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올과 모로코

지난 4월 29일, 모로코에서 진행된 디올의 2020 크루즈 컬렉션
아프리카 문화, 더 정확히는 모로코에서 영감을 받았다.
디올의 수장,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Maria Grazia Chiuri)는
아프리카 문화와의 교류를 더 발전시키고자 항상 노력해 왔다.
지중해와 유럽, 아프리카가 교차하는 지점이자
예술가, 시인, 작가, 모험가들이 꿈을 그리던 곳,
모로코에서 컬렉션을 하는 것을 꿈꿔왔다.

이번 크루즈 컬렉션은
하우스의 유서 깊은 역사를 되짚어 볼 뿐 아니라,
오란(Oran)에서 태어난 디올의 첫 번째 후계자,
이브 생 로랑(Yves Saint Laurent)의 발자취를 따라가는 것이기도 하다.

또 매번 컬렉션의 주제를 ‘여성’에서 찾는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는
철학자이자 페미니스트인 나오미 잭(Naomi Zack)이 언급했던,
‘커먼 그라운드(Common Ground)’ 즉, 여성들의 공통점에 대해 이야기 한다.

늘 남다른 장인정신이 담긴 컬렉션을 선보이는 디올은
이번 시즌, 아프리카 전통 직물에서 영감을 받았다.

이 직물의 기원과 진화를 연구해 온,
인류학자 앤 그로스필리(Anne Grosfilley)는
아프리카 전통 직물(WAX)은
유럽과 아시아 그리고 아프리카로 이어지는
놀라운 역사를 지닌 작품이라 말했다.
다시 말해 아프리카의 왁스 직물은
다양한 문화가 만나 탄생한 것이라는 뜻.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는
유니왁스 공장 및 스튜디오와의 협업을 통해
Toile de Jouy라는 소재를 재탄생시켜
2020 크루즈 컬렉션에 활용했다.

디올 2020 크루즈 컬렉션 오프닝 룩



디올의 모로코 직물에 대한 영상은 아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쇼 베뉴에도 모로코의 장인정신이 깃들어 있었다.


마라케시의 심장부에 위치한 엘 바디 궁전
디올 2020 크루즈 컬렉션의 베뉴였다.
디올 컬렉션의 독특한 색감의 코트를 직접 만든
장본인이기도 한 모로코의 장인들이
모두 수작업으로 직조하고
헤나로 색을 입힌 벤치와 쿠션을 완성했다.

수마노 장인이라 불리는 이들은
안티 아틀라스 지역 직조공예가와
북부 모로코 도예가들의 탁월한 노하우를
몇 천 년 동안 보존하고 있는 이들이다.

그 중 6천 년이 넘는 역사를 지닌 고대 도자기  장인은
여전히 옛날 패턴, 기법, 제작 노하우를 고집하고 있다.

이들 장인이 모두 수작업으로 완성한 도자기는
이번 컬렉션을 소개하고자 진행한 런치, 디너 그리고 파티 행사에 사용되었다.




수마노 협회의 도자기에 대한 영상은 아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는 이번 시즌,
아프리카 문화를 포함한 다른 여러 문화 출신의 아티스트
그리고 장인들을 초청해 함께 디올 컬렉션을 작업하는 장을 마련했다.
디올은 다양한 문화권의 아티스트와 서로 영감을 주고 받으며
진정한 의미의 협업을 완성했다.

이러한 협업을 통해 아직 널리 알려지지 않은
각 문화의 독특한 장인정신과 노하우를
대중들에게 소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단순 어느 문화권에서 영감을 받아 이를 재해석하는 데 그치지 않고
서로 영향을 주고 받으며 각각의 고유한 특성을 포용하여
이를 디자인으로 구현했다는 데 이번 컬렉션은 큰 의미가 있다.


이렇게 또 한번,
여성과 여성, 문화와 문화의 연대로
놀라운 컬렉션을 보여준 디올의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
디올의 2020 크루즈 컬렉션 전체 룩이 궁금하다면,
아래 영상을 참고하자.

 

