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둘째주 #신작 추천

이번 주부터 새롭게 만나볼 수 있는
드라마, 예능, 영화를 모았다.

드라마

방법

방법사 백소진(정지소)과 사회부 기자 임진희(엄지원)가
대기업의 배후에 숨겨진 진실을 파헤치는 과정을 담은 <방법>.
무당과 악령 등이 등장하는 한국식 오컬트 드라마로,
‘저주는 인류가 탄생했을 때부터 사회의 이면에서 함께 해왔다’는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제작됐다.
영화 <부산행>의 연상호 감독이 처음으로 드라마 각본 집필에 도전한 작품이고
연출은 <챔피언>의 김용완 감독이 맡았다.

편성 월·화요일 오후 9시30분 tvN
첫방송 2월 10일

영화

정직한 후보

영화 <정직한 후보>는 거짓말을 일삼는 국회의원 후보 주상숙(라미란)이
선거를 앞두고 발생한 어떠한 사건 이후로  갑자기
진실만을 말하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2014년 개봉한 브라질 영화 <O Candidato Honesto>가 원작이며
정계 인물의 속 시원한 발언을 통해 웃음을 전한다.
<김종욱 찾기>의 장유정 감독이 실제 선거 기간에
취재한 내용을 바탕으로 제작돼 더욱 현실적이다.

개봉일 2월 12일

작은 아씨들

네 자매의 성장기를 다룬 루이자 메이 알코트의 명작 소설,
<작은 아씨들>을 원작으로 한 일곱 번째 영화가 이번 주 개봉한다.
그레타 거윅이 각본 및 연출을 맡은 작품으로
원작의 대사를 최대한 살리며 시나리오를 완성했다.
<미녀와 야수>, <오만과 편견>의 의상 디자이너 재클린 듀런도 함께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의상상을 수상했다.

개봉일 2월 12일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
P.S. 여전히 널 사랑해

2018년 공개된 넷플릭스 영화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내사모남)>의 속편,
<내사모남: P.S. 여전히 널 사랑해>.
피터 케빈스키(노아 센티네오)와 연애를 시작한 라라 진(라나 콘도어)
그리고 과거 그녀의 러브 레터를 받았던 존 앰브로스(조든 피셔)의
삼각 관계를 다룬다.
<닥터 슬립>을 연출한 마이클 피모냐리 감독의 작품.

공개일 2월 12일

예능

돈길만 걸어요 – 정산회담

<돈길을 걸어요 – 정산회담>재테크를 소재로 진행되는 토크 쇼다.
전현무, 양세형, 송은이를 비롯한 출연진과
자산관리사, 부동산 컨설턴트 등 재테크 전문가가 함께
돈과 관련된 의뢰인의 고민을 듣고 조언을 해준다.
1화에는 배우 출신 재무설계사 여현수가 함께했고
<썰전>, <나의 외사친> 제작에 참여했던 김수아 PD가 기획했다.

편성 화요일 오후 11시 JTBC
첫방송 2월 11일

지구방위대

‘도움이 필요한 곳이라면 어디든 달려간다’는 취지를 바탕으로 기획된 <지구방위대>.
김구라, 전진, 태사자의 김형준 등이 전국 곳곳의 지방자치단체에서
공익 실현을 위해 일손을 돕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탄광 근무 등 강도 높은 일에도 참여하며 바쁘게 활동할 예정.
<보이스퀸>의 권오용 PD가 책임 프로듀서를 맡았다.

편성 목요일 오후 9시30분 MBN
첫방송 2월 13일

트래블러 – 아르헨티나

여행 예능 <트래블러>가 두 번째 시리즈 아르헨티나편으로 약 1년 만에 돌아왔다.
강하늘, 안재홍, 옹성우가 약 2주 동안 함께한 여행기를 담았으며
이구아수 폭포와 모레노 빙하 등 아르헨티나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다.
세 사람의 호흡과 진솔한 대화도 관전 포인트.
지난 쿠바편에 이어 최창수 PD가 연출했다.

편성 토요일 오후 7시40분 JTBC
첫방송 2월 15일

#졸업선물 리스트

대학 졸업 시즌이 돌아왔다.
요즘 졸업식도 많이 취소되고 있다던데,
졸업을 앞둔 지인에게 좋은 선물이라도 해보면 어떨까?
합리적인 가격대에서,
요즘 졸업생들이  좋아할 만한 제품을 골라봤다.

카드, 명함, 지폐까지 모두 휴대 가능한 지갑

생 로랑 (Saint Laurent)
모노그램 프래그먼트 지퍼 카드 케이스, 275

YSL 로고가 장식된 카드 지갑.
뒷면에 카드 5장을 꽂아 보관할 수 있고
지퍼가 달린 포켓 안에는 명함이나 영수증, 지폐를 넣기 좋다.
블랙, 라떼, 블랑 빈티지 세 가지 컬러로 출시됐다.

반들러 (Wandler)
코르사 가죽 카드 홀더, 160

지퍼형 포켓 양옆으로 2개의 오픈형 포켓이 붙어 있는
실용적인 디자인의 카드 홀더.
카드와 명함 등을 종류에 따라 보관할 수 있고
휴대 공간도 넉넉한 편이다.
5가지 컬러 중 선택 가능하다.

매력적인 향수

딥티크 (Diptyque)
오 카피탈 오 드 퍼퓸, 75ml, €130

프랑스 파리를 모티프로 제작된 시프레 계열의 향수.
장미에서 추출한 3가지 성분을 조합해
플로럴 향이 풍성하게 느껴진다.

