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표 내기 10초 전

누구나 가슴속에 사표 한 장씩 품고 산다. 다만 쉽사리 용기 내어 꺼낼 수 없다. 사표 내기 전 해본 소심한 발악.
editor

독립영화 여배우들

지금 이 순간 연기를 향한 가장 뜨거운 마음으로 살아가고 있는 이들을 만났다. 용기내어 배우의 길을 걸으며 독립영화를 빛내는 여배우들을 소개한다.
editor

뜨거워진 이수혁

이수혁이 달라졌다. 현실보다는 환상, 온기보다는 냉기가 어울리던 이 남자는 이제 따뜻한 현실의 세계로 들어왔다.
editor

또 떨어졌다

올해에도 취업에 실패했다. 이직은 꿈만꾸다 말았다. 면접의 문턱에서 또 좌절했다. 하지만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
editor

술보다 안주, 이자카야

입김이 절로 나는 추운 밤, 성급히 들어서도 후회 없을 훌륭한 이자카야를 소개한다. 이곳에 가면 몇 시간을 앉아 있어도 좋을 따끈한 안주와 매력적인 술이 있다.
editor

탐나는 액션캠

액션을 어디에다 쓰나 했는데 이상하게 자꾸 갖고 싶어졌다. 나를 주인공으로 한 영상을 만들 수 있는 액션캠의 무한 매력에 대하여.
editor
정우

느리게 걷기

정우는 지금껏 꿈을 향해 느릿느릿 걸어왔다. 그 길에는 깜깜한 어둠도 있었고 예상했던 것보다 빨리 날이 밝은 적도 있었다. 어떤 상황에서든 그는 묵묵히 걸을 따름이다....
editor

들꽃처럼 조수향

우리는 많은 것을 외면하며 살아간다. 어쩌 면 세상에는 드러난 일보다 드러나지 않은 채 꽁꽁 숨겨진 일들이, 혹은 누군가 일부러 숨기는 일들이 더 많을지도 모른다.
editor

맛있는 선물

맛있게 먹으면 칼로리는 제로. 루돌프가 그려진 맥주부터 글자를 새길 수 있는 케이크까지, 포장하지 않아도 충분히 예쁜 맛있는 선물들.
editor

이종석의 숨 고르기

그간 쉬지 않고 달려온 이종석은 지금 평범한 나날을 보내는 중이다. 그 쉼의 한가운데에서 잠시 가을비에 젖은 파리로 여행을 다녀왔다.
editor

망한 자소서

자기소개서라면 눈 감고도 쓸 만큼 공식을 달달 외우고 있다고 생각하겠지만, 알고 보면 당신은 망친 자소서를 들이밀고 있는지도 모른다.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