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을 핑계삼아 #주얼리 #선물 #리스트

 반짝거리는 건 언제나 옳다.
사랑과 마음과 선물을 주고받는
홀리데이 시즌을 핑계 삼아
주얼리 브랜드의 온라인 사이트를 염탐했다.
그렇게 하나 둘 채워본  사심 가득 주얼리 위시리스트를 공개한다.
(갖고싶음 주의, 사고싶음 주의)

사진을 클릭하면 구매 페이지로 연결 됩니다


CHANEL

이 이름에 설레지 않는 여자가 있을까?
물론 가방이 가장 유명하지만, 비교적 최근 출시한 샤넬의 주얼리 라인,
코코 크러쉬(Coco Crush)는 반지부터 목걸이까지 하나같이 매력적이다.
그 중에서도, 샤넬만의 골드 컬러 ‘베이지 골드’링은 데일리 링으로 제격이다.

디자인, 소재, 컬러도 다양하지만 기본 스몰 버전은 200만원대다.


그리고 클래식한 울트라 컬렉션.
샤넬 특유의 화이트 세라믹화이트 골드의 조화가
멋스러운 컬렉션이다. 링 가격은 200만원대.

 

Tiffany & co

여자를 설레게 하는 민트색 박스.
티파니엔 정말 주옥같은 주얼리들이 많지만,
데일리 주얼리로 활용하기 좋은 건 티파니T.
그 중에서도 웃고 있는 입을 모티프로 한
티파니T 스마일 펜던트는 우아하면서도 모던하다.

 


그 중 가장 기본 디자인. 18K 골드로 가격은 100만원대다.

티파니 하면 ‘리턴 투 티파니’를 논하지 않을 수 없다.
1969년 첫 선을 보인 티파니의 아이콘 키 링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리턴 투 티파니 컬렉션’은 티파니의 클래식을 재현한 컬렉션.
그 중에서도 가장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제품은 단연 하트 태그 펜던트다.


가장 클래식한 디자인의 하트 태그 펜던트. 스털링 실버로 가격은 19만원이다.

정말 다양한 디자인의 하트 펜던트를 만나볼 수 있다.
가격대도 10만원대부터 20만원대로 다양한데,
결정 장애가 올 땐 그냥 클래식한 디자인을 고를 것을 추천한다.

반지 중에는

티파니 팔로마 그래피티 ‘러브 링’.

그리고

티파니 하드웨어 ‘볼 링’도 추천한다.

 

Cartier

까르띠에엔 아름다운 다이아몬드 반지만 존재하는 게 아니다.
눈을 씻고 잘 찾아보면 의외로 합리적인 가격대의(!)
데일리 주얼리를 찾아볼 수 있다.
물론, 선물하기 제격인 주얼리도 꽤 많다.


까르띠에 러브 컬렉션 이어링.
반 후프 스타일이 더 유명하지만 심플한 스터드 스타일도 시크하다.
약 100만원대로 합리적인 편. 소재는 18K 금.


까르띠에 반지 중 유명한 모델, 트리니티 링.
화이트, 옐로, 핑크 골드 링을 엮어 놓은 디자인으로
캐주얼하게 매일 착용하기 좋다. 가격은 100만원 후반대.


공작석, 옐로 골드 그리고 다이아몬드가 장식된
까르띠에 아뮬레뜨 목걸이.
선물로도 제격이다.
가격은 200만원대.

 

DIOR

가방도, 뷰티 제품도 유명하지만
여자마음을 설레게 하는 주얼리도 많은 디올.
그 중에서도 ‘OUI’컬렉션은 사랑하는 연인에게 주는 선물로,
혹은 프로포즈 링으로도 유명하다.


화이트 골드, 옐로 골드, 핑크 골드 세 가지 컬러로 출시되며,
목걸이, 반지, 팔찌, 귀고리 등 제품군이 다양하다.
화이트 골드, 다이아몬드 링은 100만원대.

청금석, 세라믹, 오닉스, 공작석, 다이아몬드 등과
화이트, 옐로, 핑크 골드로 이루어진
Rose des Vents 라인.


이 제품은 컬러 세라믹과 옐로 골드, 다이아몬드가 결합된 브레이슬릿이다.
가격은 200만원대.



컬러, 소재에 따라 가격은 천차 만별이다.

 

PIAGET

피아제의 포제션(Possesion)라인.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가 18K 핑크 골드 체인에 장식되어 있고,
카보숑 컷 터키석을 펜던트로 둔 네크리스.
제품을 보는 것 보다 착용했을 때 몇 배는 더 매력적인,
피아제의 포제션 라인.
반지, 귀고리, 팔찌 등 제품군은 다양하지만
목걸이가 데일리로 착용하기 제격이다.
가격은 200만원대.

 

로즈(ROSE)컬렉션


선물로 제격인 로즈 컬렉션.
그 중에서도 작은 로즈 이어링은 특별한 날 제격이다.
부담 없는 가격은 아니지만,
그래도 하나 쯤 있다면 오랜시간 함께할 수 있는 주얼리 일 듯.

 

 

하이 주얼리 브랜드 중에서,
여자들이 사랑하는 브랜드
그리고 그 중에서 요즘 각광받는
혹은 엔트리 라인 중 사고 싶은 것들을 골라봤다.
사랑하는 이를 위한 선물,
혹은 올 한 해 고생한 나를 위한 선물을 고르는 데
도움이 되었길 바란다.