 

버버리 퍼퓸 (Burberry Perfume)
허 인텐스 오 드 퍼퓸, 50ml, 14만2천원

오리지널 허 오 드 퍼퓸에
블랙베리와 재스민, 따스한 느낌을 주는 벤조인 향을 더한 향수.
프루티 향이 짙게 느껴지는 것이 특징이며
버버리 아카이브의 향수에서 영감을 얻어 디자인한 보틀도 소장 가치를 더한다.

사회초년생을 위한 슈즈

지미추 (Jimmy Choo)
사이아 플랫, 78만원

 날렵한 디자인의 앞코와
매시 소재를 더한 디테일이 돋보이는 플랫 슈즈.
직장 생활을 하며 편하게 신거나
평소 룩에 포인트를 주기에도 좋다.

구찌 (Gucci)
실비 미드힐 펌프스, 115만원

  골드 메탈 체인으로 장식한 펌프스.
클래식한 디자인으로 어떤 룩에든 무난하게 어울리며
5.5cm의 높지 않은 굽 덕분에 부담없이 신을 수 있다.

다양한 업무를 도와줄 전자제품

애플 (Apple)
아이패드 프로, 99만9천원부터

문서 작성은 물론 포토샵 작업까지 거뜬하게 구동하는 아이패드 프로.
약 460g의 무게, 최대 10시간 지속되는 배터리로
휴대하며 사용하기에 제격이다.
애플 펜슬이나 스마트 키보드 폴리오를 연결해 사용할 수도 있다.
11형, 12.9형 디스플레이 중 선택 가능하다.

삼성전자 (Samsung)
갤럭시 북 플렉스, 249만원

세계 최초로 Q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노트북.
사용자의 손 동작을 인식하는 스마트 S펜이 내장돼 있고
삼성전자의 스마트폰이나 웨어러블 디바이스를
터치 패드에 올려두면 무선 충전도 할 수 있다.
무게는 1.57kg이며 배터리는 최대 19시간 지속된다.

2월 첫째주 #신작 추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부터 예능, 영화까지
이번 주 볼 만한 신작들을 소개한다.

드라마

나 홀로 그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나 홀로 그대>
내면의 아픔을 가진 안경 회사 대리 소연(고성희)과
특수 안경을 쓰면 홀로그램으로 보이는 인공지능(AI) 비서
홀로(윤현민)의 관계를 다룬다.
‘알파고’ 같은 존재가 현대 사회의 외로움을
덜어줄 수 있을 것이라는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제작됐다.
드라마 <아는 와이프>의 이상엽 PD,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의 류용재 작가가 참여했다.

공개일 2월 7일

예능

배철수 잼

배철수의 TV 토크 쇼 <배철수 잼>이 이번 주 첫방송한다.
30년째 진행 중인 라디오 <배철수의 음악캠프>의
사람과 음악‘ 코너와 유사한 프로그램으로
문화, 사회, 경제 등 다양한 분야 인사들과
그들의 커리어 그리고 음악에 대해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눌 예정.
1화에는 1970년대 유명 가수 이장희, 정미조가 출연하며
양준일도 녹화를 마친 상태다.
8부작으로 모델 이현이가 배철수와 함께 진행을 맡았다.

편성 월요일 오후 9시50분 MBC
첫방송 2월 3일

트로트 퀸

<트로트 퀸>은 지난 1월 말 종영한 <보이스 퀸>의 스핀오프 프로그램.
<보이스 퀸>에서 트로트를 불렀던 참가자부터
김양과 우승연을 비롯한 현직 트로트 가수까지
20명의 출연자를 두 팀으로 나눠 경연을 진행한다.
‘꺾기의 달인’, ‘음색 퀸’ 등 테마가 있는 노래 대결을 통해
최후의 1인을 가릴 예정.
김용만이 MC, 지상렬과 윤정수가 각 팀 팀장을 맡았고
심사위원으로는 태진아, 육중완, 레이디 제인 등이 출연한다.

편성 수요일 오후 11시 MBN
첫방송 2월 5일

영화

버즈 오브 프레이

할리 퀸(마고 로비)을 주인공으로 한 영화
<버즈 오브 프레이(할리 퀸의 황홀한 해방)>.
조커와 헤어진 그가 여성 히어로를 모아 팀을 만들고
악당 로만 시오니스(이완 맥그리거)에 맞선다.
정의를 위해 연대한 여성들의 활약과
고담시를 물들이는 화려한 색감의 영상이 관전 포인트.
<범블비>의 크리스티나 호드슨 작가가 각본을 썼고
마고 로비 또한 스토리 제작에 참여했다.
<데드 피그르>로 호평을 받았던 캐시 얀 감독의 작품.

클로젯

새로 이사한 집 안에서 갑자기 사라진 딸 이나(허율)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아버지 상원(하정우)의 이야기를 담은 <클로젯>.
서양 공포 영화에 자주 등장하는 벽장을 주 소재로 삼고
무당, 지푸라기 인형, 부적과 같은 한국적 요소를 더했다.
<아가씨>의 김석원 음향감독이 사운드 제작에 참여해
현악기 소리, 아이들의 웃음소리 등으로 긴장감을 높였다.
<자물쇠 따는 방법>을 만든 김광빈 감독이 연출했다.

조조 래빗

제2차 세계대전을 배경으로, 10세 소년 조조(로만 그리핀 데이비스)가
자신의 집에 숨어 지내던 유대인 소녀 엘사(토마신 맥켄지)를 만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풀어낸 영화 <조조 래빗>.
조조의 상상 속 친구로 히틀러를 등장시키며 전쟁의 비극을 풍자한 작품으로
크리스틴 뢰넨스의 장편 소설 <갇힌 하늘>을 원작으로 제작됐다.
<토르: 라그나로크>의 타이카 와이티티 감독이 연출했으며
그가 직접 ‘히틀러’ 역할을 연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