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

우리의 목적지 김여진

텍스트에는 성별의 구분이 없고 지금껏 우리도 모르게 남성이 연기하는 영화 속 인물에 익숙해졌을 뿐이다. 여성 배우가 젠더로부터 자유롭게 영화 속 남성 캐릭터의 대사를 연기했다.
editor

올해의 기대주 김동희

2019년 라이징 스타는 단연 드라마 '스카이 캐슬'의 서준을 연기하는 신예 김동희. '스카이 캐슬' 오디션 이야기부터 올해의 포부까지 들어보았다.
editor

ONE FINE DAY

꾸밈없는 자연스러움, 건강하고 긍정적인 에너지가 아베다와 닮았다. 기분 좋은 미소가 가득했던 김영광의 어떤 하루.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