CHRISTMAS IS COMING

크리스마스 홀리데이 크리스마스선물 홀리데이선물 발렌시아가 자라 에르메스

왼쪽부터) 레드 주얼 장식 미니 백 4백55만원 펜디(Fendi). 눈사람 모양 이어링 가격 미정 발렌시아가(Balenciaga). 오렌지색 글리터 백 가격 미정 멀버리(Mulberry). 그린과 레드 컬러의 크리스털 샴페인 글라스 가격 미정 에르메스(Hermes). 잔에 걸친 후프 이어링 1만7천원 에이치앤엠(H&M). 도트 디테일의 볼드한 골드 이어링 2만5천원, 체크 머플러 모두 가격 미정 자라(ZARA). 레드 크리스털을 세팅한 브레이슬릿 72만원 아뜰리에 스와로브스키(Atelier Swarovski).

제르마니에의 시선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케빈제르마니에 제르마니에 케빈제르마니에인터뷰 패션 패션디자이너

한국에서는 제르마니에라는 이름이 아직 낯설다. 당신의 브랜드를 한마디로 정의하자면? 제르마니에(Germanier)는 지속 가능성을 새롭게 정의하는 브랜드다. 우리는 패션이 지속 가능한 방향을 추구하면서도 관능적이고 화려하며 아름다울 수 있다는 사실을 증명한다.

센트럴 세인트 마틴을 졸업하자마자 엄청난 주목을 받고 있다. 모두 당신을 패션계의 슈퍼 루키라 부르는데, 이토록 사랑 받는 비결이 무어라고 생각하나? 열심히 일하고 겸손한 태도를 유지하기 때문이 아닐까?(웃음)

패스트 패션의 영향으로 ‘공들여 만든 옷’을 바라는 소비자의 요구가 줄어들었다. 이런 상황에 신진 디자이너로서 쿠튀르에 가까운 패션을 지향하는 일이 쉽지 않은 결정이었을 것 같은데, 특별한 계기가 있나? 평소 정교함과 고급스러움에 예민한 편이라 브랜드 역시 자연스럽게 이런 방향으로 나아가게 됐다. 패션계가 잠시 잊고 있던 ‘럭셔리하면서도 지속 가능한 옷’에 주목하도록 주의를 환기하고 싶었다. 한 가지 이유를 더 들자면 내가 언제나 사람들의 일률적인 기대에 반하게 행동하고 싶어 하는 편이기도 하고.

재고 소각부터 제조 과정에서 발생하는 화학물질까지 환경문제는 패션계가 풀어야 할 과제다. 제르마니에가 친환경적 생산 방식을 이어가는 구체적인 방법은 무엇인가? 모든 재료를 남기지 않고 쓰고, 실패로 여길 법한 결과물에서도 숨은 가치를 찾아내려고 노력한다. 제르마니에의 옷에 쓰이는 원단과 비즈는 모두 버려지거나 업사이클링한 것이다. 이번 시즌 룩 역시 버려지는 패브릭을 최소화하는 ‘제로 웨이스트’ 패턴을 바탕으로 만들었다.

환경 친화적 패션을 생각하게 된 계기가 무언가? 센트럴 세인트 마틴에 입학하기 위해 고향을 떠났을 때, 나는 그야말로 빈털터리 상태였다. 학교에 가려면 과제를 해야 하는데 돈은 없고, 그래서 이불 커버를 뜯어서 옷을 만든 일이 발단이 되지 않았나 싶다. 크리스티나 딘, 오솔라 델카스트로처럼 업사이클링의 대가로 추앙받는 여성 디자이너들을 향한 관심도 영향을 미쳤을 테고.

케빈 제르마니에(Kevin Germanier)의 인간적인 면면도 알고 싶다. 개인적인 시간에는 주로 뭘 하나? 재미 없게 들리겠지만, 옷 만드는 일이 곧 취미이기 때문에 디자인 작업을 한다. 그렇게 보내는 시간이 가장 즐겁거든.

젊은 나이에 성공의 길을 걷고 있는데, 부담감은 없나? 부담감은 없지만 잘해내고 싶은 마음에 생기는 책임감은 즐겁게 감당하려고 한다.

주로 어디에서 영감을 받나? 다른 사람들이 쓰레기로 여기는 것이 영감으로 다가온다. 제한된 환경 역시 자극을 주는 요소고. 최근 매치스패션과 함께 한 프로젝트처럼 여러 의견을 주고받는 과정에서 아이디어를 얻기도 한다.

제르마니에 론칭 이후 가장 즐거웠던 순간은? 한국 아티스트 선미가 나의 매치스패션 컬렉션을 착용했다는 소식을 접했을 때! 한국에서 산 적이 있을 정도로 한국 문화를 좋아하고, 무려 8년가량 그녀의 음악을 들어온 터라 더욱 특별하게 생각됐다.

당신이 패션을 사랑하는 이유는? 나를 가장 창조적으로 표현할 수 있는 수단이기 때문이다.

패션을 통해 이루고 싶은 목표는 무엇인가? 단 한 가지다. 행복해지는 것.

제르마니에 제르마니에컬렉션 업사이클링비즈 매치스패션닷컴

1,2,3,4,5,6 업사이클링 비즈를 사용한 제르마니에의 컬렉션 제품들. 모두 매치스패션닷컴에서 판매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