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을 위한 코트 쇼핑 가이드 ①

CASUAL CHECK

코트 겨울아우터

 

1 두 벌을 겹쳐 입은 듯한 코트 가격 미정 데무(Demoo). 2 시어링 라펠로 포인트를 준 코트 62만8천원 네이비 바이 비욘드클로젯(Navy by Beyond Closet). 3 파스텔컬러 후드 코트 99만9천원 질 스튜어트 뉴욕(Jill Stuart New York).

코트 겨울아우터

4 골드 버튼 코트 34만8천원 아바몰리(AvaMolli). 5 와이트 타탄체크 코트 가격 미정 브루넬로 쿠치넬리(Brunello Cucinelli). 6 코쿤 실루엣의 오버사이즈 코트 62만9천원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 7 더블 포켓 코트 가격 미정 폴 스미스(Paul Smith).

 

VIVID COLOR

코트 겨울아우터

1 후드 더플코트 52만9천원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 2 울 캐시미어 코트 95만9천원 질 스튜어트 뉴욕(Jill Stuart NewYork). 3 봉긋한 퍼프소매 코트 78만8천원 푸시버튼(pushBUTTON). 4 진한 블루 컬러의 오버사이즈 코트 86만9천원 끌로디 피에로(Claudie Pierlot). 5 벨벳 버튼 코트 1백81만원 마크 제이콥스(Marc Jacobs). 6 비비드한 민트 컬러 코트 16만9천원 자라(ZARA).

 

DROP SHOULDER

코트 겨울아우터

1 A라인 롱 코트 3백97만원 엠포리오 아르마니(Emporio Armani). 2 비대칭 코트 52만8천원 렉토(Recto). 3 셔링 디테일 싱글 버튼 코트 29만원 앤아더스토리즈(& Other Stories). 4 하운드투스 체크 코트 12만9천원 자라(ZARA). 5 트위드 더블 포켓 코트 가격 미정 비비안 웨스트우드(Vivienne Westwood).

DARK KNIGHT

고스룩 패션화보
레더 브라톱 19만8천원 렉토(Recto), 울 트위드 케이프, 블랙 에나멜 팬츠와 부츠 모두 가격 미정 샤넬(Chanel).
고스룩 패션화보
블랙 보디수트 가격 미정 엠포리오 아르마니(Emporio Armani).
고스룩 패션화보
니트 보디수트 26만8천원 렉토(Recto), 스트라이프 슬리브 레이스 드레스 가격 미정 프라다(Prada).
고스룩 패션화보
비즈 장식 레이스 셔츠, 구조적인 실루엣의 뷔스티에 드레스, 금속 버클 벨트 모두 가격 미정 루이 비통(Louis Vuitton), 포켓 벨트를 장식한 워커 가격 미정 프라다(Prada).
고스룩 패션화보
니트 보디수트, 체크 시스루 스커트 모두 가격 미정 디올(Dior), 골드 체인 네크리스 가격 미정 프라다(Prada).
고스룩 패션화보
강렬한 광택의 블랙 보디수트 가격 미정 엠포리오 아르마니(Emporio Armani), 송아지 가죽 바이커 팬츠 가격 미정, 가죽 스트랩으로 장식한 바이커 부츠 1백85만원 모두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고스룩 패션화보
테일러드 재킷 4백만원대, 실크 블라우스 가격 미정, 테일러드 팬츠 1백만원대, 볼드한 크리스털 이어링 가격 미정 모두 발렌시아가(Balenciaga).
고스룩 패션화보
파워 숄더 시스루 블라우스, 페이크 퍼를 덧댄 레더 스커트, 와이드 벨트, 태슬 펜던트 네크리스, 롱부츠 모두 가격 미정 생 로랑 바이 안토니 바카렐로(Saint Laurent by Anthony Vaccarello).
고스룩 패션화보
밀리터리풍의 골드 버튼 울 코트, 파이톤 가죽 사이하이 부츠 모두 가격 미정 지방시(Givenchy).
고스룩 패션화보
구조적인 실루엣의 블랙 드레스 가격 미정 프라다(Prada), 귀 모양 골드 이어 커프 51만원 구찌(Gucci).
고스룩 패션화보
니트 보디수트 26만8천원 렉토(Recto), 블랙 벨트 장식 롱 드레스 가격 미정 베르사체(Versace).
고스룩 패션화보
레이스 점프수트 6백14만원 발렌티노(Valentino), 오픈토 샌들 80만원대 발렌시아가(Balenciaga), 심플한 골드 후프 이어링 44만5천원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

 

연관 검색어
, ,

요즘 부츠

자 이제 부츠를 신을 때다.
부츠의 종류도, 스타일도 너무 많지만
이번 시즌 ‘대세’는 웨스턴이다.

