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의 전시

아뜰리에 에르메스의 올해 첫 전시 주인공은 제18회 에르메스 재단 미술상 수상자인 전소정 작가다. 전소정 작가의 <새로운 상점(Au Magasin de Nouveautes)> 전시는 에르메스 재단 미술상 수상자로 선정된 후 4개월간 파리 레지던시를 경험하며 역사와 문화, 시간에 대해 사유한 결과물로 영상 작품과 조각, 출판물 형식으 로 완성되었다. 전시 제목은 이상의 연작시 ‘건축무한육면각체’(1932) 중 하나인 동명의 시에서 차용했다. 시인은 식민지로 일본의 지배를 받으며 경성이 자본주의 공간이 되어가며 일어나는 변화를 보며 느끼는 혼란을 수수께끼 같은 코드로 표현했다. 전소정 작가는 이상의 시를 모티프로 이번 전시를 완성했다. 영상 작품 ‘절망하고 탄생하라’에서 서울, 파리, 도쿄를 오가며 기록한 이미지와 TV 다큐멘터리나 영화에서 차용한 클립을 오버랩하며 시공간의 만남과 간극을 담아낸다. 전시는 5월 8일부터 7월 5일까지 아뜰리에 에르메스에서 열린다.

선거와 투표가 예술을 만나 색다른 전시를 완성했다. <새일꾼 1948-2020: 여러분의 대표를 뽑아 국회로 보내시오>展은 한 표의 선택이 개인의 일상과 국가의 운명을 어떻게 변화시켜왔는지를 동시대 예술로 조명한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기록보존소에 소장된 73년간의 아카이브 자료를 바탕으로 동시대 예술가 21팀이 참여해 과거와 현재, 미래의 시공간이 뒤섞인 민주주의 현장을 예술적 무대로 재현한다. 설치 작품, 퍼포먼스, 문학, 드라마, 게임, 음악뿐 아니라 가상의 선거운동과 유세 과정 퍼포먼스가 펼쳐지고, 밀레니얼 세대 전자 음악가들과 협업해 ‘미래 세대 유권자들에게 들려주는 노래’도 만든다. 매주 새로운 사회, 정치적 문제를 다루는 입법 극장과 관객 투표, 개표가 펼쳐지는 ‘위클리 보트(Weekly Vote)’는 관객이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퍼포먼스 중 하나이니 놓치지 말 것. 지금 이 순간에도 미술관 앞 광화문광장에서는 정치적 입장이 서로 다른 사람들이 뒤섞여 갈등과 경합의 드라마를 만들어낸다. 미술관에서 광화문광장까지 확장된 이 전시는 일민 미술관과 신문박물관에서 6월 21일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연관 검색어
,

STAY STRONG ①

이진한

<동아일보> 의학전문기자, 의사 | 의료봉사

의료봉사 활동을 통해 경험한 코로나19 지난 3월, 대구의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열흘간 의료봉사를 다녀왔다. N95 마스크와 고글을 쓰고, 고글이 닿는 부분은 의료용 테이프를 붙여 빈틈을 없앤 후 방호복을 입고 환자 들을 돌봤다. 미디어를 통해서 본 대구는 당시 수천 명의 환자가 발생하는 상황이어서 무섭기도 하고 걱정도 많이 됐다. 그러나 막상 현장에서 수많은 의료진들이 의료봉사를 하러 달려온 모습을 보면서 서로 용기를 얻었다. 또 대구시민들이 스스로 사회적 거리 두기를 실천하는 것을 보며 곧 극복할 수 있으리라는 확신이 들었다. 환자들도 의료진들을 많이 응원해주었다. 이 일을 계기로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다.

희망을 보았던 시간과 가장 절망적이었던 시간 사투의 현장이던 중환자실에 입원한 최중증 환자들을 볼때. 최중증 환자였던 친구 어머니가 아주 위험한 상태로 악화되었다가 가족의 응원과 의료진의 노력으로 회복 하셨던 것이 기억에 남는다. 또 대구·경북 지역에 남는 중환자실이 없어 전북대병원으로 최중증 87세 할아버지를 2시간여의 사투를 벌여 이송했다. 최근 완전히 회복하고 퇴원하셨다는 소식을 듣고 정말 큰 용기와 희망을 얻었다. 환자들을 돌보다 감염된 의료진과 코로나19 환자인지 모르고 진료하다가 감염되어 사망하신 의사 분의 소식을 들었을 때는 절망스러웠다.

