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의 달콤한 뷰티 신

언제 어디서나 예쁜 배우 한예슬. 그녀가 다양한 빛깔의 입술로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젤리처럼 쫀득하고 캔디처럼 달콤한 립 컬러로 더욱 빛난 아름다운 그녀의 뷰티 신.
editor

백진희의 얼굴 – Video

여자에게 입술 컬러만큼 강력한 무기는 없다. 매트하지만 결코 건조하지 않아 마르지 않는 입술을 표현해 주는 슈에무라의 루즈 언리미티드 슈프림 마뜨를 바른 배우 백진희의 얼굴처럼.
editor

백진희의 얼굴

여자에게 입술 컬러만큼 강력한 무기는 없다. 매트하지만 결코 건조하지 않아 마르지 않는 입술을 표현해 주는 슈에무라의 루즈 언리미티드 슈프림 마뜨를 바른 배우 백진희의 얼굴처럼.
editor

Blooming Days, 설현 – Video

“행복해요. 날씨도 좋고 주위에 좋은 사람들도 많고 좋은 노래도 많으니까요.” 모습을 드러낼 때마다 뜨거운 관심을 받는 스물두 살 설현이 행복한 이유다.
editor

Blooming Days, 설현

“행복해요. 날씨도 좋고 주위에 좋은 사람들도 많고 좋은 노래도 많으니까요.” 모습을 드러낼 때마다 뜨거운 관심을 받는 스물두 살 설현이 행복한 이유다.
editor

지금, 이성경 – Video

이성경은 지금 자신 앞에 놓인 질문에 대해 침묵하거나 회피하지 않았다. 단정한 표정과 말투로 답을 이어갔다. 배우로서 커리어를 쌓는 동안 그녀의 삶도 이렇게 조금씩 단단해지는...
editor

지금, 이성경

이성경은 지금 자신 앞에 놓인 질문에 대해 침묵하거나 회피하지 않았다. 단정한 표정과 말투로 답을 이어갔다. 배우로서 커리어를 쌓는 동안 그녀의 삶도 이렇게 조금씩 단단해지는...
editor

정경호의 좋은 날

그윽한 눈길로 청초한 미를 뽐내는 한편, 머지않아 사정없이 망가지는 모습 또한 제대로 보여줄 이 남자, 정경호다.
editor
정우

느리게 걷기

정우는 지금껏 꿈을 향해 느릿느릿 걸어왔다. 그 길에는 깜깜한 어둠도 있었고 예상했던 것보다 빨리 날이 밝은 적도 있었다. 어떤 상황에서든 그는 묵묵히 걸을 따름이다....
editor

The Golden Girl

신세경이 입고 바르는 모든 것은 곧 여성들의 로망이 되곤 한다. 새 드라마 <냄새를 보는 소녀>로 돌아온 그녀가 디올의 뮤즈가 되어 만들어낸 아름답고 당당하게 빛나는...
editor

조여정을 미치게 만드는 것

그녀는 마론 인형 같은 외모에 발목을 잡혔던 20대를 지나 여배우의 아우라를 풍기는 30대에 연착륙했다. 대본 안에는 반쪽으로 존재하는 캐릭터에 뼈와 살과 숨을 더해 온전한...
editor