웨스턴 부츠는 정말 어디에나 신어도 예쁘지만,

다리가 어느 정도 드러날 때 매력이 배가된다.

REIKE NEN


지금 시중에서 찾아볼 수 있는 웨스턴 부츠 중
에디터가 가장 마음에 드는 디자인은 ‘레이크넨’이다.
적당한 굽, 지나치지 않은 디자인에
오묘한 화이트/오프화이트 톤이 매력적이다.
평소 즐겨 입는 원피스와 매치도 좋을 것 같다.
가격은 49만8천원이다.

 

 

 

GANNI by MATCHES FASHION

종아리까지 올라오는 길이의 웨스턴 부츠 중에서는,
디자인, 가격 모두 따져봤을 때 가니가 적당한 것 같다.
가격은 40만원대로 매치스패션에서 구매 가능하다.

 

 

 

 

이렇게 종아리까지 올라 오는 길이의 웨스턴 부츠는,

팬츠에 매치해도 멋스럽다.
이때 팬츠는 꼭 부츠 안으로 넣어 입고,
이왕이면 위 스트리트 룩처럼 한 톤으로 옷을 입는 게 좋다.

그 다음 눈여겨 볼 스타일은 바로
프라다의 플랫폼 앵클 부츠.

이번 시즌 밀란-파리 컬렉션 중
정말 많은 사람들이 신고 있었던 부츠 중 하나다.
러버 소재의 두꺼운 플랫폼 덕에
다소 투박해 보이는 느낌이지만,
의외로 로맨틱한 드레스에 잘 어울린다.

예상했겠지만 꽤 무겁다.
하지만 신으면 정말 귀여워서
무거움 정도는 극복할 수 있다.
가격은 150만원대로
프라다 매장 또는 매치스 등 직구 가능하다.

 

 

참고로 에디터는 사이즈를 못 구해 구매에 실패했다.
그래서 다른 플랫폼 앵클 부츠를 찾아봤다.

MARNI

영의정 부츠처럼 생긴
플랫폼 부츠도 아주 매력적이다.
가격은 150만원대로 공식 홈페이지에서 살 수 있다.

BOTTEGA VENETA

대세 브랜드 보테가 베네타의 앵클 부츠 역시 멋지다.
적당한 높이의 통굽과 날씬한 발목부분이
투박하면서도 세련된 느낌.

info@imaxtree.com

왼쪽처럼 데님 팬츠와 신어도 멋스럽다.
가격은 126만5천원이다.

 

또 하나의 대세 부츠는 바로
레이스업 부츠(Lace up Boots) AKA 콤뱃 부츠(Combat Boots)다.
이름 그대로 군화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인의 부츠로
요즘 정말 다양한 디자이너가 선보이고 있다.

위에 소개한 부츠들 중 가장 투박하지만
가장 로맨틱하게 연출해야 한다.

좋은 예로 알렉산더 맥퀸의 컬렉션을 보자.

과장된 러플 장식의 오프 숄더 드레스에
스터드가 장식된 콤뱃 부츠가 잘 어울린다.

종아리 위까지 올라오는 롱부츠는 192만원으로
알렉산더 맥퀸 공식 홈페이지에서 판매 중이다.

 

 

 

지난 파리 패션위크 스트리트 씬에서도
레이스업 부츠를 자주 볼 수 있었다.

런웨이서와 마찬가지로
로맨틱한 룩과 매치된 레이스업 부츠가 많았다.


지금 시중에서 구할 수 있는 레이스업 부츠 중
가장 우아하고 심플한 디자인은
더 로(The Row)의 레이스업 부츠다.
가격은 200만원대로 네타포르테(Net-a-Porter)에서 구매 가능하다.

 

 

 

 

샤넬 특유의 퀼팅 디테일이 돋보이는
레이스업 부츠.
램스킨과 페이턴트 레더가 적절히 섞여 강렬하다.
가격은 180만원대로 가까운 샤넬 매장에 문의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