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넷째주 #신작 추천

영화드라마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까지,
2월 마지막주에 볼 만한 신작을 모았다.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이도우 작가의 장편 소설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가 드라마로 제작됐다.
도시 생활에 지쳐 일을 그만두고 북현리로 내려온 첼로 교사 목해원(박민영)과
이곳에서 독립 서점을 운영 중인 그의 옛 동창 이은섭(서강준)의 관계를 다룬다.
시골 마을에서 전개되는 잔잔한 사랑 이야기를 통해 여운을 남기는 작품.
<미스트리스>의 한지승 감독이 연출했다.

편성 월·화요일 오후9시30분 JTBC
첫방송 2월 24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아이 엠 낫 오케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아이 엠 낫 오케이>
분노, 당혹감, 무서움 등의 감정을 느낄 때마다 초능력을 발휘하는
10대 소녀 시드니(소피아 릴리스)의 성장기를 담았다.
<빌어먹을 세상 따위>의 원작자로 알려진 찰스 포스먼의 그래픽 노블
<I Am Not Okay With This>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작품.
<기묘한 이야기>의 총괄 제작을 맡은 숀 레비 감독과
<빌어먹을 세상 따위>에 참여한 조나단 엔트위슬 감독도 함께했다.

공개일 2월 26일

예능

너희가 힙합을 아느냐

평균 나이 41.3세의 1세대 래퍼들이 출연하는
엠넷의 예능 프로그램 <너희가 힙합을 아느냐>.
주석, 더블케이, 배치기 등 여덟 팀이
<2020 컴필레이션 앨범> 제작을 목표로 미션을 수행하는 과정을 보여주며
이들의 경연 무대와 일상적인 모습까지 확인할 수 있다.
MC는 이용진과 유병재가 맡았고
<고등래퍼 1>, <브레이커스>의 황성호 PD가 참여했다.

편성 금요일 오후11시 Mnet
첫방송 2월 28일

마포 멋쟁이

나영석 PD의 신작 <마포 멋쟁이>가 이번 주 첫방송한다.
마포구에 거주 중인 10년 지기 절친
송민호피오패션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
두 사람의 상반된 패션 스타일이 관전 포인트다.
<라끼남>의 후속으로 금요일 밤 11시부터 5분간 방송되며
이후 유튜브 채널 ‘십오야’에서 시청할 수 있다.

편성 금요일 오후11시 tvN
첫방송 2월 28일

영화

인비저블맨

영화 <인비저블맨>은 자신을 괴롭히던 소시오패스 남성이 자살한 후
투명 인간의 존재를 느끼며 공포에 빠진 세실리아(엘리자베스 모스)의 이야기.
미국의 평범한 가정을 배경으로 설정하고
세실리아의 시점으로 촬영한 장면을 더해 몰입도를 높였다.
허버트 조지 웰스의 소설 <투명인간>을 원작으로 제작됐으며
<쏘우>와 <인시디어스> 시리즈를 만든 리 워넬 감독이 연출했다.

개봉일 2월 26일

빈폴

제2차 세계대전 직후 소련의 레닌그라드를 배경으로
전쟁에서 살아남은 두 여성
이야(빅토리아 미로시니첸코)와 마샤(바실리사 페렐리지나)의 삶을 다룬 영화 <빈폴>.
전쟁에 참전했던 여성 2백여 명의 이야기를 모은
스베틀라나 알렉시예비치 작가의 논픽션
<전쟁은 여자의 얼굴을 하지 않았다>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1991년생의 젊은 감독인 칸테미르 발라고프의 작품.

