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끌레르 X 랑콤

효민 자라 앤아더스토리즈
레드 재킷 자라, 브라렛 앤아더스토리즈

뗑 이돌 롱라스팅 파운데이션을 브러시에 묻혀 얼굴 안쪽에서 바깥쪽으로 펴 바르고, 스펀지로 두드려 밀착시킨다. 브로우 디파인 펜슬 #11의 스크루 브러시로 눈썹 결을 한 올 한 올 살린다. 그랑디오즈 라이너 #매트 블랙 아이라이너로 아이라인을 얇게 그리고, 그랑디오즈 마스카라로 속눈썹을 풍성하게 만들어 크고 또렷한 눈매를 연출한다. 입술에는 압솔뤼 루즈 드라마 마뜨 #505 레드본드를 입술 안쪽부터 꽉 채워 바르고 바깥쪽을 면봉으로 스머징해 그러데이션 립을 완성한다. 제품은 모두 랑콤

 

효민 그레이양
터틀넥 톱 그레이 양

뗑 이돌 롱라스팅 컨실러로 눈에 보이는 잡티를 감추고, 뗑 이돌 롱라스팅 쿠션을 덧발라 매끈한 피부로 표현한다. 그랑디오즈 라이너 #매트 블랙으로 아이라인을 얇게 그린 후, 그랑디오즈 마스카라를 위아래 속눈썹에 여러 번 덧발라 눈매를 또렷하게 만든다. 입술은 압솔뤼 루즈 드라마 마뜨 #505 레드본드로 입술 산을 둥글리듯 그려 볼륨감있는 입술을 완성한다. 제품은 모두 랑콤

 

효민 잉크 엠주
블랙 점프 수트 잉크, 이어링 엠주, 블랙 재킷은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브로우 디파인 펜슬 #11의 스크루 브러시로 눈썹 결을 살린 후, 그랑디오즈 마스카라를 눈썹 꼬리에 덧 발라 눈썹을 또렷하게 연출한다. 그랑디오즈 라이너 #매트 블랙으로 점을 찍 듯 아이라인을 그리고, 그랑디오즈 마스카라를 속눈썹에 꼼꼼하게 바른다. 입술은 립 라이너 #132 레드 클릭으로 윤곽을 그린 후 압솔뤼 루즈 드라마 마뜨 #505 레드본드를 꽉 채워 발라 도톰한 느낌을 살린다. 제품은 모두 랑콤

 

효민 페르테
이어링 페르테, 니트 톱은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그랑디오즈 라이너 #매트 블랙으로 눈꼬리를 길게 빼 그려 선명한 눈매를 연출하고, 블러쉬 쉽띨 #022 로즈발레리나를 광대뼈 뒤쪽으로 옅게 펴 발라 얼굴 윤곽을 또렷하게 살린다. 입술은 압솔뤼 루즈 드라마 마뜨 #505 레드본드로 입술 산을 살리면서 입술에 꽉 채워 그린다. 제품은 모두 랑콤

 

Ⓒ MARIECLAIREKOREA 사전동의 없이 본 콘텐츠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연관 검색어
, ,

마리끌레르 X 샤넬

제니 샤넬

 

UNEXPECTED RED

따뜻한 딥 브라운 컬러 아이섀도를 눈두덩이와 눈 아래에 번진 듯 발라 눈매를 그윽하게 연출했다. 아이라이너로 눈매를 강조한 뒤 루쥬 알뤼르 벨벳 엑스트렘 마뜨 #112 클래식 레드를 입술 가득 채워 그려 매혹적인 매트 립을 완성했다. 제품은 모두 샤넬

제니 샤넬
블라우스는 크리스토퍼케인 by ihanstyle.com

SOPHISTICATED ROSY

속눈썹을 깔끔하게 정돈하고 블러셔를 양 볼 중앙이 아닌 광대뼈 라인을 따라 터치해 우아하게 혈색이 도는 느낌을 연출했다. 루쥬 알뤼르 리퀴드 파우더 마뜨 #952 로지 코랄로 입술을 파우더리하게 만든 다음 손톱에 무광 레드 컬러인 르 베르니 #636을 발라 매트한 질감을 강조했다. 제품은 모두 샤넬

