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마지막주 #신작 추천

새로 시작한 드라마부터 재개봉하는 영화까지
이번 주 볼거리를 소개한다.

드라마

포레스트

투자 회사 본부장 강산혁(박해진)과 미령병원의 외과의사 정영재(조보아)가
미령 숲에서 우연히 만나 사랑을 키워가는 <포레스트>.
숲을 ‘치유의 공간’으로 설정한 드라마로
“도시 생활 속 갈등은 상처받은 ‘내면 아이’로 인해 벌어진다”는
심리 치료 전문가 존 브래드쇼의 말에서 착안해 제작됐다.
<최고의 사랑>의 오종록 감독과 <백설 공주>의 이선영 작가가 참여했다.

편성 수·목요일 오후 10시 KBS2
첫방송 1월 29일

이태원 클라쓰

연재 당시 누적 조회수 2억 2천 회를 돌파한
인기 웹툰 <이태원 클라쓰>가 드라마로 제작됐다.
이태원에 술집 ‘단밤‘을 차린 청년 박새로이(박서준)가
녹록지 않은 요식업계에서 고군분투하는 이야기.
조광진 작가가 직접 대본을 집필했고
<구르미 그린 달빛>, <연애의 발견> 등을 연출한 김성윤 감독이 참여했다.

편성 금·토요일 오후 10시50분 JTBC
첫방송 1월 31일

본 대로 말하라

 <본 대로 말하라>는 실내에서 은둔 생활을 하며
연쇄살인범을 추적하는 프로파일러 오현재(장혁)가
한 번 본 현장을 그대로 기억하는 능력을 가진 형사 차수영(최수영)을 만나
협업하는 과정을 담은 드라마다.
서로 감청 장비로 소통하며 사건을 해결해나가는 것이 관전 포인트.
<보이스 1>을 공동 연출한 김상훈 감독과 김홍선 감독이 함께했고
영화 <차형사>의 고영재 작가도 참여했다.

편성 토·일요일 오후 10시50분 OCN
첫방송 2월 1일

예능

스탠드 업

작년 11월 파일럿 예능으로 방송됐던 <스탠드 업>
정규 프로그램으로 편성됐다.
박나래가 메인 MC를 맡은 19금 토크 쇼
시사 이슈부터 성 고민까지 다양한 주제를 다룬다.
코미디언, 운동선수 등 여러 분야에서 활동하는 게스트가 자신의 경험담을 이야기하고
익명의 사연에 대한 상담도 해줄 예정.
1회에는 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 배우 김응수 등이 출연하며
<개그콘서트> 경력이 있는 김상미 PD가 연출했다.

편성 화요일 오후 11시 KBS2
첫방송 1월 28일

플레이어 2

예능 <플레이어>가 약 두 달 만에 시즌 2로 돌아왔다.
출연진이 매주 다른 캐릭터로 분장하고 주어진 미션을 수행하는데,
그 과정에서 웃음을 터뜨릴 때마다 개인 출연료가 1만원씩 삭감되며
가장 적게 웃은 한 명만 삭감에서 제외되는 프로그램.
이수근, 김동현 등 기존의 일곱 멤버가 그대로 출연하고
황치열이 새 멤버로 합류했다.
지난 시즌에 이어 심우경 PD가 연출을 맡았다.

편성 토요일 오후 10시50분 tvN, xtvN 동시방송
첫방송 2월 1일

영화

나이트 헌터

연쇄 살인범을 쫓는 형사 마샬(헨리 카빌)과
사이코패스 성향을 가진 용의자 사이먼(브렌단 플레처)의
심리전을 다룬  <나이트 헌터>.
액션 신이 많은 범죄 영화와는 달리,
진득하게 범인을 쫓는 주인공의 추리 과정에 초점을 맞췄다.
2018년 로스앤젤레스 필름 페스티벌에서 최초 공개된 작품으로
<디 아더 맨>의 데이비드 레이몬드 감독이 연출했다.

1월 29일 개봉

인셉션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인셉션>이 개봉 10주년을 맞아 다시 상영된다.
코브(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타인의 꿈 속에 생각을 주입하는
인셉션을 수행하며 벌어지는 이야기.
무중력 상태의 호텔 복도에서 벌이는 격투 신 등
특수효과를 최소화해 완성한 명장면은 물론
한스 짐머가 만든 OST까지 화제가 됐다.
제83회 아카데미 시상식의 4개 부문에서 수상하는 등
다수의 영화제에서 호평을 받은 작품.
29일부터 롯데시네마에서만 관람할 수 있다.

