랑콤 X 마리 #MAKE SOME HAPPY

7년째 꾸준히 여성의 행복을 응원하는 뷰티 브랜드가 있다는 건 얼마나 든든한 일인지 모른다. 자신의 꿈과 행복을 찾아 나서는 여성을 응원하고, 1백11주년을 맞은 세계 여성의 날을 기념하기 위해 뷰티 브랜드 랑콤과 마리끌레르가 함께 특별한 사진전을 마련했다. 여성의, 여성에 의한, 여성을 위한 사진전 <#Make Someone Happy>를 개최한 것. 3명의 여성 포토그래퍼 신선혜, 김선혜, 류경윤 작가와 함께 여성을 행복하게 만드는 일, 여성 스스로 행복을 느끼는 자신만의 뷰티 모먼트 그리고 함께라서 더 행복한 여성들이라는 주제로 촬영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가 열린 앤트러사이트 2층을 가득 메운 사진에는 사랑스러운 유기 고양이와 함께 촬영한 배우 이엘, 새빨간 입술이 매력적인 모델 김새롬, 컬러풀한 메이크업이 돋보이는 리듬체조 요정 손연재, 모델을 넘어 인생의 제2 막을 당차게 열어가고 있는 모델 송경아와 안아름 그리고 요즘 대세로 떠오른 유튜브 스타 박막례 할머니를 등 52명의 여성이 담겨 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많은 미스 마리와 방문객들은 마음에 드는 사진 앞에서 인증샷을 남기는가 하면, 사진 속 주인공처럼 환한 미소로 행사를 즐겼다. 3층에 마련된 행사장에는 랑콤의 대표 제품으로 손꼽히는 랑콤 압솔뤼 루즈와 뗑 이돌 파운데이션을 직접 써볼 수 있는 테스트 존과 ‘나에게 행복이란?’이라는 주제로 한 포스트잇 월이 준비돼 있었다. 해 질 무렵, 아나운서 김해나의 진행으로 오프닝 행사가 막을 올렸다. 랑콤 코리아의 정유선 부장은 “오늘 ‘여성의 날’이 포털 사이트 검색어 1위에 등극한 걸 보니 점점 더 많은 사람이 여성의 날을 인식하게 된 것 같다. 이 자리에 참석한 많은 여성분들 역시 평소보다 더 행복한 하루를 보내길 바란다”라는 말로 축사를 대신했다. <마리끌레르> 안소영 편집장은 “지금도 세계 어딘가에서 투쟁 중인 많은 여성이 자신만의 권리를 되찾고 더 행복할 수 있기를 응원한다”라는 메시지로 행사의 의미를 더 했다. 행사를 축하하기 위해 깜짝 방문한 모델 김새롬은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할 때 더 큰 행복감을 느낄 수 있다. 다른 사람의 시선에 흔들리기보다는 나 자신이 원하는 것, 나 자신이 행복할 수 있는 일을 하길 바란다”는 말로 여성의 행복을 응원했다. 오프닝 행사의 하이라이트로 독보적인 보컬을 바탕으로 다양한 장르를 넘나드는 가수 선우정아의 공연이 이어지며 그녀의 감미로운 목소리가 행사장 가득 울려 퍼졌다. 거창하진 않지만 이렇게 매해 여성의 행복을 기원하는 랑콤과 마리끌레르의 노력이 여성의 더 나은 삶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

 

연관 검색어
,

NEW TOUCH OF J’ADORE

NEW

디올 디올향수 신상향수 향수추천 롤러향수
쟈도르 롤러-펄 오 드 퍼퓸 쟈도르를 새로운 리추얼로 즐길 수 있는 롤온 타입 오 드 퍼퓸. 섬세한 펄 애플리케이터로 목 주변, 팔목 등 맥박이 뛰는 곳을 부드럽게 어루만지듯 바르면 쟈도르의 풍성한 플로럴 부케 노트를 어디서든 만끽할 수 있다. 20ml, 5만9천원대.

