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윽한 눈매를 위한 갈색 아이섀도 7

아이섀도 아이섀도우 섀도우 음영섀도우 나스아이섀도우 샤넬아이섀도우 입생로랑아이섀도우

 

따뜻한 카푸치노나 부들부들한 캐시미어 니트처럼 보기만 해도 따뜻한 온기가 전해지는 갈색 아이섀도가 2018 F/W 런웨이를 점령했다. 은은한 갈색 아이섀도가 계절에 맞는 톤 다운된 컬러와 도톰한 소재의 가을 옷에 맞춘 듯 어울리는 건 당연지사. 이뿐 아니라, 그윽한 눈매로 단숨에 로맨틱하게 만드는 묘한 능력도 가졌다. 런웨이도 예외가 아니다. 아이그너 쇼 역시 로맨틱한 가을 룩을 돋보이게 하기 위해 노릇한 갈색 아이섀도로 메이크업을 했는데, 아랫눈썹 라인까지 자연스럽게 그러데이션해 눈매가 무척 깊어 보였다. 눈두덩이에 아주 얇고 넓게 펴바른 것도 모자라 관자놀이까지 갈색으로 물들인 샤넬 쇼의 메이크업은 또 얼마나 그윽한가! 이번 시즌 갈색 아이섀도를 선택한 백스테이지룩의 공통점은? 아이섀도가 돋보일 수 있도록 아이라인과 마스카라는 최대한 배제한다는 것! 깊고 그윽한 음영을 강조하기 위해 브라운 톤의 아이브로 펜슬로 눈썹을 도톰하게 채우고 뷰러로 속눈썹을 바짝 올리는 것으로 충분하다.

1 나스 싱글 아이섀도우. #툴룸, 1.1g, 3만원. 버터처럼 부드러운 제형의 싱글 섀도. 2 입생로랑 꾸뛰르 팔레트. #14 로즈 컨투어링, 5g, 8만5천원. 눈가를 컨투어링할 수 있는 활용도 높은 컬러를 모았다. 3 손앤박 아이 트레일러 싱글. #매트 01 피치 에코, 1.8g, 9천5백원. 넓게 펴 바르면 눈매가 그윽해진다. 4 루나 아이 컨투어 섀도. #03 웜 컨투어, 2g, 1만원. 아이라인에 따라 바르고 브러시로 그러데이션하면 자연스러운 음영이 연출된다. 5 마죠리카 마죠르카 섀도우 커스터마이즈. #BE384, 1g, 8천원대. 부드럽게 펴 바를 수 있는 싱글 브라운 섀도. 6 시세이도 에센셜리스트 아이 팔레트. #01 미유키 스트릿 누드, 5.2g, 6만원. 자주 쓰는 컬러로 구성한 아이 팔레트. 7 샤넬 스틸로 옹브르 에 꽁뚜아. #12 꽁뚜아 클레어, 0.8g, 4만7천원. 눈매에 우아한 분위기를 더해주는 부드러운 텍스처의 크레용 섀도.

 

슬릭백 헤어 어떻게 해요? #3

빅이어링 슬릭백 업스타일 헤어스타일링
셔츠 코스, 이어링 브릴피스

SLEEK BACK UP
STYLE

젤 타입의 헤어 왁스를 정수리 부분에 펴 바르고 꼬리빗으로 잔머리까지 모두 빗어 넘긴 다음 뒤통수 위쪽에 하나로 묶어 슬릭 백 하이 포니테일 스타일을 연출한다. 그런 다음 모발 끝을 잡아 위쪽으로 말아 올린 후 집게 핀으로 고정한다. 이 슬릭 백 업스타일 헤어에 이번 시즌 트렌드 아이템인 헤어 클로와 스프링 밴드를 더하면 세련된 느낌을 한층 더 살릴 수 있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뷰티 에디터가 추천하는 가을 세럼&크림

가을 세럼 크림 프레스티지라인

 

1 겔랑 아베이 로얄 더블 R 세럼. 50ml, 28만4천원. 펌핑하는 순간 AHA 성분을 함유한 광채 세럼과 익스클루시브 블랙비 로얄젤리 유효 성분을 담은 탄력 세럼이 하나로 합쳐져 피부를 부드럽고 탄탄하게 만든다.

2 라프레리 스킨 캐비아 럭스 크림 프리미어. 50ml, 61 만 7 천원. 피부 장벽과 피부 밀도, 피부톤을 개선하는 데 효과적인 캐비아 성분을 더욱 개선한 제품. 기존 스킨 캐비아 라인의 시그니처 향을 모던하게 재해석한 향과 실크처럼 피부를 섬세하게 감싸는 텍스처가 매력적이다.

3 랑콤 압솔뤼 소프트 크림. 60ml, 39만원대. 1백50장의 장미 꽃잎에서 추출한 에센셜 오일이 들어 있는 쫀득한 크림이 피부에 부드럽게 녹아들어 주름을 완화한다.

4 디올 프레스티지 르 마이크로-세럼 드 로즈 이으. 15ml, 23만 5 천원대. 눈가에 세럼을 바르고 애플리케이터로 마사지하면 로즈 드 그랑빌의 22가지 미세 영양 성분이 다크서클을 완화하고 생기를 불어넣는다.

5 끌레드뽀 보떼 2018 AW 라크렘므 리미티드 에디션. 30ml, 68만원대. 이탈리아 일러스트레이터 다리아 페트릴리가 그린 나비 일러스트를 담은 장밋빛 케이스 안에 얼굴 윤곽을 날렵하고 탄탄하게 유지하는 라크렘므가 들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