여전히 고군분투 중인 사람들에게 이 세상에 없던 신종 바이러스와 싸운다고 환자와 의료진들 모두 고생이 많다. 물론 보건복지부, 행안부, 119소방본부, 국방 부, 환경부, 지자체 파견 공무원 등도 큰 희생을 감내하고 있다. 서로의 영역 다툼이 아닌 함께 이겨야겠다는 생각으로 합심하고 있다. 국민들 모두 예전과는 전혀 다른 삶을 살고 있다. 치료제나 백신이 나오기까지는 당분간 사회적 거리 두기,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에 익숙해 져야 할 것이다. 코로나19는 어느 한쪽만 노력한다고 이겨낼 수 없을 것이며 육체적으로뿐 아니라 정신적으로 힘들어하는 이들이 있다면 위로하고 다독여야 할 것이 다. 서로가 응원하고 격려할 시기다. 당신이 우리의 영웅이다. 모두 파이팅하기를.

연관 검색어

#황금연휴 에 뭐하지?

4월 30일, 석가탄신일부터 어린이날까지
최대 6일황금 연휴가 다가오고 있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장거리 여행은 어렵지만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돼
안전 수칙을 지키면 근교 나들이는 가능하다.

서울에서 연휴를 알차게 보낼 수 있는 방법으로
전시와 공연 관람, 공원 산책, 캠핑은 어떨까?
아래 리스트를 참고해보자.

문화 생활

명상 Mindfulness

명상 피크닉 전시
piknic

마음 속 문제를 해결해주는 명상의 힘을 주제로 한 전시.
명상을 시작하는 데 도움이 되거나
이와 비슷한 변화를 유도하는
회화, 설치, 영상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박서보, 미야지마 타츠오, 오마 스페이스 등
9팀의 아티스트가 참여했다.

기간 4월 24일~9월 27일
장소 중구 퇴계로6가길 30길 피크닉

이 공간, 그 장소 : 헤테로토피아

구찌 대림미술관 전시
Daelim Museum

구찌가 독립·대안 예술 공간의 역사와
헤테로토피아에 대한 고찰을 바탕으로 기획한 전시.
큐레이터 미리암 벤 살라가 참여했고
서울의 여러 독립·대안 공간과 국내외 아티스트들도 함께했다.

기간 4월 17일~7월 12일
장소 종로구 자하문로4길 21 대림미술관

또! 오해영

또오해영 뮤지컬 문화생활
@musical_ohy

드라마 <또! 오해영>을 바탕으로 제작된 뮤지컬.
오해영이라는 이름을 가진 2명의 여성과
결혼 문제로 엮인 박도경의 관계를 다룬다.
‘사랑이 뭔데’를 비롯한 원작 OST 중 일부를 그대로 활용했다.
산다라박과 아이돌 그룹 ‘스텔라’ 출신의 효은이 ‘또해영’ 역을 맡았다.

기간 4월10일~5월31일
장소 종로구 동숭길 148 서경대학교 공연예술센터

On your H.A.N.D

JTBC

다수의 페스티벌을 기획해온 회사 MPMG와 JTBC가
코로나19 극복 캠페인의 일환으로 준비한 온라인 공연.
4월 30일 낮 12시 30분부터 10시간 동안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다.
10센치, 치즈, 윤딴딴 등 아티스트 10팀이 출연하고
소란의 고영배가 MC를 맡는다.

일시 4월 30일 오후 12시 30분
편성 유튜브 ‘JTBC Entertainment’, ‘DJ티비씨’

자연 속 힐링

서울숲

생태숲과 문화예술공원을 비롯한 4가지 공간으로 구성된 곳.
현재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폐쇄
보행가교, 튤립정원 내 오솔길, 실내 시설과 체육공원 등
일부 구간을 제외하면 자유롭게 산책할 수 있다.
단, 공원측에서 권고하는 2m 거리 두기를 준수할 것.

위치 성동구 뚝섬로 273


선유도공원

정수장을 재활용해 만들어진 생태 공원으로
넓이가 약 11만 ㎡에 이른다.
담쟁이 덩굴로 뒤덮인 녹색 기둥의 정원,
수생식물원대나무숲 등이 마련돼 있고
야경 명소로도 유명하다.
폐쇄된 구간은 없지만 마스크는 꼭 착용하고 방문할 것.

위치 영등포구 선유로 343

난지 캠핑장

상암월드컵경기장 근처 한강변에 조성된 캠핑장.
하늘공원과 노을공원이 가까운 것도 장점이다.
텐트캠핑 용품대여해주고
간단한 취사만 할 수도 있다.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거나
체온이 37.5도 이상이면 입장이 불가능하다.

위치 마포구 한강 난지로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