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엔 반바지

가만히 서 있어도 땀이 흐르는 날씨 탓에 스타일은 포기하게 되는 이 뜨거운 계절, 통 넓은 반바지만큼 고마운 존재가 또 있을까. 한동안 유행한 반바지는 엉덩이를 겨우 가리는 길이의 꽉 끼는 마이크로 쇼츠가 대부분이었기 때문에 미니스커트를 입을 때 못지않게 불편을 감수해야 했다. 하지만 이번 시즌은 다르다. 보기만 해도 여유가 느껴지는 낙낙한 반바지의 활약이 심상치 않기 때문이다. 수많은 디자이너가 활동성을 고려한 듯 길이가 무릎까지 내려오거나 통이 넓은 반바지를 핫 아이템으로 점찍으며 다양한 디자인으로 컬렉션에 포함시켰다.

이번 시즌 반바지 트렌드에 동참하고 싶다면 런웨이를 주름잡은 두 가지 스타일을 기억하자. 첫째, 버뮤다팬츠로 매니시하게 연출할 것. 수트 팬츠를 무릎까지 오게 자른 듯한 버뮤다팬츠는 포멀과 캐주얼을 넘나들어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 오버 사이즈 셔츠와 재킷을 매치해 클래식한 버뮤다팬츠 스타일링의 정석을 보여준 소니아 리키엘과 마이클 코어스의 쇼를 참고하면 감을 잡을 수 있을 것이다. 둘째, 밴딩 쇼츠의 반전 매력을 즐길 것. 허리가 밴드로 돼 있는 반바지는 남성용 드로즈를 연상시켜 후줄근해 보인다는 편견을 깨고 트렌치코트를 걸쳐 모던하게 연출한 마가렛 호웰 컬렉션과 비즈 장식이나 벨트를 더한 프라다의 스타일링은 호평받기에 충분했다. 또 중세를 연상시키는 자수 롱 코트를 밴딩 쇼츠와 믹스 매치한 루이 비통 컬렉션은 반바지로도 드레시한 느낌을 줄 수 있다는 사실을 입증했다. 스트리트에는 일찌감치 반바지 트렌드를 눈치채고 평범한 반바지에 풍성한 샤 소재를 더해 드레스처럼 보이게 하거나 버뮤다팬츠와 재킷을 짝지어 페미닌한 수트처럼 연출하는 등 다양한 스타일을 선보이는 패션 피플이 곳곳에 눈에 띈다. 올여름은 편안하면서도 트렌디한, 상반되는 듯한 이 두 요소를 모두 충족시키는 새로운 반바지의 매력에 빠질 때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새로운 패션 아이콘, 두아 리파

 

지금, 전 세계적으로 가장 핫한 ‘잇걸’을 꼽아본다면
단연 선두에 오를 그녀, 두아 리파.

 

“스파이스 걸스(Spice Girls)처럼 보이지만 에이미 와인하우스(Amy Winehouse)와 같은 힘이 있다.”
라는 극찬을 받으며 출생지인 영국은 물론 전 세계적으로 많은 팬들을 보유한 그녀는
음악뿐만 아니라 패션 감각도 뛰어나다.

 

 

모델로도 활동 중인 두아 리파는  173cm의 큰 키와 긴 팔 다리로
무대 의상이나 화보 촬영, 데일리 룩까지
자신만의 스타일을 만들어 나가며 새로운 패션 아이콘으로 떠오르고 있다.
그 중에서도 에디터의 지극히 주관적인 시선으로 뽑아본

DUA’S BEST LOOK 을 소개한다.

 

 

 

#도트패턴

 

두아의 도트 패턴 사랑은 공식 스케줄, 파파라치 컷, SNS에서도 자주 볼 수 있다.
자켓-드레스, 톱, 스커트, 드레스 등 다양한 도트 패턴 룩을 보여주는 데,
그녀가 애정하는 도트 프린트 브랜드는 Marianna Senchina.

당장 쇼핑 리스트에 올려야 할 브랜드다.

 

 

 

#에슬레저룩

두아의 무대 의상들은 대부분 ‘편함’을 지향한 룩들이 많다.
크롭 티나 브라 톱에 통이 넓은 트레이닝 팬츠나
트랙 팬츠를 스타일링하는 게 포인트.