지극히 개인적인 얘기지만 나는 향에 있어서 꽤 사치스러운 사람이다. 마음이 동하는 향을 발견하면 얄팍한 지갑을 기꺼이 열고, 어떤 향에 사로잡히면 그 향을 담은 제품을 모두 가져야 직성이 풀린다. 향수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이런 내 성향을 백분 이해할 터. 외출 전 스프레이로 피부에 향을 입히는 행위와 핸드크림을 수시로 바르는 행위, 캔들이나 디퓨저로 공간에 향을 채우는 행위는 엄연히 다르니까. 향기는 화학 분자로 느끼는 후각적인 체험인 동시에 경험의 즐거움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디올에서 향기를 즐기는 새로운 뷰티 리추얼의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쟈도르를 롤온 타입의 오 드 퍼퓸으로 선보인다. 관능적인 골드빛으로 빛나는 디올 쟈도르는 풍부한 상상력과 후각적인 아름다움으로 여성들에게 자유와 행복을 선사하고자 한 디자이너 크리스찬 디올의 사명감과 철학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2000년에 탄생해 디올을 상징하는 향기로 사랑받고 있는 쟈도르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미니어처 향수라는 점도 특별하다. 쟈도르를 사랑하는 사람들에겐 작고 영롱한 비주얼만으로도 소장가치는 충분한 셈. 우아한 암포라 보틀의 묵직한 캡을 열면 섬세한 펄 애플리케이터가 등장하는데, 목 주변과 팔목 등 맥박이 뛰는 피부를 어루만지듯 굴리면 풍성한 플라워 부케 노트가 은은하게 살결에 밴다. 쟈도르가 어마어마한 수의 마니아를 거느릴 수 있는 또 다른 이유는 정성스레 정제한 플라워 어코드 때문이다. 최상의 플라워 넥타 한 방울은 우아한 아우라를 뿜어내며 눈부신 아름다움을 완성한다. 향기를 넘어 우아하고 아름다운 경험을 선사해줄 쟈도르의 새로운 아이콘, ‘디올 쟈도르 롤러-펄 오 드 퍼퓸’으로 언제 어디서나 향기를 누릴 수 있는 새로운 퍼퓸 리추얼을 경험해보자.

디올 디올향수 신상향수 롤러향수 향수추천

HOW TO

파우치에 쏙 들어가 휴대하기 편한 디올 쟈도르 롤러-펄 오 드 퍼퓸으로 언제 어디서나 관능적인 쟈도르의 향기를 경험할 수 있다. 섬세한 펄애플리케이터로 목 주변, 팔목 등 맥박이 뛰는 부위에 돌돌 굴리듯 바르는 우아한 순간을 경험해보자.                                        

쟈도르 오 드 퍼퓸 쟈도르 라인에서 가장 오래 사랑받아온 오 드 퍼퓸. 감미로운 달콤함을 선사하는 코모로의 일랑일랑 에센스, 따뜻하고 관능적인 터키산 다마세나 로즈, 플로럴 향의 화신이라 할 수 있는 재스민 삼박이 조화를 이룬다. 30ml, 9만7천원대 / 50ml, 15만원.

쟈도르 인조이 디올 퍼퓨머-크리에이터 프랑수아 드마쉬의 터치가 더해져 매력적인 향과 상쾌한 플로럴-프루트-솔티 어코드가 탄생했다. 산뜻하고 발랄한 향을 즐길 수 있다. 30ml, 7만9천원대 / 50ml, 12만4천원대.

쟈도르 오 드 뚜왈렛 산뜻하고 달콤한 스파클링 플로럴 향. 프로방스의 보물로 통하는 발로리산 네롤리의 산뜻한 향에 지중해의 따뜻한 기운을 더했다. 블러드 오렌지의 달콤한 시트러스와 스리랑카 샌들우드 에센스가 어우러져 관능적이다. 50ml, 12만4천원대 / 100ml, 17만8천원대.