개봉일 2월 27일

럭셔리한 포인트 가구

밋밋한 식탁에 포인트가 되어줄 의자

1 일체형으로 이뤄진 우아한 디자인의 슈투트가르트 의자는 e15 제품으로 아상블라주에서 판매. 가격 문의. 2 브랜드 모더니카와 스폰지밥이 협업한 리미티드 에디션 체어는 주방에 확실한 포인트가 될 수 있을 듯. 아상블라주에서 판매. 가격 문의. 3 1930년대 출시된 체어 811의 아르누보 스타일과 톤사의 기술이 만나 다시 출시된 의자로 라탄 소재의 시트와 등받이, 블랙 프레임이 고급스럽다. 플롯에서 판매. 50만6천원. 4 색다른 의자를 찾고 있다면 추천할 만한 쉘 체어는 구멍이 뚫린 알루미늄 등받이와 시트 부분이 특징이다. 폼 방석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으며 제르바소니에서 판매. 1백30만원. 5 물방울 모양 같기도, 꼬깔 모양 같기도 한 드롭 체어는 아르네 야콥센이 디자인한 것으로 앉았을 때 확실히 편안하다. 프리츠한센에서 판매. 39만원.6 부홀렉 형제가 디자인한 벨빌 체어는 나무와 철제 프레임이 물 흐르듯 이어지는 디자인이 특징이다. 비트라 제품으로 루밍에서 판매. 56만원. 7 B40 브로이어 체어는 이음매 없는 강철관 프레임과 빳빳한 패브릭 소재의 좌석 부분이 경쾌한 느낌을 선사한다. 바우하우스의 정신을 이어가는 텍타의 제품으로 에이치픽스에서 판매. 1백55만원.

공간의 화룡점정, 펜던트 조명

1 구조가 그대로 드러나는 이니그마 545 조명은 멀리서 보면 공중에 판이 떠 있는 듯하다. 눈부심이 없는 것도 특징. 플롯에서 판매. 1백95만원. 2 매트한 PVC 소재를 니트처럼 엮은 스위트 91 조명은 빨간색 조명 줄이 있어 세련되게 연출할 수 있다. 제르바소니에서 판매. 91만원. 3 2단으로 이뤄진 복고풍 디자인이 매력적인 보헤미아 램프는 마르셋 제품으로 두오모에서 판매. 가격 문의. 4 조명 갓의 모양을 변화시켜 빛의 방향을 원하는 대로 바꿀 수 있는 멀티-라이트 조명은 구비 제품으로 이노메싸에서 판매. 80만원. 5 불을 켰을 때 다이아몬드처럼 빛나는 파테라 조명은 루이스폴센 제품으로 에잇컬러스에서 판매. 1백53만원. 6 nh 서스펜션 조명은 디자이너 네리&후의 동양적인 감성이 녹아 있는 조명으로 동그란 바에서 내려오는 형태가 우아하다. 아르떼미데 제품으로 두오모에서 판매. 2백6만원. 7 한스 베그너가 디자인한 베그너 펜던트 L037은 조명 갓 아래 둥근 손잡이가 있어 조명 갓을 움직이지 않고 위아래로 움직일 수 있다. 판듈 제품으로 루밍에서 판매. 2백27만원.

거실의 얼굴, 소파

1 인디언 핑크 계열의 말브 색상이 화사한 할리 소파는 등받이 높이와 좌석 시트의 깊이를 조절할 수 있어 편안하다. 코이노 제품으로 도무스디자인에서 판매. 7백만원대. 2 델라루나 카시미라 패브릭 소파 3.5인용의 깊은 형 버전은 물티슈만으로 오염 물질을 닦아낼 수 있는 이지 클린 기능이 있으며, 반려견의 스크래치에도 강하다. 시트 폭이 깊어 편하게 앉거나 기댈 수 있다. 에싸에서 판매. 4백15만원. 3 블록처럼 생긴 킴 소파는 헤드레스트 쿠션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으며 알루미늄 합금 소재의 소파 다리가 탄탄하게 지지한다. 자노타 제품으로 아템포에서 판매. 7백만원대. 4 내추럴한 분위기를 완성하기에 적합한 고스트10 소파는 커버를 벗겨서 세탁할 수 있으며 쿠션을 활용해 데커레이션하기 좋다. 제르바소니에서 판매. 5백20만원. 5 시트와 등받이의 구분이 모호한 쁠롬 소파는 부홀렉 형제가 디자인한 것으로 원하는 자세로 편하게 앉을 수 있다. 리네로제 제품으로 디사모빌리에서 판매. 라지 사이즈 1천50만원대. 6 얇은 철 다리 덕분에 공중에 산뜻하게 떠 있는 느낌을 주는 카이사 소파는 도톰하고 안정적인 팔걸이와 등받이가 특징이다. 볼리아 제품으로 에이치픽스에서 판매. 4백98만원. 7 동글동글한 구름을 닮은 클라우드 소파는 마감에 따라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모오이 제품으로 웰즈에서 판매. 가격 문의.

