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를 피해 집 안에서 필요한 테크 제품

테크제품 공기청정기 무선청소기 로봇청소기

1 삼성전자 무선청소기 제트 미세먼지가 심한 날은 집 안팎으로 먼지가 수북하게 쌓인다. 놀라운 흡입력으로 먼지를 빨아들이는 청소기야말로 현대인의 생활필수품. 새로 출시된 제트는 이름처럼 강력하며, 미세먼지가 배기 과정에서 바람을 통해 실내에 떠돌아 다니는 걸 절대 용납하지 않는다. 96만9천원.

2 벤타 LW-15 미세먼지가 심한데 건조한 날씨까지 겹치면 도망칠 곳 하나 없다는 생각에 허탈한 기분에 휩싸이기 십상이다. 해결책을 찾고 찾다가 닿는 곳은 결국 벤타다. 에어워셔로 이름을 날린 지 여러 해 지났지만, 아직도 많은 사람의 위시 리스트에 올라 있다. 공기를 촉촉하게 씻어주는 기특한 제품이다. 28만2천원.

3 블루에어 블루퓨어 231 치열한 한국의 공기청정기 시장에 스웨덴산 공기청정기가 도전장을 내밀었다. 블루에어의 블루퓨어 231은 12분에 한 번씩, 한 시간에 다섯 번꼴로 공기를 정화하는 부지런한 공기청정기다.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은 실내용 스피커처럼 보이기도 하는데, 저소음 설계로 돌아갈 땐 아주 고요하다. 65만8천원.

4 다이슨 퓨어 핫앤쿨 다이슨의 경쟁자는 다이슨이 아닐까. 독보적인 디자인과 기술력으로 매번 소비자를 놀라게 하는 다이슨의 최신 공기청정기는 공기 분사 기술을 업그레이드하는 데 주력했다. 변덕스러운 지구의 날씨를 고려해 온풍기 기능도 하는 겸용 제품을 만들었다. 99만8천원.

5 블루에어 캐빈에어 P2i 차량은 집보다 미세먼지에 더 취약하다. 매일 구석구석 닦지 못한다면 차량용 공기청정기를 한 대 들이는 것도 현명한 방법이다. 블루에어의 캐빈에어 P2i는 작은 몸집으로도 강력한 청정 기능을 하도록 세심하게 만들었고블루투스로 연결해 원격으로 제어할 수도 있다. 41만6천원.

6 샤오미 1구 인덕션 샤오미의 신제품은 늘 반갑지만, 1구 인덕션 한국 출시 소식은 그야말로 구매욕이 치솟게 만든다. 실내 공기의 질에 악영향을 미치는 가스레인지 대신 인덕션을 구비하고 싶은 사람, 식탁 위에서 음식을 익혀가며 오붓하게 홈 파티를 열고 싶은 사람을 모두 충족시킬 제품이다. 9만9천원.

7 어웨어 민트 미세먼지를 정복하려면 가장 먼저 미세먼지 수치를 확인해야 한다. 매번 포털 사이트에서 검색해가며 확인할 수 없으니 똑똑하고 정확한 측정기를 구비하는 것이 좋을 듯하다. 어웨어는 미국 시장을 휩쓴 공기 질 측정기로 초미세먼지 수치는 물론 온도와 습도도 측정해준다. 12만9천원.

8 필립스 스마트프로 컴팩트 XL 매일 청소기를 돌릴 수 없다면 청소하는 비서를 하나 두는 마음으로 로봇청소기를 사보면 어떨까. 바퀴 4개로 문턱도 턱턱 넘는 이 청소기는 눈에 보이지 않는 소파 밑, 침대 밑 등의 먼지까지 말끔히 없앤다. 24시간 스케줄 시스템을 적용할 수도 있다. 46만9천원.

실내에서 우아한 티타임을 즐길 수 있는 티포트, 후크시아 컵과 소서는 모두 로얄코펜하겐 블롬스트.

자연을 그대로 담아낸 와인

 

처음 내추럴 와인이 등장했을 때 사람들의 반응은 시큰둥했다. 가격도 만만치 않았으며, 맛에 대해서도 호불호가 갈렸다.

그렇다. 대개 사람들은 와인을 포도즙을 발효해 만드는 자연에 가까운 음료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우리가 모르는 이면이 있다. 와인 역시 음식이기 때문에 레이블에 표기하지 않는 수십 가지 다양한 화학물질이 법률상 공식적으로 표기해야 한다. 하지만 그 모든 것을 레이블에 표기하는 와인은 없다.

그렇다면 기존 와인에는 어떤 화학물질들이 있을까?

포도를 기를 때 사용된 농약, 와인 배럴을 청소한 뒤에 남아있는 소독제, 와인을 만들면서 첨가되는 보존제, 색소, 탄닌 등이 모두 와인에 남아있을 가능성이 많다. 특히 와인의 방부제 역할로 흔히 쓰이는 이산화황은 소량 쓰이기는 하지만 일부 사람들에게는 알레르기나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는 물질이기도 하다.

내추럴 와인은 어떻게 다른가?

먼저, 자연스러운 방법으로 포도를 재배한다. 포도밭에 다른 식물을 키워 땅의 질소를 더하기도 하고, 식물, 곤충들과 협력하여 해충과 질병에 대항한다. 그리고 좋은, 매우 자연스러운 와인을 만들기 위해 기계의 개입을 최소화한 채 와인을 생산한다.