제니 샤넬
블랙 트위드 재킷 샤넬

ULTIMATE EDGE

눈썹을 풍성하게 살리고 아이라인은 깨끗하게 그려 눈매를 강조했다. 빨간 벽돌색의 루쥬 알뤼르 벨벳 엑스트렘 마뜨 #116로 입술에 에지를 더하고 손톱은 르 베르니 #638을 전체적으로 바르거나 누드 컬러 네일과 반씩 발라 아티스틱한 터치를 가미했다. 제품은 모두 샤넬

제니 샤넬
레더 원피스는 Ellery by ihanstyle.com, 모자와 귀고리는 모두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MORDERN CHIC

누드 핑크 섀도를 눈두덩이에 바른 뒤 마스카라를 풍성하게 연출했다. 입술엔 루쥬 알뤼르 벨벳 엑스트렘 마뜨 #118 MLBB 컬러를 발라 지적인 무드 완성! 제품은 모두 샤넬

 

제니 샤넬

 

제니 샤넬

 

“샤넬의 이번 메이크업 컬렉션은 ‘매트’라는 추상적인 개념에서 시작했어요. 자신감 넘치고 대담하며
세련되고 우아한 여성을 상상했지요. 아주 당당한 여성이요. 제가 가장 좋아하는 여성이기도 하고요.”

샤넬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메이크업& 컬러 디자이너 루치아피카

 

제니 샤넬
블라우스는 샤넬, 니트 원피스는 H&M

STAY RED

눈머리에 짙은 브라운 섀도로 음영감을 더해 고혹적인 눈매를 완성했다. 입술에는 은은하게 발색되는 루쥬 알뤼르 리퀴드 파우더 마뜨 #956을 발라 수채화처럼 번진 듯한 느낌을 더했다. 손톱은 르 베르니 #636 레드로 프렌치 네일을 연출해 페미닌한 매력을 더했다. 제품은 모두 샤넬  

마리끌레르 X 랑콤

김현주 버건디 랑콤
베이지 시스루 톱 그레이 양, 베이지 수트 더 모드, 골드 이어링은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뗑 이돌 롱라스팅 파운데이션을 브러시로 얼굴에 얇게 펴 발라 피부를 투명하고 화사하게 표현한다. 컷 크리즈 아이팔레트의 베이지 브라운과 브라운 컬러 아이섀도를 섞어 눈두덩에 연하게 발라 부드럽게 음영을 주고, 속눈썹은 그랑디오즈 마스카라를 발라 자연스러움을 살린다. 입술에는 압솔뤼 루즈 드라마 마뜨 #507 버건디507을 입술 선을 또렷이 살려 꽉 채워 바른다. 제품은 모두 랑콤

 

김현주 버건디 랑콤
아이보리 골지 니트 르917, 골드 이어 커프스 포트레이트 리포트

로즈 브라운 컬러 아이섀도를 눈두덩과 눈 밑에 바르고, 아이라이너 브러시로 속눈썹을 따라 아이라인을 그리듯 한 번 더 덧발라 깊이 있는 눈매를 연출한다. 뷰러로 속눈썹을 바짝 올린 뒤 그랑디오즈 마스카라를 속눈썹 한 올 한 올 공들여 바른다. 압솔뤼 루즈 드라마 마뜨 #507 버건디507을 립 브러시에 묻혀 입술 선을 선명하게 그리고 입술에 꽉 채워 발라 세련된 룩을 완성한다. 제품은 모두 랑콤

 

김현주 버건디 랑콤
아이보리 골지 니트 르917, 골드 이어 커프스 포트레이트 리포트

그랑디오즈 라이너 #매트 블랙으로 속눈썹 점막 사이를 메우고 눈꼬리를 살짝 뺀 다음 그랑디오즈 마스카라로 속눈썹을 깨끗하게 올린다. 압솔뤼 루즈 드라마 마뜨 #507 버건디507을 입술에 꽉 채워 바르고 면봉으로 입술 선을 부드럽게 퍼뜨린다. 제품은 모두 랑콤

 

김현주 버건디 랑콤
블랙 시스루 터틀넥은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음영 아이섀도를 눈두덩과 눈 밑에 연하게 발라 은은하게 음영을 주고 뷰러로 속눈썹을 올린 뒤 그랑디오즈 마스카라를 위아래 속눈썹에 여러 번 덧발라 살짝 뭉친 듯하게 연출한다. 압솔뤼 루즈 드라마 마뜨 #507 버건디 507을 립 브러시에 묻혀 입술 선을 먼저 그린 뒤 꽉 채워 바른다. 제품은 모두 랑콤

Ⓒ MARIECLAIREKOREA 사전동의 없이 본 콘텐츠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연관 검색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