식탁부터 작업대까지 멀티 테이블

1 다이아몬드 형태의 다리 구조를 라탄으로 감싼 독특한 테이블 콜로니는 2m의 상판 길이로 식탁부터 작업대, 독서 테이블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다. 아키에서 판매. 4백5만원. 2 핀란드의 자작나무로 만든 알토 테이블 83은 곡선과 직선이 합쳐진 다리 디자인이 특징이며 시간이 지날수록 나무 색감이 멋스럽다. 아르텍 제품으로 짐블랑에서 판매. 3백62만원. 3 넬슨 스웨그 레그 다이닝 테이블은 X자 형태의 다리 지지대가 독특한 원형 테이블로 볼트로 조립한 철제 프레임과 나무 소재가 만나 레트로 무드를 풍긴다. 허먼밀러 제품으로 인노바드에서 판매. 3백42만원. 4 격자무늬가 모던하고 재미있는 콰드로나 테이블은 정사각 모양일 때 더욱 강렬한 인상을 준다. 자노타 제품으로 아템포에서 판매. 7백만원대. 5 짙은 월넛 색감과 다리 구조가 아름다운 렌 다이닝 테이블은 스텔라 웍스 제품으로 이노메싸에서 판매. 2백34만원. 6 사선 방향의 다리가 특징인 아날로그 테이블은 하이메 아욘이 디자인한 것으로 프리츠한센에서 판매. 2백35만원. 7 부드러운 타원형 상판과 기하학적인 다리 구조가 대비되는 멋을 지닌 스나르가드 Snaregade 테이블은 코너까지 활용해 여러 명이 앉을 수 있다. 메누 제품으로 이노메싸에서 판매. 2백99만원.

 

 

스몰 웨딩을 위하여

헤이리 웨딩마을

파주 헤이리의 영어마을에 자리 잡은 웨딩마을. 파주, 일산 지역을 중심으로 한 대표 웨딩업체들의 공동체로 촬영 스튜디오부터 드레스 숍, 헤어 & 메이크업 살롱 등 결혼식을 위해 필요한 업체가 한곳에 모여 있다. 이 중 ‘김음전 웨딩’ 영어마을점은 가까이에 숲이 보이고 아름답게 꾸민 정원이 있어 숲속 하우스 웨딩을 기획할 수 있다. 도시에서는 꿈꾸기 어려운 로맨틱한 결혼식을 올릴 수 있는 곳. 크기가 다른 두 개의 홀이 있어 하객 30명 정도의 소규모 웨딩부터 3백명 정도가 모이는 웨딩까지 원하는 규모에 따라 장소를 선택할 수 있어 편리하다. 하루 두 팀만 예식을 진행하기 때문에 프라이빗하고 한가로운 분위기에서 예식을 진행할 수 있다.

문의 031-949-8231
주소 경기도 파주시 탄현면 헤이리마을길 76-12

온즈드룸

루프톱 하우스 웨딩 장소인 ‘온즈드룸’. 자신이 원하는 웨딩의 모습을 실현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온즈드룸의 방식으로 하우스 웨딩부터 셀프 웨딩, 스몰 웨딩, 야외 결혼식 등 원하는 형태의 결혼식을 선택할 수 있다. 유리 천장이 덮인 호텔 루프톱에 자리하고 있어 비가 오면 스크린 도어를 닫을 수 있고, 너무 덥거나 추울 때는 냉난방이 가능해 예측할 수 없는 날씨에 구애받지 않고 야외 결혼식을 준비할 수 있다.

문의 02-2124-1000
주소 서울시 중구 퇴계로 115 르와지르 호텔

반포원

10명에서 4백50명까지 규모에 따라 원하는 형태의 결혼식을 올릴 수 있도록 다양한 공간을 마련해둔 ‘반포원’. 1백20~2백30명 규모의 하우스 웨딩, 30~1백20명 규모의 소규모 웨딩, 50~2백50명 규모의 루프톱 웨딩 중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이 중에서 야외 결혼식인 루프톱 웨딩은 여의도와 서래마을의 아름다운 풍광을 내려 다보며 할 수 있어 특별하다. 루프톱 웨딩이 빛을 발하는 시간은 밤. 낮과는 완전히 다른 느낌으로 화려한 꽃에 조명이 빛을 더해 아름다운 웨딩이 완성된다.

문의 02-534-0135
주소 서울시 서초구 사평대로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