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페디큐어 아이디어

페디큐어 뷰티

HALF & HALF

다양한 디자인을 동시에 즐기고 싶다면 발톱을 반으로 나눠 컬러와 디자인을 다채롭게 연출해보자. 이번 시즌 백스테이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입자가 큰 글리터 에나멜과 바다처럼 시원한 느낌의 블루 컬러로 청량감이 돋보이는 서머 페디큐어를 연출했다.

페디큐어 뷰티

1 앤아더스토리즈 네일 컬러. #스포크 부케, 9ml, 9천원. 2 미샤 젤라틱 네일 폴리쉬. #PK05 핑크스펠, 9ml, 5천원. 3 퀴니젤 팔리쉬. #030, 10ml, 4만원.

 

페디큐어 뷰티
1 발톱 전체에 사랑스러운 핑크 컬러를 칠한 후, 진한 핑크, 코럴, 버건디 등 비슷한 계열의 컬러로 발톱 뿌리 쪽에 얇게 선을 그려 포인트가 되게 했다.
페디큐어 뷰티
2 팬톤이 정한 올해의 컬러인 네온 컬러를 활용한 페디큐어. 엄지발톱을 반으로 나눠 두 가지 네온 컬러를 바르고, 나머지 발톱에는 깨끗한 화이트 컬러와 엄지발톱에 바른 컬러를 번갈아 발라 맑고 깨끗한 느낌을 자아냈다.
연관 검색어
, ,

열 받네 열 받아

날이 갈수록 식을 줄 모르는 이놈의 열기.
‘이 날씨 실화?’가 절로 나오는 날씨의 연속이다.

뜨거운 바람에 시달린 피부 컨디션은 헥헥
햇빛에 익은 피부 표면은 후끈후끈
쿨링진정이 필요해!

피부 온도는 시원하게 낮춰주고
지친 피부에 수분은 채워주어
여름철 더위 극복!할 수 있는
냉장고템들을 소개한다.

 

달아오른 피부 해결사

아이소이 센시티브 스킨 하이드로 수딩 젤. 80ml, 4만3천원.

피부 온도를 낮추는 데 효과적인 코코넛 워터가
태양열에 연약해진 피부 장벽을 단단하게 강화하고
쿨링 효과를 통해 피부 온도를 낮춰
달아오른 민감 피부를 진정시키는 수분 젤.

 

 

언제 어디서나 쿨링 톡톡

닥터자르트 시카페어 세럼 인 쿠션 파운데이션. 본품 15g + 리필 15g, 3만7천원.

얇고 쫀쫀하게 피부에 밀착되며
피부 열감을 진정시키는 쿨링 효과까지 있어
뜨거운 태양 아래 메이크업이 무너지지 않고 촉촉하게 유지된다.

 

시원시원 냉장고 세럼

히든랩 오픈유어아이스 세럼. 75ml, 2만8천원.

바르자마자 얼음을 댄 듯 즉각적인 냉각효과를 느낄 수 있는 세럼.
24시간 동안 깊은 수분감을 유지시켜
더위에 지친 피부에 깊은 수분을 전달한다.

 

피부온도는 down 착한 성분은 up

라이크 아임 파이브 마일드 수딩젤로션. 100mlx2, 1만4천원.

젤 타입 로션으로 끈적이지 않고 피부에 빠르게 흡수되는 로션.
자외선으로 인해 붉어진 피부를 진정시키고
깊은 보습 효과가 있어 피부에 시원함을 준다.

 

 

두피 피부도 시원하게

자올 닥터스오더 시너지부스터. 100ml, 5만2천원.

높은 두피 온도가 지속되면 탈모의 가능성도 높아진다.
그럴 때 필요한 두피케어 제품.
두피에 열이 오를 때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두드려 사용할 수 있어 열 진정에 효과적이다.

 

쿨링을 위한 특효 처방

리얼베리어 아쿠아 수딩 젤 크림 마스크. 30ml, 3천원.

달아오른 피부를 자극 없이 시원하게 케어하는 수분 진정 마스크.
젤 크림을 바른 듯 풍부한 수분감을 자랑한다.
즉각적으로 피부 온도가 낮아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

내 페디큐어 예쁘지?

페디큐어

TEXTILE PRINTING

깨끗한 크림 컬러를 발톱 전체에 바르고 옐로, 핑크, 그린, 오렌지 등 다채로운 컬러의 도형을 그린다. 얇은 붓으로 그 위에 짙은 블랙 컬러 에나멜을 콕콕 찍어 마무리하면 일렁이는 물속에서 알록달록한 빛깔이 돋보이는 테라초 페디큐어를 완성할 수 있다.

 

페디큐어

1 3CE 네일 라커 젤리. #CR01, 9ml, 5천원. 2 샤넬 르 베르니. #711 퓨어 화이트, 13ml, 3만5천원. 3 미샤 젤라틱 네일 폴리쉬. #GR01 민트브리즈, 9ml, 5천원.

 

페디큐어
1 옐로, 오렌지, 핑크 컬러를 자유롭게 뒤섞어 바른 후, 얇은 붓으로 컬러의 경계를 무너뜨려 홀치기염색으로 물들인 듯한 날염 페디큐어 를 완성했다.
페디큐어
2 맑은 민트, 옐로, 화이트 컬러를 조금씩 겹 치게 바르고, 그 위에 스팽글을 붙여 물속에서 도 반짝이는 깨끗한 분위기를 표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