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에도 가을에도 사랑받는 슬링백

여성 슬링백 추천
giphy.com

길고 길었던 장마가 끝나고
더위가 한풀 꺾였다.
비로소 여름의 끝이 다가오고 있다.

샌들을 사기엔 너무 늦은 지금,
더운 여름에도 쌀쌀한 가을에도 신을 수 있는
슬링백 쇼핑에 나서보자.

 

슬링백을 신는 방법은 그리 어렵지 않다.
그냥 그날의 룩에 맞게 신어주면 된다.

간혹 날씨에 따라 슈즈와 어울리는
삭스나 타이즈를 매치한다면
센스 있는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을 것.

특별하게 꾸미지 않아도
멋스럽게 신을 수 있는 슬링백을 추천한다.

레이크넨 가죽 슬링백

레이크넨 Reike Nen
Combi Slingbacks(Black), 438천원

부드러운 양가죽과 크로커다일 패턴의 소가죽이
교차하는 형태가 독특한 미들 힐 슬링백.
스퀘어 셰이프의 아웃솔이 매력적이다.

 

 

율이에 슬링백

율이에 YUULYIE
Eva Sling-backs, 428천원

율이에만의 구조적인 디자인이 돋보이는 슬링백.
특히 광택이 느껴지는 진주 힐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독특한 컬러 조합으로 발끝에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제품.

 

 

유지 슬링백 수제화

유지 바이 에스아이빌리지 YUJI by S.I.VILLAGE
UBETRE SANDALS (CAMEL), 41만원

앞코 컷아웃 디테일이 유니크하다.
유연한 밴드 스트랩으로 뒤꿈치를 잡아줘
편하게 신고 벗을 수 있는 제품.

 

슈콤마보니 슬링백 송혜교 신발

슈콤마보니 SUECOMMA BONNIE
Mesh ribbon open heel(black), 298천원

로고 장식이 더해진 리본 디테일이
룩을 사랑스럽게 만든다.
앞코 부분을 메시 소재로 제작해
여름에도 시원하게 착용할 수 있다.
간절기에는 컬러 삭스를 매치해보자.

 

 

레이첼콕스 슬링백

레이첼 콕스 Rachel Cox
Pumps Loa(Lavender), 238천원

화사한 파스텔 컬러가 돋보이는 슬링백.
탈부착 가능한 위빙 스트랩을 원하는 형태로 묶어
다양하게 스타일링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지미추 슬링백 구두 메리제인 슈즈

지미추 JIMMY CHOO
RAY 100, 98만원

잔잔한 글리터 소재로 화려함을 뽐내는 펌프스 힐.
로고 레터링이 새겨진 리본을 더해 시크하게 마무리했다.
메리제인 스타일로 귀엽기까지 하다.

샤넬 슬링백 샤넬 슈즈

샤넬 CHANEL
슬링(멀티컬러, 블랙), 118만9천원

광택이 느껴지는 송아지 가죽에
무지갯빛 컬러를 입혀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굽 양옆에 장식된 로고 디테일이 포인트.
이외에도 다양한 소재와 컬러로 제작된 슬링백을 만나볼 수 있으니
샤넬 공식 홈페이지를 참고할 것.

돌고 돌아 다시 유행하는 타이다이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유행은 돌고 도는 법,
레트로 열풍과 함께 올 한 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타이다이.
한소희제니, 조이, 이유비 등 톱스타들도 푹 빠진 아이템.
여름의 끝을 잡고 즐기기 좋은
타이다이 티셔츠와 원피스를 소개한다.

 

 

노르낫 타이다이 네온 루즈핏 티셔츠

Nornot 노르낫
루즈핏 타이다이 유아아트 네온 핑크 티셔츠, 9만8천원.

성별과 체형에 상관없이
누구나 편하게 착용할 수 있는 루즈 핏 티셔츠.
여기에 편한 와이드 팬츠로
마무리하면 그야말로 금상첨화.

 

 

아디다스 타이다이 티셔츠 크롭티 스포츠

Adidas 아디다스
크롭 티셔츠- 타이다이 핑크, 3만9천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특유의 로고 티셔츠에
타이다이 기법이 더해진 크롭 티셔츠.
오버 사이즈 핏으로 편하게 입을 수 있어 좋다.

 

 

룩캐스트 타이다이 미니원피스 플리츠 원피스

Lookast 룩캐스트
블루오로라 타이다이 미니 원피스, 10만 8천원.

원피스 하나로 간편하게 외출 준비 완료!
우주를 담은 듯한 컬러와 플리츠 소재가 매력적이다.

 

 

눕 타이다이 드레스 롱 원피스

 NOOP 눕
블루 타이다이 타마라 드레스, 9만5천원.

햇빛이 뜨거운 여름에
피부 노출이 부담스럽다면
롱 원피스를 선택해보자.
얇은 코튼 소재로 가볍게 입기 좋다.

 

 

시슬리 셔츠원피스 타이다이원피스

Sisley 시슬리 by SSF SHOP
타이다이 셔츠형 원피스, 23만 8천원.

초록색과 분홍색 타이다이 프린트가
사랑스러운 셔츠 원피스.
부드러운 쉬폰 소재로
착용감도 좋다.

 

 

오프화이트 타이다이 티셔츠

OFF-WHITE 오프화이트 by SSF SHOP
off-white 타이다이 티셔츠, 42만 4천원.

화려한 컬러의 타이다이가 부담스럽다면
차분한 컬러를 선택해 보자.
데님 쇼츠 하나면 바캉스 룩을 완성할 수 있다.

 

 

스컬프터 타이다이 티셔츠 유기묘후원

SCULPTOR 스컬프터
Kitten Tie Dye Tee Beige, 4만 9천원.

스컬프터에서
‘세상의 모든 유기묘를 위한 후원 챌린지’가 진행 중이다.
판매 수익금 일부가
유기묘보호단체로 기부되니,
귀여운 티셔츠도 구매하고,
따뜻한 마음도 전해보자.

 

 

 

가을엔 드라이빙 슈즈지!

 

 

운동화나 발레슈즈처럼
운전에 최적화된 신발이 따로 있다.
이름하야 ‘드라이빙 슈즈’.
물론 꼭 운전할 때만 신어야 하는 건 아니다.
로퍼와 같이 캐주얼하게 연출해도 멋스러워
봄/가을에 특히 사랑받는다.


원피스에도, 치노 팬츠에도 잘 어울리는
이번 시즌 드라이빙 슈즈를 소개한다.

 

카슈 드라이빙슈즈 드라이빙로퍼

CAR SHOE
DRIVING SHOES GLITTER, 39만원 대.

카슈의 글리터 라인은 화려한 반짝임이 특징.
무려 여섯 가지 컬러로 출시 되어 선택의 폭 또한 넓다.

 

 

 

토즈 드라이빙슈즈 드라이빙로퍼

TOD’S
KATE GOMMINO DRIVING SHOES IN LEATHER PINK, 80만원.

드라이빙 슈즈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토즈.
사랑스러운 핑크 컬러의 제품으로
바닥은 미끄럼 방지 처리가 되어있어 비오는 날에도 문제 없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Bottega Veneta
Drivers, 83만원 대.

베이식한 디자인의 드라이빙 슈즈.
카프스킨 소재로 제작되었으며
독특한 밑창 디자인은 평범한 슈즈도
특별하게 보이도록 한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GUCCI
Leather driver with Web,70만원 대.

그린과 레드 컬러 리본과 더블 G 로고가
구찌의 정체성을 확실히 드러내는 슈즈.
접어서 뮬로 신을 수도 있어
활용도가 높은 것이 특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