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잊지 말아요, 메이크업 베이스

메이크업의 지속력을 높여주고
촉촉한 피부표현을 도와주는 메이크업 베이스.

많은 사람들이 화장할 때 이 단계를 생략하곤 한다.
물론 데일리 루틴에서 필수는 아니지만
평소 화장이 금방 무너지고,
어딘가 푸석푸석해보인다면
아래 제품들을 더해볼 것.

촉촉함과 지속력을 높여주려면
메이크업 첫 단계부터 신경쓰는 한 다는 사실!
요즘 가장 입소문난 메이크업 베이스만을 모아봤다.

 

조성아 물분 크림 7X. 14ml, 5만원.

오랫동안 무너지지않는 맑은 복숭아빛 피부를 연출할 수 있는 톤업 크림.
한 번 사용할 양을 조절할 수 있어 비교적 위생적이다.

스트롭 크림. 50ml, 4만9천원.

메이크업 아티스트들의 필수템으로 불리는
맥의 수분크림 겸 메이크업 베이스.
진주빛의 미세한 펄감이 피부를 화사하고 윤기있게 표현한다.

헤라 매직 스타터. 35ml, 4만7천원.

화사한 피부를 오랫동안 유지시켜주는 메이크업 스타터.
노란기, 붉은기, 칙칙함 등 피부 고민에 맞는 컬러를 선택해 발라주면
메이크업의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

리엔케이 미라클 래디언스 컬러크림. 4ml, 8만8천원.

개인의 피부에 가장 잘 맞는 컬러로 바뀌며
핑크빛 톤업 효과를 극대화하는 컬러크림.
피부를 맑고 투명한 상태로 가꾸고 메이크업이 오래 유지될 수 있도록 돕는다.

 

RMK 메이크업 베이스. 30ml, 4만6천원.

깐달걀처럼 매끈한 피부를 위한 메이크업 베이스.
산뜻하게 발리는 로션 타입이라 촉촉하고 매끄러운 피부결을 연출할 수 있다.
수분감을 채워 속당김을 해결하고 메이크업 지속력을 높여준다.

 

에뛰드 하우스 글로우 온 베이스 하이드라. 30ml, 1만6천원.

바르는 순간 광채 오일 캡슐이 터지며 메이크업에 은은한 광채를 더할 뿐 아니라
메이크업 밀림 방지 효과, 수분충전과 프라이머 효과까지 있어
피부를 밝히고 메이크업 후에도 촉촉한 피부를 유지시켜준다.

 

완벽한 눈썹을 위한 준비물

또렷한 인상을 만드는 메이크업의 핵심은 눈썹.
숱이 없거나 모양이 애매해도 걱정 없다.
대부분의 예쁜 눈썹은 메이크업으로 완성되는 것이니.
아래 준비물을 잘 챙겨 완벽한 눈썹을 완성해 보자.

 

쏘내추럴 타투 브로우 픽트 틴트. 4ml, 1만5천원.

눈썹을 그린 후 액체가 완전히 마르면
문지르거나 물이 묻어도 쉽게 번지거나 지워지지 않아
오랫동안 선명한 형태를 유지할 수 있는 타투 타입 브로우.
팁이 얇아 정교하게 그릴 수 있는 것 역시 장점이다.

메이블린 뉴욕 디파인 & 블렌드 브로우 펜슬. 0.16g, 1만4천원.

단단한 제형이라 잘 부러지거나 뭉치지않는 브로우 펜슬.
깎아쓸 필요가 없는 오토 타입이라 편하고
반대편 브러시로 결을 정리하며 블렌딩할 수 있어 사용하기 쉽다.

바비브라운 내추럴 브라우 쉐이퍼. 4.2ml, 3만6천원.

결을 따라 빗어주듯 바른 뒤 모양을 잡아주면
쉽게 쉐입을 정리할 수 있고
풍성하고 짙은 눈썹을 연출할 수 있는 전용 마스카라.

베네피트 카 브로우. 3g, 3만6천원.

수분에 강해 쉽게 무너지지 않아
하루종일  눈썹 모양이 지속되는 젤 타입 브로우 크림.
앞머리부터 산까지 원하는 모양을 잡아 그려주면
꽤 정교한 표현이 가능하다.

RMK 파우더 아이브로우 N. 3.4g, 4만5천원

숱이 부족한 부분에 그라데이션으로 색을 채울 수 있는
파우더 타입 아이브로우.

이니스프리 이지 스탬핑 브로우. 8천원.

원하는 눈썹 각도에 맞춰 스펀지를 조정한 뒤
파우더를 도장 찍듯 두드리고 블렌딩하면
손쉽게 완벽한 눈썹을 완성할 수 있다.

DANIEL’S SECRET

<마리끌레르> 2월호 뷰티 커버를 촬영한 성수동의 한 스튜디오는 촬영하는 내내 화기애애했다. 짧은 시간 동안 의상과 메이크업을 수차례 바꿔야 하는 번거로운 과정에도 강다니엘은 힘든 내색 하나 없었고, 오히려 촬영 중간중간 스태프들에게 농담을 건네며 긍정적인 에너지를 전해주었다. 카메라 플래시가 터질 땐 특유의 매력 적인 눈빛으로 좌중을 압도하다가, 신나는 음악이 흐르면 귀여운 춤을 추며 분위기를 돋우곤 했다. 이전엔 메이크업에 관심이 없었지만, 지방시 뷰티의 모델이 된 후 뷰티에 부쩍 관심이 생겼다고 솔직하게 말하는 강다니엘. 그의 매력이 돋보인 뷰티 비하인드 신을 공개한다.

멀티 로즈 퍼펙토 #N01 퍼펙트 핑크 생기 있는 장밋빛 입술로 연출해주는 립밤. 입술이 도톰해 보이고 촉촉함이 오래 지속된다. 2.2g, 4만8천원대.

“ 지방시 뷰티 제품 중 제 최애 제품이에요. 평소 입술이 건조한 편인데 바르자마자 시원한 쿨링감이 느껴져 참 좋아요.”

땡 꾸뛰르 쿠션 촉촉하고 얇게 발리는 쿠션 파운데이션. 보송보송하게 마무리되며 롱웨어 폴리머 성분이 다크닝 없이 맑은 피부 톤을 오래 유지해준다. 13g, 7만7천원대. 르 루즈 #N204 로즈 부두아 부드럽고 편안하게 입술에 밀착하고, 가볍게 한 번만 발라도 선명하게 발색된다. 3.4g, 4만8천원대

“ 반전 쿠션인데요! 블랙 패키지는 시크한 느낌인데, 뚜껑을 열면 귀여운 하트 모양 퍼프가 나오네요.”

 

땡 꾸뛰르 시티 밤 도시의 각종 공해와 블루라이트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고 결점 없이 맑고 건강한 피부로 연출해준다. 30ml, 6만6천원대.

“ 사실 자외선 차단제를 챙겨 바르기도 힘들어요. 그런데 이 제품은 자외선 차단 효과가 있고 피부 톤도 약간 보정되니 자꾸 손이 가더라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