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운 컬러의 마법_아이섀도

브라운 아이섀도 바비브라운 메이크업포에버 6브랜드 손앤박

 

1 바비 브라운 아이섀도우. #5 카멜, 2.5g, 3만6천원대. 부드러운 감촉의 캐멀 코트를 연상시키는 고혹적인 컬러와 보송보송한 텍스처를 갖추어 세련된 음영 메이크업을 연출할 수 있다.

2 아워글래스 그라픽 아이쉐도우 팔레트. #미뜨: 매트, 7g, 7만7천원. 베이지와 브라운을 중심으로 한 5가지 음영 컬러를 레이어링해 자연스러우면서도 그윽한 눈매를 표현할 수 있다.

3 메이크업포에버 아티스트 컬러 섀도우. #M-705, 2.5g, 2만3천원대. 한 번만 발라도 눈에 보이는 색상이 그대로 표현되며, 블렌딩이 잘되고 밀착력이 좋아 선명한 컬러가 오래 유지된다.

4 손앤박 아이 트레일러 싱글. #매트 04 글레이즈드 진저, 1.8g, 9천5백원. 실크처럼 부드럽게 발리고 가볍게 밀착되며 톤 다운된 진저 컬러라 쌍꺼풀 없는 눈매에도 잘 어울린다.

5 16브랜드 16 브릭킷 섀도우. #SP09 크리미 코코아, 1.2g, 9천원. 밝은 베이지색이 섞인 피치 브라운 컬러가 화사하고 세련된 눈매를 연출하며 초미세 입자로 이루어져 고르게 발린다.

6 나스 싱글 아이섀도우. #누메아, 1.1g, 3만원. 매트하지만 크림 섀도처럼 부드러워 스며들 듯 피부에 밀착되며 선명한 브릭 컬러로 물들여 고혹적인 눈매를 완성한다.

 

브라운 컬러의 마법_블러셔

브라운치크 치크 치크추천

 

1 끌레드뽀 보떼 블러쉬 크렘므. #퍼펙트 피치, 6g, 5만8천원대. 양 볼을 따스한 복숭앗빛으로 물들이며 제형이 아주 부드러워 손가락으로 펴 발라도 자국이 전혀 남지 않는다.

2 이지피지 컬러링 스틱. #6 브릭 브라운, 15g, 1만8천원. 크림처럼 부드럽게 펴 발려 자연스럽게 블렌딩하기 쉬우며 프라이머처럼 보송보송하게 마무리된다.

3 3CE 무드 레시피 페이스 블러쉬. #로즈 베이지, 5g, 1만7천원. 늦가을 노을 진 하늘을 연상시키는 컬러가 세련되고 고혹적인 분위기를 연출하며, 세범컨트롤 파우더가 들어 있어 번지지 않는다.

4 디어달리아 파라다이스 듀얼 팔레트. #레이디 옥스포드, 4g, 2만7천원. 매트한 음영 섀도와 입술이나 볼에 바를 수 있는 촉촉한 크림 제형의 멀티 밤으로 구성된 팔레트로, 미니 사이즈라 휴대하기 좋다.

5 어뮤즈 소프트 크림 치크. #61 시나몬, 3g, 1만7천원. 묽은 크림 제형이라 물처럼 스며들어 양 볼을 수채화처럼 은은하게 물들인다. 별 모양 팁을 이용해 원하는 위치에 톡톡 찍어 바를 수 있다.

6 클리오 프로 틴티드 베일 블러셔. #05, 4.5g, 1만2천원. 복숭앗빛이 감도는 누드 색상의 크림블러셔로, 피부에 미끄러지듯 발려 두 뺨에 맑고 투명한 생기를 준다.

7 에뛰드하우스 러블리 쿠키 블러셔. #핑크 브라우니, 7g, 6천원. 폭신한 쿠션 타입의 퍼프에 묻혀 양 볼에 톡톡 두드리면 수줍은 듯 사랑스러운 홍조가 연출된다.

브라운 컬러의 마법_립

브라운 브라운립 디올 시슬리 로레알파리 앤아더스토리즈 샤넬 바비브라운

1 디올 디오리픽 매트 립스틱. #890 어데이셔스, 3.5g, 4만7천원대. 톤 다운된 레드 브라운 컬러가 고혹적인 느낌을 주며 세미 매트하게 마무리돼 바르면 입술에 세련된 광택이 돈다.

2 시슬리 르 휘또 루즈. #14 코파카바나, 3.4g, 5만8천원. 1990년대를 풍미했던 밍크 브라운 립스틱을 연상시키는 매력적인 컬러로, 식물성 오일 성분을 함유해 바르면 입술이 매끈해 보인다.

3 로레알파리 컬러리쉬 모이스트 매트 럭스 레더. #642 나타샤, 3.7g, 2만원대. 핑크빛이 도는 브라운 컬러로 바르면 피부 톤이 맑고 깨끗해 보이며, 오일 성분이 들어 있어 입술이 촉촉하고 편안하다.

4 앤아더스토리즈 립스틱. #푸드르 파우트, 3.5g, 2만5천원. 지적인 분위기를 연출하는 톤 다운된 로즈 브라운 컬러로, 자두씨 오일이 들어 있어 립밤을 바른 것처럼 입술이 반짝인다.

5 에스쁘아 립스틱 노웨어 메가 벨벳. #2 브릴러, 3.8g, 2만5천원. 입술에 미끄러지듯 부드럽게 발리고 벨벳처럼 보송하게 마무리된다. 컬러가 자연스러우면서도 화사하게 표현된다.

6 샤넬 루쥬 알뤼르 벨벳 엑스트렘 마뜨. #118 에떼넬, 3.5g, 4만3천원. 로즈와 베이지의 완벽한 조화로 우아하고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하며, 오랜 시간 건조한 느낌 없이 입술이 부드럽게 유지된다.

7 바비 브라운 럭스 리퀴드 립 매트. #04 톰보이, 6ml, 4만2천원대. 보랏빛이 살짝 감도는 로즈 브라운 컬러로 이지적인 매력을 돋보이게 하며, 입술이 끈적이지 않고 촉촉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