이라인을 그리듯 속눈썹 라인을 촘촘히 채우거나 맨 입술 중앙에 크리스털을 수직으로 붙여 청초한 글리터 메이크업을 연출하기도 했다.

또 다른 쇼에서는 <겨울왕국>이 떠오르는 차갑고 투명한 글리터와 펄의 향연이 펼쳐졌다. 안나 수이 쇼의 메이크업을 맡은 메이크업 아티스트 팻 맥그래스는 은색 펄로 눈동자 중앙을 가로지르는 선을 그려 넣어 경쾌하고 개성 있는 분위기를 더했고, 메이크업 아티스트 야딤은 구찌 쇼에서 블루와 그린, 실버 글리터로 눈두덩을 은하수처럼 둥글게 감싼 신비로운 룩을 선보였다. 눈두덩에 무지갯빛 실버 글리터를 눈가루처럼 흩뿌린 스텔라 진 쇼와 오렌지색 아이라인과 비슷한 톤의 반짝이는 크림 아이섀도를 매치한 델포조 쇼의 메이크업은 또 어떤가! 이번 봄에는 민낯처럼 말간 얼굴에 투명한 펄이 섞인 아이섀도로 화사하면서도 미니멀한 글리터 메이크업에 도전해보길.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Stay Juicy

아크릴 이어링은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GRAPEFRUIT PIECES

맑은 피부에 자몽 알갱이와 레몬 껍질을 장식해 깨끗한 분위기를 강조했다. 샤넬 레브르 쌩띠양뜨 글로시머 브라이트 오렌지 립글로스 #188 써니를 눈두덩에 바른 다음 어뮤즈 크리스탈 틴트 오일 #031로 반짝임을 더하고 과일 조각을 올렸다.

 

 

파스텔컬러 이어링 프루타 바이 마이분

PEACH MILK

복숭아즙과 우유를 섞은 것처럼 상큼하고 부드러워 보이는 치크 메이크업. 촉촉한 랑콤 뗑 미라클 핏 파운데이션을 얇게 바르고 크리니크 에어브러시 컨실러로 눈 밑을 밝게 만든다. 광대뼈를 가로로 넓게 감싸듯 나스 벨벳 매트 립 펜슬 #레츠 고 크레이지를 손가락으로 두드려 바른다. 그 위에 슈에무라 글로우 온 #M521을 살짝 쓸어 마무리한다.

 

 

옐로 새틴 드레스 H&M, 와이드 팬츠 쟈니 헤잇 재즈, 투명한 아크릴 링 앙봉꼴렉터

RASPBERRY JAM

눈가에 쫀득한 라스베리 잼을 바른 것 같은 메이크업. 글로시에 클라우드 페인트 #퍼프를 눈 아래부터 볼 중앙까지 연한 핑크빛이 돌게끔 바른다. 그런 다음 같은 제품의 #헤이즈 컬러를 눈두덩부터 아래 방향으로 바르고 먼저 바른 곳과 경계가 생기지 않도록 잘 편다. 눈두덩에 RMK 멀티 페인트 컬러 #07 패션핑크를 터치해 채도를 높인 다음 바비 브라운 립밤을 가볍게 발라 글로시하게 마무리한다.

 

 

비즈로 장식한 살구색 드레스, 브라운 니트 톱, 플라워 모티프 브레이슬릿 모두 미우미우

BLUEBERRY JUICE

어린아이가 블루베리를 손에 가득 움켜쥐고 먹은 것처럼 와일드하게 연출했다. 볼 아래쪽을 중심으로 RMK 멀티 페인트 컬러 #01 핑크 포엠을 바르고 립스틱퀸 데이팅 게임 #미스터 라이트 나우를 입술과 입술 주변에 손가락으로 두드려 발라 과즙이 번진 것처럼 연출했다. 은은하게 빛나는 눈가는 어뮤즈 하이빔 글로스 #030을 바른 것.

봄날의 마리가든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유난히 화창했던 지난 3월 30일, 건강하고 아름다운 피부를 생각하는 6개의 뷰티 브랜드가 한자리에 모여 ‘마리 가든’ 팝업스토어를 개최했다. CNP Rx, 비오템, SEP, 클라뷰, 구달, 웰라쥬가 함께한 팝업스토어에서는 브랜드마다 부스를 마련해 제품을 사용해볼 기회를 제공했다. 인스타그램 참여를 통해 소정의 제품을 증정하는 이벤트와 정품 화장품을 받을 수 있는 러키 드로 이벤트도 실시해 큰 호응을 얻었다. 비오템은 팝업스토어 외에 뷰티 클래스를 진행해 피부 속 수분의 중요성에 대해 설명했다. 촉촉한 피부를 위해 수분 크림을 꾸준히 바를 것을 제안하며 비오템을 상징하는 대표 제품 아쿠아수르스 수분 젤 크림을 추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