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겨울 나 혼자

travel 1 강릉

강릉 강릉여행 강릉가볼만한곳 여행

 

1.LUNCH

도시의 인상을 좌우하는 첫 끼. 오전 9시에 문을 여는 ‘나운칼국수’의 장칼국수는 황태를 넣어 우린 국물이 시원하다.

주소 강원도 강릉시 하슬라로206번길 3-1
문의 033-655-2267

2.TEA TIME

강릉은 어느 카페에 갈지 고민하는 일이 즐거운 도시. ‘쎄라비’는 계절마다 새로운 디저트를 선보이는 카페로 지금은 딸기를 올린 디저트가 한창 인기다. 금요일마다 식사 메뉴도 판매한다.

주소 강원도 강릉시 하슬라로206번길 19

3.WINDOW SHOPPING

‘워크룸225’는 주인이 직접 만든 액세서리와 빈티지 제품을 판매하는 작은 가게다. 몇 평 안 되는 좁은 공간을 어떻게 꾸며놓았는지 주인의 감각을 엿보는 것만으로 재밌다.

주소 강원도 강릉시 경포로15번길 36
문의 010-2335-5246

4.WALK

안목해변은 낭만을 잃은 지 오래다. 송정해변은 사람이 많지 않아 혼자 바다를 보며 걷기 좋다. 운치 있는 해변의 소나무 길을 천천히 산책해도 좋겠다.

5.MOVIE

밤이 문제다. 애주가라면 같이 잔을 기울일 사람이 없어서, 아니라면 그저 밤이 길어서. 그럴 땐 강릉에만 있는 씨네마떼끄에 가서 그 시간대에 상영하는 영화를 보는 것도 나쁘지 않다.

주소 강원도 강릉시 경강로 2100 신영빌딩 2
문의 033-645-7415

 

 

travel 2 제주

제주 제주여행 제주가볼만한곳 제주핫플 여행

BRUNCH

하루의 첫 끼로 먹기 좋은 부드러운 보말죽. 보말과 김가루, 통깨를 듬뿍 올린 ‘해월정’의 보말죽과 이곳에서 직접 만든 무말랭이의 조합은 서울에서도 생각나는 맛이다. 최근 이전해서 실내가 더 깔끔해졌다.

주소 제주도 제주시 구좌읍 해맞이해안로 2340
문의 064-782-5664

TEA TIME

카페에서는 제주산 과일로 만든 메뉴를 먹어보자. ‘카페 아줄레주’의 귤청 에이드 같은. 아줄레주에서는 제철 과일 청을 철철이 직접 담근다.

주소 제주도 서귀포시 성산읍 신풍하동로19번길 59
문의 010-8518-4052

WISH LIST

빵을 좋아한다면 제주 ‘로타리과자점’을 추천한다. 쇼케이스만 봐도 눈이 돌아가고 케이크는 거짓말처럼 전부 맛있다. 배가 부르면 포장이라도 해갈 것.

주소 제주도 서귀포시 동문로 16
문의 064-767-3522

DINNER

저녁 7시에 문을 여는 심야식당 ‘종달리엔’. 장르를 가르자면 이자카야에 가깝고 달고기튀김을 비롯한 튀김 요리가 맛있기로 유명하다. 혼술 메뉴가 있으니 혼자 양껏 마셔도 걱정 없다.

주소 제주도 제주시 구좌읍 종달로5길 34
문의 070-8849-1833

REST

멋 따라 편의 따라 숙소 고르기 좋은 제주. 고급스러운 호텔부터 마이너 취향을 만족시키는 에어비앤비까지 가격대도 스타일도 다양하니 숙소를 고를 때부터 이미 제주 여행이 시작된다.

서촌 다시 보기 ②

커피와 술과 예술, 핀란드 프로젝트

친구 사이인 세 사람이 ‘맛있는 커피를 싸게 먹을 순 없을까’ 하는 바람으로 문을 연 테이크아웃 커피 전문점 ‘핀란드 프로젝트’. 이번엔 서촌에 커피와 술 그리고 예술이 있는 공간을 만들었다. 여기에 온 이유는 단순하다. 세 친구 모두 좋아하는 동네이기 때문이다. 시간이 멈춘 듯한, 그야말로 ‘서촌다운’ 공간을 찾아 헤매다 지금의 한옥을 우연히 발견했다고. 낮에는 카페 겸 펍으로, 밤 9시 이후에는 펍으로 운영하는 이곳은 여전히 싸고 맛있고 기분 좋게 마실 수 있는 커피를 지향한다. 그래서 아메리카노가 단돈 3천원이다. 민경희 작가의 전시를 시작으로, 공간 전체를 활용하는 공감각적인 전시가 매달 새롭게 기획되어 즐길 거리 역시 풍성하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옥인3길 23
영업시간 12:00~24:00, 월요일 휴업
문의 010-7700-5110