최근 콘서트에서는 밴딩 쇼츠를 입은 두아의 모습이 포착됐는데,
낙낙한 사이즈의 반바지가 트렌드인 올 여름, 참고해보면 좋겠다.

 

 

 

#선글라스 + #목걸이레이어드

페미닌한 무드의 드레스에 매트릭스 선글라스를 매치하며
믹스 앤 매치 룩을 보여주는 두아는
다양한 컬러와 프레임의 선글라스를 소화한다.

이 뿐만 아니라,
목걸이 레이어드도 수준급.
브라 톱이나 오프 숄더 블라우스를 선호하는 그녀의 룩에서
확실한 포인트가 되어준다.

 

이제 갓 24살인 그녀는 음악은 물론 패션으로도 많은 사람들에게 영향을 끼치고 있다.
다크 팝이라는 새로운 음악 세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는 것처럼
패션 아이콘으로서도 더 다양하고 새로운 시도로 남들이 하지 않았던 새로운 스타일을 만들어 나가길 기대해 본다.

 

연관 검색어
,

Sunset Rhapsody

슬리브리스 톱, 블랙 스커트, 태슬 참 모두 가격 미정 캘빈 클라인 205W39NYC(Calvin Klein 205W39NYC).
혜승 웨스턴 스타일 데님 셔츠, 풍성한 풀 스커트, 벨트, 부츠 모두 가격 미정 베르사체(Versace).
나연 데님 셔츠 19만9천원, 라인 디테일 데님 팬츠 25만9천원 모두 캘빈 클라인 진(Calvin Klein Jeans), 네이비 에스파드리유 슈즈 21만5천원 올세인츠(Allsaints).
펀칭 장식 버건디 트렌치코트, 베이비 블루 니트 톱, 데님 팬츠, 롱부츠 모두 가격 미정 루이 비통(Louis Vuitton).
나연 레드 롱 드레스, 카우보이 모자, 레드 네크리스, 블랙 네크리스 모두 가격미정 디올(Dior).
혜승 레드 레더 슬리브리스 톱, 레몬색 팬츠. 체크무늬 코트, 멀티컬러 팔찌, 브라운 가죽 팔찌 모두 가격 미정 에르메스(Hermes).
나연 스터드와 시퀸을 장식한 웨스턴 스타일의 미니드레스 가격 미정 코치(Coach).
혜승 화이트 실크 드레스 1백39만원 롱샴(Longchamp), 스터드와 페인팅으로 장식한 빈티지 라이더 재킷 가격 미정 루이스 레더 바이 하이드앤드라이드(Lewis Leathers by Hide And Ride).

 

레드 라이더 재킷 86만9천원 끌로디 피에로(Caludie Pierlot), 블랙 원피스 63만8천원 이자벨 마랑 에뚜왈(Isabel Marant Etoile).
나연 금속 링을 장식한 슬리브리스 원피스와 토르소 펜던트 네크리스 모두 가격 미정 끌로에(Chloe).
혜승 블라우스, 팬츠 프린지 부츠, 네크리스, 이어링 모두 가격 미정 생 로랑 바이 안토니 바카렐로(Saint Laurent By Anthony Vaccarello).

나연 옐로 판초와 오렌지색 케이프 셔츠 모두 가격 미정 에르메스(Hermes), 카우보이 모자 가격 미정 디올(Dior). 혜승 레드 풀 스커트, 카우보이 부츠 모두 가격 미정 니나 리치 바이 아이한스타일닷컴(Nina Ricci by ihanstyle.com).

 

나연 원피스로 연출한 실크 톱 91만5천원 토즈(Tod’s).
혜승 하와이안 패턴 셔츠 38만원, 레더 팬츠 가격 미정 모두 코치(Coach).

나연 화이트 셔츠, 프린지 장식 스웨이드 재킷, 카우보이 모자 모두 가격 미정 디올(Dior), 양가죽 스커트 2백91만원 롱샴(Longchamp).
혜승 스웨이드 슬리브리스 톱과 팬츠 모두 가격 미정 토즈(Tod’s), 이어링 가격 미정 생 로랑 바이 안토니 바카렐로(Saint Laurent By Anthony Vaccarell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