레드 컬러의 무한한 매력

레드립 레드메이크업 봄메이크업 레드수트
레드 수트 아바몰리

IMPOSING MANNER

언제 어디서나 당당함을 잃지않는 도도한 매력을 표현해주는 레드. 수채화처럼 은은한 레드로 물들인 눈과 양 볼, 라인이 또렷한 브라이트 레드 컬러 입술로 한층 선명해 보이는 레드 룩. 톤온톤으로 물들인 눈과 볼에는 나스 블러쉬 #아웃로우를, 세미매트한 질감의 레드립은 맥 레트로 매트 리퀴드 립컬러 #필 소 그랜드를 발랐다.

레드립 레드메이크업 봄메이크업

DARING ATTRACTION

거부할 수 없는 대담함과 도발적인 매력으로 완벽히 무장한 레드. 윗입술에는 입생로랑 루쥬 쀠르 꾸뛰르 더 슬림 #02 스트레인지 오랑쥬를, 아랫입술에는 맥 레트로 매트 리퀴드 립컬러 #필소 그랜드를 발랐다. 그런 다음 맥 클리어 립글라스를 덧발라 유리알처럼 반짝이는 레드립을 완성했다.

레드립 레드메이크업 봄메이크업
울 베레모 캉골, 칼라 니트 원피스 CK 캘빈 클라인

LOVELY MOMENT

때와 장소를 불문하고 사랑스러운 기운을 발산하며 누구에게나 환영받는 레드. 때로는 블랙 마스카라로 깔끔하게 정돈한 속눈썹에 윤기가 풍부한 레드 립스틱 하나만 발라도 누구나 생기 넘치는 매력을 어필할 수 있다. 소녀 같은 느낌을 더해주는 주근깨는 맥 아이펜슬 #커피 컬러로, 깨끗하게 정리된 속눈썹은 메이블린 뉴욕 더 폴시 푸쉬 업 엔젤로 연출했다. 빛이 나는 레드립은 슈에무라 루즈 언리미티드 슈프림 마뜨 립스틱 #M RD163을 발랐다.

레드립 레드메이크업 봄메이크업
캐시미어 슬리브리스 드레스리버티, 레더 장갑 스타일리스트소장품.

CLEVER IDEA

남과 다른 창의적인 생각과 넘치는 재치로 상대방에게 기분 좋은 에너지를 전해주는 긍정의 컬러 레드. 기하학적인 비대칭 레드 아이라인으로 위트 넘치는 표정을 그려냈다. 때로는 틀에 박힌 블랙 라이너 대신 대담한 레드 컬러로 나만의 개성을 담은 톡톡 튀는 아이라인을 표현해보길. 선명한 레드 라인은 메이크업 포에버 아쿠아 XL # M-72 매트 레드를, 글로시한 체리 빛 립은 나스 어데이셔스 립스틱 #아나벨라로 완성했다.

레드립 레드메이크업 봄메이크업

FABULOUS CHIC

때로는 모험적이고 실험적인 정신을 드러내는 레드. 가끔은 블랙에서 레드로 마스카라 컬러를 바꿔보는 것만으로도 나만의 독보적인 매력을 어필할 수 있다. 레드 컬러 속눈썹은 RMK W 컬러 마스카라 #EX-01로, 붉게 물들인 양 볼은 디올 루즈 블러쉬 #999와 디올 백스테이지 글로우 페이스 팔레트의 하이라이트 컬러를 섞어 연출했다. 생기가 적당히 도는 글로시한 립은 사넬 레베쥬 헬시 글로우 립밤 #라이트를 발랐다.

레드립 레드메이크업 봄메이크업
모자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MODERN ELEGANT

시대를 넘나드는 우아함과 여성미를 대변하는 레드. 짙은 아이브로와 와인빛 눈매로 선이 굵은 우아한 매력의 여성스러움을 표현했다. 깊이감 있는 와인빛 아이는 디올 5꿀뢰르 아이팔레트 #876 트라팔가로, 아랫눈썹까지 한 올 한 올 살아 있는 속눈썹은 랑콤 그랑디오즈 워터프루프 마스카라로 연출했다. 또렷한 인상을 주는 아이브로는 메이크업포에버 아쿠아브로우 #40 브라운 블랙 컬러를, 도톰한 입술은 에스티로더 퓨어컬러 러브 립스틱 #110 로우슈거를 발라 완성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