가치 있게 채우는 칼로리, 채식주의자

5년간 자리를 지킨 유기농 베이커리 ‘빵과 생강 상회’가 ‘채식주의자’로 새롭게 단장했다. 에스더 배 대표가 베이커리를 운영하면서 건강하게 끼니를 챙기기 위해 만들었던 요리를 손님들에게도 전하고 싶은 마음을 담은 공간이다. 기존 베이커리에 비건 요리를 추가했다. 그저 배만 부른 음식이 아니라 영양가 있는 요리를 선보이기 때문에 채식을 고집하지 않더라도 가볍고 건강한 식사를 즐기고 싶은 사람들이 많이 찾아온다. 가장 인기가 많은 메뉴는 ‘비트 퀴노아 후무스 김밥’으로 퀴노아와 쫄깃한 두부, 오이, 부드러운 후무스가 다채로운 식감을 선사한다. 여기에 몸을 따듯하게 해주는 강황과 생강, 유기농 두유로 만든 ‘터머릭 라떼’까지 더하면, 건강한 한 끼가 완성된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자하문로7길 24
영업시간 화~토요일 11:00~20:00, 일요일 11:00~19:00, 월요일 휴업
문의 02-722-1810

공들여 만든 단순함, 118커피

스페셜티 커피와 유기농 재료로 만든 빵을 맛볼 수 있는 카페 ‘118커피’가 일산에서 서촌으로 자리를 옮겼다. 커피를 내리는 남편과 빵을 굽는 아내가 함께 운영하는데, ‘118커피’라는 이름은 이들의 생일이 각각 1월 18일과 11월 8일인 데서 착안해 지었다. 이곳에선 커피나 빵을 포함해 어떤 것도 허투루 내놓는 법이 없다. 미니멀하게 꾸민 공간과 커피를 내오는 잔, 간결한 로고까지 카페의 모든 것이 부부의 합작품이다. 나란히 놓인 스탠딩 스탠드도 이국적인 느낌을 더한다. 눈길을 사로잡는 커피 자판기는 자주 올 수 없어 아쉬워하는 손님들을 위해 테이크아웃과 보관이 가능하도록 고안한 것. 작은 것 하나도 가벼이 여기지 않는 부부의 세심한 마음이 느껴지는 공간이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옥인길 22-1
영업시간 11:00~20:00, 화요일 휴업
문의 @118coffee_

친구들의 맛있는 규칙, 룰스

‘룰스’는 김지수 대표가 대학 건축과 동기이자 손맛 좋기로 유명한 윤용진 셰프와 합심해 만든 비스트로로, 두 사람이 각각 운영과 요리를 전담한다. 고즈넉하고 한가한 풍경이 좋아 서촌에 터를 잡았다. 메뉴 개발부터 공간 디자인까지 모든 것을 하나씩 맡아서 하다 보니, 자신들만의 규칙을 세워나가겠다는 의미로 ‘룰스(Rules)’라 이름 지었다. 시즈닝이 특별한 ‘양갈비 스테이크’, 양고기와 시금치, 호두를 갈아 만든 ‘시금치 라자냐’ 등 일반적인 조리법에 얽매이지 않고 개성 강한 양식 요리를 선보이는 것도 이 때문이다. 오래된 호텔을 떠올리게 하는 홀에서는 한 달에 한 번씩 저렴한 가격에 와인과 핑거 푸드를 마음껏 즐길 수 있는 ‘룰스 나잇’도 열린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자하문로5길 17
영업시간 12:00~23:00, 브레이크타임 15:00~18:00, 일요일 휴업
문의 02-720-7205

