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FF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

부산국제영화제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BIFF)의 막이 올랐다.
개막작 <뷰티풀 데이즈>부터 폐막작 <엽문 외전>까지, 79개국에서 온 320여 편의 영화를 만나볼 수 있는 이곳에 한국을 대표하는 배우들이 모였다.
태풍이 예고됐지만 흐린 날씨를 잊을 만큼 화려했던 축제의 첫날, 영화의 전당에서 레드카펫을 밟은 그들의 모습을 공개한다.

이나영

탈북 여성 실화를 바탕으로 제작한 영화, 부산국제영화제의 개막작 <뷰티풀 데이즈>의 주연을 맡은 배우 이나영.
6년 만에 스크린으로 복귀한 만큼 레드카펫에 선 그녀를 향한 관심도 뜨거웠다.

현빈 장동건

현빈, 장동건

영화 <창궐>과 <협상>에서 주연을,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도 출연하며 올 한 해 ‘열일’한 배우 현빈.
레드카펫 위에서 그의 훤칠한 외모 또한 ‘열일’했다.
장동건은 10월 말 개봉 예정인 영화 <창궐>로 생애 두 번째 사극에 도전한다.
야귀가 창궐하는 조선시대에서 나라를 뒤흔드는 실세이자 악역인 김자준을 연기했다.

수애

수애

<상류사회>에서 욕망으로 가득 찬 ‘오수연’을 연기했던 배우 수애.
반짝이는 원숄더 드레스를 입고 나타나 역시 ‘드레수애’라는 감탄이 여기저기서 터져나왔다.

김남길 한지민

김남길, 한지민

제 23회 부산국제영화제 사회를 맡은  ‘선남선녀 커플’ 김남길과 한지민.
김남길은 올 하반기 크랭크인하는 공포영화 <클로젯> 출연을 확정했으며,
한지민은 10월 개봉을 앞둔 영화 <미쓰백>에서 청순한 이미지와는 다른 폭발적이고 강렬한 캐릭터를 연기했다.

김규리

김규리

비즈 장식이 돋보이는 화려한 흰색 드레스를 입고 등장한 배우 김규리.

수영

수영

한일합작영화 <막다른 골목의 추억>을 통해 처음으로 배우로서 영화제를 방문한 소녀시대 수영.

한예리

한예리

영화 <인랑>에서 김지운 감독으로부터 ‘비타민 같은 역할’이라는 평을 받았던 배우 한예리.
부산에서 라디오 ‘FM영화음악 한예리입니다’ 공개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희애

위안부 문제의 해결을 위해 일본 재판부에 맞서 치열하게 싸우는 이야기를 다룬 영화 <허스토리>로 다시 부산을 찾은 배우 김희애.
순백의 드레스를 입은 모습이 우아함 그 자체다.

이하늬

이하늬는 지난 해 개봉했던 영화 <부라더>에서 마동석, 이동휘 형제의 인생에 훅 들어온 여인 ‘오로라’를 연기해 큰 사랑을 받았다.
올 해는 영화 <극한 직업> 개봉을 앞두고 있다.
올블랙 드레스를 입고 등장한 그녀는 오늘도 매력적인 미소로 모두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유연석

유연석

최근 <미스터 션샤인>에서 ‘구동매’를 연기하며 인기몰이 중인 배우 유연석도 부산을 찾았다.
엄청난 환호를 받으며 레드카펫을 뜨겁게 달궜다는 후문.

남주혁

남주혁

<안시성>의 대표로 부산을 찾은 배우 남주혁.
관객 500만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는 이 영화를 통해 그는 처음으로 스크린에 도전했다.

100만 팔로워와 함께한 마리메종 마르쉐

불티나는 마리마켓

지난 6월 29일, 더북컴퍼니 사옥에서 마리끌레르 스마트 뷰티 어워드 2018의 팝업 스토어가 열렸다. 10년 동안 합리적이고 스마트한 뷰티 쇼핑의 지표 역할을 해온 어워드답게 올해는 2018년 소비 트렌드인 가성비와 가심비를 기준으로 수상 제품을 선정했다. 팝업스토어의 컨셉트 역시 알뜰하고 스마트한 쇼핑이 가능한 대형 슈퍼마켓! 한여름 무더위가 기승을 부린 날이었지만 미스 마리를 비롯한 뷰티 유튜버와 인플루언서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마리마켓 입구를 지나 첫 번째 코스인 지하 토브홀에 들어서자 대형 슈퍼마켓이 펼쳐졌다.

알록달록한 가랜드와 일러스트 가벽이 설치된 이곳의 하이라이트는 캐셔 바로 꾸민 포토존과 에어볼 러키 드로 이벤트. 네온 로고와 마켓 카운터로 연출한 캐셔 바에서 마리마켓 인증샷을 찍기 위한 줄이 끊이지 않았고, 인플루언서들은 마켓 쿠폰 형식의 귀여운 미션 카드를 하나씩 채워가며 다양한 이벤트를 만끽했다. 3층 라운지에는 푸짐한 케이터링과 함께 수상 제품을 직접 사용해볼 수 있는 테스트 존이 마련됐는데, 사용해본 제품을 현장에서 파격적인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스마트 뷰티 어워드 2018의 제품 선정은 <마리끌레르> 뷰티 에디터를 비롯해 피부과 전문의, 30명의 미스 마리 평가단이 함께하며 매년 공신력을 더해가고 있다. 또 작년에 이어 11번가 뷰티 기획전과 함께 진행돼 온·오프라인 소비자에게 모두 좋은 반응을 얻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