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트 쳐서 사야 하는 운동화

에디터는 운동화 마니아다.
100여 켤레의 신발을 보유하고 있지만,
여전히 중요한(?) 운동화들의 릴리즈 날짜를 체크하고,
디자이너 운동화를 서칭하곤 한다.
릴리즈 며칠 전부터 매장 앞에 텐트를 치는 정도의 열정은 없지만,
그래도 누구보다 운동화를 사랑한다.

그런 에디터가 고른, 이번 시즌 꼭 사야 하는,
구매 시도(!)해 볼 만한 운동화를 소개한다.

NIKE: 에어조던 1

nike
nike

나이키가 생산하는 수 많은 스니커즈 중,
단연 가장 구하기 힘든 모델 중 하나이자,
특정 모델에 따라 리셀링 가가 천정부지로 치솟는, 에어조던 1.

nike

5월 25일 출시 예정인 모델을 소개한다.
이름하여 ‘AIR JORDAN 1 RETRO HIGH OG’
스케이트 모드 문화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인, 컬러웨이로
로우 모델은 4월 1일 이미 출시를 한 상태,
역시 모두 판매되었다.
5월 25일 노려볼 만한(?) 아이는 HIGH다.

모두 광클 성공하시길.

ADIDAS: 이지 부스트

@hanzuying
@yeezymafia

‘래플(raffle)’이라는 개념의 창시자 급인
칸예 웨스트와 아디다스의 합작, 이지 부스트.

올 여름, 소문만 무성하던
‘이지 부스트 350 V2 글로우 인더 다크’를
출시 예정이다.
이름 그대로 ‘형광’ 이지 부스트.
아직 공식 발표는 하기 전이고,
‘이지 마피아’ ‘HANZUYING’과 같은 계정에서
사진만 찾아볼 수 있다.

올 여름 출시 예정.

CONVERSE: 런 스타 하이크 



컨버스도 정말 콜라보레이션을 많이 하는 브랜드다.
최근 가장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는 협업 파트너는 바로
J.W. 앤더슨.
반짝이를 온통 뒤집어 쓴 첫 번째 척 테일러,
녹은 사탕처럼 반짝였던 ‘캔디 크러위’에 이어
‘런 스타 하이크’가 대세다.

흰색은 이미 지난 해 출시 후
모두 판매된 상태.
내일,  4월 18일 오전 10시,  블랙 컬러가 오픈 예정이다.

컨버스xJ.W. 앤더슨 사이트로 이동하기

 

ASICS: 젤 소켓 인피니티

 

키코 코스타디노브와 아식스의 협업은 계속될 예정이다.
이미 젤 델바로 성공의 맛을 본 이 둘의 최신작은
바로 젤 소켓 인피니티.
아식스의 러닝화 중 가장 많은 젤이 탑재되어
쿠셔닝과 충격 흡수가 뛰어난
젤-퀀텀 인피니티(GEL-QUANTUM INFINITY ™)의
아웃솔을 채용한 모델이다.

오늘 공지된 출시일은 4월 19일.
한국에서는 분더샵 청담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아직 정확한 출시일이 공개되진 않았지만,
아식스와 비비안웨스트우드의 콜라보레이션 제품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REEBOK: 스파이크 러너

베트멍또한 리복 클래식과 오랜 협업친구다.
이번 시즌에는 스파이크 러너 200과 400을 출시했다.
컬렉션에서는 어마무시한 스파이크 장식이 난무했지만,
리테일 버전은 다소 평범한 모양새다.
스파이크 러너 200은 스터드 장식이 없는 모양이고,
아래 사진, 스파이크 러너 400은,

약간의 스파이크가 장식된 디자인이다.
매치스  패션 남성에서 가장 다양한 컬러를 만나볼 수 있다.

매치스 패션 맨으로 이동하기

 

 

 

 

 

 

 

 

 

S/S 시즌 백 가이드 ②

EASY NET BAG

네트백 백 미니백 숄더백 보디백

두툼한 아이보리색 실로 엮은 숄더백 4만9천원 자라(ZARA). 2 피치색 파우치가 들어 있어 실용적인 백 56만8천원 로플러 랜달 바이 라움(Loeffler Randall by RAUM). 3 레드 크로스 보디 백 19만8천원 잉크(EENK). 4 청량한 연둣빛 미니 토트백 7만4천원 모어쥬드(More Jude). 5 바구니 형태의 버킷 백 36만원대 스타우드(Staud).

BELTED BAG

벨트백 백 미니백 백트렌드

1 프린지 참 장식 벨트 백 가격 미정 생 로랑 바이 안토니 바카렐로(Saint Laurent by Anthony Vaccarello). 2 주얼 장식 벨트 백 18만9천원 하이칙스(High Cheeks). 3 청록색 벨트 탬버린 백 47만원 롱샴(Long Champ). 4 아코디언 벨트 백 29만8천원 마지 셔우드(Marge Sherwood).

봄 스타일링 포인트로 제격! 스타일별 주얼리 추천

봄이 오고,
몸을 꽁꽁 감싸던 겨울 옷을 벗을 계절이 오면
스타일링에 포인트를 줄 주얼리 생각이 간절하게 되기 마련이다.

이럴 때, 과하지 않고 간결하지만
충분한 존재감과 트렌드에 충실한 디자인으로
당신의 룩을 한층 업그레이드 시켜줄 한국 브랜드 주얼리를 소개한다.

<자유로운 보헤미안 스타일의 소유자라면>

악세서리추천 에스실 에스실목걸이 봄악세서리
에스실(S_Sil).

에스닉한 골드와 어딘지 모르게 부족적인(?)
펜던트 장식이 조화를 이루는 에스실의 주얼리를 추천한다.

캐주얼한 프린트 티셔츠와 매치하면 금상첨화.

 

<부드럽고 페미닌한 당신에게>

악세서리 봄악세서리 반지 반지추천 로제도르
로제도르(RoseeDor).

로즈 골드 컬러에
다섯 개의 스톤이 어우러진 링은
레이어드 하지 않아도 충분히 멋스러워 보일 수 있는 아이템.

같은 로즈 골드 소재의 이어링이나
네크리스를 하나정도 더해도 과하지 않다.

 

<‘힙스터’ 무드를 선호한다면>

귀걸이 귀걸이추천 엠주
엠주(Mzuu).

올 블랙 룩으로 차려 입고,
커다란 후프 이어링을 착용하는 것만으로도
감도 높은 스타일링이 완성된다.

어글리 슈즈트랙 팬츠
그야말로 ‘힙’한 아이템을 더하는 것도 좋다.

 

<평범한 듯 독특한 아이템을 찾는다면>

브레이슬릿 체인팔찌 알라인 팔찌추천
알라인(Alainn)

 

새 시즌의 액세서리 트렌드인
‘체인 브레이슬릿’을 선택해볼 것.

멀리서 볼 때는 평범해보이지만,
가까이에서 보면 클립을 이어 만든 듯
독특한 디자인이 매력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