자연스럽게 만든다는 건 그만큼 어렵게 만들어야 할 것 같다.

와인을 만들 때 농약이나 제초제를 쓰지 않고, 첨가제를 넣지 않는 것은 오히려 매우 힘들고, 노력과 시간이 필요한 일이다. 하지만 그런 노력의 결과로 내추럴 와인에는 유산균과 박테리아와 미생물이 가득하다. 자연을 파괴하면서 만든 와인이 아닌 최대한 개입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만든 와인, 그게 내추럴 와인이다.

기존의 와인에 비해 내추럴 와인은 분명 단점이 있지 않은가?

내추럴 와인의 결점으로 자주 언급되는 쿰쿰한 향, 박테리아 감염증인 무시니스, 휘발성 산 같은 경우 안정화를 거치며 와인 스스로 해결될 수도 있고, 약간의 향이나 맛은 전체적으로 봤을 때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다. 자연스러운 것이 완벽할 순 없다. 인간은 완벽하지 않기 때문에, 완벽한 것을 좋아하는 경향이 있다고 생각한다.

내추럴 와인은 어떻게 즐겨야 하는가?

색상, 맛, 그 외 모든 것에 고정관념을 버리고 마시길 권한다. 와인의 점수나 평가를 하는 권위에 크게 의존하고 판매를 위한 마케팅이 사람들이 경험할 수 있는 즐거움이나 감각에 방해가 되는 것 같다. 내추럴 와인의 매력은 잘 만들어진 내추럴 와인을 마시면 상업화된 와인을 마실 수 없다는 것이다. 자연 치즈를 먹다 가공 치즈를 먹으면 맛 없게 느껴지는 것처럼 말이다.

화창한 야외에서 필요한 테크 제품

테크 야외테크 뱅앤올룹슨 고프로 인스탁스

1 뱅앤올룹슨 Beoplay A1 샌드스톤과 모스그린 야외에서 음악은 실내의 조명처럼 중요하다. 캠핑 체어 끄트머리, 나뭇가지 한쪽 혹은 피크닉 매트 위 어디에 두어도 뱅앤올룹슨의 휴대용 스피커는 그 자체로 아름답다. 어디든 스며들 수 있는 컬러와 음색이야말로 뱅앤올룹슨만의 강점이다. 36만원.

2 고프로 히어로 7 실버와 플렉스 클램프 사진과 영상 촬영을 일상에서 떼어낼 수 없는 사람이라면 날씨가 좋아질수록 고프로를 찾는 빈도가 높아진다. 신제품 히어로 7 실버는 매끄러운 4K 동영상을 촬영할 수 있고 까다로운 환경에서도 생동감 있는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37만5천원. 다양한 물체에 고프로를 고정할 수 있는 클램프는 6만1천원.

3 고프로 히어로 7 화이트 전문가 수준의 영상을 촬영할 수 있는 건 아니지만 고프로의 핵심 기능을 담은 입문자용 히어로 7. 수심 10m 방수와 고음질 촬영이 가능하며 인스타그램 스토리로 영상을 바로 공유할 수도 있다. 26만원.

4 파세코 얼음 팩을 채우다 보면 집채만 한 아이스박스도 비좁게 느껴지는 나들이족에게 딱 맞는 전자 쿨러다. 자동차 시가 잭에 꽂으면 주변 온도보다 15℃ 낮은 온도로 유지된다. 겨울엔 50~60℃ 로 보온이 가능해 사계절 내내 사용할 수 있다. 11만9천원.

5 보스 사운드링크 리볼브 플러스 서울에서 멀리 벗어나 조용하고 외진 곳으로 나만의 시간을 찾아 떠난다면 보스의 휴대용 스피커를 챙겨야 한다. 모든 방향에서 균일하게 들리는 360도 사운드를 구현해 숲속 캠핑에서 유용하게 쓰인다. 2대를 연결해 넓은 야외 공간에서 파티 모드로 재생할 수도 있다. 47만4천원.

6 인스탁스 스퀘어 SQ20 야외에서 즉석 사진 한 장은 휴대폰 카메라 사진 1백 장보다 더 기특하다. 이 신제품은 이전 버전보다 60g 가벼운 390g이며, 15초 비디오 영상을 촬영한 뒤 그 장면에서 베스트 컷을 골라 출력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됐다. 25만9천원.

7 벤큐 GV1 프로젝터 시장에서 벤큐는 믿음직한 이름표다. 새로 출시된 모바일 프로젝터는 기능부터 디자인까지 빠지는 부분이 없다. 1m 거리에서 약 35인치 투사가 가능하고 화면의 사다리꼴 현상을 자동으로 보정하는 오토 키스톤 기능을 갖추었다. 39만9천원.

8 에이수스 젠북 13 울트라 슬림 노트북을 지속적으로 개발해온 에이수스가 휴대성은 뛰어나면서도 사용하기 편한 노트북을 출시했다. 겉으로 보기엔 A4 용지보다 작은 12인치 노트북 크기인데, 울트라 슬림 베젤로 13인치 패널을 장착했다. 시중에 나온 제품 중 가장 크기가 작다. 1백15만9천원.

시원한 맥주와 함께 캠핑의 기분을 돋울 수 있는 보온병은 스탠리 하프 그라울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