1월 29일 재개봉

완벽한 데이트 코스 ①

LUNCH

테이블의 시간 꼬에모

이탈리아어 ‘Classico e Moderno’의 가운데 철자를 딴 ‘꼬에모’는 음식의 전통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현대적으로 해석하는 이중철 셰프의 오랜 생각을 담은 이름. 이곳의 실내는 은은한 조명 아래 청록색으로 포인트를 준 원목 인테리어가 편안하고 따듯한 느낌을 준다. 화려한 장식 대신 음식과 술, 이야기가 있는 각자의 테이블에 몰두할 수 있도록 한 까닭이다. 랍스터 꼬리 살에 이탈리아 스타일로 미니 양배추와 구운 뇨키를 곁들인 요리는 로맨틱한 날에 특별한 기운을 더하고, 디저트도 하나같이 맛깔스럽지만 특히 크림 브륄레를 빼놓아서는 안 된다. 특유의 깔끔한 분위기로 어떤 자리든 빛내주는 공간이다.

주소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로46길 71-12층
영업시간 12:00~24:00, 일요일 12:00~22:00, 브레이크타임 15:00~18:00
문의 02-511-0711

 

캐주얼한 유럽식 식사 브뤼서리 서교

진홍색을 주조로 한 인테리어가 고급스럽게 느껴지는 레스토랑 ‘브뤼서리 서교’. 공간의 분위기와 사뭇 다르게 프랑스어로 ‘부담 없이 방문할 수 있는 식당’이라는 의미를 가진 브라서리를 표방하며 문을 연 곳이다. 유럽식 요리를 캐주얼한 방식으로 재해석해 선보이며 돼지 앞다리 살과 수제 면을 활용한 ‘라구 딸리아뗄레’가 시그니처 메뉴 중 하나다. 이 외에도 ‘가리비 감자 튀김’, ‘구운 닭갈비와 단호박 퓌레’ 등 모든 메뉴를 2만원 미만의 가격으로 제공해 합리적인 데이트 코스로 제격이다.

주소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로12길 10
영업시간 12:00~21:30, 브레이크타임 15:00~17:30, 월요일 휴업
문의 02-322-0315

겨울방학엔 전시

겨울 방학 중 놓치지 말았으면 하는
전시 4가지를 소개한다.

RE:ECM

기간 2020.02.29(토) 까지
장소 서울시 용산구 이태원로 248 현대카드 스토리지
관람료 일반 5,000원 / 중고등학생 4,000원

독일 음반 레이블 ECM(Edition of Contemporary Music)의 설립 50주년을 기념하는 전시.
ECM 레코드는 재즈와 클래식을 넘나 들며 1천 600장이 넘는 음반 제작을 도맡아 온 굵직한 레이블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50여 년 세월에 담긴 ECM 레코드의 행적과
사운드 설치, 드로잉 등 다양한 분야의 작가들이 새롭게 재해석한 ECM 레코드를 감상할 수 있다.

 

UNBOXING : KAWS Collection

기간 2020.03.27(금) 까지
장소 경기 수원시 앨래웨이 광교 near my A 갤러리
관람료  앨리웨이 광교 공식 인스타그램 (@alleyway.gwanggyo) 팔로워 대상 무료 입장

석촌호수에 누워있던 귀여운 카우스(KAWS)를 가장 가까이에서 만날 수 있는 기회다.
‘언박싱(UNBOXING)’을 주제로 한 국내 최대 규모의 카우스 전시가 개최 됐기 때문.
앨리웨이 광교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팔로우 하면
누구나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고 하니늦기 전에 방문해보는 건 어떨까.

 

 

 

시오타 치하루 : 영혼의 떨림

기간 2020.04.19(일) 까지
장소 부산시립미술관 2F
관람료 일반 5,000원 / 20세 미만 3,000원

일본 도쿄 모리미술관과 부산시립미술관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설치미술가 시오타 치하루의 전시.
‘불안’과 ‘존재’에 관한 이야기를 담은 전시는 총 110여 점의 작품으로 이루어져 있다.
그의 대표작은 바로 실을 엮어 만든 설치 작품.
무려 200km가 넘는 실을 사용한 <불확실한 여정>과
<부재 속의 존재>는 놓치지 말고 둘러보길 추천한다.

 

[The Prize] 노벨상 : 세상을 바꾼 석학들의 유산 전시회

기간 2020.05.31(일) 까지
장소 제주 JDC 항공우주박물관 1층 기획전시실
관람료 일반 5,000원 / 학생 4,000원

인류에 가장 큰 공헌을 한 사람에게 수여되는 ‘노벨상’을 좀 더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전시.
진품 메달 6점부터 노벨상 수상자들의 소장품, 관련 콘텐츠까지
여러가지 방면으로 노벨상을 체험해볼 수 있다.
추억을 남길 수 있는 포토존도 준비되어 있다고 하니 가족이나 연인과 방문해도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