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럽들의 패셔너블한 프로젝트

JUSTIN BIEBER DREW HOUSE

박시한 스웨트셔츠와 쇼츠, 운동화 등의 편한 차림만으로도 패셔니스타 대열에 올랐던 저스틴 비버 역시 자신의 이름을 걸고 브랜드를 만들었다. 스마일 이모티콘에 브랜드 네임의 ‘drew’를 조합한 로고와 스케이터 키즈를 겨냥한 자유분방한 스타일, 무엇보다 로스앤젤레스에서 윤리적인 방식으로 생산한 점이 돋보인다. 판매하는 제품군 역시 평소 저스틴 비버의 파파라치 컷에서 자주 목격되던 것으로 비니, 베이스볼 캡, 스웨트 팬츠와 셔츠, 티셔츠, 후드 톱 등이 대표적이다. 아직 컬렉션의 일부밖에 업데이트되지 않았지만, 저스틴 비버가 지니는 상징성과 엄청난 인기 덕분에 대부분의 아이템이 매진된 상황. 여타 스포츠웨어 브랜드와 비슷한 합리적인 가격대 또한 큰 장점이니 그의 스타일에 호감을 가지고 있다면 한 번쯤 눈여겨볼 만하다.

RITA ORA × GIUSEPPE ZANOTTI

레이디 가가, 아리아나 그란데, 리한나, 카디 비 등 세계적인 뮤지션과 협업해온 쥬세페 자노티가 새 시즌 리타 오라와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했다. 관능적인 분위기를 지닌이 컬렉션의 주요 키워드는 ‘스트리트 무드’, ‘이탈리아의 장인정신’ 그리고 ‘당당함’. 최근 영국 투어에서 특별히 제작한 쥬세페 자노티의 슈즈를 신고 등장했을 정도로 브랜드의 마니아임을 밝혀온 리타와 “음악은 끊임없는 영감의 원천이며 리타 오라는 그녀만의 매력으로 영향력 있는 뮤즈가 되었습니다. 저는 리타의 세 가지 매력인 화려함, 자연스러움, 쿨한 스타일이 드러나는 시리즈를 만들고 싶었습니다”라며 그녀 못지 않은 애정을 드러낸 쥬세페 자노티의 시너지는 제품으로 확인해보길.

REEBOK × VICTORIA BECKHAM

몇 해 전부터 애슬레저 룩 마니아들의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킨 컬렉션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주인공은 리복과 빅토리아 베컴이 손잡고 론칭한 협업 라인. 빅토리아 베컴은 “리복과의 콜라보레이션 디자인은 유연하고 편안하며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유형을 아우를 만한 컨셉트로 구성했다”고 전하며 캘리포니아의 일상적인 분위기에서 영감을 받았다고 밝혔다. 오렌지, 블랙, 실버 등 세련된 색감 위주로 구성한 이 컬렉션의 가장 큰 특징은 ‘포스트 피비 필로’로 불릴 만큼 뛰어난 빅토리아 베컴 특유의 미니멀한 디자인 감각이 고스란히 녹아 있다는 점이다. 이번 콜라보레이션 제품은 분더샵 케이스스터디를 통해 국내에도 판매된다.

리한나 리한나브랜드 프로젝트라우드프랑스

RIHANNA PROJECT LOUD FRANCE

펜티 푸마, 세비지 펜티, 펜티 뷰티 등을 연달아 성공시키며 디자이너로 주가를 올린 리한나가 LVMH사의 후원을 받아 자신의 레이블을 론칭한다. 상상만으로도 힙한 에너지가 전해지는 이 브랜드의 이름은 ‘프로젝트 라우드 프랑스(Project Loud France)’. 그녀의 앨범 <LOUD>의 제목을 따 이름 붙였으며, 루이 비통과 셀린느 출신 전문가들이 합류한 것으로 알려졌다. 자세한 내용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지만, LVMH가 수백 억원을 투자했다는 외신 보도와 그녀가 패션 월드에 미치는 영향만 생각해봐도 이 프로젝트의 성공을 예감할 수 있다.

S/S 시즌 슈즈 가이드 ③

CHUNKY SANDALS

샌들 청키샌들 샌들추천 구찌샌들

1 두툼한 오렌지색 솔이 돋보이는 샌들 1백15만원 구찌(Gucci). 2 네온 옐로 컬러 포인트 샌들 38만7천원 아쉬(Ash). 3 멀티 컬러 블록 샌들 가격 미정 포츠 1961(Ports 1961). 4 화려한 로고 플레이 패턴 샌들 90만원 오프화이트(Off-White™). 5 거친 아웃솔이 스포티한 샌들 가격 미정 쥬세페 자노티(Giuseppe Zanotti).

ANKLE STRAP SHOES

스트랩슈즈 플랫슈즈 발레리나슈즈 슈즈

1 블랙 스트링 스트랩 플랫 슈즈 가격 미정 레이첼 콕스(Rachel Cox). 2 금속 장식 화이트 플랫 슈즈 28만9천원 문탠(Moon Tan). 3 진분홍 발레리나 슈즈 19만8천원 솔앤로와(Solandrowa). 4 라이트 블루 포인티드 토 플랫 슈즈 43만8천원 레페토(Lepetto).

 

LOVE KENDALL, LOVE TIFFANYT

티파니 티파니주얼리 켄달제너

티파니 브랜드 캠페인에서 얼굴을 보니 더 반가웠다. 요즘은 어떤 일들로 바쁜가?
최근 호주 시드니에 티파니의 새로운 플래그십 스토어가 오픈해 오프닝 행사에 다녀왔다. 바쁜 일정이었지만 잠깐 시간을 내 빈티지 숍에서 쇼핑도 했다.

2019 티파니 브랜드 캠페인은 생기 넘치고 밝은 느낌이 인상적이다. 캠페인에 함께한 소감이 어떤가? 다른 4명의 캠페인 모델들과 호흡은 어땠나? 강인하고 멋진 여성들과 이번 캠페인에 함께할 수 있어 행복했다. 모델 이만 하맘과 실제로 탁구 경기를 하면서 촬영했는데 편안한 마음으로 촬영한 때문인지 생동감이 잘 담긴 것 같다. 물론 멋진 주얼리를 착용해서 배로 즐거웠다.

티파니 하면 기억나는 에피소드를 소개한다면? 가장 최근에 생긴 일을 공유하고 싶다. 생각지도 못했는데 여동생에게 티파니 트렁크 세트를 선물 받았다! 선물 받는 건 언제나 설렌다. 그것도 티파니라면 더더욱.

티파니에서 가장 좋아하는 제품을 꼽는다면? 골드 소재의 티파니 T 트루 링. 디자인이 무척 마음에 들고 자세히 보면 눈에 띄는 알파벳 T가 서로 맞물리듯 교차하며 이어진 디테일이 매력적이다. 특히 여러 개 레이어링하는 것을좋아하는데, 평소 청바지와 티셔츠 차림의 캐주얼한 룩은 물론 드레스업 할 때도 즐겨 착용한다.

티파니 티파니주얼리 티파니목걸이 티파니반지 트루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