서촌 다시 보기 ①

맛과 진심이 담긴 이름, 고스마

골목 깊숙이 자리 잡은 트라토리아 ‘고스마’. 이곳의 젊은 사장 안재현 셰프는 서촌에서 나고 자란 토박이다. 주변을 오가며 봐둔 공간을 직접 손보며 가죽과 나무가 어우러진 앤티크한 공간으로 꾸며냈다. 그는 이탈리아에서 일한 경험을 살려 이탈리아 요리를 선보이는데, 고스마라는 이름은 그의 세례명이자 실제로 이탈리아에서 사용했던 이름이다. 가장 인기가 많은 메뉴는 ‘고구마 뇨끼’. 달콤한 고구마와 짭조름한 크림이 환상적으로 조화를 이뤄 자꾸 손이 가는 요리다. 쫄깃하고 담백한 문어가 병아리콩 퓌레와 함께 나오는 요리 ‘뽈뽀’도 특별하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옥인3길 16
영업시간 12:00~22:00, 브레이크타임 15:00~17:30, 월요일 휴업
문의 02-737-0682

편안하게 즐기는 최고의 칵테일, 바 참

‘바 참(Bar Cham)’은 2015년 월드 클래스 바텐더 대회에서 우승한 임병진 바텐더가 새로 문을 연 공간이다. 그는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바를 만들고 싶었다고 말한다. 사람들이 자주 드나드는 길목에 자리 잡은 것도, 실내를 참나무로 꾸몄으니 ‘참’이라 단순하게 이름 지은 것도, 모두 그 때문이다. 거기에 한옥이라는 공간이 편안함을 더한다. 천장 한쪽에 난 작은 유리창은 비나 눈이 내릴 때 진가를 발휘한다. 이곳에선 다양한 칵테일은 물론 전통술로 만든 칵테일도 맛볼 수 있다. 그중에서도 참이 추천하는 칵테일은 ‘함양’이다. 함양 특산물인 솔송주에 스모키, 버터 등 다양한 향을 입혔다. 솔을 태운 듯한 향이 그윽하게 퍼지는 칵테일과 눈 내리는 겨울은 꽤 잘 어울리는 조합이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자하문로7길 34
영업시간 월~토요일 19:00~03:00, 일요일 19:00~01:00
문의 02-6402-4750

개성 넘치는 읽을거리, 부쿠M

지난가을, 큐레이션 서점 부쿠가 서촌에 2호점 ‘부쿠M’을 열었다. 컨셉트는 매거진 전문 서점이다. 성북동 부쿠를 찾아오는 손님 중 유독 취향 중심의 매거진을 원하는 사람이 많았던 터라 그 의견을 반영해 다양한 매거진을 취급하는 서점을 열었다. 쉽게 보기 힘든 국내 독립 매거진부터 해외 매거진까지 다양하게 만날 수 있다. 잡지뿐 아니라 성북동 부쿠에서 사랑받은 책이나 직접 큐레이션한 신간 단행본도 갖췄다. 책에 대한 궁금증을 덜어주기 위해 큐레이터가 정성스레 손으로 눌러쓴 코멘트는 맘에 쏙 드는 책을 찾는 데 좋은 이정표가 된다. 실내 한편엔 널찍한 테이블도 마련되어 있다. 1층 카페에서 커피를 가지고 올라올 수도 있어 책을 읽으며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기 좋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효자로7길 23, 2층
영업시간 12:00~20:00
문의 070-5117-4873

여유로운 나만의 시간, 레앤르

맛있는 케이크와 커피를 분위기 있는 곳에서 즐기길 좋아한다면, 그리고 그것을 담는 그릇에도 관심이 있다면 ‘레앤르’에 가보길. 양과자점 ‘레(Lait)’와 잡화점 ‘르(Le)’가 함께 있어 커피를 마시며 그릇과 소품을 천천히 둘러볼 수 있다. 레는 ‘좋은 재료와 정확한 맛’을 원칙으로 매일 프랑스식 빵을 굽는데, 시그니처 메뉴는 크림 큐브로 녹진한 크림을 넣은 ‘데니시 식빵’이다. 라구 소스와 와사비 마요네즈를 바른 ‘타마고 산도’도 인기가 많다. 위층에 마련된 카페로 올라가 맛 좋은 빵과 커피와 함께 여유 있는 시간을 보내도 좋다. 특히 높다란 3층 창가는 서촌과 인왕산이 이루는 풍경이 한눈에 내다보이는 명당이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자하문로13길 5
영업시간 11:00~21:00
문의 02-739-88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