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엔 가을크림

맨날 덥다고 외치다 정신 차려보니 찾아온 가을 날씨.
덥고 습한 날씨에 이제 겨우 적응했더니
이렇게나 급 건조해지는 날씨라니, 피부는 어리둥절!

게다가 이제는 피부 힘도 약해진 탓에 예전 같지 않아서
조금만 컨디션이 달라져도 다음날이면
자꾸만 메이크업을 뱉어내기 일쑤다.

미안해 피부야..

내 맘 같지 않은 피부를 위한
환절기 베스트 크림 여섯 가지를 소개한다.

메이크프렘 세이프 미 릴리프 모이스처 크림 12 듀오세트. 50ml x 2, 3만2천원대.

튜브타입으로 선보이는 메이크프렘의 베스트 셀러, 안심크림.
식물 유래 성분으로 이루어진 저자극 제품으로 민감성 피부도 믿고 사용할 수 있다.
50ml의 용량으로 소분되어있어 휴대성이 간편하고 실용적이다.

더프트앤도프트 하이드라 수더 밸런싱 래디언스 크림. 100ml, 4만9천8백원.

피부 장벽을 보호하는 판테놀 성분이 피부를 튼튼하게 만들고
콜라겐과 스쿠알란 성분이 피부를 보호하고 수분을 전달해
예민해진 피부를 촉촉하고 매끄럽게 가꾸어 준다.


셀베리어 시카엔 리듀싱 크림. 50ml, 2만8천원.

갑작스러운 온도 변화와 기온차, 그리고 건조해진 공기로 인해
민감해진 피부를 위한 진정 크림.
피부 민감도와 피부 스트레스를 낮춰 피부를 진정시킨다.

 

끌레드뽀 보떼 나이트 모이스처라이저 인텐시브 포티파잉 크림. 50g, 16만원.

급작스러운 외부 환경의 변화에 적응을 도와줄 나이트 크림.
밤 피부의 리듬을 활성화하고,
낮에 손상된 피부에 깊은 보습과 영양을 공급해
부드럽고 탄력 있는 광채 피부로 가꾸어준다.

랑콤 압솔뤼 소프트 크림. 60ml, 39만9천원.

수천 송이 장미에서 얻은 풍부한 영양 성분이
피부를 튼튼하고 탄탄하게 만들어
건조한 가을철 쉽게 지치는 피부에 힘과 영양을 부여하는 크림.


 

셀큐어 팔 알지디 엑스트라 퍼밍 크림. 50ml, 20만원.

환절기를 맞아 축축 처지는 피부의 탄력을 잡아주는 퍼밍 크림.
주름을 개선하고 탄력을 잡아
매끄럽고 탱탱한 피부 결로 가꿔준다.

손이 가요, 손이 가

핸드크림 뷰티

샤넬 르 리프트 라 크렘 망. 50g, 8만7천원. 식물성 알팔파 농축물이 노화로 인한 주름을 완화하고, 거뭇거뭇한 다크스팟을 개선하는 안티에이징 핸드크림. 시슬리 끄렘므 레빠라뜨리스 쑤엥 이드라땅 멩 앤 옹글르. 75ml, 10만원. 산뜻하게 스며드는 핸드크림. 손에 보습막을 씌운 듯 촉촉한 느낌이 오래 지속된다. 탄젠트GC 유쥬 핸드크림. 50ml, 2만2천원. 스웨덴 유기농 브랜드 탄젠트GC에서 선보이는 핸드크림. 로션처럼 가벼운 제형으로 부드럽게 펴발리며, 은은한 시트러스 향을 풍긴다. 아비브 핸드크림 타입 L 프래그런트 튜브. 50ml, 1만8천원. 싱싱한 오렌지 블로섬과 시더우드, 머스크 향이 어우러진 향긋한 핸드크림. 흡수가 빨라 끈적이지 않고 싹 스며든다.

글로 메이크업 아이디어 4

글로 메이크업

HOT METAL

블랙 아이라인을 부드럽게 연출하고 싶다면 부드러운 코퍼 컬러를 더하는 것이 좋다. “뉴트럴한 음영 섀도를 사용할 뿐 방식은 스모키 아이 메이크업과 동일해요.” 메이크업 아티스트 지나 케인의 설명이다. 먼저 리퀴드 컨실러로 눈꺼풀과 아랫눈썹 점막의 붉은 기를 없애고 루스 파우더로 눈가의 유분을 정리한다. 이어 간편한  스틱 타입 코퍼 컬러 섀도로 눈꺼풀과 눈머리에 음영을 준 뒤 블랙 마스카라를 속눈썹 뿌리부터 꼼꼼히 발라 눈매를 또렷하게 살려준다. 마지막으로 웜 톤 크림 블러셔로 양 볼을 물들여 따스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글로 메이크업

DESERT ROSE

로즈, 베리, 더스티 핑크 등 톤 다운된 핑크 컬러로 브론징 효과를 연출할 수 있다. 크림 블러셔를 애플존을 넘어 턱 끝까지 볼 전체에 번지게 발라 발랄하고 실제 홍조 같은 느낌을 살린다. 파운데이션을 브러시를 묻혀 얼굴 중앙에서 외곽으로 쓸어 얇게 바르고, 가벼운 루스 파우더에 T존과 이마, 앞 볼 등 유분을 없고 싶은 부위에 여러 번 덧바르면 피부를 보송보송하게 유지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손가락을 이용해 피어니 컬러의 핑크 립밥을 입술 중앙에 바르고 양옆으로 블렌딩하면 차분하면서도 생기 있는 입술이 완성된다.

 

글로 메이크업

BRONZE AGE

“윤기 나는 브론징 메이크업을 하고 싶다면 브론저는 두세 가지 셰이드를 함께 사용하세요. 가장 밝은 브론저는 펄 입자가 작은 시머링 텍스처를 선택하는 것이 좋아요. 광대뼈나 입술 윗부분처럼 양감을 주고 싶은 곳에 하이라이터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이죠. 중간 셰이드로 코, 관자놀이, 턱을 쓸어주고, 가장 어두운 컬러로 꺼진 볼과 이마를 가로질러 터치하세요.” 메이크업 아티스트 지나 케인의 조언이다. 마지막으로 눈두덩에 메탈릭 섀도를 바른 후 블렌딩 브러시로 넓게 퍼뜨려 전체적으로 건강한 혈색이 도는 느낌으로 마무리한다.

 

글로 메이크업

WILD BERRY

피부 톤이 브라운색보다 어둡다면 글로시한 제형의 버건디 컬러를 활용할 것. 구릿빛 피부에 미묘한 색감이 더해져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퍼플 섀도를 눈꺼풀  전체와 아랫눈썹 아래까지 바르고, 약지로 메탈릭한 버건디 컬러를 눈두덩에 톡톡 얹으면 입체적인 효과를 더할 수 있다. 이때 눈꺼풀에 글리터 입자가 약간 뭉칠 수 있으므로 뷰티 블렌더를 이용해 퍼뜨려주는 것을 잊지 말자. 어두운 색 피부를 위한 베리 컬러를 입술에 얹는 것으로 마무리하면 탐스러운 버건디 룩을 완성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