RETRO SHINE

구찌 피아제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화려하게 세팅한 피아제 로즈 컬렉션의 이어링과 네크리스 모두 가격 미정 피아제(Piaget), 비대칭 실루엣의 재킷 가격 미정 구찌(Gucci).
타사키 오프화이트 렉토
진주와 다이아몬드를 리드미컬하게 세팅한 포도송이 컬렉션 네크리스와 이어링 모두 가격 미정 타사키(Tasaki), 로고 플레이 브라톱 38만원 오프화이트(Off-White™), 슬릿 스커트 24만8천원 렉토(Recto), 레트로 무드의 슬링백 샌들 1백46만원 지미추(Jimmy Choo).
마쥬 젠틀몬스터 티파니
볼드한 체인 형태가 돋보이는 티파니 하드웨어 컬렉션의 이어링과 네크리스, 볼 펜던트와 체인 모두 가격 미정 티파니(Tiffany&Co.), 니트 보디수트 가격 미정 에르메스(Hermes), 네이비 팬츠 가격 미정 마쥬(Maje), 독특한 디자인의 선글라스 32만원 젠틀몬스터(Gentle Monster).
디올 디올주얼리
화이트 골드와 다이아몬드를 조합한 로즈 드 방 컬렉션의 롱 네크리스와 네크리스 모두 디올 파인 주얼리(Dior Fine Jewelry), 심플한 블랙 롱 드레스와 발레리나 플랫 슈즈, 헤어밴드 모두 가격 미정 디올(Dior).
쇼메 로저비비에
3백47개의 브릴리언트 컷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조세핀 아그레뜨 임페리얼 네크리스 가격 미정 쇼메(Chaumet), 블랙 슬립 드레스 46만원 준지(Juun.J), 깃털 장식 펌프스 가격 미정 로저 비비에(Roger Vivier).
발렌티노 반클리프아펠
옐로 골드 소재의 뻬를리 뉴 컬렉션 브레이슬릿 가격 미정 반클리프 아펠(Van Cleef & Arpels), 트라페즈 드레스 가격 미정 발렌티노(Valentino).
생로랑 부쉐론
뱀의 머리를 모티프로 디자인한 쎄뻥 보헴 컬렉션의 화이트 골드 롱 네크리스 가격 미정, 다이아몬드
드롭 이어링 6천만원대, 스몰 모티프 링 8백만원대 모두 부쉐론(Boucheron), 드레이프 디테일이 인상적인 보디수트와 스타킹 모두 가격 미정 생 로랑 바이 안토니 바카렐로(Saint Laurent By Anthony Vaccarello).
샤넬 프레드
진주와 골드의 조화가 고풍스러운 베 데 앙쥬 컬렉션의 네크리스와 이어링 모두 가격 미정 프레드(Fred), 슬리브리스 롱 드레스 가격 미정 샤넬(Chanel).
샤넬화인주얼리 헬무트랭앳무이
왼손에 착용한 코코 크러쉬 컬렉션의 화이트 골드 스몰 링, 옐로 골드·다이아몬드 스몰 링, 오른손에 착용한 옐로 골드 미디엄 링, 옐로 골드 스몰 링 모두 샤넬 화인주얼리(Chanel Fine Jewelry), 매니시한 재킷 가격 미정 헬무트 랭 앳 무이(Helmut Lang at MUE).
까르띠에 셀린느
이국적인 팬더 드 까르띠에 컬렉션의 네크리스와 링 모두 가격 미정 까르띠에(Cartier), 마이크로 사이즈 드레스와 헤드피스, 부츠 모두 가격 미정 셀린느 바이 에디 슬리먼(Celine by Hedi Slimane).

#부리 의 키 룩 스타일링 TIP

부리 디자이너브랜드부리 브랜드부리
테일러드 재킷 87만원, 멀티 프린트 톱 17만5백원, 멀티 프린트 플리츠스커트 55만원, 삭스 1만5천원 모두 부리(Bourie), 슈즈 29만8천원 오소이(Osoi).
 부리 디자이너브랜드부리 브랜드부리
멀티 프린트 롱 플리츠스커트 55만원, 체크 셔츠 56만원 모두 부리(Bourie), 헤어밴드 6만원 엘리자베스 모먼츠(Elizabeth Moments).
 부리 디자이너브랜드부리 브랜드부리
멀티 프린트 플리츠스커트 55만원 부리(Bourie), 아이보리 재킷 34만9천원 그레이 양(Grey Yang), 플라워 패턴 슬리브리스 톱 2만9천원 에이치앤엠(H&M), 브라운 톱 핸들 백 35만9천원 마지 셔우드(Marge Sherwood), 크리스털 이어링 가격 미정 뚜아후아(Trois Rois), 가방에 멘 트윌리 스카프 19만원 겐조(Kenzo).
 부리 디자이너브랜드부리 브랜드부리
멀티 프린트 롱 플리츠스커트 55만원 부리(Bourie), 레이스 장식 톱 37만8천원 로맨시크(Romanchic), 샌들 27만8천원 레이크넨(Reike Nen), 실버 컬러 이어링 가격 미정 코스(COS).
부리 디자이너브랜드부리 브랜드부리
레드 벨트 백 28만8천원 오소이(Osoi).
부리 디자이너브랜드부리 브랜드부리
앵두 모티프를 장식한 플립플롭 1백28만원 쥬세페 자노티(Giuseppe Zanotti).
부리 디자이너브랜드부리 브랜드부리
선명한 색감의 헤어밴드 1만 5천원 자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